[국제] 걸라퍼거스 사진 대회


 이 사진은 맥케나 폴 리가 2017 걸라퍼거스 보존 신탁 사진대회에서 우승한 작품이다. 누가 봐도 쇠바다제비(storm petrel)가 먹이를 구하는 동안 물 위를 걷는 것으로 보이는 이 사진은 훠난디나 섬 해안 앞바다에서 촬영된 것이다. 심판원들은 폴 리가 포착한 세부적인 장면에 감명을 받았다. MCKENNA PAULLEY/ GALAPAGOS CONSERVATION TRUST / BBC


[기막힌장면 포착 수상 사진 10장 더보기] 


입력 2017.8.18.

 

[시사뷰타임즈] 걸라퍼거스(갈라파고스) 사진 대회는 몇 가지 분야에 걸쳐 최우수 및 우수 사진을 선정하고 상품도 증정한다. 그에 대한 내용을 살펴보면 다음과 같다. 금년 대회는 6월17일 마감됐지만, 내년 또 그 이후에도 도전하면 될 것이다.


도전 신청할 웹사이트: 걸라퍼거스 보존 신탁 홈페이지

http://galapagosconservation.org.uk/photography-competition/

 

저작권

 

사진촬영자는 제출된 사진 모두에 대해 저작권을 보유한다. 이 사진 대회에 등록하는 사람은 걸라퍼거스 보존 보존 신탁이 사진 대회와 관련된 출판물이나 웹페이지에서 컬라퍼거스 보존 식탁의 촉진을 위해 사용할 때, 걸라퍼거스 보존 신탁 (a)이 컬라퍼거스 보존 신탁에 제출하는 사진들을 저작권 사용료 없이 재 제작, 배포 및 대중들에게 공개적으로 보여줌에 있어 비배타적, 전세계적, 최소불가임을 인정하는 것으로 간주한다.

 

등록 비용: 무료

 

등록 마감일: 2017.6.17.

등록 자격: 전세계적으로 모든 사진촤영자들에게 열려 있다. 사진은 컬라퍼거스 군도 내에서 촬영된 것에 한한다.

 

사진 분야:

 

동물 모습: 컬라퍼거스에 서식하는 동물의 본질적 속성, 특성 및 성격이 묘사된 것

 

동물 행동: 어떤 동물의 자연스런 행동 중 특별한 측면을 보여주는 것. 흔히 볼 수 없는 드문 행동 또는 흔한 행동이더라도 재미있고 탁월하게 묘사된 것이 포함될 수 있다.

 

경치: 걸라퍼거수 자연의 아름다움을 부각시킨 것. 화산 고지대, 경사면의 숲, 바위가 많은 해안, 절벽, 해변, 석호 그리고 용암의 흐름 등 촬영 꺼리는 풍부하다.

 

식물학 적인 것: 걸라퍼거스 식물의 아름다움 및 독특한 특성 포착. 선인장 류 및 맹르롭 나무에서부터 조류와 이끼에 이르기까지, 심판원들은 세심하게 구성되고 예리하게 초점이 맞춰진 것을 원한다.

 

군도의 사람: 인간의 존재, 영향력 또는 걸라퍼거스에서의 활동 등의 측면들을 보여주는 것. 자신의 분야에서 최첨단 연구를 하는 학자들, 일상생활을 하며 여기 저기로 돌아다니는 현지 주민, 관광을 즐기는 관광객들, 또는 이 군도에 해를 끼치는 인간 묘사 등이 포함될 수 있다.

 

상품:

 

대회 종합 우승자에겐 다음과 같은 상품이 주어진다: 2017년 걸라퍼거스의 날 입장권 두 장, GCT(걸라퍼거스보존신탁) 1년 무료 회원권, 헨리 니콜스의 서명이 있는 더 걸라퍼거스: 자연의 역사책 한 권, 그리고 우승자 사진 2018GCT 달력에 게재.

 

각 분야별 우승자는 2018 GCT 달력 1부 및 수상 사진을 받는다.

 

신입 등록자들은 사진을 최대 5장까지 제출할 수 있다. 웹사이트를 통헤 온라인으로 디지틀 사진을 제출하면 된다.

 

판정 기준: 독창성, 구성, 명확성, 기술적 탁월성, 종합적 영향, 그리고 예술적 장점

 

사진 요구사항: 사진의 짧은 면이 1600 픽셀, 해상도는 300 이상. 사신의 최대 용량은 5MB이며 최소 2MB 이상일 것, JPG로 돼있을 것.

