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네덜랜드, 가금 농가 발병 조류독감 우려로 닭 19만 마리 도축


네덜랜드 © REUTERS/Stephane Mah

 

입력 2020.11.24.

RT 원문 202.11.24

 

[시사뷰타임즈] 네덜랜드가 가금 농가 최소한 두 곳에서 전염성이 강한 조류 독감 변종을 감지한 뒤 대량으로 닭을 도태시켰다.

 

보건 근로자들은 네덜랜드 유트레흐트 주 마을에 있는 한 가금 농가에서 암탉 10만 마리 정도를 살해했다. 그리고 북부 지방에서 추가로 9만 마리를 도태시켰다.

 

덴맑 (덴마크) 농림부 장관은 코로나바이러스 돌연변이 변종이 돈다며 밍크 1,700만 마리를 불법으로 도태시키라고 지시한 것 때문에 사퇴했다

 

네덜랜드 농림부는 상기한 두 가지의 경우 조류 독감 “H5 변종에서 비롯된 매우 전염성 강한것으로 의심된다고 했었다. 이 두 농장은 도살 작전이 계속된 이래로 닭이 완전히 제거됐다.

 

도태 작업은 덴맑 농림부 장관 카롤라 스코우텐이 죽어있는 백조 2마리에서 유사하게 전염성이 강한 H5N8이 양성으로 발견된 이후, 상업적 가금 농장들에 있는 모든 동물들에 대한 실내 방제를 명한 뒤 한달 뒤에 나온 것이다.

 

덴맑 사람들에겐 조류 독감과 관련된 도태가 낯선 것이 아니다. 201611, 암스텔담에서 동쪽으로 70km 거리에 있는 한 마을에서 바이러스가 발견되자, 6개 농장에서 오리 19만 마리를 도살시켰다.

 

조류 독감 바이러스는 보통 사람들에겐 전염되지 않지만, 과거엔 동물이 인간에게 전파한 기록이 있다. 바이러스 중 전염성이 강한 변종들은 조류 종들 사이에선 신속하게 확산될 수 있으며 감염된 동물은 아프게 되거나 죽게 된다.

 

많은 나라들과 마찬가지로, 네덜랜드는 코로나바이러스 제2 파동을 억제하기위해 분투하고 있기 때문에 공중 보건 위험 가능성이 있는 것에 대해 더욱 사전에 강구하는 나라가 돼 왔다. 이 나라는 토요일 새로 늘어난 양성 환자가 6천명 이상이라고 보고했다.

 

이달초, 덴맑 여러 당국들은 농장에 있는 밍크 1,700만 마리를 토태시키라고 명령했는데, 자신들이 쓸 모피를 위해 양육시킨 것인데 코로나바이러스 변종이 밍크에서 인간에게 퍼진 것이 발견됐다며 나온 조치였다. 덴맑 농림부 장관은 최초에 불법적이라고 판시됐던 명령을 내린 것 때문에 사퇴했다. 하지만, 정부는 이 계획을 가지고 앞으로 나아가 왔으며, 소급적으로 도태가 합법적이라는 근거를 찾을 수 있을 것이라고 주장하고 있다.



Dutch slaughter 190,000 chickens following highly-contagious bird flu break-out at poultry farms

 

22 Nov, 2020 12:51


© REUTERS/Stephane Mah

 

The Netherlands has carried out a mass culling of chickens, after at least two poultry farms detected a highly contagious strain of bird flu.

 

Health workers killed around 100,000 hens at a poultry farm in a village located in the Dutch province of Utrecht. An additional 90,000 chicks were culled in the northern part of the country.

 

Danish agriculture minister resigns over illegal order to cull 17m mink over mutated Covid-19 strain

 

The Dutch agriculture ministry said in both cases “a highly contagious strain of the H5 variant” of bird flu was suspected. The two farms have since been cleared to continue operations.

 

The culling comes a month after Dutch Agriculture Minister Carola Schouten ordered an indoor containment of all animals on commercial poultry farms, following the discovery of two dead swans that tested positive for the similarly contagious H5N8 bird flu.

