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축구 전설 마라도나, 심장마비로 60세에 영면..교황도 찬사


 


입력 2020.11.26.

CNN 원문 2020.11.26.

 

[시사뷰타임즈] 알젠티나 (아르헨티나) 의 축구 전설 디에고 마라도나가 60세에 심장마비로 사망했다고 그의 변호사 마디아스 모를라 가 CNN에 밝혔다.

 

알젠티나 축구 협회는 수요일 이 소식을 확인했고 협회 사회연결망에 짧은 글을 올렸다. 심장마비란 전지 방해 작용의 결과이며 심장 박동을 갑자기 멈추게 만든다.

 

축구 협회는 알젠티나 축구 협회는, 협회 회장 클라우디오 타피아를 통해, 우리의 축구 전설 디에고 마르만도 마라도나의 죽음에 가장 깊은 슬픔을 표명한다. 그대는 항상 우리 마음 속에 있을 것이다.” 라고 트위터에 적었다.

 

축구 경기 역사상 가장 위대한 선수들 중 한명으로 간주되는 마라도나는 1986년 월드컴 영광을 갖도록 고무시킨 뒤 누구나 아는 이름이 됐다.

 

그는 기억에 남는 영국과의 경기에서 중앙부를 택했었는데 이 경기에서 그는 나중에 하느님의 손이라고 그가 묘사했던 득점을 했다.

 

이 키 작은 전방 공격수는 전설적인 골지기 피터 쉴튼 키 너머로 뛰어 올라 공을 쳐서 그물 속으로 넣었다. 명백한 손 반칙임에도 불구하고, 득점으로 여 인정됐는데 주심이 손으로 치는 것을 보지 못했기 때문이었다.

 

나중에 이 경기에서, 그는 영국 수비수 7명을 제친 뒤 역사상 가장 최고의 득점을 했다.

 

그의 번쩍이는 선수 경력은 수도 없는 논란거리들과 그의 술 중독에 까지 이르는 악명 높은 생활자세로 점철되기도 했었다.

 

알젠티나 대통령 알베르토 훼르난데즈는 수퍼스타의 죽음에 대해 3일 간의 국가적 애도 기간을 공표했고, 트위터에 마라도나 찬사 글을 올렸다.

 

그대는 우리들을 세계 정상으로 데려가 주었었다. 그대는 우리들을 믿을 수 없을 정도로 기쁘게 만들어 주었었다. 그대는 모든 사람들 중 가장 위대한 사람이었다. 존재해 주었던 것에 감사드린다.” 고 적었다.

 

수요일, 알젠티나 전역 및 네이펄즈 (나폴리) 에서는 그의 팬들이 거리로 나와 자신들의 영웅에게 경의를 표했다.

 

한편 UEFA (유럽축구연맹) 회장 알렉산데르 체페린은 이번 주 유럽에서 열리는 모든 경기에선 경기에 앞서 1분 동안 알젠티나를 기리면서 묵념을 하게될 것이라고 했다.

 

체페린은 성명서에서 그는 축구에 불을 붙이고 어리거나 나이들었거나 그의 기발함과 기술로 팬들을 전율케 한 사람으로 역사에 남게될 것이다.” 라고 했다.

 

마라오나와 가까운 한 소식통에 따르면, 그의 죽음의 공식적인 원인 및 사망의 형태에 대한 공식적 결론을 얻기 위해 부검을 허락했다고 한다,

 

 

경기장 밖의 삶

 

 

마라도나는 보가 주니어스에 직업 축구 선수로 뛰어 들었지만 발설로나 (바르셀로나) 및 나폴리 등의 유력한 유럽 축구 동아리에서 계속 뛰었다.

 

그는 우울한 마음으로 영원하길. 안녕 디에고라고 트위터에 적은 이틀리 (이탈리아) 축구단으로 뛰면서 구개의 시리 A 타이틀을 딴 바 있다.

 

마라도나가 나폴리에 합류했을 때, 어느 뉴스 프로그램 진행자는 이틀리에서 가장 가난한 도시가 세계에서 가장 비싼 선수를 구입하다.” 라고 했다.

 

그의 경기력이 활기차고 눈부신 것이었지만, 마라도나는 경기장 밖에선 여러 악마와 마주했다.

 

그가 이틀리에 있는 동안, 나폴리의 마키아인 카모라과 접촉하게 됐고 중독으로 몸부림쳤다. 1991년 그는 마약 시험에서 불합격하여 15개월 경기 출전 금지처분을 받았다.

 

선수로 뛰었던 이후로는 방랑적인 자신 관리 기간이 이어져 그는 알젠티나에서 멕시코 그리고 UAE로 가게 했다. 가장 최근, 그는 알젠티나의 짐나시아 이 에스그리마의 코치를 맡았다.

