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자동 운전장치 텔서, 주차해 있던 경찰차 들이 받아


텔서사 자동차 여러 대가 충돌 사건에 연루돼 있다. Image copyrightLAGUNA BEACH POLICE DEPARTMENT

 

원문 2018.5.30.

 입력 2018.6.2.

 

[시사뷰타임즈] 텔서사에 만든 승용차가 주차돼 있던 경찰차를 들이받았다.

 

경미한 부상을 입은 여자 운전자는 경찰에게 운전 보조 자동 운전장치를 사용하고 있었다고 말했다.

 

이 사고는 운전자의 자동운전장치에 대한 과신이 원인일 개연성이 있는 것으로 드러났던 훌로리더 주에서의 치명적인 충동 사건을 비롯한 다른 사고들돠 유사하다.

 

[시사뷰타임즈 주]

텔서(Telsa): 테슬러 주식회사(영어: Tesla, Inc.)는 미국의 전기자동차 회사이다. 2003, 마틴 에버하드(CEO)와 마크 타페닝(CFO)가 창업했다. 2004년 페이팔의 최고경영자이던 일론 머스크가 투자자로 참여했다. 회사 이름은 물리학자이자 전기공학자인 니콜라 테슬러의 이름을 따서 지었다. 20106월 나스닥에 상장되었다 [wikipedia]

 

텔서사는 고객들이 항상 차량을 제어해야한다는 점을 떠올려야 한다고 말했다.

 

텔서사는 성명을 내고 자동운전장치를 사용할 때, 운전자들은 늘 자신의 손은 늘 운전대를 잡고 있을 있어야 한다는 걸 떠올려야 한다고 덧붙였다.

 

아직까지는, 자동운전장치가 진짜로 적용돼 있는 상태인지는 확인이 필요한 상황이다.

 

캘러포녀 사건은 반자동 차량들이 정지돼 있는 믈체를 감지하기 위해 안깐 힘을 쓴다는 가장 최근의 사례로 보인다. 지난 5월엔 자동운전장치로 운전되던 차량이 소방차를 들이받았다.

 

AP 통신이 입수한 경찰 보고서에 따르면, 텔서사 제조 자동차들은 들이 받기 이전에 가속이 된다고 한다.

 

또한 텔서 마들 3 운전자는 지난 금요일 그리스에서 들이받은 사건을 자동운전장치 때무이라며 비난했는데, 이 사고에서 틸서 차가 경고도 없이 갑자기 우측으로 방향을 틀었다.

 

자동차 운전자 유유쥬는 훼이스북에서 동운전장치에 대한 우려에 대해 한마디 했다.

 

솦트웨어를 사용할 때는 경계심이 요구되는 바, 운전대 위에 두 손을 꼭 엊어놓고 오작동을 하는지 아니면 비정상적 작동을 하는지를 꾸준히 관찰해양 하는 등, 차량을 보통의 상태로 운행할 때보다 엄청나게 더 많은 주의를 요한다

 

한 영향력있는 기술산업 감시원은 텔서사의 솦트웨어에 우려를 제기하면서, 구글 차동차 부서에서는 완전히 제대로 덤비거나 아니면 아예 접근하지 않는 것이 더 안전하다는 주장을 했다는 점을 언급했다.

 

벤춰 자본회사 앤드리이슨 호로비츠와 동반자 과녜에 있는 이 회사는 트위터에 사고가 증가하고 있는 양이 -2/3 수준으로 접근하고 또 그것을 텔서사가 뜨르며, 텔서사는 어느 때건 운전할 때면 운전대를 잡지않으면 안된다며- 대단히 위험스러우며 기술적으로 막다른 골목에 있는 것이라는 심각한 논거가 있다.”

 

웨이모(: 구글 무인자동차)는 이런 일은 아예 하지 않기로 했다

 

자동운전장치가 위험스런 작동 상태로 연결된 건 이번이 처음이 아니다.

 

영국에선, 한 운전자가 운전하던 승용차를 MI 자동운전장치에 놓고 자신은 조수석에 앉아서 가다가 운전 금지 처분을 받았다.


    

Tesla hit parked police car 'while using Autopilot'

 

30 May 2018

 

Image copyrightLAGUNA BEACH POLICE DEPARTMENT

Image caption

A number of Tesla vehicles have been involved in crashes.

 

A Tesla car has crashed into a parked police car in California.

 

The driver suffered minor injuries and told police she was using the car's driver-assisting Autopilot mode.

 

The crash has similarities to other incidents, including a fatal crash in Florida where the driver's "over-reliance on vehicle automation" was determined as a probable cause.

 

Tesla has said customers are reminded they must "maintain control of the vehicle at all times".