 

The Dutch are no strangers to bird flu-related cullings. In November 2016, 190,000 ducks were slaughtered at six farms, following the discovery of the virus in a village located 70km (43 miles) east of Amsterdam.

 

The Avian flu virus usually doesn’t infect people, but animal to human transmission has been recorded in the past. Contagious strains of the virus can spread quickly among bird species, sickening or killing the infected animal.

 

Like many countries, the Netherlands has become more proactive about potential public health dangers as it struggles to contain a second wave of coronavirus. The nation reported more than 6,000 new positive tests on Saturday.

 

Earlier this month, Danish authorities ordered the culling of the country’s 17 million farmed minks, which are raised for their fur, after a mutated version of Covid-19 was found to have spread from the animals to humans. Denmark’s agriculture minister resigned over the order, which was initially ruled to be unlawful. However, the government has moved ahead with the plans, arguing that it could seek legal grounds for the culling retroactively

 

[기사/사진: RT]


- Copyrights ⓒ 시사뷰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Comment

로그인후 댓글작성 가능합니다.

  • 860볼트 전압으로 협업 사냥하는 전기 뱀장어 v 인간의 무지몽매
  • 전기 뱀장어들은 작은 물고기 떼가 아주 많을 때, 여라 마리가 함께 모여 집단적으로 전기 충격을 방출하여 물고기 떼를 죽인다. 우측 사진에선 이런 집단 공격을 받고 놀란 물고기들이 일단 물 밖 공중으로 어수선하게 뛰어 오르지만 물에 떨어졌을 때는 이미 죽어있기에 손쉬운 먹잇감이 되는 것을 보여 준다. /BBC 영상에서전기 뱀장어: 물고기 떼 순간 처리 위해 공동 작업 사실 발견[BBC 제공 영상으로 보기]   입력 2021.1.17.BBC 원문 2일 전   [시사뷰타임즈] 전기 뱀장어가 최초의 전지 (배터리) 설계에 영감을 불어 넣은지 200년도 더 지나, 이들은 자신들의 먹이떼를 “순간 처리” 하기 위해 함께 협조를 한다는 사실이 발견됐다.   애머전 (아마존) 강에서 연구를 하고 있는 연구원들은 뱀장어들이 먹이 몰이를 위해 떼지어 모이는 모습…

    • SVT
    • 21-01-17
  • 판골린 밀매범들과 싸우는 남아공 경찰
  • BBC 제공 영상에서 [BBC 제공 영상으로 보기]   입력 2021.1.10.BBC 원문 10시간 전   [시사뷰타임즈] 조용하고, 고독하며 야행성인 판골린은 천적이 거의 없지만, 연구원들은 이 녀석이 세계에서 가장 밀매가 많이 이뤄지는 포유류 동물이라고 여긴다. 온몸을 뒤 덮고 있는 단단한 비늘들은 비늘에 치유력이 있다는 잘못된 믿음으로 중국에서 약제로 쓰여 인기가 있다.   이 동물은 코로나바이러스 유행병 기간 동안 연구원들의 관심의 대상이어 왔다. 판골린이 동물이 인간에게 바이러스를 전파하는 것에 연루돼 있다는 초기 이론들에 대하 불확실성이 지속되고 있음에도, 밀매된 판골린들에선 관련이 있는 바이러스들이 발견됐다.   남아공 경찰이 밀매업자 영의자들에게서 판골린 한 마리를 압수한 뒤, BBC 아프리카 특파원 앤드류 하딩…

