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일정한 거리: 앞서 가는 바이러스 v 허덕이며 쫓아가는 백신


사진 = DW


 

입력 2021.8.22.

 

[시사뷰타임즈] 82일 현재, 미국에선 164백만명이 완전 접종을 했는데 그 가운데 1,507명이나 죽고 7,101명이나 다시 코로나-19에 걸려 병원에 입원해있다. 말을 다시 바꿔보면, 2차까지 그 좋다는 백신들을 다 맞았지만 그랬는데도 1,507명이 백신을 맞은 보람도 없이 죽었고 7천 명 이상 입원한 환자 중 또 죽을 사람이 몇 명인지 알 수가 없어 사망자는 더욱 더 늘어날 개연성이 크다는 얘기다.

 

 

의학 전문가들과 점쟁이들

 

 

전자 현미경으로 들여다 보면서 배율을 높여 코로나-19 바이러스가 어떻게 생겼으며, 각종 변종들 (: 언론들에서 변이라고 하는 것은 변종이 되기까지의 과정을 말하는 것이므로 정확한 표헌이 못된다.) 이 어떻게 생겼는지를 사진으로 찍어 보여주는 것은 우리 인류의 공통의 적이 어떻게 생겼는지 아는데는 도움이 된다. 그런데, 적 생김새만 알면 뭘하나? 적의 약점이 뭔지를 알아내어 그것을 집중적으로 공략해야 비로소 바이러스 전문가 또는 의학 전문가라는 명함에 맞는 일일 것이다.

 

흔히 ~하다는 점쟁이 이야기들을 많이 한다. ‘쟁이라고 하면 비하하는 것 같아서 장이라고 쓰고 싶어도 한글에선 쟁이가 맞는 것이라고 하여 장이라고 쓰면 글자 밑에 빨간 줄을 긋는다.

 

사람들은 점집을 다녀본 결과 점쟁이라는 사람들이 어느 사람와 과거의 일은 기가 막히게 잘 맞추고, 거의 지나간 일은 다들 어지간히 맞추므로, 지나간 일을 맞추는 것을 가지고 용하다고는 할 수 없는 노릇이며, 진짜 정말이지 용~하다는 말을 하려면 그 점쟁이가 과거보다는 앞으로의 일 즉 미래의 일을 족집게 같이 맞춰야 진짜 용한 점쟁이라고들 한다.

 

의학 전문가라는 사람들도 이와 똑같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가 어떻게 생겼도 구조는 어떠하며 속성은 어떠하더라...라는 이야기는 과거의 이야기다. 물론 과거의 바이러스에 맞춰 백신을 제조함에는 도움이 될 것이지만, 앞으로 나타날 미래의 바이러스 변종들에 대해선 맞추지들을 못하고 그에 미리미리 대비하지들도 못한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라는 바이러스가 출몰한 이우, 이 바이러스의 속성에 대해 많은 외국의 자료들을 읽었다. 한국의 자료들은 좀 뒤처지는 감이 있고 어떤 질병이 출현했을 때, 그것을 연구하여 그 결과를 적는 것은, 아무래도 서구인들이 빠르기 때문이다.

 

그 결과, 이 바이러스라는 녀석은 도무지 마음을 놓을 상대가 아니며, 언제라도 마음을 단단히 도사려 먹고 싸울 준비가 돼 있어야 하는데, 이유는 이 바이러스가 백신이나 기존의 약을 이기기 위해 발전에 발전을 끝없이계속한다는 것을 알게 됐다.



관련기사 

 백신이 미흡하다는 증거: 유명 여배우, 2차까지 접종 불구 코로나 걹려



이 바이러스가 어떠어떠한 이유로 좀 지저분한 데서 춞몰을 했을 때, 그 바이러스는 말하자면 원형 바이러스이다. 사람들은 이 바이러스로 인해 생기는 질병을 보면서, 이 바이러스에 대해 연구하게 되고 이 바이러스를 이길 약 또는 백신을 개발하게 된다. 그런데 문제는, 도깨비 방망이처럼 그 자리에서 뚝닥 개발된다면, 바이러스와 백신과의 거리가 대단히 가깝겠지만, 바이러스가 출몰하고 나서 백신 등이 개발되려면 무려 6개월 이상 정도가 흘러야 한다. 백신을 개발했다고 해도 그것을 사람에게 투여해 보아 안전한지의 여부를 판명할 임상실험 및 사람에 대한 임상실험을 집요하게 계속해봐야 하기에 실제 시판되어 일반인들이 접종받으려면 더더욱 시간이 흐른다.

