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초에 자기 몸길이 108배를 가는 사하라 은 개미 화제
  • 사하라 은 개미는 1초당 자신의 몸길이의 108의 거리를 갈 수 있다.개미의 속도를 알아서 무얼하나라는 선입견그러나 빨리 움직이는 개미 다리의 원리를걸어다니는 로밧에 적용해 보려는 것이었다는 것많은 과학도들에게 시사하는 바가 클 듯   입력 2019.10.19.CNN 원문 2019.10.17.   [시사뷰타임즈] 학자들은 세상에서 가장 빠른 개미의 속도를 기록했다. 사하라에 서식하는 이 개미는 1초당 자신의 몸길이의 108를 갈 수 있다.   독일 울름 대학교의 교수인 하랄드 볼프와 그의 동료들은 사하라 은 개미(학명: Cataglyphis bombycina)가 자신의 고속 걸음걸이로써 1초에 0.855m를 갈 수 있다는 사실을 발견했다.   튜니지아(튀니지)에서 시행한 실험을 바탕으로 한 이 팀의 발견 내용은 ‘실험생물학 저널지에 실리게 된다.   주로 개미의 길 찾는 능…

    • SVT
    • 19-10-19
  • 심해의 식사: 죽은 고래 사체 포식하는 문어류 포착
  • © Courtesy NautilusLive.org[동영상: 거의 다 뜯어먹어 거대한 유골만 남기는 모습 보기]  입력 2019.10.19. RT 원문 2019.10.17   [시사뷰타임즈] 해양 연구원들은 고래의 유해를 마음껏 포식하는 한 무리의 심해 청소동물들을 목격했는데, 연구원들은 물고기, 문어류들, 그리고 바다 벌레들이 거대한 사체를 말끔히 뜯어 먹는 것을 지켜 봤다.   앵무조개라는 이름의 생중계팀(The Nautilus Live team)은 캘러포녀 앞바다에서 해저 탐험 내용을 실시간 촬영으로 내보내던 중 조우하게 된 으스스한 장면을 촬영했는데, 거의 촬영된 적이 없었던 흥미진진한 모습을 보며 경탄 속에 팀원들이 숨을 들이쉬고 내쉬는 소리를 들을 수 있다.   근접 촬영된 모습은 (다리가 8개인) 문어과 동물들이 거대한 포유류 해골 유해에 꽉 달라붙어있는 것을 보여주는데, …

    • SVT
    • 19-10-19
  • 올해의 야생동물 사진: 수상자 작품들, 자연의 순간들 기가 막히게 포착
  • 티벳 여우와 마못 사이의 막바지 모습을 찍은 이 사진으로 종합우승을 차지한 용킹 바오가 최고상을 고국으로 가져갔는데, 그는 이 사진을 중국의 국립자연보전지역인 퀼리안 산맥에서 촬영했다. Yongqing Bao   [나머지 18장 모두 보기]입력 2019.10.16.CNN 원문 2019.10.16   [시사뷰타임즈] 이 사진은 거의 익살스런 광대 희극에서 나오는 한 장면일 수도 있는 바: 달려드는 여우를 갑자기 알아차리면서, 마못 한 마리가 두려움 속에 입을 벌리고 한 발로 균형을 잡은 채 얼어붙어 서있다.   중국 사진작가 용킹 바오가 완벽하게 시간에 맞춰 포착한 이 극적인 사진이 명예로운 올해의 야생동물 사진작가상을 수상했다. 이 상은 매년 런던 국립역사박물관에서 수여한다.   바오는, 모두 특이함, 경쟁 그리고 자연세계의 아름다움을 어떻게 해서든 기…

    • SVT
    • 19-10-16
  • [신연구] 사상 최초, 도구 사용하는 돼지 발견
  • 막대기를 이용하여 마치 삽처럼 땅에 꽂았다가 흙을 퍼내고 있다.[동영상으로 보기]   입력 2019.10.7.CNN 원문 2019.10.7   [시사뷰타임즈] 돼지들의 지능에 대해선 알려져 있지 않지만, 이들을 보기 보다는 똑똑하다. 돼지는 인명구조와 연관된 발견을 하기 위한 여러 연구들에서 실험 대상이다. 돼지는 믿을 만하고 사랑받는 치료 요법용 돔물이다. 올해 돼지 30~60마리가 올해의 돼지 문화를 알리기 위해 트위터에 올려져 사람들의 마음을 사로 잡았다.   이제, 돼지들이 성취한 것에 이들이 한 일을 추가한다.   ‘포유류 생물학 저널’에 따르면, 연구원들은 심각한 멸종위기에 놓인 ‘비사이야 무사마귀 돼지’ 가족 하나가 막대기로 땅을 파 둥지를 짓는 것을 관측했는데, 이는 손가락이나 발가락이 없는 돼지들이 도굴를 사용할 능…