 

이달초, 마라도나는 경막밑혈종 -더욱 일반적으로는 뇌 속에 혈액이 응고 된- 뇌에 수술을 성공적으로 받았다.

 

 

축구계 반응

 

 

과거 소속돼 있었던 축구단들 및 전현직 선수들이 존겸심을 표하면서 보내는 찬사가 홍수를 이루었다.

 

동료 알젠티나 선수인 라이오닐 메시 -많은 사람들이 현 시대 마라도나로 본- 대단히 슬픈 날이라고 했다.

 

메시는 인스타그램에 그는 우리를 떠나지만, 어느 곳으로도 가지 않는 바 디에고는 영원한 존재이기 때문이다. 난 그와 함께했던 모든 아름다운 순간들을 간직하고 있으며 그의 모든 친구들과 가족들에게 위로와 최상의 기원을 전하고 싶다고 적었다.

 

또 다른 경기의 전설인 펠레는 트위터에 난 위대한 친구 한 명을 잃었고 세계는 전설 한 명을 잃었다. 여전히 할 말이 많지만, 지금으로선 하느님이 그의 가족분들에게 힘을 주시길 바란다. 어느날, 내 바람으로는, 우린 함께 천국에서 축구를 하게될 것이다.” 라고 적었다.

 

한편, 유벤투스의 유명 선수인 크리스티아누 호날두는 영원한 천재에게 작별인사를 했다.

 

호날두는 트위터에 이제까지 가장 최상의 선수들 중의 한 명. 견줄 수 없는 마법사. 그가 너무 일찍 떠나지만, 한계가 없는 유산 및 채워질 수 없는 공허함을 유산으로 남기고 있다. 최고시여, 편안하게 쉬시길. 당신은 잊혀지는 일이 절대로 없을 것입니다.” 라고 적었다.

 

FIFA 회장 지아니 인환티노는 마라도나를 그냥 어마어마한 사람이라고 부르면서 그는 우리들의 영원한 감사를 받을 자격이 있다.” 고 했다.

 

우리의 침묵, 우리의 눈물, 우리의 고통이 지금 이 시각에 우리 내부에서 느껴지는 유일한 것이라고 그는 말했다.

 

파리의 샹-제르망 및 프랑스 공격수 킬리안 음바페는 자신의 트위터 사진을 마라도나 사진 중 하나로 바꾸고는 트위터에 당신은 축구 역사속에 영원히 있게 될 겁니다. 전세계에 주신 모든 기쁨에 감사드립니다.” 라고 적었다.

 

마라도나가 과거에 소속했었던 발설로나도 디에고여, 모든 것에 감사드린다.” 라고 적었다.

 

그의 축구에 대한 영향력은 절대로 잊혀지지 않을 것이지만, 마라도나는 축구를 초월한 사람이었다.

 

한 바티칸 대변인은 후랜시스 교황이 최근에 초우하게 됐던 경우를 정을 가지고 되돌아보면서 선수에게서 그것을 기억하시는데, 교황이 마라도나의 건강 상태에 대해 안 뒤로 최근 며칠 동안 해오시던 대로입니다라고 했다.




Diego Maradona dies after suffering cardiac arrest

 

By Ben Church, CNN

Updated 0006 GMT (0806 HKT) November 26, 2020

 

(CNN)Argentina soccer legend Diego Maradona has died after suffering a cardiac arrest at the age of 60, his lawyer Matias Morla confirmed to CNN.

 

The Argentine Football Association confirmed the news on Wednesday and posted a short message on its social media platforms. A cardiac arrest is the result of electrical disturbances that cause the heart to suddenly stop beating.

 

"The Argentine Football Association, through its President Claudio Tapia, expresses its deepest sorrow for the death of our legend, Diego Armando Maradona. You will always be in our hearts," it tweeted.

 

Regarded as one of the greatest players in the history of the game, Maradona became a household name after inspiring his country to World Cup glory in 1986.

 

He took center stage at the tournament with a memorable performance against England where he scored an iconic goal that he later described as the "Hand of God."

 

The diminutive forward out-jumped legendary keeper Peter Shilton and punched the ball into the net. Despite the obvious handball, the goal was allowed to stand because the referee did not see the foul.

 

Later in the game he scored one of the best goals in history after weaving his way past seven English defenders.

 

His glittering career was also marked by numerous controversies and his notorious lifestyle led to alcoholism and addiction.

 

Argentina's President Alberto Fernandez announced three days of national mourning for the passing of the superstar, and posted a tribute to Maradona on Twitter.

 

"You took us to the top of the world. You made us feel incredibly happy. You were the greatest of all. Thank you for having existed," it read.

 

Fans took to the streets across Argentina and in Naples on Wednesday to pay tribute to their hero.