 

달리기를 잘 하는 선수를 뒤처져 있는 선수가 따라잡아 본다고 죽어라고 뒤어봤자 그 선두주자와의 거리가 늘 똑같이 먼 때와 마찬가지로, 백신이 이 원형 바이러스를 이길만할 때 정도가 되면, 이미 너무도 시간이 많이 흘러있고 그 시간 동안에 이 바이러스라는 녀석은 계속해서 돌연변이를 하고 그 돌연 변이 중에 몇 가지가 돌출되어 어떤 이름을 지닌 “OO 변종이 된다.

 

이렇게 약을 이기려고 발전에 발전은 거듭한 원형 바이러스는 이제 인간들이 기껏 개발해 놓고 임상실험까지 한 백신을 훌쩍 뛰어 넘었고 백신의 약점을 도리어 바이러스라 알아채서 저 멀리 앞서간 상태로 백신을 비웃는다.

 

 

의학자들: 기존백신 효과, 사그라 들고 있다

 

 

미국에서 2차까지 백신을 맞은 사람들 중에 82일 현재 1,500명 이상이나 죽었다는 것은 의학자들이나 의사들의 가장 좋은 변명꺼리인 기저질환이 있기에 백신이 도와줌에도 죽었다는 말을 할만한 것인 부분도 있긴 하겠지만, 몸이 좀 허약해서 백신이 도와줌에도 백신 효과가 이미 사그라 들고 있기 때문에, 코로나바이러스라는 녀석을 이기지 못한 것일 가능성도 크다.

 

그래서 의학자들 입에서 최근에 나온 이야기가 바로 “3차 백신이다. 효과가 사그러 드니까 2차까지 맞은 사람들에게 좀더 강한 보강책으로 3차까지 맞춰주겠다는 것인데, 3차 백신은 당연히 변종도 막아준다는 백신이다.

 

 

언제까지 백신을 맞아야 하나

 

 

현재의 의학자들이 바이러스를 앞질러 가서 그 경로 상에 서 있지 못하고 허구헌날 바이러스 뒤꽁무니나 따라다닌다면, 인간들이 이 변종에 변종을 가져온 바이러스들을 따라잡는다는 것은 100% 불가능한 얘기고 우리 인간은 허구헌날 백신만 맞아야 하는 신세가 된다. 이렇게 되면 이젠 백신 자체의 부작용도 큰 우려가 된다.

 

바이러스가 백신을 보면서 가장 무서워할 요소는 바이러스가 뛰어넘어야 할 대상이기도 하다. 그렇다면, 의학자들은 바이러스가 가장 두려워하는 요소를 바이러스가 뛰어넘어 변종으로 발전할 것이므로, 이 단계에서 바이러스에 앞서서 인간이 만든 백신 중 바이러스가 두려워하는 부분을 파악하여 그에 몇 단계 앞서가는 백신을 만들어야 할 것이고 그게 바로 무한궤도처럼 반복되는 백신과 바이러스 발전의 악순환의 고리를 끊고 인간이 승리하는 길이 될 것이다.

 

그리고 이런 일을 할 수 있어야 일반인들이 믿을 수 있는 참된 의학자일 것이다.

 



Comment



[ 시사 View 社說 ]

미국의 AUKUS: 짓밟… 호주는 2018년 프랑스와 체결한 잠수함 계약을 미국-영국과의 동맹 쪽에 무... 더보기

[ 경제 ]

원유회사들: 강력 허리케인 이다 앞두고, 산출량 91% 삭감 태풍 이다의 예상 경로 입력 2021.8.29.CNBC 원문 2021.8.28. [시가뷰타임즈] 안전 및 환경 시행청... 더보기

[ 북한 ]

한국군: 북한, 동해 쪽으로 탄도 미사일 2기 발사 최근 북한의 탄도 미사일 발사 실험 자료영상을 방영하고 있는 한국 TV 방송 IMAGE SOURCE,REUTER... 더보기

[ 日本·中國 ]

‘극도로 무책임’: 중국,AUKUS 협정-호주에 핵 잠함 공급 맹비난 오하이오급 핵 동력 탄도미사일 잠수함 USS 테네시 © Reuters / US Navy 입력 2021.9.16.RT 원문 2021.... 더보기

[ 라셔(러시아) ]

라셔, 한국 및 일본과 합동 수소차량 개발 고려 © Sputnik / Aleksey Mayshev 입력 2021.9.2.RT 원문 2021.9.2 [시사뷰타임즈] 산업 및 무역부 차관 빅토... 더보기

[시사 동영상]

라셔 전함발사미사일 지르콘: 북극서 초음솔 비행 350km 표적 명중 (영상) [RT 제공 영상으로 보기]입력 2021.9.17.RT 원문 2021.7.19 [시사뷰타임즈] 라셔 국방부는 월요일, ... 더보기

[각국의 군사 장비]

라셔, 지구 밖 적군 우주무기 격추용 최신예 S-500 체제 과시! (영상) Russia’s Ministry of Defense[RT 제공 영상으로 보기] 입력 2021.9.17.RT 원문 2021.7.20. [시사뷰타임즈]... 더보기