 

In a statement, it added: "When using Autopilot, drivers are continuously reminded of their responsibility to keep their hands on the wheel."

 

As yet, it has still to be confirmed that the Autopilot mode was indeed engaged.

 

The California crash appears to be the latest example of semi-autonomous vehicles struggling to detect stationary objects. A Tesla driving in Autopilot hit a stationary fire engine in Utah in May.

 

According to a police report obtained by the Associated Press, the Tesla accelerated before it hit the vehicle.

 

It has also emerged that a Tesla Model 3 driver has blamed Autopilot for a crash in Greece last Friday, in which the car suddenly veered right "without warning".

 

The motorist, You You Xue, voiced his concerns about Autopilot on Facebook.

 

"The vigilance required to use the software, such as keeping both hands on the wheel and constantly monitoring the system for malfunctions or abnormal behaviour, arguably requires significantly more attention than just driving the vehicle normally," he wrote.

 

One influential tech industry-watcher has raised concern about Tesla's software, noting that Google's car division has claimed that an all-or-nothing approach is safer.

 

"There is a serious argument that the incremental, 'level 2/3' approach to autonomous cars followed by Tesla, where the human isn't driving but might have to grab the wheel at any time, is actively dangerous and a technical dead end," tweeted, a partner at the venture capital firm Andreessen Horowitz.

 

"Waymo decided not to do this at all."

 

It is not the first time the Autopilot feature has been linked to dangerous behaviour.

 

In England, a driver was banned from driving after putting his Tesla in Autopilot on the M1 and sitting in the passenger seat.

 

[기사/사진: BBC]



Comment



  • [ 공지: 어린이와 노약자 시청 주의 ]
  • 2015년 음력 8월15일 추석날 있었던 3충 충돌 사고 장면    2016.4.28시사뷰타임즈는 자동차 대수가 이미 인구 수를 넘어선 오늘날, 너무 빈번하게 발생하는 교통사고에 대한 경각심을 높이고자 갖가지 교통사고 장면을 담은 영상을 소개함으로써 운전 시 많은 참고가 되길 바라는 마음으로 이 코너를 마련합니다.   그러나, 사고 장면 중에는 가슴이 내려앉을 정도로 끔찍한 것도 있고, 실제로 사람이 그 자리에서 사망하는 경우도 있습니다.   따라서, 어린이 및 심신이 약한 분들은 가급적 보지 않도록 해주시길 바랍니다. 안전운전, 안전운행은 운전자의 자존심이고 생명입니다!    

    • SVT
    • 16-04-28
    • 3906
  • 자동 운전장치 텔서, 주차해 있던 경찰차 들이 받아
  • 텔서사 자동차 여러 대가 충돌 사건에 연루돼 있다. Image copyrightLAGUNA BEACH POLICE DEPARTMENT   원문 2018.5.30. 입력 2018.6.2.   [시사뷰타임즈] 텔서사에 만든 승용차가 주차돼 있던 경찰차를 들이받았다.   경미한 부상을 입은 여자 운전자는 경찰에게 운전 보조 자동 운전장치를 사용하고 있었다고 말했다.   이 사고는 운전자의 자동운전장치에 대한 과신이 원인일 개연성이 있는 것으로 드러났던 훌로리더 주에서의 치명적인 충동 사건을 비롯한 다른 사고들돠 유사하다.   [시사뷰타임즈 주]텔서(Telsa): 테슬러 주식회사(영어: Tesla, Inc.)는 미국의 전기자동차 회사이다. 2003년, 마틴 에버하드(CEO)와 마크 타페닝(CFO)가 창업했다. 2004년 페이팔의 최고경영자이던 일론 머스크가 투자자로 참여했다. 회사 이름은 물리학자이자 전기공학자인…

    • SVT
    • 18-06-02
    • 275
  • 날아가서 2층 치과 의원 사무실에 박혀 버린 승용차
  • 사진-BBC입력 2018.6.2.   [시사뷰타임즈] 지난 1월18일, 캘러포녀 주에선 거의 일어날 수 없는 일이 일어났다.   캘러포녀 주 샌터 애너시에서 승용차 한 대가 버스와 겨우 충돌을 피해 중앙분리대를 치더니 2층에 있는 치과 의원 사무실에 쳐박혀 버렸다.California car crashes into top floor of buildingA car in Santa Ana, California, narrowly avoided collision with a bus as it mounted a central reservation and went on to crash into the upstairs of a dental office.16 Jan 2018

