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똑똑하진 않아도재빨라! 舊 휴대전회기의 귀환


 

 

입력 2022.3.22.

BBC 원문 1일 전

 

[시사뷰타임즈] 7살 여아인 라빈 웨슷은 자기 또래 중에서는 이례적인 바 - 스마트전화기가 없다.

 

하루 종일 틱톡과 인스타그램 같은 앱들을 위아래로 굴리는 대신, 웨슷은 이른바 벙어리전화기라고도 불리는 구 휴대전화기를 사용한다.

 

이러한 전화기들은 기본적 전화기 또는 휘쳐폰이라고 하는 것으로, 아이폰과 비교할 때 기능이 매우 제한적이다. 일반적으로 전화를 걸고 받으며 문자를 할 수 있을 뿐이다. 그리고, 재수가 좋다면, 레디오를 듣고 매우 기본적인 사진을 찍지만, 인터넷이나 앱 연결은 절대 안 된다.

 

이러한 전화기들이 1990년 대 말에 사람들이 구입했던 처음 나온 수신기들 중 일부였다.

 

2년 전, 웨슷이 갖고 있던 스마트전화기를 버리기로 작정한 것은 충동적인 것이었다. 중고품 가게에서 대체할 전화기를 물색하는 동안, 웨슷은 벽돌 전화기 (휴대전화 가장 조기 기종)” 의 저렴한 가격에 마음이 끌렸다.

 

웨슷이 현재 사용하는 프랑스 회사 모비와이어가 만든 전화기는 8파운드만 지불했다. 그리고 이 전화기는 기능적으로 스마트전화기가 아니기에, 다달이 비싼 자료 청구서 걱정을 하지 않아도 된다.

 

웨슷은 벽돌 전화기를 사기 전가지는 스마트전화기가 제 삶을 얼마나 지배하고 있는 지를 알아채지 못했어요.” 라고 하면서 그 전화기엔 사회적 연결망 (SNS) 앱이 많이 깔려 있었기에, 제가 항상 제 전화기로 해오던 것 만큼을 할 수가 없었어요.” 라고 했다.

 

런던 시민인 이 꼬마 여아는 또 다른 스마트전화기를 살 것이라고는 아예 생각지 않는다고 젓붙이면서 제 벽돌 전화기가 있어서 기분이 좋아요 - 이 전화기가 절 제한한다고 생각하지 않아요. 전 분명히상황에 더욱 한 발 앞서 주도하거든요.” 라고 했다.

 

벙어리 전화기들이 계속 부활을 구가하고 있는 중이다. 기술회사 셈러쉬에 따르면, 2018년과 2021년 사이에 이 전화기에 대한 구글 검색 횟수는 89%나 폭증했다고 한다.



관련기사

FBI 올림픽선수들에 ‘버너폰’ 사용 촉구: ‘버너폰’ 이 뭐고, 언제 사용해야 하나?


 

그리고 판매된 수치를 구하기가 힘들긴 하지만, 한 보고서에서는 지난해 벙어리휴대전화 구입 건수가 10억 대가 될 것이라고 했는데, 20194억 대에서 껑충 뛴 것이다. 이런 상황은 전세계적으로 스마트전화기가 14억대 팔린 것과 비교되는 것인데, 그나마 2020년에는 스마트전화기 구입이 12.5%나 감소했다.

 

한편, 2021년 회계 단체 델로이트의 연구에서는 영국의 이동 전화기 사용자 10명 중 한 명이 벙어리 전화기를 쓴다고 했다.

 

가격 비교 사이트인 Uswitch.com의 이동전화 전문가인 어네스트 도쿠는 이건 하나의 양식이자 향수이며 틱톡 영상에서도 등장하는데, 벙어리 전화기가 부활하고 있는 모습의 일부이다.” 라고 하면서 우리들 중 많은 사람들이 우리의 최초 전화기로 벙어리 전화기를 갖고 있었으므로, 이 고전적인 전화기에 우리가 일련의 향수를 느끼는 건 당연하다.” 고 했다.

 

도쿠는 2000년에 처음으로 나왔던 노키아 3310 전화기가 재발매를 시작한 것은 2017년이었고, 그 이후로 내내 가장 많이 팔리는 전화기들 중 하나였던 것이 부활을 제대로 촉발시켰다고 하면서 노키아는 3310 기종을 고급 사양을 겸비한 이동전화기로 가득한 세상에서 구입가능한 대안물로 밀어붙였던 것이다.” 라고 했다.

