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로스코스모스: 우주정거장 베네라-D 설계, 소련 이후 최초 금성 임무


레이더 사진상의 금성 표면, 중심부가 180도 상에 위치해 있다. © Wikipedia


 

입력 2021.3.5

RT 원문 2021.3.4

 

[시사뷰타임즈] 라셔 (러시아) 가 소련 시절 이후 처음으로 금성에 보내게 될 우주선 베네라-D' 건조 계획을 시작했다. 처음엔 미 항공우주국 (NASA) 와 합동으로 할 계획이었으나, 이제 단독으로 하게될 가능성이 크다.

 

우주연구소 과학부 부장인 레브 젤레니는 타스 뉴스 통신사에 모든 것이 일정대로 돌아간다면, 이 우주선은 2029년에 최초로 발사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라셔 과학 학술원 및 라셔 우주국 로스코스코스의 회동이 있은 후, 그는 이 특별계획 관련 기술적 설계는 시작됐다.” 고 했다.

 

라셔의 금성 프로그램은 최소한 3가지 개별 임무로 계획돼 있는데 베네라-D가 첫 번째다. 궤도 정거장은 금성의 표면, 대기, 내부 구조 그리고 금성을 둘러싸고 있는 플라스마 (: 자유로이 운동하는 음양의 하전 입자가 중성 기체와 섞여 전체적으로 전기적 중성인 상태. 별들 내부, 별들 사이의 공간에 있는 물질의 상태) 등을 연구하게 된다.

 

첫 번째 이 임무에 이어 2031년 및 2034년에 금성으로의 여정이 두 번 더 있게 될 것이다. 마지막 것은 대기 및 어쩌면 토양의 표본도 지구로 가져오게 될 것이다.

 

지난해 9, 로스코스모스는 이 임무는, 초기에 미국 NASA와 함께할 뜻이 있긴 했지만, “국제적 협조 없이 독립적인 국가 특별계획으로 수행될 것임을 밝힌 바 있었다.

 

금성에 대해 라셔가 폭넓은 연구를 마지막으로 수행했던 것은 소련 시절이었고, 당시 무인 비너스-7이 이 행성에 연착륙 (: 비행하던 물체가 착륙할 때, 비행체나 탑승한 생명체가 손상되지 아니하도록 속도를 줄여 충격 없이 가볍게 내려앉는 것) 한 뒤 지구로 자료를 전송한 최초의 우주선이 된 바 있다.

 

지난해, 로스코스코스 대표 드미트리 로고진은 금성을 라셔의 행성이라고 칭하면서, 태양에서 두 번째 자리에 있는 행성 조사에 있어서 가장 의미심장한 걸음을 라셔가 내디딘 것이라고 하여 머릿기사에 오른 바 있다.

 

로드진은 우리나라가 금성에 처음이자 유일하게 간 국가이다. 우리의 장비가 그곳에 있으면서 조사를 했다. 일반적으로, 그곳은 살아있는 지옥이다.” 라고 하면서 금성 임무는 라셔의 2031-2030 우주 탐험 정부 프로그램의 일환이다.” 라고 했다.

 

라셔로선 우선 사항이긴 하지만, 금성은 우주 탐험국들 대부분의 목록상 상대적으로 아래 쪽에 있다. 지구와 크기는 비슷하지만, 금성의 대기는 이산화탄소가 97%이며 평균 기온으 464도이어서 생활하기에 좋은 곳은 못된다.

 

지난해 여름, 영국 카디프 대학교 과학자들은 금성의 구름들은 살아있는 유기체들 때문에 있는 것일 수도 있다는 가설적 논문을 내놓았다. 연구원들은 금성의 대기 중에서 기체 인화수소를 발견했는데, 이 물질은 지구상에선 생명체와 연관이 있다. 현재 상황으로는, 이유가 밝혀지지 않은 채로 남아있다.  




Russian space agency Roscosmos begins design of ‘Venera-D’ orbital station, set to be Moscow's 1st mission to Venus since USSR era

 

4 Mar, 2021 14:31

 

Radar image of the surface of Venus with the center located at 180° © Wikipedia

 

By Jonny Tickle

 

Russia has begun planning the build of 'Venera-D', a spacecraft destined to become the first sent by Moscow to Venus since Soviet times. Initially planned as a joint operation with America's NASA, it will now likely be unilateral.

