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물러나는 진성 中빠 캐리 램: “홍콩, 그냥 또 다른 도시 아냐”


 

 

입력 2022.6.10.

CNBC 원문 2시간 전

 

[시사뷰타임즈] 홍콩의 대표 캐리 램은 홍콩의 안전 보장을 위헤 절대적으로 필요한 것이라고 했다.

 

금요일, CNBC와의 취재대담에서, 램은 되돌아 볼 때, 국가보안법 (이하 국보법) 의 제정과 시행은 물론이고, 후속 선거제도 개선조치 등은 홍콩의 지속적인 안정과 번영에 절대적으로 필요한 것이라고 생각한다.” 고 했다.

 

그리고 덧붙이자면, 안정은 홍콩에 있어서 안정은 국제적 금융 중심지로서의 입지를 유지하고 향상 시킴에 지귺히 중요하다.” CNBC의 에밀리 탄과 마틴 숭에게 말했다.

 

램은 또한 국외 거주자들 -홍콩이 고향이 아니지만 홍콩에서 살아온 외국인들- 과 외국인들이 최근 몇 달 사이에 대거 탈출한 것은 새롭게 제정된 국보법 때문이 아니라 -일부에겐 베이징이 이 도시에 대한 장악을 강화하는 것으로 보이는-, “사람들을 대단히 참을성 없게 만드는엄격한 코로나 유행병 통제 및 제한 조치들로 인한 결과라고 했다.

 

램은 CNBC도로 표지판, 아시아때로 우리는 사람들을 약하게 만드는 시위라는 상황이 필요한데, 이건 우리가 할 필요가 있는 것이다. 국보법 제정과 후속 개선 조치들은 안정을 향상시켰다.” 라고 했다.

 

[시사뷰] 2019년 당시, 홍콩에서 조슈아 웡 등을 비롯한 운동가들의 민주주의 및 직전 선거를 요구하는 시위가 한창일 때, 캐리 램은 이런 시위를 한다고 혹독하게 이들을 다잡을 것을 경찰에 지시했었다. 그리고 이러한 중국 본토를 향한 철저한 아부성 처신으로 인해 나중에 시진핑에게 칭찬을 듬뿍 받는다. 그랬던 여자가 지금 저런 말을 한다.

 

안정은 국제적 금융 중심지로 향상된 중국을 유지하기 위해 중요하다. 이제 안정은 보장돼 있다.”

 

홍콩의 국보법은 2020630일에 발효됐는데, 영국에서 중국으로의 통지 이양을 나타내는 71일 기념일 하루 전이었다. 이 도시는 분리 독립, 국가 권력 전복, 테러 활동 및 외국 개입 금지를 목표로 한 국보법 제정에 앞서 몇 달 동안 여러 시위에 장악된 일이 있었다.

 

 

1국가, 2체제

1997, 홍콩과 중국 본토가 재통합한 이후, 50년 동안 -2047년까지- “1국가, 2체제를 보장한다는 법이 실시됐다.

 

이 법의 기본틀은 홍콩을 중국의 특수 행정지역으로 만들었지만, 선거권은 제한돼 있었고 법과 경체 체제는 대체적으로 따로따로였다.

 

캐리 램: “사람들이 자유란게 전혀 없다고 불평을 할 때, 이건 홍콩의 상황이 아니다. 홍콩은 변합없이 자유롭다.”

 

램은 홍콩의 자유와 자치는 하나도 손상되지 않고 그대로 남아있으며, 일부 서방세계 언론 기관들이 밀어붙이는 정치체제선전에도 불구하고, 2047년 이전에 만료되지도 않았다고 강변한다.

 

램은 가끔. 많은 서방 세계 언론들이 홍콩을 중국의 또 하나의 도시일 뿐 ‘1국가, 2체제에 대한 적절한 인식 및 이해가 없다고 묘사하려 들 때면, 대단히 충격적이라고 여긴다.” 고 했다.

 

램은 중국 본토 관계자들은 “1국가, 2체제원칙이 "홍콩의 안정과 번영을 보장하는 가장 최선의 제도적 정비라고 믿는다고 했다.

 

베이징과 나란히, 램은 개인적 제반 권리와 자유의 전개, 홍콩의 자본주의자적 체제 관행, 그리고 홍콩에 주어져 온 모든 높은 수준의 자치성 등을 포함하는 기본법에 있는 것이 지속되기를 고대한다고 했다.

