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왕, 위안부 피해에 대해 사죄할 책임이 있다.


 

지난 8일 문희상 국회의장이 블룸버그와의 인터뷰에서 아키히토(明仁) 일왕을 전쟁범죄 주범의 아들이라고 칭했고, 위안부 피해자 문제 해결을 위해 일본을 대표하는 총리나 곧 퇴위하는 일왕이 고령이 된 위안부 피해자의 손을 잡고 진정 미안했다고 말하면 그것으로 해결된다고 말했다.

 

이 같은 문 의장의 발언으로 인해 일본 정계가 발칵 뒤집어졌다. 총리와 관방장관 등이 모두 나서 문 국회의장에게 사과를 요구했지만 문 의장은 13사과할 일이 아니다라고 사실상 일본 측의 사과를 거부했다.

 

그런데 문 의장의 최근 일본에 대한 언행에 대해 국내 일본 전문가들은 진보와 보수 가릴 것 없이 실망스럽고 우려스럽다는 입장을 표명했다.

 

박근혜 정부 당시 세종연구소장을 지낸 일본 전문가인 진창수(보수 성향) 12스푸트니크와의 전화 인터뷰에서 상징권력 일왕을 정치 대상으로 끌어들인 점이 일본인들 분노의 핵심이라고 밟히며, 문 의장이 정말로 일본인들의 반발을 원하지 않았다는 점을 보여 주려면 지금이라도 진심 어린 사과를 통해 한일관계를 조속히 해결하자는 의도였지만, 일본인들에게 천황이 어떤 존재인지 사려 깊게 생각하지 못하고 말했다고 솔직히 인정하는 자세를 보이면 좋겠다고 제안했다.

 

경남대학교 극동문제연구소 조진구(진보 성향) 교수는 13스푸트니크와의 인터뷰에서 한국 국회의장이 한일간 논란의 대상이 되는 것은 바람직하지 않다한일관계를 중시하는 문 의장 이번 발언은 안타까울 뿐이라며, 대동아 전쟁 당시 히로히토(裕仁) 천황은 최고의 군 통수권자였기 때문에 식민통치에 책임이 없는 것은 아니다. 다만 도쿄재판에서 천황이 단죄되지 않았고, 현 아키히토 일왕은 즉위 후 참회의 의미로 과거 전쟁과 식민지 지배로 피해를 입은 중국 등을 방문하기도 했다. 민감한 한일관계 때문에 한국은 방문하지 않았다고 했다.

 

한편 일본 공산당의 시이 가즈오(志位和夫) 위원장은 문희상 국회의장이 위안부 피해자에 대한 일왕의 사죄를 촉구한 발언과 관련, 일본 정부에는 사죄할 책임이 있지만 현재의 아키히토 일왕은 사죄할 권한이 없다는 견해를 밝혔다.

 

이상에서 보듯이 문 의장의 발언에 대해 실망스럽고 우려스럽다는 대내외 주장들의 논거인즉, 일왕은 정치적 대상이 아닌 상징적인 인물이니 일본인의 정서를 이해해야 한다는 것과 일왕은 도교 재판에서 단죄되지 않았고 부득이한 사정으로 한국 방문을 할 수 없어 사죄를 못 했다는 것인 듯하다.

참으로 황당하기 짝이 없는 괴변이 아닐 수 없다. 손은 안으로 굽고, 가제는 게 편이듯 일본 공산당 위원장은 일본인이니 일왕의 상징성을 내세워 사죄의 불가성을 주장할 수도 있다.

 

하지만 일제 만행의 후유증이 아직도 해결되지 않고 지속되고 있는 상황에서 소위 일본 전문가라는 사람들이 일본인처럼 일왕에 면죄부를 주는 듯한 주장을 할 수 있는지 심히 유감이 아닐 수 없다.

 

정치적 대상의 유무를 떠나 일왕은 문 의장의 말대로 전쟁범죄 주범의 아들이다. 아키히토는 전쟁범죄 주범 히로히토의 지위를 물려받아 일왕이 됐으므로 당연히 아버지 히로히토의 지위와 더불어 책임도 물려받아야 한다. 따라서 현 일왕 아키히토는 위안부 문제에 대해 사죄함이 마땅하고 사죄할 책임이 있다.

 

일왕이 정치적 대상이 아님을 내세워 사죄의 대상이 아님을 주장하는 것은 일본인들이 신성시하는 왕을 보호하고 면죄부를 주려는 교활한 술수에 불과하다.

 

헌데 일본인도 아닌 우리 한국인이 일왕에 면죄부를 주는 듯한 시각은 크게 잘못된 판단이라 하겠다. 역사를 바로 잡는데 정서가 왜 필요한 것이며, 왜 우리가 일본인의 정서를 고려해야 하는지 국내 일본 전문가들에게 묻지 않을 수 없다.