 

Meanwhile, UEFA president Aleksander Čeferin said a minute's silence would be observed ahead of all European matches this week in honor of the Argentine.

 

"He will go down in history as someone who set football alight and thrilled fans young and old with his brilliance and skill," Čeferin said in a statement.

 

Maradona's family has authorized an autopsy to determine the official cause and manner of death, according to a source close to the soccer star.

 

Life off the pitch

 

Maradona broke into professional soccer with Boca Juniors but went on to play for leading European clubs such as Barcelona and Napoli.

 

He won two Serie A titles with the Italian side which tweeted "Forever. Goodbye Diego" along with a blue heart.

 

When Maradona joined Napoli, one newsreader remarked, "the poorest city in Italy buys the most expensive player in the world."

 

While his performances on the pitch dazzled, Maradona faced a number of demons off it.

 

During his time in Italy, he came into contact with the Camorra -- the Neapolitan mafia -- and struggled with addiction. He failed a drug test in 1991 and received a 15-month ban from the game.

 

A nomadic managerial career followed his playing years, taking him from Argentina to Mexico and the United Arab Emirates. Most recently, he coached Gimnasia y Esgrima in Argentina.

 

Earlier this month, Maradona underwent successful surgery for a subdural hematoma -- more commonly known as a blood clot on the brain.

 

Soccer world reacts

 

Tributes have flooded in with former clubs and players past and present paying their respects.

 

Fellow Argentine Lionel Messi, whom many saw as the modern-day Maradona, said it was a "very sad day."

 

"He leaves us but he doesn't go anywhere because Diego is eternal. I keep all the beautiful moments lived with him and I wanted to send my condolences and best wishes to all of his friends and family," Messi wrote on Instagram.

 

Pelé, another legend of the game, tweeted: "I have lost a great friend and the world lost a legend. There is still much to be said, but for now, may God give strength to his family members. One day, I hope, we will play football together in heaven."

 

Meanwhile, Juventus star Cristiano Ronaldo said goodbye to an "eternal genius."


"One of the best ever. An unparalleled magician. He leaves too soon, but leaves a legacy without limits and a void that will never be filled. Rest in peace, ace. You will never be forgotten," Ronaldo wrote on Twitter.

 

FIFA President Gianni Infantino called Maradona "simply immense" and said "he deserves our eternal gratitude."

 

"Our silence, our tears, our pain is the only thing we are feeling deep inside us at this time," he said.

 

Paris Saint-Germain and France striker Kylian Mbappé changed his Twitter picture to one of Maradona and tweeted: "You will stay in the history of football forever. Thanks you for all the pleasure you gave to the whole world."

 

Barcelona, one of Maradona's former clubs, also tweeted: "Thank you for everything, Diego."

 

While his influence on soccer will never be forgotten, Maradona transcended the sport.

 

A Vatican spokesman said Pope Francis "looks back with affection to the occasions of encounter in recent years and remembers it in prayer, as he has done in recent days since he learned of his health conditions."

 

[기사/사진: CNN]




Comment



1234

[ 시사 View 社說 ]

尹 여가부 없애긴 … 권인숙 의원 ⓒ대한뉴스 입력 2022.5.18. [시사뷰타임즈] ‘은근과 끈기’ 의 ... 더보기

[ 경제 ]

가디언: 英 가족들, 생활비 아끼려 맥도널드 가게서 생활 런던 악스펏 (옥스포드) 가 (街) 에 있는 맥도널드 음식점 © Dave Rushen / SOPA Images / LightRocket v... 더보기

[ 북한 ]

北, 차(茶)-소금물로 코로나 질병과 전투 평양에서 한 근로자가 의료용 산소를 싣고 다니는 차량을 소독하고 있다 IMAGE SOURCE,EPA 입력... 더보기

[ 日本·中國 ]

홍콩 추기경 조셒 젠 (90), 중국 보안법으로 체포 (좌) 추기경 직에서 은퇴한 조셒 젠 제-키운이 2014.7.1. 홍콩의 연례 친-민주주의 시위 기간 ... 더보기

[ 라셔(러시아) ]

고위 관계자: “라셔 식량? 자국 시장에 해 끼치면서까지 수출 안해” 입력 2022.5.20.RT 원문 2022.5.19. 드미트리 메드베뎊은 다가오는 식량 위기는 서방세계의 “어... 더보기

[시사 동영상]

인도, 극심한 홍수: 아쌈 주, 8명 사망 수천 명 대피 입력 2022.5.18.BBC 원문 2시간 전 인도 북동부에 위치한 아쌈 주에선, 극심한 홍수가 삶에 충... 더보기

[각국의 군사 장비]

