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녹고 있는 영구 동토층 위의 라셔: 얼어있는 고대 바이러스 경고


© Getty Images / Mlenny

 

 

입력 2021.12.14.

RT 원문 2021.12.14.

 

[시사뷰타임즈] 지구 온난화로 영구 동토층이 녹는 것은 메쎄인 (메탄) 가스의 방출 및 북극 기반구조가 파괴될 가능성에 그치는 것이 아니라, 오래된 여러 바이러스들 및 백티어리어 (박테리아) 가 깨어나는 것을 볼 수도 있을 것이라고 라셔 (러시아) 가 경고했다.

 

고위 외교관 니콜라이 코르추노프는 제베즈다 TV 방송국에, 라셔는 생물학정 안정성을 위한 북극 위원회 특별계획을 제시했다고 밝혔는데, 이 위원회는 구겢 공개토론회로서 북반구 내에 육지 주권을 갖고 있는 8개 국가로 구성돼있다.

 

대체적으로 외무 관련 대사로 활약해 온 코르추노프는 북극 위원회의 고위관계자 위원회 의장을 맡고 있다.

 

유력 분석자: 녹색 특별계획은 서구 세계의 여러 제제와 관계없이 라셔를 자유롭게 해 줄 것이다.

 

코르추노프는 고대 바이러스들과 백티어리어들이 깨어날 위험이 있다.” 고 했다.

 

그는 이 때문에, 라셔는 북극 위원회에서의 생물학적 안정성특별계획을 시작한 것이라고 이어 말하면서 영구 통토증 지질 저하장차 감염성 있는 질병들과 관련된 일반적인 위험들 및 생명을 위협하는 위험들을 모두 망라하는 과제를 떠안게 될 것이라고 했다.

 

코르추노프는 이러한 기후변화 부작용으로서의 황폐화 가능성을 처음으로 지적한 사람은 아니다. 올해초, 라셔 과학자 세르게이 다비도프는 영구 통토층이 녹으면 바이러스들을 비롯하여 고대 생태계 일부가 표면으로 드러나게 될 것이라고 경고한 바 있다.

 

다비도프는 라셔의 많은 부분은 영구 동토층이며 수박만 년 동안 녹지를 않았던 것이며, 극도로 인간 생명에 위험한 고대 바이러스들 중 일부가 녹는 동초틍 내부에 들어 있을 수도 있다고 주의를 주었다.

 

최근 몇 년 사이에, 라셔 대통령 블라이미르 푸틴은 기후 변화에 대해 훨씬 더 대놓고 말해 왔으며, 영구 동토층이 녹는 것을 포함하여 지구 온난화가 자국 생태게 및 환경에 미치는 위험에 대해 거듭하여 경고해 왔다. 2020년 발달 토론 동아리에서, 푸틴은 라셔 영토 65%가 영구 동토층으로 돼 있으며, 그 어떤 생태학적 변화라도 자국 사회기반구조에 어마어마한 결과를 미칠 것이며 자국의 경제에도 연쇄반응을 일으킬 것이라고 언급했다.

 

기후변화는 송유관 체계, 영구 동토층 위에 건축된 여러 주거 지구들 및 기타 등등에 영향을 미칠 것이라고 하면서, 푸틴은 표면 밑으로 3~4m 정도의 지하에 있는 영구 동토층의 표면에 가까운 층들 중 25% 정도가 2100년까지 녹게 된다. 우린 이러한 영향을 매우 강력하게 느끼게 될 것이다.” 라고 했다.




Russia warns about frozen ancient viruses

 

14 Dec, 2021 06:55 / Updated 4 hours ago

 

© Getty Images / Mlenny

 

By Jonny Tickle

 

The melting of permafrost due to global warming may not only lead to the release of methane gasses and potential devastation to arctic infrastructure but could also see old viruses and bacteria waking up, Russia has warned.

 

Speaking to the TV channel Zvezda, senior diplomat Nikolay Korchunov revealed that Russia has proposed a project on biosafety to the Arctic Council, an intergovernmental forum made up of eight countries that have sovereignty over land within the Arctic Circle.

