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미 구름: 위성에서만 볼 수 있는 구름, 형성과정은 수수께끼


NASA2020.1.29.에 찍어 이번 주에 공개했다. © NASA


입력 2020.2.8.

RT 원문 2020.2.8.

 

[시사뷰타임즈] 지상에서 수천 km 상공인 곳을 위성에서 유심히 내려다 보면, 지상에선 절대로 볼 수 없는 이런 형태의 눈을 볼 수 있다. 신비스런 장미 형태인장관의 이 구름이 좋은 예이며 NASA가 촬영했다.

 

새롭게 공개왼 이 사진에서 볼 수 있는 이 구름들은 NASA의 애콰 위성이 호주 서부 해안 앞바다 높은 상공에서 포착했는데, 눈꽃 송이가 배열돼 있는 것처럼 보인다.

 

이 장미 구름들은 희귀한 방사형 구름들이며 믿기 어려울 정도의 높은 곳에서 펼쳐져 있기에 -때론 300km- 지상에서 보는 건 불가능하다.

 

이 구름들은 다른 형태들을 취하지만, 일반적으로 같은 구조이다. 이 구름들은 1962NASA가 처음으로 기록에 남긴하지만, 수 십 년에 걸쳐 이러한 구름들이 있다는 건 알고 있었음에도, 연구원들은 아직도 왜 구름이 이런 형태를 갖게된 것인지 실마리를 잡지 못하고 있다.

 

과거 연구에선 미세한 입자들이 대기 속으로 직접 분사되거나 대기 속에 응결되는 형태가 되는 분무기와 관련이 있을 것임을 시사했다. 하지만, NASA 젯 추진 연구소의 구름 연구원인 마이클 개레이는 이 구름이 지상에서 아주 높은 곳에서나 촬영되는 것임을 감안할 때, 분무기가 이런 형태를 갖게 했다고 보긴 힘들다고 했다.

 

그렇기에, 지금으로선, 이 구름은 아름다운 수수께끼로 남아있다.



Unexplained ‘rosette’ cloud formation snapped from space by NASA

 

8 Feb, 2020 10:35 / Updated 22 minutes ago

 

The photo was released this week after being snapped on 29 January. © NASA

 

Peering down on Earth from thousands of kilometers above can reveal patterns that could never be noticed from on terra firma. The latest spectacular examples of this are mysterious ‘rosette’ cloud formations snapped by NASA.

 

The clouds, seen in freshly released photos captured off the western coast of Australia by the space agency’s Aqua satellite, look like a snowy flower arrangement.

 

The rosettes are rare actinoform clouds, which are impossible to see from the ground because they stretch over incredibly long distances, sometimes reaching 300 kilometers (180 miles).

 

The clouds can take different forms, but they have a consistent general structure. They were first recorded by a NASA satellite in 1962 but, despite being aware of them for decades, researchers have yet to unravel why the mysterious clouds form.

 

Past research had indicated a link to aerosols, tiny particles which can be directly emitted into the atmosphere or formed in the atmosphere by condensation. However, Michael Garay, a cloud researcher at NASA’s Jet Propulsion Laboratory, said it’s hard to see how aerosols could be responsible for the latest formation, given it was snapped so far from land.

 

So, for now, it remains a beautiful mystery.

 

[기사/사진: RT]



Comment



  • '기묘한 구름' 난을 마련하면서
  •   구름은 매일, 시시각각, 똑같은 경우가 없다. 늘 새롭다. 그래서 싫증이 날 수 없다   입력 2015.8.29[시사뷰타임즈] 인간인 과학자들은 대기의 수증기가 모여 구름이 된 것이라고 말합니다. 그 구름에서 비도 오게 하고 눈도 오게 한다지요.   그러나, 과학자들이 뭐라건, 만일 하늘에 구름이 전혀 없다면, 하늘이 얼마나 허전하고 싱겁겠습니까.   하늘에 보이는 구성요소로서, 태양, 달, 별, 구름 등은 '하늘의 식구이자 가족'이라고 보는게 총제적인 하늘을 대하는 시각으로 적합할 듯 합니다.   또한, 구름은 조물주가 인간에게 자신의 뜻을 드러내는 도구라고 신앙계에서는 말하고 있습니다.   실제로, 10여년 전에 대전광역시 가수원동 천주교 성당 청소년 부가 고생고생을 하면서 제주도에서 신앙활동의 일환으로 수련을 하…

