헌법재판소 재판관 잰위애게


"헌법재판소 판사들에게!"    한석현 글

 

<마귀의 역사를 물리쳐라>   2017. ;3. 10

 

 

 

2017, 3. 11일은 한류의 나라 대한민국에서 역사적인 날로 기억될

전망이다. 과거 역사에서도 비슷한 사건이 일어났으나 부정선거.

세월호 참사, 최순실 게이트 등을 무더기로 양산해내어 국민들에세

말로 다할수 없눈 낭패강을 양겨주고사도 잘못에 대한 반성조차

모흐는 박근혜 정건이니 그의 다스림을 받는 국민의 고통이 오죽할

것이냐는 생각에서다.





인간이 금수와 다른 점은 인간 사회가 도덕률을 근간으로 하는 문화

권에 편입돼 있기 때문이며 집단의지를 담아내야할 국가기관에 거

짓만미 활개치는 속에서 설령 탄핵이 기각되더라도 국민이 그런 대

통령에 대한 복속의 의무를 지킬 것인가?. 대통령을 대통령으로 여

기지 않는 국민을 복속시키고자 할 때 국가가 써먹을 수 있는 통치

수단이라야 독재뿐이라는 생각에 몸이 사시나무처럼 부르르 떨린

다. 이 난감한 생각을 어찌 떨쳐낼 수 있다고 하랴?





“사필귀정”아라던데  어떤 믿는 구석이 있기에 웃기는  세력들이

일당을 주고 인력를 동원하여 농민들을 버스로 싷어날라

호가호위(狐假虎威)하는 바람에 국론이 양분되고 있는 듯 보여지고

있으나 사리 변별애 어둡지 않은 정상의 사람이라면 “세상에 경우

는 하나이며 극정농단 세력이 얼마나 국민정서를 어기지르고  역사

를 비틀고 기망겁박하며 손바닥으로 하늘을 가리는지에 대한 명확한

인식에 도달돼 있으며 이에 쾌재릏 부르리라 함은 시분 내다보이는

일이다.

 

 



조폭 범죄 집단은 욕심이 얼마나 사납기애 그렇게까지 막갈 수 있을

까? 하늘이 두렵지 않은지 스스로의 양심과 공의의 하나님께 답울

청해 들어야 한다고말하고 싶다. 세상에는 박근혜가 국정원으로 하

여금 헌법재판소 판사들의 약점을  이용하여 판결을 기각쪽으로 이

끌려고 별의별 수작을 부리고 있으며 폭력배들의 엄포로 특검관게

자들의 가정이 난도질을 당하고 있다는 소식도 들려온다. 그런다고

“벼루기에게도 낯짝이 있거늘 어기질러진 국민정서를 어쩌려고  

현법재판관이 폭력앞에 무릌을 꿇으면 나라 꼴이 무엇이 될 것잉가? 그런 짓


은 부끄러워 시정잡배도 하지 못할 일이다. 죽으려고 용

을 쓰고 제정신을 가지고서야 어찌 민심이 하나로   귀일된 정황

을 익히 알면서 호가호위에 기망 겁박을 당해 “파면" 외의 다른

선택을 할 수가 있을 것인가 ?




역사적인 순간을 맞아 헌법재판소 재판관 제위에게



필자가 들려주고픈 화두는 다음 한마디다.





“호랑이는 죽어서 가죽을 남기고 사람은 이름을



남긴다!!!!!!!!돈을 잃음은 작은 손실이지만 명에



를 잃음은 전수를 잃는 일이다.!



손자병법도 ‘죽기로 결심한 사람을 반드시 살고 살



려는자는 반드시 쥭는다!“고 했다.

 

 


Comment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403 헌법재판소 재판관 잰위애게 한석현 17-03-09 6461
402 천사와 악마의 싸움! 한석현 17-02-28 778
401 한심한 박근혜와 그 추종세력의 오리발 작전을 보는 감회!! 한석현 16-12-21 1089
400 너흰 떠들라! 나는 갈데까지 간다!"는박근혜의 오기!! 한석현 16-12-18 294
399 반기문! 김칫국부터 마시지마라! 한석현 16-12-13 389
398 부도덕한 황교안 대통령 건한대향체제 반대! 한석현 16-12-10 735
397 촛불이횃뷸로 변한 까닭!!! 한석현 16-12-06 354
396 공영 방송의 품위!!! 한석현 16-12-01 413
395 박근혜와 공모하여 채동욱을 찍어낸 황교안도 동반 사퇴시켜라! 한석현 16-11-25 810
394 청와대의 유감 표명 좋아히지 마 죄를 뎠으면 순순히 오랏줄을 받아야지!! 한석현 16-11-20 469
393 한 일 군사정보 교환 협정 무엇이 문제인가? 한석현 16-11-19 413
392 박근헤의 적반하장!!! 한석현 16-11-16 440
391 신면보호를 요구하며(보완) 한석현 16-11-05 945
390 신변보장을 요구하며 한석현 16-11-05 283
389 최순실 귀국 쇼 청와대 개편 놀음에 국민은속지마라!!! 한석현 16-11-01 396

[ 社說 ]

소득 올릴 정책이 … 최종구 금융위원장은 25일 서울 종로구 정부서울청사 금융위원회에서 가계... 더보기

[한석현 칼럼 '횡설수설']

헌법재판소 재판관 잰위애게 "헌법재판소 판사들에게!" 한석현 글 <마귀의 역사를 물리쳐라> 2017. ;3. 10 2017, 3. 11일은... 더보기

[이명수 칼럼 '민초지후']

<위안부 후속조처>결국 잘못된 합의를 추인하는 꼴... 2015년 12.28에 박근혜정부가 일본(이하 쪽바리)과 졸속으로 맺은 너무도 잘못된 치욕적 위안... 더보기

[오대환 칼럼 '사강정론직필']

어리석은 참으로 어리석은 정권 박근혜 정부가 이란이 미국의 금융제제로 한국에서 찾아가지 못한 3 조원의 돈을 못 찾아... 더보기

[홍정호 '정치인 분석']

문재인 출생 1953년 1월 24일 (만 64세), 경남 거제시소속 대한민국 대통령배우자 김정숙학력 경희대... 더보기

[윤미림 메타세콰이어]

아픔의 시간들 (49) - 방송을 떠나다 . . 아픔의 시간들- (49) . 방송을 떠나다 . 여권 받는 고통, 로맹 롤랑 전집 35 권 맨 뒷장마다... 더보기

[현영춘 칼럼 '세상잡설']

상식과 몰상식. 민주주의 국가에서(그 것이 민주주의 국가의 흔히..최고봉이라 일컬어지는 미국이라해도),... 더보기

[김재찬 칼럼 '단순무식']

대한민국은 이렇게 변할 것이다 2016년 4월16일 세월호 참사 2주기오랜동안 글을 올리지 못하였습니다 2년이 가도록 글을 안... 더보기

[박근혜의 모든 것]

[세계의 지식인들 “박근혜 집권 반대, 유신독재의 회귀”] 교협, 58개국 552명 지식인 연대 서명 성명 발표 …박근혜 후보 집권 초국경적 파급력 클 것 ...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