    • SVT
    • 21-01-10
  • 코로나 폐쇄조치에 유행처럼 구입한 강아지, 대규모 폐기!
  •     입력 2020.12.11.RT 원문 2020.12.10.   [시사뷰타임즈] 폴츄걸 (포르투갈) 에서는 코로나 때문에 직장을 잃거나 사망한 탓에 내동댕이 쳐지는 개와 강아지 숫자가 치솟는 동안, 영국 동물 차선단체들은 코로나 폐쇄조치 기간 동안 유행병처럼 강아지 새끼들을 구입한 소유주들이 곧 이것들을 포기할 수도 있다고 경고하고 있다.   폴츄걸 산문 조르날 데 노티키아스의 목요일 보도 내용에 따르면, 올해 폴츄걸에서 내버려진 애완동물들의 집계치는 작년 같은 기간에 비해 치솟았다고 한다.   이러한 사례 대부분이 여러 주요 도시들에서 일어나고 있는 가운데, 코로나 때문에 실업 상태가 되거나 죽은 연세있는 사람들이 비난을 받아야 한다는 말들을 한다고 이 신문은 보도했다.   개 주의: 코로나바이러스가 횡행하는 가운데, 강…

    • SVT
    • 20-12-11
  • 태국, 오토바이 충돌로 쓰러진 아기 코끼리, 심폐소생술로 부활
  • 새끼 코끼리 한 마리가 찬다부리주에서 오토바이와 충돌한 뒤 구조대원의 심폐소생술을 받고 있는 모습이 보인다. 우측 사진은 이 아기 코끼리가 심폐소생술을 받은 후의 모습. IMAGE COPYRIGHTREUTERS     입력 2020.12.22.BBC 원문 1시간 전   [시사뷰타임즈] 태국에서, 도로를 건너던 아기 코끼리 한 마리가 오토바이에 받힌 뒤, 비번이던 한 구조 대원이 소생시켜 살아남았다.   마나 스리바테는 로이터 뉴스 통신사에 자신의 경력상 소생술을 수십화 실시해왔었지만, 코끼리에게 한 적은 전혀 없었다고 했다.   인터넷에서 입소문을 탄 한 영상에서, 어두운 도로 한 가운데에 옆으로 누워있는 코끼리에게 그가 두 손으로 압박을 가하는 모습이 보인다.   10분 뒤 코끼리는 일어섰다.   아기 코끼리는 태국 찬다부리주 동부에서 한 …

    • SVT
    • 20-12-22
  • 연구결과: 캥거루, 인간들과 의사소통 가능 사실 발견
  •  [BBC 제공 영상으로 보기]입력 2020.12.16.BBC 원문 6시간 전   [시사뷰타임즈] 한 연구 결과에서, 캥거루들이 인긴들과 의도적으로 의사소통을 할 수 있으며 “도움을 요구할 수도” 있다는 사실을 발견했다.   이러한 연구 결과는 오로지 길들여진 동물들만 이러한 행위를 내보일 수 있다는 개념에 이의를 제기하는 것이라고 영국과 호주 출신의 연구 결과 공동집필자들이 BBC에 말했다.   영상: 이서벨 랏       -영상에서-     앨런 맥킬링것 박사, 홍콩 시립대학교: “난 스스로 기뻐서 좀 깡총거리고 뛰면서 웃었던 것으로 생각한다. 난 시도해본 것이 먹혀들어 가는 것같아 실제로 좀 충격을 받았었다.   과학자들, 캥거루들이 인간에게 “말을 걸 수” 있다는 사실 발견   앨런 맥킬링것 박사, 홍콩 시립…

    • SVT
    • 20-12-16
  • 찌르레기 떼의 군무: 서부 욕셔 상공서 오리-갈매기 모습 창출 + 가창오리 군무
  •     [BBC 제공 영상으로 여러 모습 모두 보기][가창 오리 군무 영상으로 보기]입력 2020.12.10.BBC 원문 2020.12.8.   [시사뷰타임즈] 서부 욕셔 출신의 한 사진작가가 흩어졌다가 모였다가 군무 (群舞) 를 추는 동안 만들어 낸 오리 모습을 어렵사리 포착했다.   피터 라우는 사진기로 이 장관을 포착하는 동안 “컴퓨터로 만들어 낸 화상 (CGI) 도 전혀 아니고, 사진 조작 (Photoshop) 도 전혀 아니며 ,,,재수가 좋았을 뿐” 이라고 했다.   라우는 토요일 저녁 자신의 손자둘에게 찌르레기 떼가 벌이는 군무를 보여주려고 캐슬포드 인근에 있는 훼어번 잉스 자연보호구역에를 갔었다.   그는 “우리 손자들이 이 놀라운 광경을 보게돼 너무 기쁘다. 손주들에게 추억거리로 남게될 것이다. 몇 가지 흥미로운 형태들이 내보여졌다.” 고 했다.Starling…