 

그는 벙어리 전화기들이 진행력이나 기능적인 면에서 볼 때 애플이나 삼성 최신 최고 기종과 경장할 수 없는 것은 사실이라고 덧붙이면서 벙어리 전화기들은 전지 (배터리) 수명 및 지속성과 같은 동등하게 중요한 영역에서 삼성이나 애플의 최고 스마트전화기들을 무색하게 만든다고 했다.

 

5년 전, 심리학자 프레저넥 올레즈니작은 자신의 스마트전화기를 노키아 3310으로 바꾸었는데, 바꾼 최초의 이유는 오래가는 전지 때문이었다. 하지만, 그는 곧 다른 장점들이 있다는 것을 깨달았다.

 

전에 나는 어떤 것 그리고 모든 것을 점검하고, 훼이스북이나 뉴스들 또는 내가 알 필요도 없는 다른 사실들을 뒤져보면서 항상 전화기에 붙어있곤 했다고 그는 말한다.

 

이제 나는 내 가족과 나를 위한 시간이 더 많이 잇다. 엄청나게 유익한 것은 내가 좋아하기, 공유하기, 댓글 달기, 또는 다른 사람들에게 내 생활에 대해 이야기 하기 등에 중독돼 있지 않다는 사실이다. 현재 나는 더 많은 사생활을 갖는다.”

 

하지만, 폴런드 (폴란드) 로드즈 시에 살고 있는 올레즈니작은 처음에 전화기를 갈아타는 것은 도전적인 것이었고 인정하면서 전에는 (여행 갈 때) 내 스마트전화기 상에 있는 버스편 및 음식점들 따위의 모든 것을 점검했다, 이제는 그렇게 하는게 불가능하기에, 그런 모든 일을 사전에 집에서 하는 것을 배웠다. 이렇게 하는데 익숙하게 됐다.” 고 했다.

 

벙어리전화기 제조사들 중 하나는 뉴욕의 빛 전화기회사이다. 약간 더 영리하게, 이 회사 전화기들은 사용자들이 음악 또는 팟캐스트를 듣고 블루투스로 헤드폰에 연결할 수 있게 해 준다. 게다가 이 회사는 자사 전화기들은 사회연결망, 클릭베잇 뉴스, 전자 우편, 인터넷 검색기 또는 걱정을 무한정 초래하는 다른 기능들이 절대로 없을 것이라고 약속한다.

 

이 회사는 2021년을 가장 재정적 기능이 강력했던 해로 기록했다고 했는데, 판매량이 2020년에 비해 150% 올랐다고 한다. 이것은 이 회사 전화기가 벙어리 전화기로선 비싼 것임에도 불구하고 일어난 상황인데, 가격은 99달러 (75파운드) 에서 시작했다.

 

빛 전화기의 공동설립자 카웨이 탕은 이 전화기는 예를 들어 주말에 자신들의 스마트전화기에서 짬을 내고자 하는 사람들을 위해 2차 전화기로 쓰도록 애초에 만들어진 것이었지만, 현재 이 회사 고객 절반이 이 전화기를 그들의 기본 전화기로 사용한다고 말한다.

 

그는 만일 외계인들이 지구에 온다면, 이동 전화기들이 인간 존재를 좌지우지 하는 우월한 종이라고 생각할 것이다.” 라고 말한다.

 

그리고 이런 상황은 중단되지 않을 것이며, 더욱 악화만 될 뿐일 것이다. 소비자들은 뭔가 잘못됐다는 것을 깨닫고 있기에, 우린 대안물을 내놓고 싶은 것이다.”

 

탕은, 놀랍게도, 이 회사 주요 고객층은 25세에서 35세 사이라고 덧붙인다. 그는 자신은 구매자들이 훨신 더 나이든 사람들일 것이라고 예상했다고 말한다.

 

악스펏 (옥스포드) 대학교의 인공지능부 고위 동료 연구원인 기술 전문가 샌드라 와치터 () 교수는 우리들 중 일부가 더 단순한 전화기를 물색하고 있다는 사실은 이해가 갈만한 일이라고 했다.

 

와치터는 어느 한 사람은 요즘 스마트전화기가 전화를 연결하고 짧은 문자를 보내는 능력은 부차적인 것이라고 하면서 자신들의 스마트 전화기가 여흥을 즐기는 본부요, 뉴스 창출자요, 길 찾아가는 체제요, 자신들의 일기요, 사전이며 지갑이라고 했다.