 

유사한 사진 대회들:

 

감미로운 경치 사진 도전

야간쵤영사진 도전

CIWEM 사진 대회

2017 CGMP 사진 경연

야생 사진 도전



Galapagos Photography Competition

 

Copyright:

 

Photographers retain the copyright of any entered photos. Your entry into this photography competition constitutes your agreement to grant the Galapagos Conservation Trust (a) a non-exclusive, worldwide, irrevocable, royalty-free license to reproduce, distribute, and publicly display the photographs you submit to the Galapagos Conservation Trust, for use in any Galapagos Conservation Trust publication or webpage related to the Photographic Competition, and to be used in Galapagos Conservation Trust promotions

 

Entry fee: Free

 

Entry deadline: 9th June 2017

Who can enter: Open to all photographers, worldwide. Images must be taken within the Galapagos Archipelago.

 

 Categories:

 

Animal Portrait: illustrate the natural essence, character, and personality of an animal in its Galapagos habitat.

 

Animal Behaviour: demonstrate a particular aspect of an animal’s natural behaviour. This could be an unusual behaviour rarely seen or a common behaviour depicted in an interesting and inspired way.

 

Landscape: highlight the natural beauty of the Galapagos landscape. With its volcanic highlands, sloping forests, rocky shores, cliffs, beaches, lagoons and lava flows, there are ample opportunities.

 

Botanical: capture the beauty and unique characteristics of botanical subjects in Galapagos. From cacti and mangrove trees to algae and lichen, judges will look for careful composition and pin-sharp focus.

 

Man in the Archipelago: showcase an aspect of human presence, influence, or activity in Galapagos. This could include scientists conducting cutting-edge research in the field, locals going about their everyday life, tourists enjoying themselves, or a depiction of one of man’s more sinister impacts in the Archipelago.

 

Prizes:

 

The overall winner of the competition will receive: two tickets to 2017’s Galapagos Day, a year’s free membership to GCT, a signed copy of Henry Nicholls’ book The Galapagos: A Natural History, and the winning image will appear in the 2018 GCT calendar.

 

The winner of each category in the competition will receive a copy of GCT’s 2018 calendar and the winning images

 

Entrants may submit a maximum of five images. Online submission of digital photographs via the website.

 

Judging criteria: originality, composition, clarity, technical excellence, overall impact, and artistic merit

 

Image requirements: 1600 pixels on the shortest edge; minimum resolution of 300 dpi. The maximum file size is 5MB and the minimum is 2 Mb; JPG format.

 

Similar photography competitions:

 

Luscious Landscapes Photo Challenge

Night Photography Photo Challenge

CIWEM Photo Competition

2017 CGAP Photo Contest

Wildlife Photo Challenge

 

[글출처] 

http://www.photocompete.com/2017/03/29/galapagos-photography-competition/


 


Comment



  • 죽기전에 꼭 가봐야 할 명소 1001
  • [책 표지 모습-마로니에 북스 제공]   시사뷰타임즈는, ‘죽기전에 가 봐야 할 명소 1001’에 목차상 분류된 것을 올렸지만, 이렇게 ‘유명한’곳이 아니어도 우리가 가 볼만한 곳은 많다고 생각합니다.   흔히, 여행사진을 잘못 찍으면 단순하고 딱딱합니다. 그래서, 이 점을 생각하여 본지에서는 좀더 생동감있게 현장을 사진에 담으려고 노력을 합니다. 개중에는 덜 잘 나온 사진도 있지만, 더욱 더 노력을 할 것입니다.   아울러, 외신에서 소개하는, 우리가 생각도 하지 못했던 절경 및 유네스코 세계 유산 목록 상에 있는 것들도 틈틈이 소개해 드릴 작정빕니다.   독자 여러분들의 여행에 다소나마 도움이 되길 바랍니다.   [이하:저자 최정규 분류] 목차PART 1 _ 서울권 ■ 서울특별시 경복궁 삼청동 거리 인사동 …