 

Speaking to the TASS news agency, the scientific director of the Institute of Space Research Lev Zeleny explained that the vessel will first be launched in 2029, if everything runs on schedule.

 

"The technical design of the project has begun," he said, after a meeting between the Russian Academy of Sciences and Russian space agency Roscosmos.

 

Russia's Venus program is planned to involve at least three separate missions, with Venera-D being the first. The orbital station will study the planet’s surface, atmosphere, internal structure, and the surrounding plasma.

 

Following this will be two further journeys in 2031 and 2034. The last one will bring samples of the atmosphere and possibly soil back to Earth.

 

Last September, Roscosmos revealed that the mission would be conducted as an "independent national project without extensive involvement of international cooperation," despite an initial willingness to join together with NASA.

 

The last time Moscow conducted extensive research on Venus was during the time of the Soviet Union, when the unmanned Venus-7 became the first spacecraft to soft-land on the planet and transmit data back to Earth.

 

Last year, Roscosmos chief Dmitry Rogozin made headlines after calling Venus a "Russian planet," noting that the USSR made the most significant strides in investigating the second planet from the sun.

 

"Our country was the first and only on Venus. Our equipment was there, and it conducted research. In general, it is a living hell," Rogozin said. "Missions to Venus are a part of the government's program of Russia's space exploration for 2021-2030."

 

While a priority for Moscow, Venus is relatively low down the list for most space-exploring nations. Although a similar size to Earth, it has an atmosphere of 97% carbon dioxide and an average temperature of 464 degrees, which is not conducive to life.

 

Last summer, scientists at Cardiff University in the UK published a paper hypothesizing that Venus' clouds may be inhabited by living organisms. The researchers found phosphine gas in the planet's atmosphere, a substance which on Earth is associated with life. As things stand, the gas remains unexplained.

 

[기사/사진: RT]



Comment



[ 시사 View 社說 ]

눈속임: 文의 말기 … 풍랑 속의 선박 [사진출처] 입력 2021.4.19. [시사뷰타임즈] 오늘 공중파 방송... 더보기

[ 경제 ]

총 45억 달러 손해 누적: LG, 스맛폰 사업 손 뗀다 IMAGE COPYRIGHTGETTY IMAGES 입력 2021.4.5.BBC 원문 2시간 전 [시사뷰타임즈] 월요일, LG 전자는 손해... 더보기

[ 북한 ]

복무 기간 축소로 되레 탈영 늘어… “중간급 병사, 입당 희망 잃어” 북한 군인들. /사진=핀터레스트. 북한 군(軍)에서 입당(入黨) 문턱 상향 조정 및 복무 기간 ... 더보기

[ 日本·中國 ]

미운털 알리바바?: 中 규제기관, 이 기술기업에 엄청난 벌금 부과 2020.12.24. 중국 베이징에서 한 여자 어린이가 알리바바 건물 앞을 지나가고 있다. IMAGE COPYRIG... 더보기

[ 라셔(러시아) ]

푸틴 비평가 나발니: 의사들 “며칠 내로 죽을 수 았다” 블라디미르 푸틴에 대한 가장 유명한 비평가 알렉세이 나발니는 지난 2월 감옥에 투옥됐다... 더보기

[시사 동영상]

다가 오고 있는 열차: 철로 근로자가 어린이 구하는 순간 [BBC 제공 영상으로 보기] 입력 2021.4.20.BBC 원문 29분 전 [시사뷰타임즈] 6살짜리 남자 아이 한... 더보기

[각국의 군사 장비]

한국, 자체 개발 KF-X 전투기 초기 모습 공개...전투기 세계 8강 진입! 차세대 전투기 시발형의 모습, 공식적으로 KF-21이라고 명명됐고 금요일 한국 사천에 있는 ... 더보기

[ 세상에 이런 일이! ]

5쌍 중 1쌍, 신부 납치해 결혼하는 나라: 또 다시 여자 1명 납치 살해 사람들이 키르기즈스탄 앞에서의 집회에 참여하여 장관 사퇴를 요구하고 있다. 시위자들... 더보기

[ 세계-사회 이모 저모 ]

