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경없는 기자회] "산케이 기자 고소 취하하라"


 
SEOUL-BASED JAPANESE REPORTER ACCUSED OF DEFAMING SOUTH KOREA’S PRESIDENT
서울 주재 일본 기자 한국 대통령 명예훼손으로 고발
PUBLISHED ON MONDAY 8 SEPTEMBER 2014.
Sankei Shimbun’s correspondent is facing a possible seven-year jail term
산케이신문 특파원은 7년 징역형을 받을 수도
Tatsuya Kato, a Japanese journalist who is the Tokyo newspaper Sankei Shimbun’s Seoul correspondent, is the subject of a criminal libel prosecution over a story about South Korean President Park Geun-hye’s actions at the time of Sewol ferry’s sinking on 16 April.
도쿄의 산케이신문 서울지국장인 일본 언론인 가토 다쓰야가 지난 4월 16일 세월호의 침몰 당시 박근혜 대통령의 행적에 대해 쓴 기사를 두고 형사상 명예훼손의 기소대상이 되고 있다.
The newspaper had no inkling that Kato’s story would elicit such a heavy-handed reaction from the president’s supporters when it was posted online on 3 August.
가토의 기사가 지난 8월 3일 온라인상에 올라왔을 당시만해도 이 기사가 대통령의 지지자들로부터 그런 강압적인 반응을 불러일으키리라고 이 신문은 짐작도 하지 못했다.
Prosecutors have questioned Kato several times since 18 August as a result of the complaints filed by an association of South Korean citizens. He is banned from leaving the country, he is under de facto surveillance and, if found guilty, he is facing a possible seven-year jail sentence.
한 한국 시민 단체의 고발로 인해 검찰은 가토를 8월 18일이래로 여러차례 심문했다. 그는 출국금지를 당했고, 사실상 감시 받고 있으며 유죄가 인정되면 7년 징역형을 받을 수 있다.
His story was notably based on information published on 18 July in the South Korean newspaper Chosun Ilbo, which has not been the target of any complaint. Based on questioning of the chief of staff at the presidential residence, called the Blue House, Chosun Ilbo mentioned a “rumour,” alluding to speculation about the president’s actions at the time of the tragedy.
그의 기사는 명백히 한국 신문인 조선일보에 7월 18일에 게재된 내용을 바탕으로 한 것으로 조선일보는 어떠한 고발의 대상도 되지 않았다. 청와대라 불리는 대통령관저의 수석비서관에 대한 질의에 근거해서 조선일보는 “소문”을 언급하며 그 비극이 일어났던 당시의 대통령의 행적에 대한 의혹을 암시했다.
“It is completely normal for news media to ask questions about the actions of politicians, including the president,” said Benjamin Ismaïl, the head of the Reporters Without Borders Asia desk.
“뉴스 매체가 대통령을 포함한 정치인들의 행동에 의문을 제기하는 것은 지극히 정상적이다”고 국경없는 기자회 아시아지역 지부장 벤자민 이스마일은 말했다.
“Vagueness about the president’s agenda during a national tragedy is clearly a subject of public interest. Furthermore, Kato’s story was based on information which was already online and which has not been the subject of any complaint. We call on the authorities to drop the charges against Kato and to lift the restrictions on his movements.”
“국가재난 시 대통령 일정에 대해 정확히 밝히지 못하는 것은 분명히 공공의 이익에 관한 문제이다. 게다가 가토의 기사는 이미 온라인에 올라와 있던 그리고 어떠한 고발의 대상도 되지 않았던 정보를 바탕으로 한 것이다. 정부당국이 가토에 대한 고소를 취하하고 그의 이동에 대한 제한을 해제할 것을 우리는 요구한다.”
Five day’s after the article was posted online, two representatives of the South Korean embassy in Japan went to Sankei Shimbun’s headquarters to request its removal.
그 기사가 온라인에 올려진 5일 후, 주일한국대관의 대표 두 명이 산케이신문사 본사로 가서 이 기사의 삭제를 요청했다.
Kato was notified on 8 August that he was being investigated and was interrogated for a total of 16 hours during the next few days. Sankei Shimbun is known for being critical of South Korea and is not popular with the South Korean public.
8월 8일 가토 씨는 조사를 받을 것이라고 통보 받았고 그 다음 며칠에 걸쳐 총 16시간 동안 심문을 받았다. 산케이 신문은 한국에 대해 비판적인 것으로 알려져 있고 한국 대중에게 인기가 없다.
South Korea is ranked 57th out of 180 countries in the 2014 Reporters Without Borders press freedom index.
2014년 국경없는기자회 자유지수에서 한국은 180개국 중 57위를 차지하고 있다.
[제공-뉴스프로]
 

Comment



[ 시사 View 社說 ]

[국민을 물로 보나]… 사진=중앙일보 입력 2019.11.19 [시사부타임즈] 조국 인사 잘못한거 다시 사과-... 더보기

[ 경제 ]

한국 KT, Green Economic Institute 지원 -- 비엣남에서 스마트 도시 개발 (호찌민시, 비엣남 2019년 11월 18일 PRNewswire=연합뉴스) 2019년... 더보기

[ 북한 ]

[속보] 북한 어부 3명, 동료 16명 죽이고 한국 오려다 퇴짜 [BBC 자료사진] 2018년에 촬영한 북한 어느 어선의 모습 Image copyrightGETTY IMAGES 입력 2019.11.7.BBC ... 더보기

[ 日本·中國 ]

Moutai 그룹, 2019년 해외 시장에서 공급 부족 체험 - Moutai, 내년에는 해외 시장에서 자사의 입지를 강화할 계획 (주하이, 중국 2019년 11월 20일 P... 더보기