    • SVT
    • 15-03-09
    • 10378
  • 걸라퍼거스 사진 대회
  •  이 사진은 맥케나 폴 리가 2017 걸라퍼거스 보존 신탁 사진대회에서 우승한 작품이다. 누가 봐도 쇠바다제비(storm petrel)가 먹이를 구하는 동안 물 위를 걷는 것으로 보이는 이 사진은 훠난디나 섬 해안 앞바다에서 촬영된 것이다. 심판원들은 폴 리가 포착한 세부적인 장면에 감명을 받았다. @MCKENNA PAULLEY/ GALAPAGOS CONSERVATION TRUST / BBC [기막힌장면 포착 수상 사진 10장 더보기]  입력 2017.8.18.   [시사뷰타임즈] 걸라퍼거스(갈라파고스) 사진 대회는 몇 가지 분야에 걸쳐 최우수 및 우수 사진을 선정하고 상품도 증정한다. 그에 대한 내용을 살펴보면 다음과 같다. 금년 대회는 6월17일 마감됐지만, 내년 또 그 이후에도 도전하면 될 것이다.도전 신청할 웹사이트: 걸라퍼거스 보존 신탁 홈페이지http://galapagosconservation.org.uk/photography-competition/   …

    • SVT
    • 17-08-18
    • 6992
  • 스위스, 세계 최장 보행자용 현수교 개통: 높이 83m 길이 486m
  •  @CNN원문 2017.7.31. 입력 2017.78.1   [시사뷰타임즈] 제르마트 관광업체에 따르면, 스위스에 새로 개통된 486.3m나 뻗어있고, 83.7m 높이에 치솟아 있는 경탄할 만한 쾨넨 현수교가 세계 최장 보행자용 다리 기록을 깼다고 한다. 이 다리는 도보 여행자들에게 매터혼(마터호른). 바이스혼 그리고 버니즈(베르니즈) 알프스 등의 전망을 제공한다.   제르마트 관광업체 이사 대니얼 루켄은 7월29일 개통식에서 “여러분은 세계의 기록적인 현수교를 얼마나 자주 건너 볼 기회를 갖습니까?”라고 물으면서 “절벽 위 높은 곳에서 접해 보는 전율은 묘사가 불가능합니다”라고 했다.   낙석으로 손상된 다리를 교체하면서 지어진 이 다리 명칭은 주된 후원사이자, 심리학자이고 스위스 포도주 양조장 공동 소유주의 이름을 따서 지었다.   이 …

    • SVT
    • 17-08-01
    • 532
  • 사막에서 자라는 인공 빙하
  •  얼음탑에서 물 낙차효과로 인해 물이 뿜어져 나오고 있다. /CNN 얼음 사리탑으로부터 물을 공급받는 나무 경작지. 이 나무들은 목재로 자라날 것이지만 동시에 계곡의 풍요로운 자연에도 일조할 것이다. / CNN   자코포 프리스코   원문 2017.7.20. 입력 2017.7.20.   [시사뷰타임즈] 과거에 있어본 적이 없는 얼음 구조물 주위의 배경은 놀랍게도 인도 북쪽 끄트머리에 있는 산 속 냉랭한 사막이다.   이곳은 강우량이 거의 없다시피하고 기온은 아주 덥거나 영하인 극한지대이다.   현지인들은 세계에서 그늘에 발을 넣고 햇볕에 앉아있는 사람이 동시에 일사병 또는 동상에 걸릴 수 있는 곳은 여기 밖에 없다고 말한다.   이곳은 ‘라다크’ 지역이라고 하는데, 이 말은 ‘높은 산길이 있는 땅’이란 뜻이며 세계에서 가장 높은…

    • SVT
    • 17-07-21
    • 588
  • 유령 마을 5곳, 지금 당장 방문 가능
  •   마이러 훼이예   2016.2.17(원문) 2016.12.04   [시사뷰타임즈] 유령의 마을은 미국 전역에 산재하는데, 한때 번창했던 마을들이 마지막으로 남아있는 것이다. 남아있는 것들에는 주 전체가 폐허가 된 곳의 마을들 또는 주의 공원 담당 부서나 역사 단체들이 동결시켜놓아 잘 유지되고 있는 것 등의 두 종류다. 어느 쪽이건, 유령 마을을 찾아 가보는 것은 우리의 과거를 잠시나마 볼 수 있는 기회다. 유별난 휴가를 즐기고 싶다면, 여행계획 속에 유령마을 방문을 넣어보는 건 어떻겠는가? 빨리 검색해 보는 것이 어느 쪽으로 갈 것인지 제대로 정할 수 있을 것인데, 아마도 집 가까운 것에 한 곳이 있을 수도 있다. 여러분들이 유령마을 방문을 시작하려면, 가보고 싶을 만하고 인기 있는 다섯 곳을 검토해 보…