 

와치터는 우리들 중 일부가 더 단순간 기술을 물색하고 있으면서 벙어리 전화기들이 더욱 간단한 시대로 북귀할 수도 있다고 생각하는 것은 이치에 맞는 말이다. 단 하나의 과제에 집중하여 더욱 목적에 맞게 관여하면 더 많은 시간을 남겨놓을 수도 있을 것이다. 이렇게 되면 사람들을 더욱 차분하게 만들 수도 있다. 여러 연구결과들은 선택거리가 너무 많으면 불쾌함과 불안을 창출시킨다는 사실을 보여 준다.” 고 했다.

 

이제 런던으로 되돌아가 보면, 라빗 웨슷은 자신의 이동전화 선택에 어리둥절해 한다고 말하면서 사람들마다 일시적인 것이라고 생각해요. 이들은 마치 그런데 너 언제 스마트 전화기 살거냐? 이번 주에 살거냐?” 라고 말하는 것과 같아요라고 했다.




 

Not smart but clever? The return of 'dumbphones'


 

By Suzanne Bearne

Business reporter

 

Published1 day ago

 

IMAGE SOURCE,GETTY IMAGES

Image caption,

The Nokia 3310 phone is one of the best-selling handsets of all time, selling 126 million units

 

Seventeen-year-old Robin West is an anomaly among her peers - she doesn't have a smartphone.

 

Instead of scrolling through apps like TikTok and Instagram all day, she uses a so-called "dumbphone".

 

These are basic handsets, or feature phones, with very limited functionality compared to say an iPhone. You can typically only make and receive calls and SMS text messages. And, if you are lucky - listen to radio and take very basic photos, but definitely not connect to the internet or apps.

 

These devices are similar to some of the first handsets that people bought back in the late 1990s.

 

Two dumbphones

IMAGE SOURCE,GETTY IMAGES

Image caption,

Two phones pictured in 2005, two years before Apple released its first iPhone, and 11 years before TikTok

 

Ms West's decision to ditch her former smartphone two years ago was a spur of the moment thing. While looking for a replacement handset in a second-hand shop she was lured by the low price of a "brick phone".

 

Her current handset, from French firm MobiWire, cost her just £8. And because it has no smartphone functionality she doesn't have an expensive monthly data bill to worry about.

 

"I didn't notice until I bought a brick phone how much a smartphone was taking over my life," she says. "I had a lot of social media apps on it, and I didn't get as much work done as I was always on my phone."

 

The Londoner adds that she doesn't think she'll ever buy another smartphone. "I'm happy with my brick - I don't think it limits me. I'm definitely more proactive."

 

Robin West

IMAGE SOURCE,ROBIN WEST

Image caption,

Robin West says her friends keep asking her when she is going to get a new smartphone

 

Dumbphones are continuing to enjoy a revival. Google searches for them jumped by 89% between 2018 and 2021, according to a report by software firm SEMrush.

 

And while sales figures are hard to come by, one report said that global purchases of dumbphones were due to hit one billion units last year, up from 400 million in 2019. This compares to worldwide sales of 1.4 billion smart phones last year, following a 12.5% decline in 2020.

 

Meanwhile, a 2021 study by accountancy group Deloitte said that one in 10 mobile phone users in the UK had a dumbphone.

 

"It appears fashion, nostalgia, and them appearing in TikTok videos, have a part to play in the dumbphone revival," says Ernest Doku, mobiles expert at price comparison site Uswitch.com. "Many of us had a dumbphone as our first mobile phone, so it's natural that we feel a sense of nostalgia towards these classic handsets."

 

Mr Doku says it was the 2017 relaunch of Nokia's 3310 handset - first released in 2000, and one of the biggest-selling mobiles of all time - that really sparked the revival. "Nokia pushed the 3310 as an affordable alternative in a world full of high-spec mobiles."

 

He adds that while it's true that dumbphones can't compete with the latest premium Apple and Samsung models when it comes to performance or functionality, "they can outshine them in equally important areas such as battery life and durability".

 

Five years ago, Przemek Olejniczak, a psychologist, swapped his smartphone for a Nokia 3310, initially because of the longer-lasting battery. However, he soon realised that there were other benefits.

 

Przemek Olejniczak

IMAGE SOURCE,PRZEMEK OLEJNICZAK

Image caption,

Przemek Olejniczak admits that he now has to plan ahead more when he goes travelling

 

"Before I would always be stuck to the phone, checking anything and everything, browsing Facebook or the news, or other facts I didn't need to know," he says.

 

"Now I have more time for my family and me. A huge benefit is that I'm not addicted to liking, sharing, commenting, or describing my life to other people. Now I have more privacy."