    • SVT
    • 20-12-10
  • 인도, 파충류가 도로 건너도록 도와 줄 다리 건설
  • 국도를 가로지르는 동물들을 위한 교량의 모습. 이 다리는 대나무, 황마 그리고 풀로 만들어진 것이다.   입력 2020.12.1.BBC 원문 8시간 전   [시사뷰타임즈] 숲 관계자들이 인도의 산악이 많은 우타라칸드주의 분주한 국도를 건너는 파충류들 및 기타 작은 동물들을 위해 독특한 다리를 하나 지어놓았다. 길이 27m (90-foot) 인 이 “생태 다리” 는 대나무, 황마 그리고 풀로 만들어진 것으로, 이런 류의 다리는 처음이라고 현지 언론은 말한다.   많은 동물들이 이 주의 인기있는 관광 목적지인 나이니탈로 이어지는 이 도로상에서 속도를 내는 차량들에 치임을 당해홨다.   관계자들은 현재 이 다리에 동물들이 꼬이도록 하기 위해 넝쿨식물류와 풀들을 자라게 하고 있다.   “이 국도상에서 파충류들과 기타 작은 동물들이 관광객들의 …

    • SVT
    • 20-12-01
  • 태국: 희귀 -고대- 고래 뼈 골격 발견, 정확한 나이 연구 중
  • 뼈는 아직 탄소로 연대를 측정해 봐야하는 채로 있다. 이 뼈 골격은 오늘날 제출된 지도상의 해안선 앞 공백에서 수마일 떨어진 곳에서 발견됐다. IMAGE COPYRIGHTFACEBOOK.COM/TOPVARAWUT   입력 2020.11.27.BBC 원문 55분 전   [시사뷰타임즈] 거의 완벽하게 보존돼있고 3,000~5,000년 전의 것으로 생각되는 고래 뼈 골격체가 통째로 태국에서 발변됐다.   이 뼈는 11월초, 바로 뱅콕 (방콕) 서부에 있는 해안에서 12lm 정도 떨어진곳에서 발견됐다.   길이 12m (39ft) 인 이 뼈 골격은 ‘브라이드 고래’ 의 것이라고 여겨진다.   전문가들은 이 발견물이 “과거로 들아가는 창구” 를 제공해 줄 수도 있는 것이 되길 바라고 있으며 특히 해수면의 높이 및 생물 다양성에 대한 연구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   부분적으로는 화석화 돼있는 이 골격은 “희…

    • SVT
    • 20-11-27
  • 네덜랜드, 가금 농가 발병 조류독감 우려로 닭 19만 마리 도축
  • 네덜랜드 © REUTERS/Stephane Mah   입력 2020.11.24.RT 원문 202.11.24   [시사뷰타임즈] 네덜랜드가 가금 농가 최소한 두 곳에서 전염성이 강한 조류 독감 변종을 감지한 뒤 대량으로 닭을 도태시켰다.   보건 근로자들은 네덜랜드 유트레흐트 주 마을에 있는 한 가금 농가에서 암탉 10만 마리 정도를 살해했다. 그리고 북부 지방에서 추가로 9만 마리를 도태시켰다.   덴맑 (덴마크) 농림부 장관은 코로나바이러스 돌연변이 변종이 돈다며 밍크 1,700만 마리를 불법으로 도태시키라고 지시한 것 때문에 사퇴했다   네덜랜드 농림부는 상기한 두 가지의 경우 조류 독감 “H5 변종에서 비롯된 매우 전염성 강한” 것으로 의심된다고 했었다. 이 두 농장은 도살 작전이 계속된 이래로 닭이 완전히 제거됐다.   도태 작업은 덴맑 농림부 장관 카…