    • SVT
    • 15-08-29
    • 6789
  • 장미 구름: 위성에서만 볼 수 있는 구름, 형성과정은 수수께끼
  • NASA가 2020.1.29.에 찍어 이번 주에 공개했다. © NASA 입력 2020.2.8.RT 원문 2020.2.8.   [시사뷰타임즈] 지상에서 수천 km 상공인 곳을 위성에서 유심히 내려다 보면, 지상에선 절대로 볼 수 없는 이런 형태의 눈을 볼 수 있다. 신비스런 “장미 형태인‘ 장관의 이 구름이 좋은 예이며 NASA가 촬영했다.   새롭게 공개왼 이 사진에서 볼 수 있는 이 구름들은 NASA의 애콰 위성이 호주 서부 해안 앞바다 높은 상공에서 포착했는데, 눈꽃 송이가 배열돼 있는 것처럼 보인다.   이 장미 구름들은 희귀한 방사형 구름들이며 믿기 어려울 정도의 높은 곳에서 펼쳐져 있기에 -때론 300km- 지상에서 보는 건 불가능하다.   이 구름들은 다른 형태들을 취하지만, 일반적으로 같은 구조이다. 이 구름들은 1962년 NASA가 처음으로 기록에 남긴하지만, 수 십 년에 걸쳐 이…

    • SVT
    • 20-02-08
    • 1917
  • 성스런 구름! 불길한 검은 반지 모양의 ‘구름’, 주민들 어리둥절
  • FILE PHOTO © Reuters / Abdalrhman Ismail. (우) Blue on Blue@razzblues[RT 제공 동영상들로 보기]   입력 2020.1.22.RT 원문 2020.1.22   [시사뷰타임즈] 파키스탄의 한 도시 상공에서 목격된 수수께끼 같은 O자 형태의 구름이 누리꾼 및 주민들 모두로부터 별의별 설들이 빗발치도록 촉발시켰다. 일부는 이 특이한 광경을 보면서 외계인이 침공이 있을 불길한 징조일지도 모른다는 추측도 했다.   화요일, 라호레 상공에 떠있는 “사악한 구름” -일부 사람들이 지칭한 말-을 본 뒤 구경꾼들은 어리둥절해 했고, 그중 많은 사람들이 사회연결망(SNS)에서 자시들이 방금 목격한 것이 무엇인지 진상을 파헤쳐 보려고들 했다.   한 사용자는 이것이 불연성 담배(전자 담배 따위)에서 나오는 연기를 흡입하는 것이라고 알리면서, 이 대기의 현상은 그저 라호레 시의 유…

    • SVT
    • 20-01-22
    • 200
  • 날아 오르는 악마?
  •  입력 2019.9.20.   [시사뷰타임즈] 19일, 충북 진천군 백곡면 하늘에는 묘한 구름이 잠시 떠 있었다.   여자들의 옥문(玉門)과 아주 똑같은 모양을 하고 있더니 1~2초 뒤엔 대형 악마의 얼굴 형상을 하고 날개를 위로 펼치고 날아 오르는 듯한 모습으로 바뀌었다.   멀리 주위에는 양떼구름이 많이 떠있었는데, 사진 상의 양떼 구름은 구름 사이사이의 윤곽이 눈, 코, 그리고 입을 벌리고 웃는 듯한 모습이다.

    • SVT
    • 19-09-20
    • 1146
  • 석양의 구름, 누가 이토록 기막히게 다듬었나?
  • 불과 2~3분 사이에 아랫 모습으로 변한 구름. SISAVIEW 입력 2019.8.6.   [시사뷰타임즈] 잔디 깎는 기계로 밀어 놓은 듯한 모습!   대전에 자주 가는 식당이 있다. 여러 해째 단골이다. 다른 동네에서 넓직한 안채에 넓은 주차장까지 갖춘 채로 영업을 하던 집인데, 땅 주인이 다른 것을 하겠다고 나가라고 해서 자동차로 15분 정도 -신호등 기다리는 것 포함- 가야 되는 거리에, 새로 더 크게 지었다.   이렇게 이 식당이 옮겼지만, 과거의 단골들은 거의 빠짐없이 이 집을 간다. 이렇게 단골이 되면 ‘특혜’가 하나 있었다. 대보름 때가 되면, 오곡밥을 따로 해놓았다가 단골에겐 오곡밥을 주고 일반 손님들에겐 그냥 맨 밥을 준다.   그러나, 밥공기 뚜껑을 덮어서 나오기에, 일반 다른 손님들은 이렇게 단골을 차별적으로 대접하는 것을 모…