 

However, Mr Olejniczak, who lives in the Polish city of Lodz, admits that initially the switch was challenging. "Before I'd be checking everything, such as buses and restaurants, on my smartphone [when travelling]. Now that is impossible, so I have learned to do all those things beforehand at home. I got used to it."

 

One maker of dumbphones is New York company Light Phone. Slightly more clever that the norm for such products, its handsets do allow users to listen to music and podcasts, and link by Bluetooth to headphones. Yet the firm pledges that its phones "will never have social media, clickbait news, email, an internet browser, or any other anxiety-inducing infinite feed".

 

Light Phone

IMAGE SOURCE,LIGHT PHONE

Image caption,

Light Phone says that sales of its handsets, pictured, have soared

 

The company says it recorded its strongest year for financial performance in 2021, with sales up 150% compared with 2020. This is despite its handsets being expensive for dumbphones - prices start at $99 (£75).

 

Light Phone co-founder, Kaiwei Tang, says the device was initially created to use as a secondary phone for people wanting to take a break from their smartphone for a weekend for example, but now half the firm's customers use it as their primary device.

 

Kaiwei Tang

IMAGE SOURCE,KAIWEI TANG

Image caption,

Kaiwei Tang jokes that far too many people are controlled by their smartphones

 

"If aliens came to earth they'd think that mobile phones are the superior species controlling human beings," he says.


 "And it's not going to stop, it's only going to get worse. Consumers are realising that something is wrong, and we want to offer an alternative."

 

Mr Tang adds that, surprisingly, the firm's main customers are aged between 25 and 35. He says he was expecting buyers to be much older.

 

Tech expert, Prof Sandra Wachter, a senior research fellow in artificial intelligence at Oxford University, says it is understandable that some of us are looking for simpler mobile phones.

 

"One can reasonably say that nowadays a smart phone's ability to connect calls and send short messages is almost a side feature," she explains. "Your smart phone is your entertainment centre, your news generator, your navigation system, your diary, your dictionary, and your wallet."

 

She adds that smartphones always "want to grab your attention" with notifications, updates, and breaking news constantly disrupting your day. "This can keep you on edge, might even be agitating. It can be overwhelming."

 

Prof Sandra Wachter

IMAGE SOURCE,SANDRA WACHTER

Image caption,

Prof Sandra Wachter says it is understandable that some people feel 'overwhelmed' by their smartphones

 

Prof Wachter adds: "It makes sense that some of us are now looking for simpler technologies and think that dumbphones might offer a return to simpler times. It might leave more time to fully concentrate on a single task and engage with it more purposefully. It might even calm people down. Studies have shown that too much choice can create unhappiness and agitation."

 

Yet back in London, Robin West says that many people are bewildered by her choice of mobile. "Everyone thinks it's just a temporary thing. They're like: 'So when are you getting a smartphone? Are you getting one this week?'."


[기사/사진: BBC]



Comment



[ 시사 View 社說 ]

“기존 정치체제”… 더매스커스, 5월6일. 현지 언론이 인용한 활동가들 및 믿을 만한 소식통들은... 더보기

[ 경제 ]

빗코인, 18개월 째 내리 큰 폭으로 곤두박질 © Getty Images / Alfieri입력 2022.6.20.RT 원문 2022.6.19. 이 암호화폐 동전의 시가 총액이, 늘상 높... 더보기

[ 북한 ]

“탈북한 가족, 사진 소유는 반역”…황당한 주장 펼치는 북한 당국 /그래픽=데일리NK. 최근 북한 당국이 이른바 ‘계급투쟁’을 명목으로 ‘탈북 가족 사진을 ... 더보기

[ 日本·中國 ]

中, 파키스탄과 더욱 긴밀한 안보 관계 모색 자료사진: 중국과 파키스탄 지도자들이 2019.10 에 베이징에서 만났던 모습 © Getty Images / Yuki... 더보기

[ 라셔(러시아) ]

라셔 - 유크레인 장군들 및 장교들, 미사일 공격에 50명 이상 살해 자료사진: 라셔의 태평양 함대 “마샬 샤포쉬니코프” 의 현대적인 소형 구축함 (호위함) ... 더보기

[시사 동영상]

'서해 피격' 유족, 문재인 정부 관계자들 검찰 고발 [SBS 영상 직접 보기]입력 2022.6.22 [시사뷰타임즈] SBS는 2년 전, 서해에서 북한군 총에 맞아 ... 더보기

[각국의 군사 장비]

푸틴, 초음속 미사일 S-500 대공 방어체제 배치 공표 자료사진: 라셔의 S-500 지대공 미사일 체제. © Sputnik 입력 2022.6.21.RT 원문 2022.6.20. 라셔 (러... 더보기