    • SVT
    • 16-12-04
    • 1812
  • [등산의 계절] 산소통 도둑에 골머리 앓는 에버레슽 등반인들
  •  (좌)등반객들은 산소통을 사용하면서 에버레슽 정상으로 향한다 copyrightAFP/GETTY (우)카트만두에서 베이스캠프 정화 과정 중 한 일본인 등반객이 비어있는 산소통을 들고 있다. copyrightDEVENDRA M SINGH /BBC   원문 7시간 전 입력 2017.5.26.   [시사뷰타임즈] 외국인 등반자들과 셜파들(주: 세르파는 틀린 발음; 히멀레이여에 사는 부족의 이름으로서, 등반자들에게 길 안내 및 짐 운반 등을 유료로 하는 사람들)은 고도가 높은 베이스 캠프에서 늘어나는 산소통 절도행위 때문에 걱정들을 하고 있다.   이들은 날씨, 교통관련 보급품 지체 및 하산시 등을 대비한 한 사람용 보급품만을 각각 갖고 있기 때문에 산소통을 훔치는 것은 등반객들의 생명에 위협이 될 수 있다고 말한다.   이러한 걱정은 마지막으로 남은 등반객 무리들이 정상을 향…

    • SVT
    • 17-05-26
    • 1386
  • 인도, 중국과의 국경에 가장 긴 교량 개통.. 중국이 웬 난리?
  •  드홀라 사디야 교량 건설은 2011년 시작됐다. copyrightPRONIB DAS / BBC   원문 2시간 전 입력 2017.5.26.   [시사뷰타임즈] 인도는 로힛 강 위에 9.15km인 새 교량이 건설됐음을 알렸는데, 인도 역사삭 가장 긴 것이며 논란이 일고 있는 아루다찰 프라데쉬 주와 북동부의 아쌈 주를 연결한다.   중국은 아루나찰 프라데쉬가 중국 땅이라고 주장하면서 “남부 티벳”이라고 칭한다.   최근 베이징은 티벳의 정신적 지도자 달라이 라마의 프라데쉬 주 방문을 허용한 인도의 결정에 강력히 반대했으며 이 곳에 군사적 시설이 들어서는 것에도 항의했다.   그러나 인도는 그렇게 할 권리가 있다며 자국 결정을 옹호했다.    아루나찰 프라데수 주 태생인 인도의 내무부 차관 크히렌 리지주는 기자들에게 “중국이 더더욱 공격적이기 …

    • SVT
    • 17-05-26
    • 965
  • 한국 최초 아현 고가도로와 7017로
  •  공원처럼 꾸며진 다리 위 / 노컷뉴스입력 2017.5.20.   [시사뷰타임즈] 7017로의 뿌리는 아현 고가도로   1968년 우리나라 최초로 건설된 아현고가도로는 '산업화'의 상징인양 생각되었다. 박정희 정권은 아현 고가도로에 이어 바로 청계천을 덮은 후 3.1고가도로(原이름-청계고가도로) 건설에 나서고 1969년에는 3.1고가도로 명동쪽이 개통된다.   2014년, 같은 해 3월까지 노후된 아현고가도로를 철거할 것이라는 계획 발표가 있었고, 철거를 하면 과연 그 자리에 새로운 고가도로가 들어설 것인지 아니면 아예 원래 없었던 것으로 될 것인지의 말들이 돌았는데, 공원조성으로 생각이 모아졌다.추억의 아현 고가도로 / 위키트리  박원순 시장이 2014년 지방선거 당시 공약으로 철거가 예정된 서울역 고가차도를 개·보수 하여 공원으로 전환하…

    • SVT
    • 17-05-20
    • 877
  • 인도 구름의 집, 멕할라야 탐험
  • 가장 사진 찍을 만한 곳 중 하나인 인도 멕할라야 주에 있는 노흐칼리카이 폭포. 높이가 335m이며 인도에서 가장 큰 폭포다.(좌) 멕할라야의 살아있는 생물 다리. 나무 뿌리와 돌로 만들어진 다리다.[CNN 제공 더 많은 사진 보기]원문 2017.3.23. 입력 2017.3.23.   [시사뷰타임즈] 이름이 적절히 붙어있는 곳에 대해 말하자면, 인도 북동부 멕할라야 주가 가장 그런 곳이다. “구름의 거주지”이라는 말은, 기네스 세계 기록에 따를 때, 지구에서 가장 습한 두 곳의 고향이라는 의미다.   그러나 선선하고 녹색인 주를 가로지르면서 여행핵들은 인도에서 가장 깨끗한 마을, 인도에서 가장 높은 폭포 그리고 인도에서 가장 열렬한 밥 딜런 팬인 남자도 발견하게 될 것이다.   우리의 짧은 여행일정표에 이 떠오르는 인도의 목적지를 포함시켜 보려…