    • SVT
    • 20-11-24
  • 브러질 마을: 세계 최대 3m-200kg 거물 물고기, 이렇게 구했다
  • 2017년9월20일., 이툭시 보호구역에 있는 볼타 도 부초 인근 지역 어매전 강 서부에서 어부들이 아라파이나 한 마리를 자신들의 배위에 싣고 있다   입력 2020.11.19.CNN 원문 2020.11.18.   [시사뷰타임즈] 일반 물고기들과 비할 때, 아라파이마 (피라루쿠) 는 꽤나 특출하다. 어매전 (아마존) 강 유역에서 발견되는 것으로, 이 녀석은 세계 민물 물고기 중 가장 거대한 것들 중 하나이며, 길이는 3m 무게는 200kg (440파운드) 까지 자랄 수 있다.   이 녀석은 공기 호흡을 하기에 산소가 거의 없어도 물 속에서 살 수 있도록 돼있으며, 하루 종일을 물 밖에 내놓아도 살아남는다. 이 녀석은 물고기를 먹지만, 조류, 도마뱀류 그리고 작은 포유류들 등의 먹이를 이빨로 뒤덮여 있는 혀로 으깨서 먹는다.   이 진화상의 걸작품은 훨씬 더 대단한 계략도 갖고 …

    • SVT
    • 20-11-19
  • 얼래스카 여객기, 곰과 충둘: 어미 곰 사망, 새끼 곰 기적적으로 생존
  • 얼래스카 항공사 여객기가 갈색곰 (끼워넣은 사진) 과 충돌을 하게된 뒤 손상을 입었다. © Global Look Press/ file photos   입력 2020.11.16.RT 원문 2020.11.16.   [시사뷰타임즈] 얼래스카 항공사의 한 여객기가 일요일 밤 착륙을 하는 동안 극적으로 갈색곰과 충돌했다. 들이받은 결과로 그 곰은 죽였지만, 이 곰의 새끼는 기적적으로 사고에서 살아남았다.   크고 무거운 이 동물은 야쿠탓 공항에서 이 기괴한 조우가 있는 동안 젯 엔진 덮개에 상당한 손상을 입혔다. 하지만, 항공사측은 승객들이나 승무원들 중 부상을 입은 사람은 아무도 없다고 했다.   공항 직원들은 착륙에 앞서 약 10여분 동안 얼래스커 남동쪽에 있는 활주로를 말끔히 치웠었지만, 조종사들이 동력을 낮추고 내려 앉으려 하면서 이들은 곰 두 마리가 활주로를 건너가고 있는 것…

    • SVT
    • 20-11-16
  • 덴맑 총리: 코로나 전염시킨다고 밍크 다 죽이라고 지시 뒤, 사과!
  • FILE PHOTO. © Reuters / Ritzau Scanpix / Mads Claus Rasmussen   입력 2020.11.11.   [시사뷰타임즈] 코로나바이러스 돌연변이 변종이 발견된 뒤, 덴맑 (덴마크) 에 있는 밍크 개체수 모두를 몽땅 다 도태시켜 버리라는 명령은 법적 근거라곤 전혀 없는 것이었다는 점을, 인간에게 밍크 몸에 있는 이 바이러스가 확산되는 걸 막겠다고 이 조치를 명한며칠 후에 총리 (여) 가 시인했다.   지난주, 세계보건기구 (WHO) 가 이 바이러스가 동물들에게서 인간에게로 연결됐다는 보고 내용들을 살펴보고 있는 중이라고 말하자, 메테 후레데릭센 총리는 자국에 있는 밍크 1,500~1,700만 마리를 도태시키라고 명령했다.   덴맑 연구소는 지난 6월 이래 밍크와 관련된 코로나바이러스에 사람 214명이 감염돼 왔다고 말한다   화요일 후레데릭센은 의회에 “비록 우리가…