 

[시사뷰] 이 말은, 홍콩을 통해 국가 수입을 늘리려 하는 중국 정부의 입장을 대신하여, 세계 여러 나라들이 금융과 관련하여 홍콩을 버리지 않기를 바라며 늘어 놓는 홍콩에 대한 정치체제 선전일 뿐이다.

 

사람들이 자유란 것이 도통 없다고 불평하는데, 이건 상황을 제대로 말하는게 아니다, 홍콩은 표현의 자유에 있어서건, 집회의 자유에 있어서건 언론의 자유에 있어서건 기타 등등 예전과 변함없이 자유롭다.”

 

 

국보법

여러 시위와 폭동들이 있었음에도, 국보법 및 앞서 본토 송환 법안의 시행은 국가적 이익 보호를 위해 올바른 법에 홍콩이 서있기 위해서 필요한 것들이었다고 램은 말했다.

 

램은 홍콩은 아직 자체 고유의 제도들 및 법 체제를 확립하여 국가적 이익, 안보 및 주권을, 중국에 이양된지 20년 이상 동안이나, 보호한 적이 없었기 때문에 국보법 등은 매우 중요하다고 했다.

 

앞서 시위자들이 이 도시의 지도자를 직접적이고 보편적인 선거를 통해 뽑겠다는 2014년의 79일 동안의 중앙 점령 운동을 포함하여 2019년 이전의 다른 시위들에서 보듯, 커가는 고통은 이러한 노예 해방의 일환이었다고 했다.

 

램은 CNBC여러 자유들이란 건 절대적인 것이 아니다라고 하면서 자유란 공공의 이익이 있는 곳에서 절제된 류의 것이어야만 한다 그리고 그 어떤 공공의 이익이라도 국가적 이익보다 우위일 수는 없다.”

 

그러므로 모든 곳에는 국가적 주권, 안보 그리고 국가적 이익의 발전을 지키기 위한 규칙과 법이 실시돼 야만 한다. 국보법이 제정되기 이전의 홍콩은 그러한 제도들과 법에 관한 한 진공상태였다.”

 

 

코로나 질병과 여러 제재

국보법 제정 2주년 기념에 앞서, 이 도시는 외국인 인재들 및 국제적 사업체들이 점점 더 많이 떠나는 것을 계속 겪었지만, 램은 일시적인 상황 변화라고 했다.

 

홍콩의 탄력성은 격리기만을 1주일로 하고 영국과 미국을 포함한 9개국 출신 여행객들에 대한 금지조치를 41일 부로 해제한 이래 홍콩으로 여행 오는 사람들의 숫자 만으로도 다 보여준 것이라고 램은 말했다.

 

램에 따르면, 홍콩 국제 공항에 하루에 10배 늘어난 3천명이 도착하는 것은 모든 제한조치들이 실시됐던 4월 이전에 300명이었던 것과 비교되는 것이라고 한다.

 

홍콩의 엄격한 코로나-19 억제 전략들은 중국으로 들어가는 핵심 통로인 홍콩을 보호하기 위해 필요한 것이었다고 램은 말했지만, 홍콩의 조치가 코로나-0을 구현한다며 샹하이 등을 폐쇄하고 경제적으로 심한 손상을 입었던 중국 본토의 접근법의 복제판이라는 말은 부인했다.

 

홍콩의 수색 구난 (救難) 정부는 공공보건 위기를 어떻게 잡을 것인지를 결정함에 있어 높은 수준의 자치성을 갖고 있다. 그러나 현실은, 우리 시민들은 본토에 가봐야 하지만, 동시에, 우린 매우 강력한 국제적 연결성이 필요하다.” 고 램은 말했다.

 

이것이 지난 2년 반을 통틀어, 우리가 양쪽의 목표에 다 부응할 수 있기끔 균형을 잡으려고 노력해 온 이유이다.”

 

71일 취임을 기다리고 있는 새로운 홍콩 대표에게 길을 마련해 주기 위해 대표직을 떠나기에 앞서 램이 했던 작별의 말들 중에, 램은 자신은 2020년 자유에 대한 홍콩의 시위를 처리하는 것을 두고 자신과 다른 고위 관계자들에게 미국이 부과한 여러 제재 조치들을 떨쳐 버릴 것이라고 말한다.

