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브러질의 -음문- 풍 조각물, 논란 유발


()이 작품은 우시나 드 아르테 예술 공원 언덕면에 자리잡고 있다. Credit: Juliana Notari () 이 작품에 관해 올린 글이 훼이스북 상에서 많은 댓글을 끌어들였다. Credit: Juliana Notari () “디바라는 이것은 시각표현 예술인 줄리아나 노타리 작품인데, 이곳에서 사진을 찍었다. Credit: Juliana Notari  


 

입력 2021.1.5.

CNN 원문 2021.1.5.

 

[시사뷰타임즈] 인간의 성기처럼 보이는 거대한 조각물이 브러질 (브라질)에서 말썽을 일으켰다.

 

손으로 만든 길이 30미터짜리 이 조각물은 시각 표현 예술인 줄리아나 노타리 () 의 작품인데, 이 여자는 브러질 북부 페르남부코주에 있는 교외 예술 공원인 우시나 드 아르테의 언덕면에 이 작품을 설치했다.

 

노타리는 1230일 훼이스북에 디바라는 이름으로 이 작품에 관한 글을 올리면서, 20명이 넘는 남자들이 이 수제 조각물을 위해 어떻게 작업을 했는지를 자세히 적었는데, 이것은 너비가 16미터이고 깊이는 6미터이다.

 

이 여자는 올린 글에서 이 작품은 우리의 남근 중심적이자 인간 중심적인 서구 사회에서 자연과 문화 사이의 관계에 대한 의문을 제기하고 성을 문제화시키는 것에 대해 사람들이 의문을 제기하도록 만들려고 한 것이었다고 했다.

 

얼마 안 가서, 훼이스북상에서는 이 작품을 비난하는 답글들이 범람하면서, 노타리가 성공했음은 분명해 졌다.

 

성기는, 예술이랍시고 불리는 건 나중 문제고, 찬미를 받을 정도로 창조될 수는 없는 것이다.” 라고 한 훼이스북 사용자는 적으면서 이건 천박하고 불필요하며 아무런 의미도 없다. 노타리 당신은 비난이 있으리라는 걸 알고 있었고 공개적으로 그런 걸 원했기에 이런 일을 했던 것이다.” 라고 적었다.

 

다른 이들은 종교적인 것을 언급하거나 또는 노골적으로 여자 혐오증을 드러내면서, 이 글은 월요일까지 댓글이 25,000개 이상 달렸다.

 

너무나도 많은 여자들이 짧은 반바지나 짧은 치마를 이용하여 자신들의 엉덩이를 보여주는 건 충분치 않은 것인가, 이젠 탁 트인 들판 위에 여자들의 질이 있다니라고 또 다르 사람은 적으면서 내겐, 이런 건, 결코 예술이라고 불러줄 수 없다.” 고 했다.

 

브러질의 우익 대통령 자이르 볼소나로에 대한 이념적 영향력을 주는 것으로 종종 인용되는 올라보 드 카르발호는 트위터에서 이 작품에 대해 남자 생식기를 언급하는 외설스런 평으로 다뤘다.

 

하지만, 영화감독인 클레베르 멘도사 휠호를 비롯한 그 외 다른 사람들은 이 작품을 칭찬했다.

 

볼소나로의 대통령 재임 기간 동안에 남자들을 시켜 길이 30미터짜리 여자 질을 만들어 내다니, 줄리아나 노타리는 아주 잘 한 거다.” 그는 트위터에 적으면서 이 작품에 대한 반응은 성공을 반영하는 것이라고 했다.

 

브러질에서 가장 잘 알려진 만화 작가들 중 한 명인 성 전환녀 라에르테 코우틴호도 이 논쟁에 가세하여 트위터에 이 작품에 대해 생각할 것이 아주 많다.” 고 했다.

 

디바는 노타리가 상처들이라는 개념을 다룬 일련의 작품들 속에 가장 최신의 것이다.

 

노타리는 CNN이 작품은 내가 만들어 본 것 중 가장 큰 상처들 중 하나에요.” 라고 하면서 이 상처는, 하지만. 노예제도에 대한 정신적 외상들, 보호받지 못하는 고용, 생태계 파괴, 그리고 다른 개인적 식민지에서와 마찬가지로 이곳 우시나에서 벌여졌던 폭력적인 정신적 상흔들과 비교해 보면 한 없이 작은 것입니다.” 라고 했다.

 

노타리는 CNN에 반응에 놀라게 됐었다고 하면서 이것이 인상이 강렬할 작품이란 건 알고 있긴 했어도, 이 작품을 향해 사람들이 증오심을 느낄 것이라거나 그런 반응이 사회연결망상 대대적인 비율을 차지할 것이라고는 전혀 생각지 못했습니다.” 라고 했다.

 

볼소나로는 그의 극우 장광설 및 여자들을 향한 상남자적 자세로 알려져 있다. 그는 또한 예술가들도 겨냥해왔는데, 201912, 그의 문화 수석 관계자들 중 한 명은 사람들에게 롹 음악을 경청하면 마약, 성관계, 낙태 그리고 악마주의로 이끌릴 수도 있다고 경고한 바 있었다.

 

예술인들은 이러한 공격에 직면해 있으면서 잠자코 있지들을 않았고, 노타리는 볼소나로를 비난한 사람들 중 한 명이다.