[ 세상에 이런 일이! ]

인도 男: “자신을 왜 낳았느냐” 며 부모 고소 IMAGE SOURCE,NIHILANAND 입력 2022.5.13.BBC 원문 2019.2.7 [시사뷰타임즈] 27살된 인도의 한 남자가 자... 더보기

[ 세계-사회 이모 저모 ]

앺개니스탄 대지진: 관계자 “1,000명 사망, 1,500명 부상” 팍티카 주에서 찍은 사진들은 건물들이 광범위하게 파괴됐음을 보여주고 있다. IMAGE SOURCE,@... 더보기

[ 운동 및 관련소식]

‘눈 가리고 싸우는MMA 엽기 대결’ - 입소문 타고 확산 © Twitter / Epic Fighting Championship[눈 가린 선수들의 격투, 영상으로 보기] 입력 2022.6.25.RT 원문 ... 더보기

[연예]

빌 크로스비, 성폭력 소송서 패소 자료사진: 2018.9.25. 펜설베니아 노리스타운에 있는 몽고메리 군 법정에서 성폭력 유죄가 된... 더보기

[ 주목받는 인물 ]

英정부, 위키맄스 창립자 쥴리안 어싼즈 美송환 승인 위키맄스 설립자 쥴리안 어싼즈는 18가지 범죄 혐의로 미국에서 지명 수배 중이다. 입력 202... 더보기

[ 인물 분석 ]

연방 판사: 기슬레인 맥스웰 사건, 재심 판결 (윗 비행기 그림) 소녀 성 밀매 사건을 맥스웰과 엡스틴이 벌인 일이지만, 이에는 빌 게이... 더보기

[ 각종 행사 ]

보도자료 한혜선 판소리연구소 / 싱싱국악배달부 보도자료 한혜선 판소리연구소 / 싱싱국악배달부보내는 날 : 2022년 4월 주소 : 서울시 성북... 더보기

[ 의료 · 의약 · 질병 ]

원두 (猿痘) 전염병: 세계보건기구, 확산-전염 예고 어느 환자의 상반신 모습, 그의 피부가 ‘원두’ 감염의 적극적 사례에서 비롯되는 병변을... 더보기

[ 과학 전자 ]

美 FBI - '라셔 탱크 속에 있는 미국산 칩' 조사 착수 입력 2022.6.17.RT 원문 2022.6.16. 요원들이 미국의 여러 기술 회사들을 찾아가서 질문들을 하고... 더보기

[ 기재부 ]

기재부: 탄소중립·안전 등 ESG 경영에 공기업의 선도적 역할 강조 보도 일시 2022. 3. 28.(월) 16:00 배포 일시 2022. 3. 28.(월) 14:00 담당 부서 공공정책국 책임자 과 ... 더보기

[ 국방부 - 군 행정 ]

국방부: 국방분야 진입장벽 낮춘다 2022.02.08 방위사업청 ㅇ 국방기술진흥연구소(이하 국기연, 소장 임영일)와 국방부는 2월 7일... 더보기

[ 행안부 ]

행안부: 지방공무원 시험 합격자 종이서류 제출 사라진다..외 제목등록일공공 누리집에서 이용가능한 민간인증서 11종으로 확대2022.03.28.생활 속 불편한 ... 더보기

[ 국토교통 ]

국토교통부: 국토교통 혁신펀드로 중소벤처기업 성장 이끈다 외 919국토부, ’22.1월 아파트 붕괴사고 재발 방지를 위한「부실시공 근절 방안」 발표건설2022... 더보기

[ 법무부 ]

법무부: 외국인근로자의 체류 및 취업활동 기간 연장 보 도 자 료 보도일시: 배포 즉시 보도배포일시 2022. 3. 28.(월) 담당부서: 법무부 출입국·외... 더보기

[ 복지-교육 ]

청주소년원 검정고시 응시생에 ‘합격기원 꾸러미’ 보 도 자 료 배포일시 2022.4.4.(월)담당부서 전지부장 박경진 (차장 유신영 / 042-600-0537)배포... 더보기

[정치인 개관]

바이든의 V.P. 카말러 해리스: 꼭 알아야 할 5가지 캘러포녀 상원의원 카말러 해리스가 미시건 주 디트로잇에서 대통령 후보 조 바이든 지지... 더보기

[朴 탄핵 전후 족적]

2021.12.24. 문재인, 임기 몇달 남겨두고 박근혜 사면 한국의 전 대통령 박근혜는 징역 22년 향을 복역하고 있다가 사면을 받은 것이다. © Reuters /...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