    • SVT
    • 18-06-02
    • 21
  • 캐나다 청소년 하키팀 버스-화물차 충돌..14명 사망
  • 불과 얼마전인 지난달 3월24일 결승 무승부 후, 승패결정 재시합에서 승리한 하키팀 사진이 팀 트위터에 올라왔다. copyrightHUMBOLDT BRONCOS   원문 43분 전 입력 2018.4.8.   [시사뷰타임즈] 캐나다 경찰은 금요일 저녁 캐나다 청소년 하키팀을 태운 버스와 화물트럭이 충돌하면서 14명이 숨졌다고 밝혔다.   훔볼트 브랑코스 팀은 새스캐치원 주의 티브데일 북부에 있는 35번 고속도로에서 달리고 있었다.   캐나다 기마 경찰대는 버스엔 28명이 있었는데 그 중 운전기사를 포함하여 14명이 사망한 것이라고 말했다.   버스에 타고 있던 나머지 14명은 병원으로 후송됐는데 3명은 중태다.   트윗에서, 쟈스티 트루도 수상은 “이 아이들의 부모들이 어떤 심정을 겪에 될지 상상할 수도 없다”고 했다.   화물트럭과 버스는 현지시각…

    • SVT
    • 18-04-07
    • 463
  • 샹하이 인근서 유조선-화물선 충돌, 32명 행방불명
  • 한국 해안경비대가 제공한 사진은 중국 동부 해안 산치 앞바다에서의 화재를 보여준다. 충돌 사고는 샹하이 인근 해안에서 160해리 거리에서 일어났다. copyrightAFP / BBC   원문 4시간 전 입력 2018.1.7.   [시사뷰타임즈] 토요일 저녁 중국 동부해안 앞바다에서 유조선과 화물선이 충돌하면서 32명이 실종됐다.   패너머(파나마) 선적으로 이란 산 원유 136,000톤을 싣고 있던 산치 유조선은 충돌후 불길에 휩싸였다.   중국 수송부는 실종된 사람들은 유조선 선원들이며 30명은 이란 인이고 2명은 뱅글러데쉬 인이라고 했다.   중국 수송부는 21명에 달하는 화물선 선원은 구조 됐다고 말했다.   수송부는 “산치 호는 현재 떠있는 채 불타고 있다. 바다에는 기름이 번들거리고 있으며 우린 구조 노력을 계속할 것”이라고 했다.   …

    • SVT
    • 18-01-07
    • 1370
  • 美 화끈한(?) 열차기관사, 곡선 구간서 시속 130km 질주..탈선 열차 두 몇 동강
  •  워싱튼 주 한 도로에 객차 두 량이 있는 것이 보이는 가운데 한 객차가 다른 객차 꼭대기에 얹혀져 있다. copyrightWASHINGTON STATE PATROL / BBC앰트랙 워싱튼 기차 사고: 수사관들 열차 속도에 촛점   원문 1시간 전 입력 2017.12.19.   [시사뷰타임즈] 미국의 승객을 태운 열차 한 대가 탈선하면서 3명이 죽었는데, 이 열차는 곡선 구간에 제한 속도 시속 48km로 달리라는 표지판이 있었음에도 꺾어지는 구간에서 시속 130km로 달렸음이 이 열차 후방 엔진에 있는 자료를 통해 밝혀졌다.   사고는 월요일 워싱튼 주의 출퇴근 시간이 벌어졌고 관계자들은 72명이 병원으로 후송됐다고 말한다.   부상자들 중 일부는 상태가 위중한 것으로 알려졌다.   당국은 모든 객차를 수색하고 있다면서, 사망자 수가 늘어날 수도 있다고 했다.   국가…

    • SVT
    • 17-12-20
    • 378
  • 프랑스 학교버스 기차와 충돌후 두 동강..4명 사망 18명 부상
  • 2017.12.14. 프랑스 밀라스에서 벌어진 기차-학교 버스 충돌사건 현장에서 일하는 구조원들이 보인다. 이 현장 사진에 버스가 두 동강 나있는 것이 보인다. copyrightFRANCE BLEU ROUSSILLON/HANDOUT원문 17분 전 입력 2017.12.15.   [시사뷰타임즈] 프랑스 남부 뻬아피냥 인근에서 기차와 학교버스가 충돌하면서 어린이들이 최소 4명 사망했다.   부상자도 최소한 18명은 되며 이들 중 일부는 중태인데 이 사고는 밀라스와 상 펠리 대모 사이에 있는 철도 건널목에서 일어난 것이다.   버스는 인근에 있는 중등학교에서 학생들을 태우고 가던 중 시속 80km로 달리는 기차가 들이받았다.   현장을 찍은 사진에는 충돌로 두 동강이 나버린 버스가 보인다.   철도 운영사 SNCF는 목격자들이 충돌 시 차단기가 내려오고 있는 것을 보았다고 신고했다고 말했…