 

램은 다른 사람들에게 다른 장소에서 제재를 부과하는 사람들은 이러한 수단을 자신들의 폭표 달성을 위해 사용하고 있는지 되돌아 봐야 한다고 생각한다.” 고 했다.

 

나와 홍콩의 다른 관게자 11명은 공격적이자 불합리하게 미국 정부에게 제재를 받았지만, 저딜이 우리를 겁주지는 않을 것이다. 난 후회할 것도 없고 제재 때문에 문제될 것도 전혀 없다.”

 

난 충고 한 마디를 나를 계승하는 사람 및 다른 고위 관계자들에게 줄 것인 바: 우리의 충성 의무를 수행하려면, 학대에 의해서건, 무력으로건, 제재를 통해서건 또는 기타 수단으로건, 겁을 먹지 말아야 한다는 것이다.”





Carrie Lam says Hong Kong hasn’t become ‘just another Chinese city’

 

PUBLISHED THU, JUN 9 202211:00 PM EDTUPDATED 2 HOURS AGO

 

Su-Lin Tan@SULIN_TAN

 

Hong Kong leader Carrie Lam said the national security law was “absolutely necessary” to ensure Hong Kong’s stability.

 

In an interview with CNBC on Friday, Lam said: “Looking back, I think the enactment and implementation of a national security law, as well as the subsequent improvements to the electoral system, are absolutely necessary to ensure Hong Kong’s continuous stability and prosperity.”

 

“And if I may just add, stability is extremely important for Hong Kong to maintain and enhance status as an international financial center,” Hong Kong’s chief executive told CNBC’s Emily Tan and Martin Soong.

 

Lam also said the exodus of expatriates and foreigners from Hong Kong in recent months was not due to the newly enacted national security law seen by some as Beijing’s tightening of its grip over the city but as a result of the the strict pandemic controls and measures that “make people very impatient.”

 

Carrie Lam, chief executive of the Hong Kong Special Administrative Region, speaks at a press conference in Hong Kong, south China, Feb. 4, 2022. Lui Siu Wai | Xinhua News Agency | Getty Images

 

“Sometimes you need the difficult situations [protests] to weaken people, this is something that we needed to do. The enactment of the national security law and subsequent improvements to increase stability,” Lam said on CNBC’s “Street Signs Asia.”

 

“Stability is important to maintain enhanced Hong Kong as a financial center. Now that stability has been assured.”

 

Hong Kong’s national security law came into effect on June 30, 2020, before midnight on the eve of Hong Kong’s July 1 anniversary marking its handover from British to Chinese rule. The city was gripped by months of protests ahead of the controversial law aimed at prohibiting secession, subversion of state power, terrorism activities and foreign interference.

 

‘One country, two systems’

After the reunification of Hong Kong with mainland China in 1997, laws were put in place to guarantee the practice of “one country, two systems” principle for 50 years or until 2047.

 

That framework makes Hong Kong a special administrative region of China but with limited election rights and a mostly separate legal and economic system.

 

When people complain there’s no freedom, this is not the situation in Hong Kong. Hong Kong is as free as ever.

Carrie Lam

 

Lam insisted that Hong Kong’s freedoms and autonomy remained intact and had not expired ahead of 2047, despite propaganda pushed by some Western media outlets.

 

“I sometimes find it very disturbing that a lot of Western media try to portray Hong Kong as just another Chinese city and have no proper recognition or understanding of ‘one country, two systems,’” she said.

 

She said mainland Chinese officials believed that the “one country, two systems” principle was the “best institutional arrangement to ensure Hong Kong’s stability and prosperity.”

 

Alongside Beijing, Lam said she looked forward to the “continuation of what is in the Basic Law, including the upholding of the individual rights and freedoms, the practice of Hong Kong’s capitalist system, and all the high degree of autonomy that has been given to Hong Kong.”

 

“When people complain there’s no freedom, this is not the situation in Hong Kong. Hong Kong is as free as ever, whether it’s in the freedom of __EXPRESSION__, in the freedom of assembly, in the media, and so on.”

 

National security law

Despite the protests and riots, the implementation of the national security law and the earlier extradition bill were needed for Hong Kong to find its feet around the right laws to protect national interests, Lam said.

 

She said this was crucial as Hong Kong had yet to establish its own institutions and legal systems to protect national interests, security and sovereignty more than two decades after the handover to China.