    • SVT
    • 19-10-07
  • 태국 폭포, 코끼리들 서로 구조하려다 6마리 사망
  • 당국은 아기 코끼리를 구하려다가 코끼리 떼가 폭포 밑으로 떨어진 것으로 생각하고 있다. Image copyrightTHAILAND DNP   입력 2019.10.7.BBC 원문 2019.10.5   [시사뷰타임즈] 태국의 코끼리 6마리가 악명 높은 폭포에서 서로 구조하려다가 밑으로 떨어져 죽었다.   관계자들은 카오 야이 국립공원 중심부에 있는 폭포 너머로 아기 코끼리가 미끄러진 뒤에 이 사고가 일어난 것이라고 했다.   다른 코끼리 두 마리도 절벽 가장자리에서 떨어지지 않으려고 애를 쓰고 있는 것을 발견하고 태국 당국이 구해서 옮겨 주었다.   ‘하에우 나록(지옥의 폭포)’라고 알려져 있는 이 폭포에는 이와 유사한 사건들에 대한 역사가 있다.   1992년, 코끼리 8마리가 떨어져 죽으면서 국가적 관심을 받게 됐다.   태국 국립공원, 야생동식물 보존부(DNP)는 …

    • SVT
    • 19-10-07
  • 써커스 탈출 얼룩말, 생포 노력 실패한 뒤 사살
  • 이 얼룩말은 써커스에서 탈출한 말 2마리 중 하나다. Image copyrightAFP   입력 2019.10.3.BBC 원문 2019.10.2.   [시사뷰타임즈] 달아난 얼룩말 한 마리가 한 써커스 단에서 탈출한 뒤 고속도로로 도망쳐 교통사고 원인제공을 하기에 사살됐다고 경찰은 말한다.   독일 북부 로스톡 시 경찰은 이 얼룩말이 수요일, 교통을 방해하고, 승용차에 손상을 입혔으며 A20 고속도로 상에서 사고를 유발한 뒤 결찰관에게 사살됐다고 말했다.   두 번째 얼룩말은 생포됐다.   총격 당시의 세부 사항은 공개되지 않았다.   또한 화요일 저녁 독일 북부에 있는 써커스 단에서 어떻게 얼룩말 2마리가 탈출했는지도 아직 분명치 않다.   수요일 오전, 경찰은 트위터에 탈출한 얼룩말들 중 한 마리가 A20 고속도로 상에서 교통을 방해하며 사고를 유발한다…

    • SVT
    • 19-10-03
  • 캐나다 국도 상에서 맹렬하게 맞장 뜨는 회색 곰들
  • ⓒ Cari McGillivray / RT입력 2019.9.24.RT 원문 2019.9.23.   [시사뷰타임즈] 야생동물들이 캐나다 국도 상에서 굉장하게 만난 것이 쵤영되어 사회 연결망에서 공유된 뒤, 회색 곰이 증오에 찬 싸움에 몰두하고 있는 희귀한 자료영상이 입소문을 탔다.   이런 걸 어떻게 찍었나 싶은 영상에선 회색 곰 2마리가 뒷 다리로 일어서서 맞붙으면서 서로 증오에 찬 채 으르렁거리고, 떠밀고, 할퀴면서 땅에 넘어지게 된 뒤 도랑 속으로 굴러 떨어지는 모습이 나온다.   이 영상은 곰들이 서로 추적하고 (차량 속에서) 사진을 찍으며 구경하던 사람이 앞좌석 위치를 고쳐잡는 것으로 끝난다.   (이상은 본문에 적혀있는 묘사내용이지만, 대단히 부족하게 표현을 하고 있는데, 덩치가 좀 큰 곰과 그 보다는 작고 검은 색이 감도는 곰이 싸우는 동안 내내 검은 곰…

    • SVT
    • 19-09-24
  • 산장 여자 화장실에서 편히 쉬는 곰, 마취 뒤 야생으로
  • 사진 = CNN 방영 영상 중에서[동영상으로 전 과정 보기]입력 2019.9.6.   [시사뷰타임즈] 몬태너 주에 온 사람들은 종종 실외 야생 공간에서 곰과 마주칠 수 있으니 조심하라는 경고를 듣는다.   몬태너주 빅 스카에 있는 산장에 머물던 손님을 검은 곰이 여자 화장실에서 맞이했다.   벅스 T-4 산장은 훼이스북에 곰이 화장실 세면대 위에서 낮잠을 자고 있는 영상을 올렸다.   산장 측에 따르면, 어린 곰 한 마리가 창문을 통해 화장실로 들어왔다고 한다.   경찰과 야생동물 관계자가 호출을 받고 출동했고, 결국 이 곰을 마취시켰다.   몬태너 어류, 야생동물 & 공원 측은 곰은 다치지 않았으며 멀리 떨어져 있는 지역에 풀어놓았다고 했다.   산창 측은 경찰과 야생동물 관계자들에게 산장 손님들을 안전하게 지켜준 …