[ 세상에 이런 일이! ]

벨점 동물원: 침팬지와 정사 나누어 온 여자, 접촉 금지령 FILE PHOTO. © Reuters / Mario Anzuoni 입력 2021.8.22.RT 원문 2021.8.21 [시사뷰타임즈] 벨점 (벨기에) 의 ... 더보기

[ 세계-사회 이모 저모 ]

완전 나체녀, 골프 전동차 몰고 경찰 대치 현장 속으로 돌진 입력 2021.9.11.VIGOURTIMES 원문 2021.9.11. -훌로리더 주에서 완전히 발가벗은 여자 한 명이 대치 ... 더보기

[ 운동 및 관련소식]

필 권투영웅 파퀴아오: 대통령 입후보 밝히자, LGBT 반발 매니 파퀴아오가 필러핀 대통령 선거에 입후보 하게 된다. © Reuters 입력 2021.9.19.RT 원문 2021... 더보기

[연예]

바카라: Yes Sir, I Can Boogie 가수.. 69세 타계 1977년 한창 전성기 때의 여자 2인조 바카라의 모습 IMAGE SOURCE,GETTY IMAGES[Yes Sir, I Can Boogie 노... 더보기

[ 주목받는 인물 ]

홍범도: 8월15일, 한국으로 유해 봉환-국립 현충원 안장 사진=Wikipedia입력 2021.8.16. [시사뷰타임즈] 한일 합병 조약 이후 만주로 가서 독립군을 이끌... 더보기

[ 인물 분석 ]

헌터 바이든, 설마했는데... 이 정도였나 자료사진: 2010.6.30. 조 바이든과 그의 아들 헌터 바이든이 조지아타운 대학과 워싱튼의 E듁 ... 더보기

[ 각종 행사 ]

(공지) [소비자경제신문] 2021년 소비자기자단 모집 보낸사람소비자경제신문 <npce@dailycnc.com> 21.03.18 14:50 주소추가수신차단숨은참조<hjoha... 더보기

[ 의료 · 의약 · 질병 ]

일정한 거리: 앞서 가는 바이러스 v 허덕이며 쫓아가는 백신 사진 = DW 입력 2021.8.22. [시사뷰타임즈] 8월2일 현재, 미국에선 1억6천4백만명이 완전 접종을 ... 더보기

[ 과학 전자 ]

中 샤오미 휴대전화: 6월 중 매출, 삼성-애플 반짝 능가 2021.2.20. 중국, © Reuters / Jason Lee 입력 2021.8.6.RT 원문 2021.8.6 [시사뷰타임즈] 중국의 휴대전화... 더보기

[ 기재부 ]

온실가스종합정보센터방문, 「환경 분야 예산협의회」 개최 보도자료 보도일시 2021. 7. 27.(화) 10:30 배포일시 2021. 7. 27.(화) 10:00 담당과장 기획재정부 민... 더보기

[ 국방부 - 군 행정 ]

제9차 군 검찰 수사심의위원회 개최 결과 제9차 군 검찰 수사심의위원회 개최 결과 작성자 :관리자작성일 :2021-09-07관련기관 :국방부... 더보기

[ 행안부 ]

군인의 국민지원금 신청·지급이 보다 편리해진다..외 국가정보자원관리원 광주센터 용역직원 코로나19 확진, 신속조치 완료2021.09.07.서울청사관... 더보기

[ 국토교통 ]

이륜자동차 관리, 자동차 수준으로 대폭 강화한다...외 1030건축물 생애주기별 맞춤형 안전확보 기반마련국토도시2021-09-0755910293080+ 공모 접수 40일... 더보기

[ 법무부 ]

스타트업 법률지원 강화를 위해 전문변호사를 확충하였습니다. 스타트업 법률지원 강화를 위해 전문변호사를 확충하였습니다.- 법무부, 「창조경제혁신... 더보기

[ 복지-교육 ]

사회적 거리두기 4주 연장(수도권 4단계, 비수도권 3단계) ...외 18728포용적 다자주의 회복과 미래위기 대응공조 강화한다 새소식국제협력담당관2021-09-07125... 더보기

[정치인 개관]

바이든의 V.P. 카말러 해리스: 꼭 알아야 할 5가지 캘러포녀 상원의원 카말러 해리스가 미시건 주 디트로잇에서 대통령 후보 조 바이든 지지... 더보기

[朴 탄핵 전후 족적]

박근혜, 마지막 판결: 한국 대법원, 20년 징역 형기 옹호 2017년, 체포 직후, 법정으로 이끌려 가는 박근혜. IMAGE COPYRIGHTAFP 최순실 (중앙) 은 박근혜와 ...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