    • SVT
    • 20-11-11
  • 영상: 산길 걸어가는데...6분 동안이나 뒤 따라온 퓨머 (쿠거)
  • 유타주에선 쿠거가 산 길을 걷는 사람을 뒤 따라 오며 멀리가라고 외치면 덤벼들 기세를 취하기도 했다.[CNN 제공 영상으로 보기]   심장 뛰는 산행   입력 2020.10.18.CNN 원문 2020.10.15.   [시사뷰타임즈] 도보 여행을 할 때, 우린 일반적으로 평화와 평온을 기대한다. 그러나 유타주의 한 남자에겐 해당되는 일이 아니었다. 그는 뛰어가는 동안에도 쿠거 (퓨머) 에게 쫓김을 당했다. 이 동물은 달리는 이 남자를 향해 몇 번이나 달려들 기세를 취하면서 6분 동안이나 그를 졸졸 따라왔다. 다행스럽게도, 이 동물과의 교착 상태는 사고 없이 종결됐다.   (주: 쿠거 또는 퓨머라고 불리며 북미를 서식지로 하는 이 맹수는 다른 이름으로는 ‘산 사자’ 라고도 불린다. 얼굴이 좀 다를 뿐, 덩치나 본성이나 사자 (특히 암사자) 와 다름이 없기 때문이다…

    • SVT
    • 20-10-18
  • 고래들, ‘현실적이고 임박한’ 멸종 위기!
  • 남아공 앞바다에서 정어리떼를 쫓는 돌고래들 Image copyrightGETTY IMAGES   입력 2020.10.10.BBC 원문 2시간 전   [시사뷰타임즈] 350명이 넘는 과학자들과 40개국에서 온 보존주의자들이 고래, 돌고래 그리고 일락 고래들을 멸종으로부터 보호호를 위해 범세계적 조치를 촉구하는 편지에 서명했다.   고학자들은 모든 고래 종들중 절반 이상이 보존 걱정 대상이며 2개 종은 멸종 문지방에 있다고 했다.   오염 및 지나치게 남획하는 바다에 대한 조치가 결여됐다는 것은 이 고래들 중 많은 수가 우리가 살아있는 동안 멸종됐다고 선포 당할 것이라는 점을 의미하는 것이라고 편지에선 말한다.   상징적인 대형 고래들도 안전하지 않다.   “위험에 빠져있는 고래들이 모든 이 -규제하는 사람들, 과학자들, 정치인들 그리고 일반 대중들이 우…

    • SVT
    • 20-10-11
  • 폐기장 같은 극동 유명 관광지: 해양생물 떼죽음, 유독물질애 충혈 불평
  •  [RT 제공 영상으로 보기]입력 2020.10.4.RT 원문 2020.10.3.   [시사뷰타임즈] 파도타기를 하는 사람들이 눈 흰자위 한쪽게 뻘겋게 충혈이 되어 고통을 받는다는 불편을 한 뒤, 죽어있는 해양 생물 무리들이 떼를 지어 관광객을이 찾는 유명한 캄차카 해변에 물에 씻겨 올라왔다. 여러 실험에서 물 속에 석유로 만든 여러 제품들 수준이 증가해 있는 것을 보이면서 조사가 착수됐다.   캄차카는 거대한 반도이고, 라셔 (러시아) 에 있으며, 태평양과 오카츠키 해 쪽으로 돌출돼 있다.    인기있는 관광지이자 파도타기들을 하는 그림 같은 크할라크티르 해변에 뭔가가 잘못됐다는 징후는, 사람들이 이 해양에서 잠수를 한 뒤에 여러 증상이 나타나기 시작하면서 분명해 졌다.   현지 파도타기 학교 관리자인 예카네리나 다이바 (여) 는 목요…

