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롤링 스톤즈 기둥이자 북 담당: 찰리 와츠, 80세로 별세


  

 

입력 2021.8.27.

VIGOURTIMES 원문 2021.8.25.

 

[시사뷰타임즈] 그의 홍보담당자는, 자신을 내세우지 않고 겸허했고 요지부동이었으며 롹계의 가장 대단한 리듬 분야들 중의 또다른 한 가지를 안착시켰던 악단 롤링 스톤즈의 북 담당 찰리 와츠가 세상을 떠났다고 했다. 그는 80세였다.

 

화요일, 버나느 도허티 홍보담당자는 화츠가 런던의 한 병원에서 가족들에게 둘러싸인 채 평화롭게 세상을 하직했다.” 고 했다.

 

도허티는 찰리는 소중히 여겨졌던 남편 및 아버지이자 할아버지였으며 자신의 세대 당시 세계에서 가장 대단한 북 연주자들 중 한 사람이었던 올링 스톤즈의 일원이기도 했다고 말했다.

 

조용하고 우아한 복장의 와츠는 종종 케이스 문, 진저 베이커 및 다른 사람 서너명과 더불어 롹계통 최고의 북 연주자 반열에 들기도 했으며, 롤링 스톤즈라는 악단이 꾀죄죄한 출발에서부터 국제적으로 초유명세를 타게되기까지 그의 근육질이자 역동감 있는 연저 형식으로 전세계적 존경을 받았다. 그는 이 악단에 1963년 초에 들어가서 거의 63년 동안을 남아있었는데, 악단에서 가장 오래 남아 있는 사람이자 가장 필수적인 일원이라는 측면에서 볼 때 믹 재거와 케이스 리처즈 바로 다음이다.

 

와츠는 계속 남아있었으며, 대체적으로 창의적 충돌 및 자아전쟁 등으로 롤링 스톤즈를 창설한 브라이언 조운스가 자살하도록 도왔고 (: 그는 자신의 짐 수영장에서 익사한 채로 발견됐었다.), 베이스 기타 주자인 빌 와이맨과 조운스 대체로 들어온 믹 테일러를 그만 두게끔 했으며 다른 일들로 악단 자체를 가장 피곤하게 하는 짓을 했다.

 


창의적 충돌 및 자아 전쟁 ...자세히 보기



갈색 설탕나를 시자갛게 해주오등의 고전적인 롤링 스톤즈의 노래는 종종 리처즈의 강렬한 소절 반복적 기타 연주로 노래가 시작되고 와츠는 그의 연주 뒤를 바짝 따라갔는데, 베이스 기타 주자였던 와이맨은 소리를 풍부하게 나게 해라는 말을 하길 좋아했다. 와츠의 속도, 힘 그리고 시간 엄수는 이들의 음악회 기록물인 빛을 비추어라가 진행됐을 당시보다 더 좋은 예는 없는데, 이 음악회 동안 감독 마틴 스코시스는 와츠가 무대 뒤를 향해 북을 치는 곳에서 “Jumpin’ Jack Flash” 라는 롤링 스톤즈의 노래 공연 모습을 촬영했다.

 

와츠는 롤링 스톤즈가 미국 흑인 음악을 연주하는 영국 백인 녀석들로 시작을 했지만, 신속하게 자신들의 특성을 갖춘 소리를 내는 쪽으로 진화했다고 말했다. 와츠는 초기 시절에는 째즈 북 연주자였으며, 자신만의 째즈 악단을 향하고 수 많은 다른 특별계획을 도모하면서 결코 자신이 처음에 좋아했던 음악과의 친밀감을 잃지 않았다.

 

와츠에겐 그 만의 기이함이 있었는데, 자신의 차고에서 그냥 앚아잇어 보기만 할 뿐 몰아보지도 않으면서 차 수집하기를 좋아했다.

 

그러나 와츠는 무대 위와 무대 밖에서 꾸준히 영향력을 미쳤고, 악단 구성원들이 70대에 접어들면서도 잘 굴러감으로써 모든 사람들의 예상을 깼는데, 자신들의 강적인 비틀즈 보다 몇 십년 더 장수한 것이었다.

 

와츠는 현란한 1인 가수 또는 그 어떤 류에도 신경을 쓰지 않았지만, 와이맨 및 라차즈와 더불어 싸구려 술집 여자”, “갈색 설탕및 다른 노래들에서 롹계의 리음에 깊은 족적을 남겼다.

 

이 북 연주자는 당신이 보고싶다라는 디스코 노래에서부터 내가 문 두드맂는 소리가 안들립니까?” 라는 째즈 풍의 노래 및 풍요로운 달빛이라는 대중가요 풍 노래에 이르기까지 모든 분야에 잘 적응했다.

