쪽바리 일본의 극우를 대변한 망국적 망언(역사왜곡)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인 정진석은 이재명 더불어민주당이 대표가 한··일 연합군사훈련에 반대하며 일본군의 한반도 주둔 가능성을 언급한 것을 두고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서 조선은 왜 망했을까. 일본군의 침략으로 망한 걸까. 조선은 안에서 썩어 문드러졌고, 그래서 망했다일본은 조선왕조와 전쟁을 한 적이 없다고 주장했다.

 

폐일언하고 정의 일본은 조선왕조와 전쟁을 한 적이 없다는 일고의 가치도 없는 망국적 역사왜곡이라 하겠다. 스스로 그토록 뼈아프게 생각하는 10여만 명의 동학농민군 처참하게 죽어간 우금치 전투에서 동학농민군이 누구와 싸운 전투였는지 정에게 묻고자 한다.

 

정은 조선은 안에서 썩어 문드러졌고, 그래서 망했다고 절로 터진 주둥이로 말 한번 잘 했다. 정의 표현대로 구한말 조선은 안에서 썩어 문드러졌다. 여기서 정은 중요한 것을 간과하고 있다. 썩어 문드러진 것은 조선민중(조선사회)’이 아니라 당시 조정대신들이였다. 10여만 명의 친일파 일진회 종자들을 제외한 대다수의 조선민중은 철저히 깨어있었다, 그래서 깨어있던 동학농민들은 철저히 썩어 문드러진 조정을 향해 개혁을 외치며 혁명을 일으켰던 것이다.

 

그러나 철저히 썩어 문드러진 조정대신들은 조선민중의 강력한 저항에도 불구하고 온갖 거짓과 이유를 내세우며 쪽바리 일본과 을사늑약과 정미늑약을 체결하고 결국 1910829일 조선을 송두리째 쪽바리 일본에 헌납함으로써 조선은 망한 것이다. 조선을 밍하게 한 것은 힘없는 조선민중이 아니라 을사5, 정미7적 및 이완용 등 경술매국노 등 힘있는 조정대신들(오늘날 권력자들)이였다. 나라를 팔아먹은 힘있는 조정대신들은 앞을 다퉈 쪽바리 왜놈들의 견마가 돼 호의호식을 누리느라 여념이 없었다. 하지만 나라 잃은 슬픔 속에서도 힘없는 조선민중들은 민족정기만을 가슴에 새기고 독립군으로 쪽바리 일본과 치열하게 싸워 결국 1945815일 광복을 쟁취했던 것이다. 힘있는 권력자들이 팔아먹은 나라를 되찾은 것은 바로 힘없는 조선민중들이였다.

 

망국적 망언에 대해 석고대죄해도 시원치 않을 판국에 역사공부 좀 하라며 도리어 국민을 훈계한 정진석은 조선을 망하게 한 것은 조선이 아니라 조정대신들이 썩어 문드러졌기 때문이라는 사실을 똑바로 직시하기 바란다. 그 누가 역사는 반전한다고 했던가? 오늘날의 대한민국은 조선이 망하던 바로 1910년 경술국치 당시와 같다고 하겠다. 서해엔 인민해방기가, 동해엔 욱일기가, 북쪽엔 러시아를 대신해 인공기가 펄럭이고 있다. 이 와중에 오늘날 대한민국의 권력자들은 썩고 문드러져 있다.

 

힘없는 조선민중이 되찾은 오늘날 대한민국을 힘있는 권력자자들은 다시금 쪽바리 일본에 헌납하려고 미쳐가고 있다. 운양호사건을 빌미로 조선을 침략했던 쪽바리 일본이 독도를 빌미로 재침략해 온다면 바로 정진석 같이 썩고 문드러진 권력자들은 앞 다퉈 울사5적과 정미7적과 이완용 등 경술매국노의 역할을 충실히 자행하고도 남으리라. 바로 집권여당의 대표가 쪽바리 일본의 극우수괴 종자나 내벧을 법한 망국적 망언을 서슴없이 자행하고 있는 풍전등화같은 오늘날 대한민국이 아닌가? 오호라, 통재여! 1910년 경술국치 당시의 상황과 다름없는 오늘의 대한민국이여쪽바리 일본의 교활한 물적 지원을 받고 있는 권력자들과 토착왜구들에 의해 무참히 짓밟혀지고 있는 실종된 숭고한 민족정기는 언제나 제자리를 찾을꼬?