    • SVT
    • 20-10-04
  • 태스마니아 해변에 발붂인 고래들- 떼죽음...이유는
  • 한 구조대원이 발이 묶인 고래 한 마리 바로 옆 허리까지 오는 물 속에 서 있다. MAGE COPYRIGHTTASMANIA GOVERNMENT   [애처로운 고래들, BBC 제공 동영상으로 보기]입력 2020.9.22.BBC 원문 5시간 전   [시사뷰타임즈] 태스마니아 앞바다에 발이 묶인 고래 270마리 중 최소 1/3이 죽었고 더 많ㅇ느 수가 죽어가고 있을까봐 우려된다고 한 호주 구조대원은 말한다.   하지만, 구조대원들은 화요일 고래 25마리를 구조하여 다시 바다로 되돌아가게 하는 것을 목표로 삼고 있다.   둥근머리 돌고래들이 월요일, 이섬 서쪽 해안가 얕은 물에서 발견됐다.   무엇이 고래들을 해안으로 끌어들인 것인지는 알려지지 않았다. 해양 생물학자들은 구조에 여러 날이 걸릴 가능성이 크다고 말한다.   이 지역에서 고래들이 해변으로 오는 건 흔한 일이지만, 지난…

    • SVT
    • 20-09-22
  • 수영장 옆에서 깜빡 잠들었는데, 누가 깨워서 보니...
  •   [CNN 제공 영상으로 보기]   놀라운 방문객   입력 2020.9.19.CNN 원문 2020.9.18.   [시사뷰타임즈] 오후 1시8분, 잠든 사람을 톡톡 건드리는 곰이 영상에 잡혔다.   호기심 많은 곰 때문에 잠을 깨게 됐다고 상상해 보시라. 맷 베티는 자신의 집 수영장 옆에서 깜빡 잠이 들어 있었는데 곰 한 마리가 배회하다가 그의 집안 구내로 들어온다. 곰은 가볍게 베티의 발을 건드려 그를 깨우더니 그후 도망가 버렸다.     -영상에서-   매서추셋 주의 한 남자가 발치에 있는 빈둥거리는 곰 한 마리 때문에 깜빡 잠들었다가 깨어났다.   이 모든 일은 이 곰이 맷 베티의 수영장 쪽으로 어슬렁거리고 가면서 시작된 것이었다.   이 곰은 수영장에 있는 물을 몇 모금 마시는 것처럼 보인다.   물을 다 마신 곰은, 자신이 …

    • SVT
    • 20-09-19
  • 브러질 팬태널 습지 화재: 굶주림과 목마름으로 죽어가는 동물들
  •  [BBC 제공 영상으로 참상 보기]입력 2020.9.19.BBC 원문 10시간 전   [시사뷰타임즈] 브러질(브라질) 팬태널 습지들에서 일어난 15,000건 이상와 화재가 올해 광벙위한 지역을 황폐화시키는 주범이 돼왔다.   이 분지의 들불 때문에 죽음과 부상, 굶주림과 갈증을 겪게 하면서 값비싼 댓가를 치뤘다.     -영상에서-   “동물들이 굶주림과 목마름으로 죽어가고 있습니다.”   화면 자막: 브러질의 팬터널 습지들에 불이 붙어있고 이 화재들이 광범위한 황폐화를 일으키고 있는 중이다. 화재가 계속 타 오르는 동안에도, 한 무리의 자원봉사 수의사들이 가능한 한 많은 동물들을 구조하여 먹이를 주려고 애를 쓰고 있다.   엔더슨 바레토 (선진 수의학과 학생): “불행스럽게도, 팬태널 지역에서는 동물들이 굶주림과 목마름으…

