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낱 쪽바리 종자에 불과한 日수상



오늘날 일본의 조상인 왜구는 역사적으로 우리 남부해안을 침입해 노략질하는 등 끊임없이 침탈행위를 일삼곤 했다. 그래서 우리 조상들은 이 같은 왜구를 향해 쪽바리 근성이라 하였다.

 

그런데 오늘날에도 일본은 조상의 못된 쪽바리 근성을 청산하지 못하고 본색을 드러내는 등 세계평화를 해치는 21세기 망나니 노릇을 자처하고 있다. 실로 가증스럽고 경악스러운 작태가 아닐 수 없다.

 

쪽바리 근성을 유감없이 발휘했던 고이즈미 준이치로(小泉 純一郎) 전 총리에 이어 아베 신조(安倍 晋三) 총리 역시 쪽바리 근성을 드러내고 있다. 외조부가 A급 전범 기시 노부스케(岸信介)인 아베는 관방장관 시절부터 일본군 위안부를 언론이 만들어 낸 허구라고 부인한 극우파였다.

 

그러나 아베는 총리 취임 직후 고이즈미 전 총리로 말미암아 소원했던 아시아 외교를 강화하는 실용주의 행보를 취했고, 일본군 위안부 강제 동원을 인정한 1998고노 담화를 계승하겠다는 의지까지 밝혔다. 그런데 삼일절 88주년 기념일인 지난 1일에 군위안부 강제 동원한 증거가 없다는 망언을 쏟아 내며 드디어 쪽바리 근성의 본색을 드러냈다.

아베 총리는 중간에 낀 (민간)업자가 사실상 강제했다는 사례가 있고, 이런 광의(廣義)의 해석에서 강제성은 있었다. 그러나 관헌(官憲)이 집에 쳐들어가 유괴하는 것처럼 데리고 갔다는 의미에서의 강제성은 없었다. ‘(일본군의) 위안부 사냥이 있었다는 증언은 완벽한 날조다. 그런 것을 증명하는 증언도 없다라 했다.

 

참으로 황당무계한 괴변이 아닐 수 없다. 이 호랑이가 물어 가도 시원찮을 아베 신조여, 끌려가지 않으려고 달아나거나, 우물에서 물을 푸는 처녀 등을 강제로 잡아갔는데 강제성이 없다 하는가? 엄연한 역사적 사실을 왜곡하다니 가히 A급 전범의 외손자답다. 고이즈미 전 총리보다 한술 더 뜨는 21세기의 망나니가 아닐 수 없다.

 

자유주의와 인권을 구호로 내건 아베 총리의 첫 외교가 고작 엄연한 역사적 사실을 부인하는 것인가 보다. 일본군 위안부의 강제 동원은 미국의 하원에서 그 결의안을 채택하려 하는 등 이미 국제적으로 증명된 사실인데도 불구하고 이를 부인함은 인류 보편의 정의를 망각한 편협한 쪽바리식 논리요 궤변이 아닐 수 없다.

 

<참고> 위 글은 필자가 200737일 전후 주요일간 인터넷신문 자유 토론방과 서울신문 인터넷 네티즌 칼럼 란에 게시한 것이며, 특히 2007. 3. 23. 일본 극우사이트 嚴選 韓國情報에 실리어 적으나마 일본 극우파들에게 역사왜곡의 부당성을 각인시켜 준 글을 수정보완한 것이다.



Comment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76 독도강탈용 대대적인 광란의 망나니 칼춤 이명수 20-01-23 2301
75 쪽바리 일본은 영원할 주적이다. 이명수 19-07-23 1500
74 일왕, 위안부 피해에 대해 사죄할 책임이 있다. 이명수 19-02-24 1079
73 쪽바리, 또 다시 광란의 고질병 발작 이명수 19-01-29 780
72 <위안부 후속조처>결국 잘못된 합의를 추인하는 꼴... 이명수 18-01-09 4153
71 한낱 쪽바리 종자에 불과한 日수상 이명수 17-05-21 6374
70 대통령 파면, 위대한 민초 후예들의 승리. 이명수 17-03-13 1938
69 박근혜의 2대 망국적 외치 이명수 17-03-05 876
68 (檄文) 박근혜 타도, 결사항쟁, 광화문 광장으로.... 이명수 16-11-20 1713
67 ▶망국◀박근혜, 오지랖도 참 넓다... 이 무슨 망언일꼬? 이명수 16-09-06 1858
66 한상진, 입에 발린 사과 아녀? 이명수 16-01-20 4387
65 도대체, 돈밖에 얻은 게 뭘꼬? 이명수 16-01-01 1456
64 박근혜와 아베는 이란성 쌍둥이... 이명수 15-11-08 2215
63 ▶弔◀호국의 순국선열영령들이시여 고이 잠드소서... (1) 이명수 15-08-15 3613
62 새누리, 또 안보어천가 타령인가? 이명수 15-07-30 1463

[ 시사 View 社說 ]

CNN과 BBC, 한국을 대… 입력 2021.1.17. [시사뷰타임즈] 미국과 영국이 어떤 나라들인지 기본적으로 ... 더보기

[한석현 칼럼 '횡설수설']

헌법재판소 재판관 잰위애게 "헌법재판소 판사들에게!" 한석현 글 <마귀의 역사를 물리쳐라> 2017. ;3. 10 2017, 3. 11일은... 더보기

[이명수 칼럼 '민초지후']

독도강탈용 대대적인 광란의 망나니 칼춤 옛말에 ‘피는 못 속인다’는 말이 있는데, 바로 쪽바리 일본에 해당되는 말이라 하겠다. ... 더보기

[오대환 칼럼 '사강정론직필']

어리석은 참으로 어리석은 정권 박근혜 정부가 이란이 미국의 금융제제로 한국에서 찾아가지 못한 3 조원의 돈을 못 찾아... 더보기

[홍정호 '정치인 분석']

조국 조국 정무직공무원, 대학교수출생1965년 4월 6일 (만 52세), 부산소속대통령비서실 민정수석,... 더보기

[윤미림 메타세콰이어]

아픔의 시간들 (49) - 방송을 떠나다 . . 아픔의 시간들- (49) . 방송을 떠나다 . 여권 받는 고통, 로맹 롤랑 전집 35 권 맨 뒷장마다... 더보기

[현영춘 칼럼 '세상잡설']

상식과 몰상식. 민주주의 국가에서(그 것이 민주주의 국가의 흔히..최고봉이라 일컬어지는 미국이라해도),... 더보기

[김재찬 칼럼 '단순무식']

아이들아 얼마나 무서웠니 ? 시사뷰 횐님들 그동안 안녕 하셨습니까 ! 오랫동안 글을 올리지 못하고 있다가 오늘 닉네... 더보기

[박근혜의 모든 것]

[세계의 지식인들 “박근혜 집권 반대, 유신독재의 회귀”] 교협, 58개국 552명 지식인 연대 서명 성명 발표 …박근혜 후보 집권 초국경적 파급력 클 것 ...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