Comment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80 쪽바리 일본의 극우를 대변한 망국적 망언(역사왜곡) 이명수 22-10-17 708
79 무참히 짓밟히는 숭고한 민족정기 이명수 21-12-08 2517
78 야만성 개 못주는 쪽바리 일본 개종자 놈들 이명수 21-07-22 1951
77 혹시가 역시가 된 백기든 항복 선언 이명수 21-01-22 2985
76 독도강탈용 대대적인 광란의 망나니 칼춤 이명수 20-01-23 3243
75 쪽바리 일본은 영원할 주적이다. 이명수 19-07-23 1864
74 일왕, 위안부 피해에 대해 사죄할 책임이 있다. 이명수 19-02-24 1366
73 쪽바리, 또 다시 광란의 고질병 발작 이명수 19-01-29 1053
72 <위안부 후속조처>결국 잘못된 합의를 추인하는 꼴... 이명수 18-01-09 5302
71 한낱 쪽바리 종자에 불과한 일본 이명수 17-05-21 9676
70 대통령 파면, 위대한 민초 후예들의 승리. 이명수 17-03-13 2711
69 박근혜의 2대 망국적 외치 이명수 17-03-05 1176
68 (檄文) 박근혜 타도, 결사항쟁, 광화문 광장으로.... 이명수 16-11-20 2017
67 ▶망국◀박근혜, 오지랖도 참 넓다... 이 무슨 망언일꼬? 이명수 16-09-06 2157
66 한상진, 입에 발린 사과 아녀? 이명수 16-01-20 4757

[ 시사 View 社說 ]

안철수가 걷고 있… 입력 2023.2.6. [시사뷰타임즈] 현재, 대한민국에서 컴퓨터 앞에 앉아있는 사... 더보기

[한석현 칼럼 '횡설수설']

헌법재판소 재판관 잰위애게 "헌법재판소 판사들에게!" 한석현 글 <마귀의 역사를 물리쳐라> 2017. ;3. 10 2017, 3. 11일은... 더보기

[이명수 칼럼 '민초지후']

쪽바리 일본의 극우를 대변한 망국적 망언(역사왜곡)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인 정진석은 이재명 더불어민주당이 대표가 한·미·일 연합군사... 더보기

[오대환 칼럼 '사강정론직필']

어리석은 참으로 어리석은 정권 박근혜 정부가 이란이 미국의 금융제제로 한국에서 찾아가지 못한 3 조원의 돈을 못 찾아... 더보기

[ 홍정호의 정치인 분석 ]

정치인 분석 - 윤석열 윤석열 출생일 : 1960년 12월 18일 서울 출생지 : 아버지 윤기중(尹起重)[주해 2]과 어머니 최... 더보기

[윤미림 메타세콰이어]

아픔의 시간들 (49) - 방송을 떠나다 . . 아픔의 시간들- (49) . 방송을 떠나다 . 여권 받는 고통, 로맹 롤랑 전집 35 권 맨 뒷장마다... 더보기

[현영춘 칼럼 '세상잡설']

상식과 몰상식. 민주주의 국가에서(그 것이 민주주의 국가의 흔히..최고봉이라 일컬어지는 미국이라해도),... 더보기

[김재찬 칼럼 '단순무식']

아이들아 얼마나 무서웠니 ? 시사뷰 횐님들 그동안 안녕 하셨습니까 ! 오랫동안 글을 올리지 못하고 있다가 오늘 닉네... 더보기

[박근혜의 모든 것]

[세계의 지식인들 “박근혜 집권 반대, 유신독재의 회귀”] 교협, 58개국 552명 지식인 연대 서명 성명 발표 …박근혜 후보 집권 초국경적 파급력 클 것 ...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