    • SVT
    • 20-09-19
  • 과학자들 경고: “인간 파괴 때문에, 야생동물 감소 대재앙 수준”
  • DRC의 산 거릴러(고릴라)는 불법 사냥 위협에 당면해 있다. Image copyrightGETTY IMAGES입력 2020.9.10.CNN 원문 2020.9.9.   [시사뷰타임즈] 야생동물보존단체 WWE의 주요 보고서에 따르면, 야생동물들의 총 숫자가 지난 50년에 걸쳐 2/3 이상 떨어졌다고 한다.   이 보고서에선 이 “대재앙과 같은 하락”은 느려질 기미가 전혀 없음을 보여준다고 말한다.   그리고 이 단체는 자연이 과거에 본 적이 없는 비율로 파괴되고 있는 중이라고 경고한다.   WWE의 수석 임원인 타냐 스티리는, 우리가 숲을 태우고 바다에서 물고기를 너무 남획하며 야생지역을 파괴하고 있기에 야생동물들이 “급락하고 있는 상태”에 있다고 말한다.   “우린 우리가 살고있는 세계 -우리의 보금자리라고 부르는 딱 한 곳-을 우리를 건강, 안보 그리고 이 지구에서의 생존을…

    • SVT
    • 20-09-10
  • ‘지구의 가장 이동적인 동물들’ 중에서도 호주의 비행하는 여우
  • [BBC 제공 동영상으로 보기] 입력 2020.9.9.BBC 22시간 전   [시사뷰타임즈] 호주의 비행 여우들은 방랑적이며, 앞서 생각했던 것 보다 엄청나게 더 먼 거리를 배회한다는 것이 연구 결과 발견됐다.   과학자 쟈스틴 웰버겐은 BBC에 이들의 어마어마한 여정이 덩불화재에서 식물들이 북구되도록 도움이 되기도 한다고 말한다.   Australian flying foxes 'among Earth's most mobile mammals'   22시간 전   Australian flying foxes are nomadic and roam over vastly larger distances than previously thought, research has found.   Scientist Justin Welbergen tells the BBC how their enormous journeys also help plants recover from bushfires.   [기사/사진: BBC]

    • SVT
    • 20-09-09

[ 시사 View 社說 ]

CNN과 BBC, 한국을 대… 입력 2021.1.17. [시사뷰타임즈] 미국과 영국이 어떤 나라들인지 기본적으로 ... 더보기

[ SVT 기획 탐방 ]

[특별탐방] 담양 소쇄원과 한국 가사문학관 사진 상: 소쇄원의 광풍각과 바위 위를 흐르는 계곡물, 사진=경북일보 사진 하: 소쇄원 입... 더보기

[ SVT 여행 Travelling ]

코로나 번식 우려: 갠지스 종교 축제에 모이는 힌두교도 70만 명 인도의 힌두교 열성 신자들은 1월14일, 인도 신화에서 엄청난 중요성을 갖고 있다고 여기는... 더보기

[ Autos ]

중국, 시속 620km로 달릴 자기부상 초기 매글럽 첫선 2021.1.13. 중국 서남부 스추안성 쳉두에서 가진 고온 조천도 (HTS) 자기부상 기술로 개발된 자... 더보기

[동물의 왕국]

860볼트 전압으로 협업 사냥하는 전기 뱀장어 v 인간의 무지몽매 전기 뱀장어들은 작은 물고기 떼가 아주 많을 때, 여라 마리가 함께 모여 집단적으로 전기 ... 더보기

[ 기묘한 구름-멋진 구름 ]

장미 구름: 위성에서만 볼 수 있는 구름, 형성과정은 수수께끼 NASA가 2020.1.29.에 찍어 이번 주에 공개했다. © NASA 입력 2020.2.8.RT 원문 2020.2.8. [시사뷰타임즈... 더보기

[ 교·통·사·고 ]

뉴욕시 브롱스: 고가도로에서 밑으로 꺾어져 늘어진 굴절버스 뉴욕시 고가도로에 매달려 있는 트위터에 올려진 버스 사진 IMAGE COPYRIGHTTWITTER/FDNY 입력 2021.... 더보기

[엽기-진기-명기-호기심]

걸그룹 EXID 하니의 핫팬츠 [사진-마이데일리] 13일 오후 서울 을지로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 알림2관에서 열린 '케이... 더보기

[성인남녀 이야기]

근황 . Cross_X [39.xxx.xxx.xxx] 더보기

[여자레걸 · 남자육체미]

모델 '비키니 화보 포즈' http://osen.mt.co.kr/article/G1110406704 [사진 모두 보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