美 국방부, 내팽개친 무기들에 대해 설명 탤러번 투사들이 앺개니스탠 카불 시에서 미군의 험비 차량을 타고 달리고 있다. 2021.9.21. ... 더보기

[ 세상에 이런 일이! ]

인도 男: “자신을 왜 낳았느냐” 며 부모 고소 IMAGE SOURCE,NIHILANAND 입력 2022.5.13.BBC 원문 2019.2.7 [시사뷰타임즈] 27살된 인도의 한 남자가 자... 더보기

[ 세계-사회 이모 저모 ]

노부부, 6년째 손주 안 낳아 준다며 아들 고소 인도의 결혼식은, 하객이 수천 명이 되는 등, 흔히 낭비스런 일이 될 수도 있다.IMAGE SOURCE,GE... 더보기

[ 운동 및 관련소식]

올림픽 유망주→자전거치기 은행강도→9년 감방→그 이후? [BBC 제공 영상으로 보기] 입력 2022.4.25.BBC 원문 11시간 전 [시사뷰타임즈] 탐 쟈스티스가 1990... 더보기

[연예]

한국 연예계 큰 별이자 세계적 배우 강수연... 55세에 지다 사진=Wikipedia 입력 2022.5.8. [시사뷰타임즈] ‘미인박명’ -미인은 오래 살지 못한다- 이라고 ... 더보기

[ 주목받는 인물 ]

위키맄스 공동설립자 쥴리안 어싼즈, 옥중 결혼 영국 유행 디자이너 비비엔 웨슷웃이 고안한 결혼식 옷을 입고 있는 스텔라 모리스가 영국... 더보기

[ 인물 분석 ]

연방 판사: 기슬레인 맥스웰 사건, 재심 판결 (윗 비행기 그림) 소녀 성 밀매 사건을 맥스웰과 엡스틴이 벌인 일이지만, 이에는 빌 게이... 더보기

[ 각종 행사 ]

보도자료 한혜선 판소리연구소 / 싱싱국악배달부 보도자료 한혜선 판소리연구소 / 싱싱국악배달부보내는 날 : 2022년 4월 주소 : 서울시 성북... 더보기

[ 의료 · 의약 · 질병 ]

FDA, 일부 코로나바이러스 백신에 사용제한 명령 자료사진: 2022.5.6. 컬러라도 덴버에 있는 한 약국에서 좐슨 & 좐슨 코로나질병-19 백신 유... 더보기

[ 과학 전자 ]

똑똑하진 않아도재빨라! 舊 휴대전회기의 귀환 노키아 3310 전화기는 늘 가장 많이 팔리는 수화기들 중 하나이며 1억2천6백만 대가 팔렸다 I... 더보기

[ 기재부 ]

기재부: 탄소중립·안전 등 ESG 경영에 공기업의 선도적 역할 강조 보도 일시 2022. 3. 28.(월) 16:00 배포 일시 2022. 3. 28.(월) 14:00 담당 부서 공공정책국 책임자 과 ... 더보기

[ 국방부 - 군 행정 ]

국방부: 국방분야 진입장벽 낮춘다 2022.02.08 방위사업청 ㅇ 국방기술진흥연구소(이하 국기연, 소장 임영일)와 국방부는 2월 7일... 더보기

[ 행안부 ]

행안부: 지방공무원 시험 합격자 종이서류 제출 사라진다..외 제목등록일공공 누리집에서 이용가능한 민간인증서 11종으로 확대2022.03.28.생활 속 불편한 ... 더보기

[ 국토교통 ]

국토교통부: 국토교통 혁신펀드로 중소벤처기업 성장 이끈다 외 919국토부, ’22.1월 아파트 붕괴사고 재발 방지를 위한「부실시공 근절 방안」 발표건설2022... 더보기

[ 법무부 ]

법무부: 외국인근로자의 체류 및 취업활동 기간 연장 보 도 자 료 보도일시: 배포 즉시 보도배포일시 2022. 3. 28.(월) 담당부서: 법무부 출입국·외... 더보기

[ 복지-교육 ]

청주소년원 검정고시 응시생에 ‘합격기원 꾸러미’ 보 도 자 료 배포일시 2022.4.4.(월)담당부서 전지부장 박경진 (차장 유신영 / 042-600-0537)배포... 더보기

[정치인 개관]

바이든의 V.P. 카말러 해리스: 꼭 알아야 할 5가지 캘러포녀 상원의원 카말러 해리스가 미시건 주 디트로잇에서 대통령 후보 조 바이든 지지... 더보기

[朴 탄핵 전후 족적]

2021.12.24. 문재인, 임기 몇달 남겨두고 박근혜 사면 한국의 전 대통령 박근혜는 징역 22년 향을 복역하고 있다가 사면을 받은 것이다. © Reuters /...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