 

Growing pains were part of this emancipation as seen with other protests before 2019, including the 79-day Occupy Central movement in 2014 when demonstrators demanded direct, universal suffrage to select the city’s leader, Lam said.

 

“Freedoms are not absolute,” Lam told CNBC. “Freedoms have to be sort of restrained, where there is a public interest. And no public interest could be more superior than national interest.”

 

“So every place should have rules and laws in place to safeguard national sovereignty, security and development interests of the nation. Before the enactment of the national security law, Hong Kong was a vacuum insofar as those institutions and laws are concerned.”

 

On Covid and sanctions

Ahead of the two-year anniversary of the enactment of the national security law, the city continues to suffer increasing departures of foreign talent and international operations, but Lam said it was a temporary blip.

 

Hong Kong’s resilience is on full display with the number of people traveling to the city on the rise since the relaxation of quarantine periods to one week and the lifting of the ban on travelers from nine countries including the UK and the U.S. on April 1, Lam said.

 

Daily arrivals at Hong Kong international airport multiplied ten-fold to 3,000 a day compared to 300 when the full suite of restrictions were in place before April, according to Lam.

 

Hong Kong’s strict Covid-19 containment strategies were needed to protect Hong Kong’s key travel corridor into the mainland, Lam said, but denied they were just a copy of the mainland’s China’s zero-Covid approach that has led to entire cities such as Shanghai shut down and economically crippled.

 

“The Hong Kong SAR government has a high degree of autonomy in determining how to tackle a public health crisis. But the reality is, our people need to travel to the mainland, but at the same time, we need a very strong international connectivity,” she said.

 

“That’s why throughout the last two and half years, we have been trying to strike a balance that will enable us to meet both objectives.”

 

In some of her last parting words before she leaves office to make way for new Hong Kong leader-in-waiting John Lee on July 1, Lam says she will be shrugging off the sanctions the U.S. laid on her and other senior in 2020 over the handling of the city’s protests over freedoms.

 

“I think those who impose sanctions on other people, on other places, have to reflect upon using this instrument to achieve their objective(s),” she said.

 

“I and 11 other officials in Hong Kong [were] aggressively and unreasonably sanctioned by the U.S. government, but they will not intimidate us. I have no regrets and I have no problem with that.”

 

“I would also give this piece of advice to my successor and other senior officials: That in order to perform our duty of loyalty, we must not be intimidated whether it is by abuse, by force, by sanctions or other means.”

 

[기사/사진: CNBC]



Comment



[ 시사 View 社說 ]

푸틴의 초조‧울화… 푸틴, 6개월 간의 인내심 그리도 쉽게 무너지나 입력 2022.8.15. [시사뷰타임즈... 더보기

[ 경제 ]

사우디 아람코: 원유 거물, 2분기익 484억 달러로 최고 수익 기록 생활비가 치솟으면서, 원유 거물의 수익에 ‘횡재 세금’을 부과해야 한다는 요구가 커지... 더보기

[ 북한 ]

라셔, 北과의 관계 확대 약속 2019년 푸틴과 김정은 만남. 북한 김정은과 라셔의 블라디미르 푸틴이 2019년 블라디보스톡... 더보기

[ 日本·中國 ]

‘완전 무직’ 이어서 돈 버는 일본 男 입력 2022.8.15.BBC 원문 2022.8.3 [시사뷰타임즈] 쇼이지 모리모또는, 완전 말 그대로, 아무 것도... 더보기

[ 라셔(러시아) ]

라셔 - 美 정부, 코로나-19 출몰에 연루돼 있을 수도 © Igor Golovniov / SOPA Images / LightRocket via Getty Images 입력 2022.8.5.RT 원문 2022.8.4. 마스커우 (모스... 더보기

[시사 동영상]

폭죽 창고, 연이은 대폭발: 아수라장 된 알미니어 장터 [BBC 제공 영상으로 보기] 입력 2022.8.15.BBC 원문 3시간 전 [시사뷰타임즈] 알미니어 (아르메니... 더보기

[각국의 군사 장비]

라셔 군 박람회: 자체제작 M-81 로밧 개 선뵈 (영싱) 서서 사방을 돌아다니다가 매복이라도 하듯 납작 엎드려 살피는 로밧 개[영상으로 보기] ... 더보기

[ 세상에 이런 일이! ]

경매로 구입한 옷가방 속...인간 유해가 옷가방 제고사진. 저장 시설에서 판매했던 옷가방들 속에 채워져 있는 인간 유해가 발견됐... 더보기

[ 세계-사회 이모 저모 ]