 

Korchunov, who serves as ambassador at large at the Ministry of Foreign Affairs, chairs the Committee of Senior Officials at the Arctic Council.

 

Green projects will free Russia from West’s sanctions leading analyst

 

“There is a risk of old viruses and bacteria waking up,” Korchunov said.

 

“Because of this, Russia has initiated a ‘biosafety’ project within the Arctic Council,” he continued, noting that it will be tasked with working out the whole range of “risks and hazards” related to “permafrost degradation” and “future infectious diseases.”

 

Korchunov isn’t the first to point out this potentially devastating side effect of climate change. Earlier this year, Russian scientist Sergei Davydov warned that melting permafrost could bring parts of ancient ecosystems to the surface, including viruses.


Davydov cautioned that much of Russia’s territory is permafrost that has not melted in millions of years, and ancient viruses, some of which could be extremely hazardous, could be inside.

 

In recent years, Russian President Vladimir Putin has become a lot more outspoken about climate change and has repeatedly warned of the dangers of global warming on the country’s ecosystems and environment, including melting permafrost. Speaking at the Valdai Discussion Club in 2020, Putin noted that 65% of the country’s territory is made up of permafrost, and any ecological change will have enormous consequences for Russia’s infrastructure and could have a massive knock-on effect on its economy.

 

“It affects pipeline systems, residential districts built on permafrost, and so on,” Putin explained. “If as much as 25% of the near-surface layers of permafrost, which is about three or four meters, melt by 2100, we will feel the effect very strongly.”

 

[기사/사진: RT]



Comment



[ 시사 View 社說 ]

尹 여가부 없애긴 … 권인숙 의원 ⓒ대한뉴스 입력 2022.5.18. [시사뷰타임즈] ‘은근과 끈기’ 의 ... 더보기

[ 경제 ]

스타벅스, 라셔 떠난다 © Sputnik / Vitaly Belousov 입력 2022.5.24.RT 원문 2022.5.23. 거물 커피 가맹점이 라셔 (러시아) 전역... 더보기

[ 북한 ]

北, 콰드가 북한 비난하자 미사일 3기 발사 FILE PHOTO © AP / Lee Jin-man 입력 2022.5.25.RT 원문 2022.5.24. 미국과 미국의 동맹국들의 동경에서의... 더보기

[ 日本·中國 ]

홍콩 추기경 조셒 젠 (90), 중국 보안법으로 체포 (좌) 추기경 직에서 은퇴한 조셒 젠 제-키운이 2014.7.1. 홍콩의 연례 친-민주주의 시위 기간 ... 더보기

[ 라셔(러시아) ]

라셔: “美 공급 무기들 유크레인서 더 많이 파괴됐다” 자료사진: 스페인 육군이 독일에서의 실탄발사 훈련 중 M777 곡사포 대포를 작동시키고 있... 더보기

[시사 동영상]

친-유크레인 팬티女, 칸 영화제 붉은 양탄자 망쳐놔 © Getty Images / John Phillips 입력 2022.5.22RT 원문 2022.5.21. 남녀평등 시위자 한 명이 유크레인 (우... 더보기

[각국의 군사 장비]

美 국방부, 내팽개친 무기들에 대해 설명 탤러번 투사들이 앺개니스탠 카불 시에서 미군의 험비 차량을 타고 달리고 있다. 2021.9.21. ... 더보기

[ 세상에 이런 일이! ]

인도 男: “자신을 왜 낳았느냐” 며 부모 고소 IMAGE SOURCE,NIHILANAND 입력 2022.5.13.BBC 원문 2019.2.7 [시사뷰타임즈] 27살된 인도의 한 남자가 자... 더보기

[ 세계-사회 이모 저모 ]

노부부, 6년째 손주 안 낳아 준다며 아들 고소 인도의 결혼식은, 하객이 수천 명이 되는 등, 흔히 낭비스런 일이 될 수도 있다.IMAGE SOURCE,GE... 더보기