 

저작권 2021 AP 통신사. 모든 권리가 유보돼 있음. 이 자료 원문을 하락없이 출판, 방솔, 다시 적거나 재배포하는 것을 금함.




Drummer Charlie Watts, Rolling Stones Backbone, Dies At 80 | World

 

By Craig Peters Last updated 

Aug 25, 2021


LONDON Charlie Watts, the self-effacing and unshakeable Rolling Stones drummer who helped anchor one of rock’s greatest rhythm sections and used his “day job” to support his enduring love of jazz, has died, according to his publicist. He was 80.

 

Bernard Doherty said Tuesday that Watts “passed away peacefully in a London hospital earlier today surrounded by his family.”

 

“Charlie was a cherished husband, father and grandfather and also as a member of The Rolling Stones one of the greatest drummers of his generation,” Doherty said.

 

The quiet, elegantly dressed Watts was often ranked with Keith Moon, Ginger Baker and a handful of others as a premier rock drummer, respected worldwide for his muscular, swinging style as the Stones rose from their scruffy beginnings to international superstardom. He joined the band early in 1963 and remained for nearly 60 years, ranked just behind Mick Jagger and Keith Richards as the group’s longest lasting and most essential member.


Watts stayed on, and largely held himself apart, through the drug abuse, creative clashes and ego wars that helped kill founding member Brian Jones, drove bassist Bill Wyman and Jones’ replacement Mick Taylor to quit and otherwise made being in the Stones a most exhausting job.

 

A classic Stones song like “Brown Sugar” and “Start Me Up” often began with a hard guitar riff from Richards, with Watts following closely behind, and Wyman, as the bassist liked to say, “fattening the sound.” Watts’ speed, power and time keeping were never better showcased than during the concert documentary, “Shine a Light,” when director Martin Scorsese filmed “Jumpin’ Jack Flash” from where he drummed toward the back of the stage.

 

The Stones began, Watts said, “as white blokes from England playing Black American music” but quickly evolved their own distinctive sound. Watts was a jazz drummer in his early years and never lost his affinity for the music he first loved, heading his own jazz band and taking on numerous other side projects.

 

He had his eccentricities Watts liked to collect cars even though he didn’t drive and would simply sit in them in his garage.

 

But he was a steadying influence on stage and off as the Stones defied all expectations by rocking well into their 70s, decades longer than their old rivals the Beatles.


Watts didn’t care for flashy solos or attention of any kind, but with Wyman and Richards forged some of rock’s deepest grooves on “Honky Tonk Women,” “Brown Sugar” and other songs.

 

The drummer adapted well to everything from the disco of “Miss You” to the jazzy “Can’t You Hear Me Knocking” and the dreamy ballad “Moonlight Mile.”

 

Copyright 2021 The Associated Press. All rights reserved. This material may not be published, broadcast, rewritten or redistributed without permission.

 

[기사/사진: VIGOURTIMES]



Comment



123

[ 시사 View 社說 ]

젤렌스키: 美-유럽 … Image: Daniele Levis Pelusi입력 2022.5.26. [시사뷰타임즈] 우리 인생에는 참으로 너... 더보기

[ 경제 ]

스타벅스, 라셔 떠난다 © Sputnik / Vitaly Belousov 입력 2022.5.24.RT 원문 2022.5.23. 거물 커피 가맹점이 라셔 (러시아) 전역... 더보기

[ 북한 ]

北, 콰드가 북한 비난하자 미사일 3기 발사 FILE PHOTO © AP / Lee Jin-man 입력 2022.5.25.RT 원문 2022.5.24. 미국과 미국의 동맹국들의 동경에서의... 더보기

[ 日本·中國 ]

홍콩 추기경 조셒 젠 (90), 중국 보안법으로 체포 (좌) 추기경 직에서 은퇴한 조셒 젠 제-키운이 2014.7.1. 홍콩의 연례 친-민주주의 시위 기간 ... 더보기

[ 라셔(러시아) ]

라셔: “美 공급 무기들 유크레인서 더 많이 파괴됐다” 자료사진: 스페인 육군이 독일에서의 실탄발사 훈련 중 M777 곡사포 대포를 작동시키고 있... 더보기

[시사 동영상]

친-유크레인 팬티女, 칸 영화제 붉은 양탄자 망쳐놔 © Getty Images / John Phillips 입력 2022.5.22RT 원문 2022.5.21. 남녀평등 시위자 한 명이 유크레인 (우... 더보기

[각국의 군사 장비]

美 국방부, 내팽개친 무기들에 대해 설명 탤러번 투사들이 앺개니스탠 카불 시에서 미군의 험비 차량을 타고 달리고 있다. 2021.9.21. ... 더보기