    • SVT
    • 17-03-23
    • 2676
  • 억만장자들의 벙커: 1%가 지구 대파멸의 날을 대비하는 방법
  • [CNN 제공 호화 은신처 사진 36장 모두 보기] 원문 2017.3.21.입력 2017.3.21.   근래 들어 급속이 증가하고 있는 최고급 편의시설들은 세계의 갑부들이 지구 파멸의 날에 지낼 지를 확실히 알게 한다.   [시사뷰타임즈] ‘최후의 심판일을 위한 벙커(은신처, 피난처)’라고 말해 보라, 그러면 대개의 사람들은 간이 침대와 통조림 식품들이 가득 차 있는 컨크릿(콘크리트) 방을 상상할 것이다.   지구가 전멸할 것이라는 위협은 냉전시대에도 그랬던 것처럼 현재에도 느껴질 수 있지만, 오늘날의 高안보 피난처들은 20세기의 그것들과 별로 다르지 않다.   세계 여러 회사들이 그 어떤 위험에서도 -전세계에 유행하는 유행병이 됐건, 소행성의 충돌이건 또는 세계 3차 대전이건- 보호해 줄 수 있는 구조물에 대해 늘어나는 수요에 맞추어 주고 있…

    • SVT
    • 17-03-21
    • 527
  • CNN 선정 세계 최고의 공항 10곳
  • 한국, 인천 국제공항 /모든 사진출처: CNN 입력 2017.3.19.   [시사뷰타임즈] CNN은 ‘세계 최고의 공항 2017’이라는 제목으로 10곳의 국제 공항을 뽑았다. 이 중 인천국제공항은 세 번 째로 올라가 있었다.   CNN이 올린 사진 중 독일의 뮤닠(뮌헨) 국제공항은 사진이 전혀 뜨지를 않았는데, 많지도 않은 10곳 중에, 일본 공항을 2개, 독일 공항을 2개나 넣어놓은 것 중 한 개가 보이지 않는 것이다.   일본이나 독일에 편중될 것이 아니라 좀더 그 자리에 다른 두 나라 공항을 넣었으면 좋았을 듯하다. 

    • SVT
    • 17-03-19
    • 440

[ 社說 ]

우리가 북한에서 … 북한 70주년 9.9절 행사 모습 사진= tampa Bay Times 가장 최저임금의 OEM 공장 건... 더보기

[ SVT 기획 탐방 ]

순천만 습지 - 생태계의 보고(寶庫) 입력 2017.6.29. [시사뷰타임즈] 영원히 보존돼야할 대한민국의 자산 순천만 습지: 이곳에 가... 더보기

[ SVT 여행 Travelling ]

걸라퍼거스 사진 대회 이 사진은 맥케나 폴 리가 2017 걸라퍼거스 보존 신탁 사진대회에서 우승한 작품이다. 누가 ... 더보기

[ Autos ]

칼라쉬니코프 설계 모터사이클, 2019 푸틴 차량 행렬에 합류 © kalashnikov.media 원문 2018.5.27. 입력 2048.5.27. [시사뷰타임즈] 칼라쉬니코프 사가 설계한 호송... 더보기

[동물의 왕국]

열대어 구피를 한국 개천에 폐기하는 비 양심족들! 구피의 화려한 못습 [사진출처-greenfish]입력 2018.5.19. [시사뷰타임즈] 구피라는 이름의 열대 ... 더보기

[ 기묘한 구름-멋진 구름 ]

하늘에 떠 있는 대형 짱뚱어 © SISAVIEW 입력 2017.11.2. [시사뷰타임즈] 10월 중순 어느날, 파란 가을 하늘을 배경으로 대전... 더보기

[ 교·통·사·고 ]

자동 운전장치 텔서, 주차해 있던 경찰차 들이 받아 텔서사 자동차 여러 대가 충돌 사건에 연루돼 있다. Image copyrightLAGUNA BEACH POLICE DEPARTMENT 원... 더보기

[엽기-진기-명기-호기심]

걸그룹 EXID 하니의 핫팬츠 [사진-마이데일리] 13일 오후 서울 을지로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 알림2관에서 열린 '케이... 더보기

[성인남녀 이야기]

근황 . Cross_X [39.xxx.xxx.xxx] 더보기

[여자레걸 · 남자육체미]

모델 '비키니 화보 포즈' http://osen.mt.co.kr/article/G1110406704 [사진 모두 보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