[ 라셔(러시아) ]

라셔 외무: “백대디는 미국이 죽은 자를 살려낸 것, 그의 죽음은 공개적 의… 아부 바크르 알-백대디 © Reuters 입력 2019.11.2.RT 원문 2019.11.1 [시사뷰타임즈] 라셔(러시아) ... 더보기

[時事 동영상]

[속보] 전쟁터를 방불케 하는 홍콩 경찰 최루탄과 시위자들의 화염병이 만난 상황[동영상으로 보기] 입력 2019.11.18.BBC 원문 10... 더보기

[각국의 군사 장비]

긴장 최고조: 인도-파키스탄 모두 핵 장착 가능 탄도 미사일 발사 실험 (좌)RT 자료사진: 인도의 아그니-2 미사일 © Reuters / Pawel Kopczynski / 파키스탄의 핵 장착 가능... 더보기

[ 세상에 이런 일이! ]

임신녀, 사냥개 데리고 사냥하다가 개에 물려 사망 경찰은 엘리사 필라스키(29) 사망 후, 살인 사건으로 조사를 시작했다.Image copyrightELISA PILARSK... 더보기

[ 전국·지방·3軍 행정 ]

韓 “라셔 전투기 영공 침범, 경고 사격했다” 주장..중국 전투기도 있었다 한국 공군 F-16 화이팅 홸컨(전투용 매) © Reuters / Lance Cpl. Carlos Jimenez 입력 2019.7.23.RT 원문 201... 더보기

[ 세계-사회 이모 저모 ]

호주 소방관의 쪽지: “추신: 우유 신세 좀 졌습니다” 우룬가 소방본부: "저희는 집을 화재에서 구해서 기쁩니다. 헛간들을 구하지 못해 유감입... 더보기

[美通社로 보는 세계]

LA 오토쇼, 전동화(Electrification) 집중 조명 EV |LA 프로그램, 전기 차량에 대해 소비자들을 교육하고 권한을 부여하는 것이 목표 로스엔... 더보기

[ 의료-의약-질병 ]

Excelra, 피부과 응용 위해 Maruho와 신약 재창출 협력 계약 체결 하이데라바드, 인도, 2019년 11월 20일 /PRNewswire/ -- 세계 굴지의 데이터 및 분석 기업 Excelra가 ... 더보기

[과학 전자 컴퓨터]

CQC, 업데이트된 소프트웨어 스택 t|ket>(TM)...신규 출시 발표 -- t|ket>, NISQ 시대: 사용자가 양자 컴퓨터 성능을 최대한 높일 수 있는 핵심 도구 제공 케... 더보기

[ 운동 및 관련소식]

자기 아이 임신한 여자에 주먹질 럭비 선수, 잘리고 감방가고 입력 2019.11.20.CNN 원문 2019.11.20. [시사뷰타임즈] 마이애미 돌핀스는 2년 차 후방 공격수 맑 ... 더보기

[연예]

레이디 가가, 팬 품에 안겼다가 무대 밑으로 곤두박질 한 발자국만 더 뒷걸음질 하면, 무대가 없고 허당이다.[동영상으로 떨어지는 순간 보기] 입... 더보기

[ 주목받는 인물 ]

후레디 머큐리: 그는 진짜 누구인가? 머큐리가 홀로 부른 노래 모음집이 출시됐기에, 닉 르바인이 퀸이라는 그룹 전설의 수수께... 더보기

[ 인물 분석 ]

가이 확스는 누구였나, 가면 뒤에 있는 사람? 2013년11월5일 런던, 예산 감축 및 에너지 가격에 반대하는 시위를 하는 동안, 폭동진압 경찰... 더보기

[ 각종 행사 ]

11세 국악 꿈나무 안유빈, 경기 12잡가 완창 발표회 보도자료 경기잡가포럼 / 싱싱 국악 배달부 보내는 날 : 2019년 11월 주소 : 서울시 성북구 성... 더보기

[정치인 개관]

‘서해맹산 조국’ 법무장관: 본인 및 국가 위해 과연 잘 풀린걸까?! 사진 = wikipedia 입력 2019.8.9. [시사뷰타임즈] 서울대 학생들도 우려하고, ‘조국 법무장관 반... 더보기

[ 복지 ]

빅하트 재단, 아시아와 아프리카로 SIARA의 범위 확대 -- 상금 미화 136,000달러, 2020년 후보 추천 개시 샤르자, 아랍에미리트, 2019년 11월 6일 /PRNewswi... 더보기

[법률 · 법률용어 · 조약]

문화재수리 등에 관한 법률 시행령 일부개정령안 입법예고 기간 2019-07-01~ 2019-08-16 1. 개정이유 문화재수리에 대한 책임성 제고 등의 사회적 요구에 따... 더보기

[반공 용공 사건 · 단체]

국민보도연맹(사건) 국민보도연맹(사건) [ National Guidence of Alliance, Bodo-League, 國民保導聯盟(事件) ] 정의 국민보... 더보기

[윤미림 내가겪은 박정권]

[ 독재탄압받던 동아방송 "앵무새 사건" - 2 ] 1964년 6.3학생운동 재판받는 이명박  독재탄압받던 동아방송 "앵무새 사건" 2 6.3 사태. 1... 더보기

[朴 탄핵 전후 족적]

박근혜, 2015년 김정은 암살계획 서명 북한 지도자 김정은 © KCNA / Reuters / RT 원문 2017.6.26. 입력 2017.6.26. [시사뷰타임즈] 일본 아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