[ 운동 및 관련소식]

올림픽 유망주→자전거치기 은행강도→9년 감방→그 이후? [BBC 제공 영상으로 보기] 입력 2022.4.25.BBC 원문 11시간 전 [시사뷰타임즈] 탐 쟈스티스가 1990... 더보기

[연예]

한국 연예계 큰 별이자 세계적 배우 강수연... 55세에 지다 사진=Wikipedia 입력 2022.5.8. [시사뷰타임즈] ‘미인박명’ -미인은 오래 살지 못한다- 이라고 ... 더보기

[ 주목받는 인물 ]

위키맄스 공동설립자 쥴리안 어싼즈, 옥중 결혼 영국 유행 디자이너 비비엔 웨슷웃이 고안한 결혼식 옷을 입고 있는 스텔라 모리스가 영국... 더보기

[ 인물 분석 ]

연방 판사: 기슬레인 맥스웰 사건, 재심 판결 (윗 비행기 그림) 소녀 성 밀매 사건을 맥스웰과 엡스틴이 벌인 일이지만, 이에는 빌 게이... 더보기

[ 각종 행사 ]

보도자료 한혜선 판소리연구소 / 싱싱국악배달부 보도자료 한혜선 판소리연구소 / 싱싱국악배달부보내는 날 : 2022년 4월 주소 : 서울시 성북... 더보기

[ 의료 · 의약 · 질병 ]

원두 (猿痘) 전염병: 세계보건기구, 확산-전염 예고 어느 환자의 상반신 모습, 그의 피부가 ‘원두’ 감염의 적극적 사례에서 비롯되는 병변을... 더보기

[ 과학 전자 ]

똑똑하진 않아도재빨라! 舊 휴대전회기의 귀환 노키아 3310 전화기는 늘 가장 많이 팔리는 수화기들 중 하나이며 1억2천6백만 대가 팔렸다 I... 더보기

[ 기재부 ]

기재부: 탄소중립·안전 등 ESG 경영에 공기업의 선도적 역할 강조 보도 일시 2022. 3. 28.(월) 16:00 배포 일시 2022. 3. 28.(월) 14:00 담당 부서 공공정책국 책임자 과 ... 더보기

[ 국방부 - 군 행정 ]

국방부: 국방분야 진입장벽 낮춘다 2022.02.08 방위사업청 ㅇ 국방기술진흥연구소(이하 국기연, 소장 임영일)와 국방부는 2월 7일... 더보기

[ 행안부 ]

행안부: 지방공무원 시험 합격자 종이서류 제출 사라진다..외 제목등록일공공 누리집에서 이용가능한 민간인증서 11종으로 확대2022.03.28.생활 속 불편한 ... 더보기

[ 국토교통 ]

국토교통부: 국토교통 혁신펀드로 중소벤처기업 성장 이끈다 외 919국토부, ’22.1월 아파트 붕괴사고 재발 방지를 위한「부실시공 근절 방안」 발표건설2022... 더보기

[ 법무부 ]

법무부: 외국인근로자의 체류 및 취업활동 기간 연장 보 도 자 료 보도일시: 배포 즉시 보도배포일시 2022. 3. 28.(월) 담당부서: 법무부 출입국·외... 더보기

[ 복지-교육 ]

청주소년원 검정고시 응시생에 ‘합격기원 꾸러미’ 보 도 자 료 배포일시 2022.4.4.(월)담당부서 전지부장 박경진 (차장 유신영 / 042-600-0537)배포... 더보기

[정치인 개관]

바이든의 V.P. 카말러 해리스: 꼭 알아야 할 5가지 캘러포녀 상원의원 카말러 해리스가 미시건 주 디트로잇에서 대통령 후보 조 바이든 지지... 더보기

[朴 탄핵 전후 족적]

2021.12.24. 문재인, 임기 몇달 남겨두고 박근혜 사면 한국의 전 대통령 박근혜는 징역 22년 향을 복역하고 있다가 사면을 받은 것이다. © Reuters /...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