필립 ‘전하’ 장례식, 윈저 성 聖 조즈 예배당서 거행 입력 2021.4.17.BBC 원문 10분 전 [시사뷰타임즈] 필립 왕자 장례식이 영국표준시각으로 15:00에 ... 더보기

[ 운동 및 관련소식]

백만장자 선수 네이마르: 지지자들 "백만장자 자리를 그런 식으로 유지하나 브러질과 파리의 유명 선수 네이마르가 인스타그램상으로 자신이 축구 시청하는 모습을 ... 더보기

[연예]

맥도널드의 BTS 이용 상술: -BTS가 먹는 식사- 차림표 출시, 세계화 사지출처 = BUSINESS TIMES입력 2021.4.20.CNN 원문 2021.4.19. [시사뷰타임즈] 맥도널즈가 자사에서 ... 더보기

[ 주목받는 인물 ]

바이든 행정부: 신임 국무장관 앤터니 블링컨...그는 어떤 사람인가? 앤터니 블링컨 (Antony John Blinken; 1962년 4월 16일 ~ ) 은 미국의 외교관이다. 2021년1월20일, 조 ... 더보기

[ 인물 분석 ]

'평등한 시민권‘의 전설, 좐 루이스 하원의원...80세에 영면 버락 오바마에게서 가장 명예로운 시민상을 받는 루이스입력 2020.7.18.CNN 원문 2020.7.18. [시... 더보기

[ 각종 행사 ]

(공지) [소비자경제신문] 2021년 소비자기자단 모집 보낸사람소비자경제신문 <npce@dailycnc.com> 21.03.18 14:50 주소추가수신차단숨은참조<hjoha... 더보기

[ 의료 · 의약 · 질병 ]

노바백스(Novavax)는 COVID-19 백신 교차 임상 시험 시작 2021-04-08 01:19 교차 시험은 참가자들이 시험을 지속하고 맹검 상태를 유지할 수 있게 한다모... 더보기

[ 과학 전자 ]

NASA, 달 착륙선 건조사로 스페이스X 선정... 그 배경은 이렇다 우주여행선 “동체 착륙” 시재기가 비행 실험 기간 동안 한 번 지구로 되돌아오고 있다. I... 더보기

[ 기재부 ]

국채 백서, 「국채 2020」 국ㆍ영문판 발간 보도자료 배포일시 2021. 3. 5. (금) 11:00담당과장 국고국 국채과장 박재진 (044-215-5130)담당자 ... 더보기

[ 국방부 - 군 행정 ]

바이든 취임 46일 만에... 한미 방위비협상 `13% 인상` 타결 미국 워싱턴DC에서 한미 방위비분담특별협정(SMA) 체결을 위한 회의에 참석한 정은보 한미 ... 더보기

[ 행안부 ]

내년 8월 준공 예정, `정부세종 신청사` 에너지 절약 첨단 기술 집대성 내년 8월 준공 예정, '정부세종 신청사 ’에너지 절약 첨단 기술 집대성 최첨단 에너지 절... 더보기

[ 국토교통 ]

공무원연금공단 대전지부, 공무원임대주택 어린이집 국공립어린이집 전환 … 보 도 자 료 배포일시 2021. 3. 2.(화)담당부서 대전지부장 김출곤 (차장 김홍근 / 042-600-0537)배... 더보기

[ 법무부 ]

국내 210만여 명 외국인을 위한 한국어와 한국문화 교재 출판 배포일시 2020. 12. 11.(금)담당부서 문화예술정책실 국어정책과 문체부 국립국어원 한국어진... 더보기

[ 복지-교육 ]

공무원연금공단 대전안전상록봉사단, 전통시장 찾아 방역 활동 및 환경캠… 보 도 자 료 보도일자 2021.04.14.(수)담당부서 대전지부장 김출곤 (차장 김홍근 / 042-600-0537)배... 더보기

[정치인 개관]

바이든의 V.P. 카말러 해리스: 꼭 알아야 할 5가지 캘러포녀 상원의원 카말러 해리스가 미시건 주 디트로잇에서 대통령 후보 조 바이든 지지... 더보기

[朴 탄핵 전후 족적]

박근혜, 마지막 판결: 한국 대법원, 20년 징역 형기 옹호 2017년, 체포 직후, 법정으로 이끌려 가는 박근혜. IMAGE COPYRIGHTAFP 최순실 (중앙) 은 박근혜와 ...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