이민자 38명, 작은 무인도에 묶여있는 것 발견 유럽 이민 위기: 한 무리의 사람들이 에브로스 강의 작은 섬에서 사진 자세를 취하고 있다.... 더보기

[ 운동 및 관련소식]

레안드로 로: 브러질 주짓수 대가, 사우 파울로 클랍에서 경찰에 피격 2014년, 유럽애머럿 (UAE) 아부 다비에서 레안드로 로의 시합 중 모습 IMAGE SOURCE,GETTY IMAGES 입... 더보기

[연예]

머라이어 캐리의 '성탄절 여왕‘ 상징 시도, 강력 반발 촉발 산타 복장을 한 어떤 사람과 함께 한 머라이어 캐리. 그의 노래 수록집 ‘즐거운 성탄절’ ... 더보기

[ 주목받는 인물 ]

英정부, 위키맄스 창립자 쥴리안 어싼즈 美송환 승인 위키맄스 설립자 쥴리안 어싼즈는 18가지 범죄 혐의로 미국에서 지명 수배 중이다. 입력 202... 더보기

[ 인물 분석 ]

소아애 병자 엡스틴의 공범 맥스웰, 징역형 선고 자료사진: 소아애 병자로 유죄가 된 제퍼리 엡스틴과 그의 공범 기슬레인 맥스웰 © AFP / US ... 더보기

[ 각종 행사 ]

전국에서 취약계층 대상으로 여름나기 물품 나눔 활동 펼쳐 보 도 자 료 배포일시 2022. 8. 12.(금)담당부서 서울지부장 박인선 (차장 이규상 / 02-560-2703) ... 더보기

[ 의료 · 의약 · 질병 ]

원두 (猿痘) 전염병: 세계보건기구, 확산-전염 예고 어느 환자의 상반신 모습, 그의 피부가 ‘원두’ 감염의 적극적 사례에서 비롯되는 병변을... 더보기

[ 과학 전자 ]

韓... 달나라 경쟁에 뛰어 든 또 하나의 국가 한국의 달 궤도선 ‘다누리’ 를 실은 우주X의 메 9 추진체 라킷 (로켓) 이 2022.8.4. 훌로리더... 더보기

[ 기재부 ]

기재부: 탄소중립·안전 등 ESG 경영에 공기업의 선도적 역할 강조 보도 일시 2022. 3. 28.(월) 16:00 배포 일시 2022. 3. 28.(월) 14:00 담당 부서 공공정책국 책임자 과 ... 더보기

[ 국방부 - 군 행정 ]

국방부: 국방분야 진입장벽 낮춘다 2022.02.08 방위사업청 ㅇ 국방기술진흥연구소(이하 국기연, 소장 임영일)와 국방부는 2월 7일... 더보기

[ 행안부 ]

행안부: 지방공무원 시험 합격자 종이서류 제출 사라진다..외 제목등록일공공 누리집에서 이용가능한 민간인증서 11종으로 확대2022.03.28.생활 속 불편한 ... 더보기

[ 국토교통 ]

국토교통부: 국토교통 혁신펀드로 중소벤처기업 성장 이끈다 외 919국토부, ’22.1월 아파트 붕괴사고 재발 방지를 위한「부실시공 근절 방안」 발표건설2022... 더보기

[ 법무부 ]

법무부: 외국인근로자의 체류 및 취업활동 기간 연장 보 도 자 료 보도일시: 배포 즉시 보도배포일시 2022. 3. 28.(월) 담당부서: 법무부 출입국·외... 더보기

[ 복지-교육 ]

공무원연금공단, 강력한 조직문화 쇄신 방안 추진 보 도 자 료 배포일시 2022. 7. 29.(금) 배포 즉시 보도해 주시기 바랍니다.담당부서 인사윤리... 더보기

[정치인 개관]

바이든의 V.P. 카말러 해리스: 꼭 알아야 할 5가지 캘러포녀 상원의원 카말러 해리스가 미시건 주 디트로잇에서 대통령 후보 조 바이든 지지... 더보기

[朴 탄핵 전후 족적]

2021.12.24. 문재인, 임기 몇달 남겨두고 박근혜 사면 한국의 전 대통령 박근혜는 징역 22년 향을 복역하고 있다가 사면을 받은 것이다. © Reuters /...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