    • SVT
    • 17-12-15
    • 390

밤툰 - 100% 무료웹툰
더킹카지노 STC555.COM
솔레어카지노 STC555.COM
eggc카지노 STC555.COM
더킹카지노주소 STC555.COM
ag슬롯 STC555.COM
eggc카지노사이트 STC555.COM
솔레어카지노주소 STC555.COM
태양성카지노 STC555.COM
삼삼카지노주소 STC555.COM
와우카지노 STC555.COM
로얄카지노사이트 STC555.COM
슈퍼카지노 STC555.COM
온라인카지노주소 STC555.COM
빠칭GO카지노주소 STC555.COM
슈퍼카지노 STC555.COM
다빈치카지노 사이트 STC555.COM
로얄카지노 STC555.COM
빅카지노사이트 STC555.COM
맨하탄카지노사이트 STC555.COM
개츠비카지노주소 STC555.COM
안전놀이터주소 STC555.COM
빠칭GO카지노주소 STC555.COM
해금카지노 STC555.COM
트럼프카지노 STC555.COM
스타카지노 STC555.COM
더카지노 STC555.COM
레드썬카지노사이트 STC555.COM
서울카지노주소 STC555.COM
솔레어카지노주소 STC555.COM
와우카지노 STC555.COM
로얄카지노사이트 STC555.COM
에그카지노사이트 STC555.COM
빠칭GO카지노주소 STC555.COM
다빈치카지노 사이트 STC555.COM
바카라사이트주소 STC555.COM
트럼프카지노주소 STC555.COM
서울카지노사이트 STC555.COM
온라인카지노 STC555.COM
로얄카지노 STC555.COM
와우카지노사이트 STC555.COM
ag슬롯카지노사이트 STC555.COM
홈카지노 STC555.COM
삼삼카지노 STC555.COM
바카라 STC555.COM
에비앙4U카지노 STC555.COM
해금카지노사이트 STC555.COM
VIC카지노주소 STC555.COM
카지노사이트코리아 STC555.COM
더킹카지노사이트 STC555.COM
맥스카지노 STC555.COM
UCC 카지노사이트 STC555.COM
트럼프카지노사이트 STC555.COM
솔레어카지노사이트 STC555.COM
크레이지슬롯카지노사이트 STC555.COM
크레이지슬롯카지노주소 STC555.COM
모바일카지노 STC555.COM
홈카지노주소 STC555.COM
모바일카지노사이트 STC555.COM
와우카지노 STC555.COM
카지노사이트추천 STC555.COM
빠칭GO STC555.COM
정선슬롯머신 STC555.COM

[ 社說 ]

문재인표 최저임금… 사진 - 노동과 세계 입력 2018.7.14. [시사뷰타임즈] 문재인이 대통령이 되면서... 더보기

[ SVT 기획 탐방 ]

순천만 습지 - 생태계의 보고(寶庫) 입력 2017.6.29. [시사뷰타임즈] 영원히 보존돼야할 대한민국의 자산 순천만 습지: 이곳에 가... 더보기

[ SVT 여행 Travelling ]

걸라퍼거스 사진 대회 이 사진은 맥케나 폴 리가 2017 걸라퍼거스 보존 신탁 사진대회에서 우승한 작품이다. 누가 ... 더보기

[ Autos ]

칼라쉬니코프 설계 모터사이클, 2019 푸틴 차량 행렬에 합류 © kalashnikov.media 원문 2018.5.27. 입력 2048.5.27. [시사뷰타임즈] 칼라쉬니코프 사가 설계한 호송... 더보기

[동물의 왕국]

열대어 구피를 한국 개천에 폐기하는 비 양심족들! 구피의 화려한 못습 [사진출처-greenfish]입력 2018.5.19. [시사뷰타임즈] 구피라는 이름의 열대 ... 더보기

[ 기묘한 구름-멋진 구름 ]

하늘에 떠 있는 대형 짱뚱어 © SISAVIEW 입력 2017.11.2. [시사뷰타임즈] 10월 중순 어느날, 파란 가을 하늘을 배경으로 대전... 더보기

[ 교·통·사·고 ]

자동 운전장치 텔서, 주차해 있던 경찰차 들이 받아 텔서사 자동차 여러 대가 충돌 사건에 연루돼 있다. Image copyrightLAGUNA BEACH POLICE DEPARTMENT 원... 더보기

[엽기-진기-명기-호기심]

걸그룹 EXID 하니의 핫팬츠 [사진-마이데일리] 13일 오후 서울 을지로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 알림2관에서 열린 '케이... 더보기

[성인남녀 이야기]

근황 . Cross_X [39.xxx.xxx.xxx] 더보기

[여자레걸 · 남자육체미]

모델 '비키니 화보 포즈' http://osen.mt.co.kr/article/G1110406704 [사진 모두 보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