또한 일왕이 단죄를 받지 않았다고 해서 사과할 책임이 없는 것은 아니다. 중국엔 가서 사죄하지 않았는가? 당시에 사정상 한국에 와서 사죄를 못했다면 늦었지만 이제라도 와서 사죄하는 것이 당연지사요 도리요 순리라 하겠다.

 

지금 일본은 독도강탈행위(어제 22일에도 다케시마 날이라며 침략적 광란의 망나니 칼춤을 춤)와 역사왜곡에 혈안이 되어 군비확장과 군사대국화로 치닫고 있다. 오늘날 일본은 정상국가가 아니라 다시금 세계평화를 해치려는 음모만을 획책하는 범죄 집단에 불과하다.

 

한낱 범죄 집단에 불과한 일본의 정서를 고려해야 한다니 국내 일본 전문가는 과연 어느 나라의 국민인지 묻지 않을 수 없다. 100여 년 전 을사늑탈과 경술국치 당시에도 지식인들과 위정자들은 오늘의 국내 일본 전문가와 같은 괴변을 앵무새처럼 노래했으리라.



Comment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75 쪽바리 일본은 영원한 주적이다. 이명수 19-07-23 864
74 일왕, 위안부 피해에 대해 사죄할 책임이 있다. 이명수 19-02-24 918
73 쪽바리, 또 다시 광란의 고질병 발작 이명수 19-01-29 662
72 <위안부 후속조처>결국 잘못된 합의를 추인하는 꼴... 이명수 18-01-09 3548
71 한낱 쪽바리 종자에 불과한 日수상 이명수 17-05-21 4700
70 대통령 파면, 위대한 민초 후예들의 승리. 이명수 17-03-13 1715
69 박근혜의 2대 망국적 외치 이명수 17-03-05 741
68 (檄文) 박근혜 타도, 결사항쟁, 광화문 광장으로.... 이명수 16-11-20 1548
67 ▶망국◀박근혜, 오지랖도 참 넓다... 이 무슨 망언일꼬? 이명수 16-09-06 1726
66 한상진, 입에 발린 사과 아녀? 이명수 16-01-20 4201
65 도대체, 돈밖에 얻은 게 뭘꼬? 이명수 16-01-01 1303
64 박근혜와 아베는 이란성 쌍둥이... 이명수 15-11-08 2058
63 ▶弔◀호국의 순국선열영령들이시여 고이 잠드소서... (1) 이명수 15-08-15 3450
62 새누리, 또 안보어천가 타령인가? 이명수 15-07-30 1327
61 유승민의 가증스러운 사퇴의 변 이명수 15-07-08 1762
12345

[ 시사 View 社說 ]

조국, 박사논문 표… 사진: 데일리안입력 2019.11.15. [시사뷰타임즈] 지난 13일 채널 A는 “검찰조사... 더보기

[한석현 칼럼 '횡설수설']

헌법재판소 재판관 잰위애게 "헌법재판소 판사들에게!" 한석현 글 <마귀의 역사를 물리쳐라> 2017. ;3. 10 2017, 3. 11일은... 더보기

[이명수 칼럼 '민초지후']

쪽바리 일본은 영원한 주적이다. 대법원의 일제강점기 강제징용배상판결에 대한 보복조치로 쪽바리 괴수 아베 종자는 전격... 더보기

[오대환 칼럼 '사강정론직필']

어리석은 참으로 어리석은 정권 박근혜 정부가 이란이 미국의 금융제제로 한국에서 찾아가지 못한 3 조원의 돈을 못 찾아... 더보기

[홍정호 '정치인 분석']

문재인 출생 1953년 1월 24일 (만 64세), 경남 거제시소속 대한민국 대통령배우자 김정숙학력 경희대... 더보기

[윤미림 메타세콰이어]

아픔의 시간들 (49) - 방송을 떠나다 . . 아픔의 시간들- (49) . 방송을 떠나다 . 여권 받는 고통, 로맹 롤랑 전집 35 권 맨 뒷장마다... 더보기

[현영춘 칼럼 '세상잡설']

상식과 몰상식. 민주주의 국가에서(그 것이 민주주의 국가의 흔히..최고봉이라 일컬어지는 미국이라해도),... 더보기

[김재찬 칼럼 '단순무식']

아이들아 얼마나 무서웠니 ? 시사뷰 횐님들 그동안 안녕 하셨습니까 ! 오랫동안 글을 올리지 못하고 있다가 오늘 닉네... 더보기

[박근혜의 모든 것]

[세계의 지식인들 “박근혜 집권 반대, 유신독재의 회귀”] 교협, 58개국 552명 지식인 연대 서명 성명 발표 …박근혜 후보 집권 초국경적 파급력 클 것 ...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