    • SVT
    • 19-08-06
    • 180
  • 하늘에 떠 있는 대형 짱뚱어
  •  © SISAVIEW 입력 2017.11.2.   [시사뷰타임즈] 10월 중순 어느날, 파란 가을 하늘을 배경으로 대전에서 금산으로 향하는 길목 상공에 탐스럽고 흰 구름들이 제법 많은 가운데, 완전 짱뚱어의 모습을 한 구름이 등장했다.   짱뚱어는 특징이 눈 두 개가 머리 위로 튀어 나와있고 제법 큰 등지느러미라 등 위로 빳빳하게 세워져있지만 꼬리 지느러미는 볼품이 없다. 꼬리 쪽은 그냥 삐죽하고 입 아랫 쪽에 있는 두 개의 지느러미를 앞발퍼럼 사용하여 걸어다니기도 하고 때론 공중으로 펄쩍 뛰어 오르기도 한다.   짱쭝어 짝짓기 철이 다가오면 수컷들이 암컷을 두고 치열한 싸움을 벌이는데, 이때 짱뚱어들이 할 수 있는 묘기들이 모두 표출된다.

    • SVT
    • 17-11-02
    • 11165
  • 황혼을 앞두고 등장한 거대한 봉황새
  •  © SISAVIEW입력 2017.9.10.   [시사뷰타임즈] 봉황새를 실제로 본 사람은 아무도 없는 듯하지만..   상상의 봉황새를 그려놓은 그림 등을 보면, 머리 위에 관이 있으며 몸통은 여러 색깔로 찬란하게 빛을 내며 꼬리는 풍성가고 길게 늘여져 있다.   잠시 모습을 갖췄다가 5분도 안돼 전혀 다른 모습으로 바뀌는 구름이지만, 순간적으로 거대한 새 한 마리의 모습이 돼 있었는데...   머리 위헨 마치 분수처럼 솟구치는 여러 갈래의 관이 있고 꼬리가 늘어진 것은 보이지 않지만, 몸통에 해당하는 구름 모습 및 전반적인 모습이 봉황 이외에, 다른 새를 떠 올리기 힘들다.  

    • SVT
    • 17-09-10
    • 3043

[ 시사 View 社說 ]

CNN과 BBC, 한국을 대… 입력 2021.1.17. [시사뷰타임즈] 미국과 영국이 어떤 나라들인지 기본적으로 ... 더보기

[ SVT 기획 탐방 ]

[특별탐방] 담양 소쇄원과 한국 가사문학관 사진 상: 소쇄원의 광풍각과 바위 위를 흐르는 계곡물, 사진=경북일보 사진 하: 소쇄원 입... 더보기

[ SVT 여행 Travelling ]

코로나 번식 우려: 갠지스 종교 축제에 모이는 힌두교도 70만 명 인도의 힌두교 열성 신자들은 1월14일, 인도 신화에서 엄청난 중요성을 갖고 있다고 여기는... 더보기

[ Autos ]

중국, 시속 620km로 달릴 자기부상 초기 매글럽 첫선 2021.1.13. 중국 서남부 스추안성 쳉두에서 가진 고온 조천도 (HTS) 자기부상 기술로 개발된 자... 더보기

[동물의 왕국]

860볼트 전압으로 협업 사냥하는 전기 뱀장어 v 인간의 무지몽매 전기 뱀장어들은 작은 물고기 떼가 아주 많을 때, 여라 마리가 함께 모여 집단적으로 전기 ... 더보기

[ 기묘한 구름-멋진 구름 ]

장미 구름: 위성에서만 볼 수 있는 구름, 형성과정은 수수께끼 NASA가 2020.1.29.에 찍어 이번 주에 공개했다. © NASA 입력 2020.2.8.RT 원문 2020.2.8. [시사뷰타임즈... 더보기

[ 교·통·사·고 ]

뉴욕시 브롱스: 고가도로에서 밑으로 꺾어져 늘어진 굴절버스 뉴욕시 고가도로에 매달려 있는 트위터에 올려진 버스 사진 IMAGE COPYRIGHTTWITTER/FDNY 입력 2021.... 더보기

[엽기-진기-명기-호기심]

걸그룹 EXID 하니의 핫팬츠 [사진-마이데일리] 13일 오후 서울 을지로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 알림2관에서 열린 '케이... 더보기

[성인남녀 이야기]

근황 . Cross_X [39.xxx.xxx.xxx] 더보기

[여자레걸 · 남자육체미]

모델 '비키니 화보 포즈' http://osen.mt.co.kr/article/G1110406704 [사진 모두 보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