[ 세상에 이런 일이! ]

인도 男: “자신을 왜 낳았느냐” 며 부모 고소 IMAGE SOURCE,NIHILANAND 입력 2022.5.13.BBC 원문 2019.2.7 [시사뷰타임즈] 27살된 인도의 한 남자가 자... 더보기

[ 세계-사회 이모 저모 ]

노부부, 6년째 손주 안 낳아 준다며 아들 고소 인도의 결혼식은, 하객이 수천 명이 되는 등, 흔히 낭비스런 일이 될 수도 있다.IMAGE SOURCE,GE... 더보기

[ 운동 및 관련소식]

올림픽 유망주→자전거치기 은행강도→9년 감방→그 이후? [BBC 제공 영상으로 보기] 입력 2022.4.25.BBC 원문 11시간 전 [시사뷰타임즈] 탐 쟈스티스가 1990... 더보기

[연예]

한국 연예계 큰 별이자 세계적 배우 강수연... 55세에 지다 사진=Wikipedia 입력 2022.5.8. [시사뷰타임즈] ‘미인박명’ -미인은 오래 살지 못한다- 이라고 ... 더보기

[ 주목받는 인물 ]

위키맄스 공동설립자 쥴리안 어싼즈, 옥중 결혼 영국 유행 디자이너 비비엔 웨슷웃이 고안한 결혼식 옷을 입고 있는 스텔라 모리스가 영국... 더보기

[ 인물 분석 ]

연방 판사: 기슬레인 맥스웰 사건, 재심 판결 (윗 비행기 그림) 소녀 성 밀매 사건을 맥스웰과 엡스틴이 벌인 일이지만, 이에는 빌 게이... 더보기

[ 각종 행사 ]

보도자료 한혜선 판소리연구소 / 싱싱국악배달부 보도자료 한혜선 판소리연구소 / 싱싱국악배달부보내는 날 : 2022년 4월 주소 : 서울시 성북... 더보기

[ 의료 · 의약 · 질병 ]

원두 (猿痘) 전염병: 세계보건기구, 확산-전염 예고 어느 환자의 상반신 모습, 그의 피부가 ‘원두’ 감염의 적극적 사례에서 비롯되는 병변을... 더보기

[ 과학 전자 ]

똑똑하진 않아도재빨라! 舊 휴대전회기의 귀환 노키아 3310 전화기는 늘 가장 많이 팔리는 수화기들 중 하나이며 1억2천6백만 대가 팔렸다 I... 더보기

[ 기재부 ]

기재부: 탄소중립·안전 등 ESG 경영에 공기업의 선도적 역할 강조 보도 일시 2022. 3. 28.(월) 16:00 배포 일시 2022. 3. 28.(월) 14:00 담당 부서 공공정책국 책임자 과 ... 더보기

[ 국방부 - 군 행정 ]

국방부: 국방분야 진입장벽 낮춘다 2022.02.08 방위사업청 ㅇ 국방기술진흥연구소(이하 국기연, 소장 임영일)와 국방부는 2월 7일... 더보기

[ 행안부 ]

행안부: 지방공무원 시험 합격자 종이서류 제출 사라진다..외 제목등록일공공 누리집에서 이용가능한 민간인증서 11종으로 확대2022.03.28.생활 속 불편한 ... 더보기

[ 국토교통 ]

국토교통부: 국토교통 혁신펀드로 중소벤처기업 성장 이끈다 외 919국토부, ’22.1월 아파트 붕괴사고 재발 방지를 위한「부실시공 근절 방안」 발표건설2022... 더보기

[ 법무부 ]

법무부: 외국인근로자의 체류 및 취업활동 기간 연장 보 도 자 료 보도일시: 배포 즉시 보도배포일시 2022. 3. 28.(월) 담당부서: 법무부 출입국·외... 더보기

[ 복지-교육 ]

청주소년원 검정고시 응시생에 ‘합격기원 꾸러미’ 보 도 자 료 배포일시 2022.4.4.(월)담당부서 전지부장 박경진 (차장 유신영 / 042-600-0537)배포... 더보기

[정치인 개관]

바이든의 V.P. 카말러 해리스: 꼭 알아야 할 5가지 캘러포녀 상원의원 카말러 해리스가 미시건 주 디트로잇에서 대통령 후보 조 바이든 지지... 더보기

[朴 탄핵 전후 족적]

2021.12.24. 문재인, 임기 몇달 남겨두고 박근혜 사면 한국의 전 대통령 박근혜는 징역 22년 향을 복역하고 있다가 사면을 받은 것이다. © Reuters /...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