    • SVT
    • 19-09-06
  • 위블로, 코뿔소 보호 지원에 전념
  •   -- 아프리카코뿔소와 인도코뿔소 구하고자 SORAI와 협업   니옹, 스위스, 2019년 8월 26일 /PRNewswire/ -- 위블로가 멸종 위기를 맞은 코뿔소를 보호하기 위해 Kevin Pietersen 및 SORAI와 손을 잡았다. 국제적인 크리켓 스타였던 Kevin Pietersen은 현재 위블로의 브랜드 대사로 활약하고 있다. 그는 요즘 자신이 매우 중요하게 여기는 명분에 전적으로 전념하고 있다. 그것은 바로 아프리카와 아시아에 서식하는 거대한 초식 포유류인 코뿔소를 지키는 것이다. 이는 지구와 인류의 미래 세대에 있어 절박한 일이다. 위블로 CEO Ricardo Guadalupe는 Kevin Pietersen과의 파트너십을 발표하고자 현재 남아프리카공화국에 있다. 양측 간의 협력을 기념하는 차원에서, 곧 기념 시계도 공개할 예정이다.   코뿔소는 매우 가치가 높은 뿔 때문에 사냥을 당한다. 코뿔소 중…

    • SVT
    • 19-08-27
  • 라셔, 새들의 공습: 여객기, 갈매기와 충돌...부상 23명, 일부 위독
  • [동영상으로 보기]  입력 2019.8.15.BBC 원문 4시간 전   [시사뷰타임즈] 라셔(러시아)의 에어버스 321기가 이륙 직후 새들이 엔진 곳으로 빨려들어 오면서 강제로 밭에 착륙 당했다.   승객들과 우랄 항공사 승무원들은 안전하게 대피하긴 했지만, 23명이 경상을 입었다고 관계자들은 말한다, (영상에선 일부는 위독하다고 나옴)   비행기 속에 있던 승객들이 갈매기 떼를 촬영했으며 승객들은 갈매기 떼가 엔진을 강타하자 퍽...하는 것을 느꼈다고 보도됐다.   영상에선, 이 여객기가 비상착륙을 하기에 앞서 엔진을 모두 껐으며 착륙 장치는 동체 속에 집어 넣었다고 나온다.   이 사건은 2009년 이륙 직후 뉴욕의 허드슨 강에 비상착륙을 한 사건과 유사하며, 라셔 관영 방송은 갈매기 떼와의 충돌 사건을 렘넨스크의 기적이라고 …

    • SVT
    • 19-08-15

[ 시사 View 社說 ]

이낙연 방일 최종 … 지난 6.28 G20 정상회담을 위한 모임에서, 주최국 일본 아베에게 철저히 무시... 더보기

[ SVT 기획 탐방 ]

[특별탐방] 담양 소쇄원과 한국 가사문학관 사진 상: 소쇄원의 광풍각과 바위 위를 흐르는 계곡물, 사진=경북일보 사진 하: 소쇄원 입... 더보기

[ SVT 여행 Travelling ]

Habanos, S.A., 칸에서 H. Upmann Magnum 56 Jar 첫 독점 공개 - H. Upmann Magnum 56 Jar, 면세와 여행 소매 채널용으로만 출시된 독특한 제품- 프랑스 칸에서 ... 더보기

[ Autos ]

Unboxed: BYTON, 자사 최초의 고급 스마트 전기 SUV M-Byte 공개 - BYTON M-Byte, IAA 프랑크푸르트에서 공개- M-Byte의 48인치 디스플레이, 승용차 부문에서 세계 ... 더보기

[동물의 왕국]

1초에 자기 몸길이 108배를 가는 사하라 은 개미 화제 사하라 은 개미는 1초당 자신의 몸길이의 108의 거리를 갈 수 있다.개미의 속도를 알아서 무... 더보기

[ 기묘한 구름-멋진 구름 ]

날아 오르는 악마? 입력 2019.9.20. [시사뷰타임즈] 19일, 충북 진천군 백곡면 하늘에는 묘한 구름이 잠시 떠 있었... 더보기

[ 교·통·사·고 ]

[백마역 사고] 열차, 시동 꺼져 서있는 마을버스 들이받아 사진: MBN 방영 영상 중에서 입력 2019.10.7. [시사뷰타임즈] MBN 보도에 따르면, 백마역 인근 철... 더보기

[엽기-진기-명기-호기심]

걸그룹 EXID 하니의 핫팬츠 [사진-마이데일리] 13일 오후 서울 을지로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 알림2관에서 열린 '케이... 더보기

[성인남녀 이야기]

근황 . Cross_X [39.xxx.xxx.xxx] 더보기

[여자레걸 · 남자육체미]

모델 '비키니 화보 포즈' http://osen.mt.co.kr/article/G1110406704 [사진 모두 보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