 

“‘디바, 브러질의 구조적 가부장제 -자이르 볼소나로의 극우, 증오에 가득찬 담화 등으로 지속적으로 보강되는- 를 자르고 들어가는 것이기 때문에 가능한것이에요.” 라고 노타리는 CNN에 말했다.




Vulva-esque sculpture in Brazil causes controversy

 

Published 5th January 2021

02 vagina sculpture brazil scli intl

Credit: Juliana Notari

 

Vulva-esque sculpture in Brazil causes controversy

Written by Jack Guy, CNN

Contributors Ana Rosado, CNN

 

A huge concrete sculpture that looks like a human vulva has caused a stir in Brazil.

 

The 33-meter long handmade piece is the work of visual artist Juliana Notari, who installed it o a hillside at the Usina de Arte, a rural art park in Pernambuco state, northeastern Brazil.

 

Notari posted about the work, titled "Diva," on Facebook on December 30, detailing how more than 20 men worked on the handmade sculpture, which measures 16 meters wide and 6 meters deep.

 

In the post said the work intended to "question the relationship between nature and culture in our phallocentric and anthropocentric western society" and make people question the "problematization of gender."

 

01 vagina sculpture brazil scli intl

The artwork sits on a hillside at the Usina de Arte art park. Credit: Juliana Notari

 

Before long it became obvious that she had succeeded as comments flooded in criticizing the work on Facebook.

 

"The sex organ wasn't created to be admired, let alone be called art," wrote one Facebook user. "It's tasteless and unnecessary and there's no meaning. You did this because you knew there would be criticism and that's what you wanted, publicity."

 

Others contained religious references or outright misogyny, and the post had more than 25,000 comments by Monday.

 

"Is it not enough to see so many women showing their bums, using short shorts or mini skirts, now there's a vagina on an open field," read another. "This, to me, can never be called art."

 

Olavo de Carvalho, often cited as an ideological influence on Brazil's right-wing President Jair Bolsonaro, addressed the artwork on Twitter with an obscene comment referencing the male reproductive organ.

 

03 vagina sculpture brazil scli intl

A post about the artwork has attracted thousands of Facebook comments. Credit: Juliana Notari

 

However others praised the work, including Kleber Mendonça Filho, a film director.

 

"Well done Juliana Notari, getting men to create a 30 meter vagina in Pernambuco, during Bolsonaro's presidency," he tweeted. "The reaction to the art piece mirrors its success."

 

One of Brazil's best known cartoonists Laerte Coutinho, a trans woman, also weighed in, tweeting "there's a lot to think about in this work."

 

"Diva" is the latest in a series of works in which Notari addresses the idea of wounds.

 

"It's one of the biggest wounds I've created," she told CNN. "This wound is, however, infinitely smaller when compared to the traumas of slavery, unprotected employment, ecocide, and violent traumas that happened in this Usina, as in other private colonial properties."

 

04 vagina sculpture brazil scli intl

"Diva" is the work of visual artist Juliana Notari, pictured here. Credit: Juliana Notari

 

Notari told CNN she had been surprised by the response. "Even though I know it's an impactful art piece, I never thought people would feel hate towards it or that the response would take massive proportions on social media," she said.

 

Bolsonaro is known for his far-right tirades and macho attitude towards women. He has also taken aim at artists, and in December 2019 one of his top officials for culture warned people that listening to rock music could lead to drugs, sex, abortions and Satanism.

 

Artists haven't remained silent in the face of these attacks, and Notari is among those who criticize Bolsonaro.

 

"'Diva' is a 'possibility' because it cuts through Brazil's structural patriarchy, which is continuously reinforced by Jair Bolsonaro's far right, hateful discourse," she told CNN.

 

[기사/사진: CNN]



Comment



[ 시사 View 社說 ]

LH 국토 농단: 고양… 입력 2021.3.6. [시사뷰타임즈] ‘LH’ 라는 영어 단어 첫 글자 모듬은 Land (땅, ... 더보기

[ 경제 ]

COVID: 콴타스, 관광 촉진 위해 ‘수수께끼 비행편’ 시작 여자 2명과 남자 1명이 호주 남부 글레널 해변에 누워있다. IMAGE COPYRIGHTGETTY IMAGES 입력 2021.3.... 더보기

[ 북한 ]

[북한읽기] 군대까지 동원 곡물 강제 징수…약속 저버린 北 김정은 사리원시 미곡협동농장에서 내년 농사 채비에 나선 노동자들의 모습. /사진=노동신문·뉴... 더보기

[ 日本·中國 ]

홍콩도 완전 독재치하: NPC, 베이징 홍콩 선거제도 손질 제13차 국가인민의회 4번째 회기가 2021.3.5. 중국 베이징의 인만대회당에서 열리고 있다. 연... 더보기

[ 라셔(러시아) ]

로스코스모스: 우주정거장 베네라-D 설계, 소련 이후 최초 금성 임무 레이더 사진상의 금성 표면, 중심부가 180도 상에 위치해 있다. © Wikipedia 입력 2021.3.5RT 원문... 더보기

[시사 동영상]

미얀마 군부, 시민 최소 38명 살해 아비규환,,, 전쟁터 같은 미얀마[BBC 제공 영상으로 보기] 입력 2021.3.4.BBC 원문 8시간 전 [시... 더보기

[각국의 군사 장비]

라셔: 100% 자동 UDAR 무인 지상전투차량의 막강 기능 자료사진: 자동 Udar 복합체가 라셔 국방부의 혁신의 날 2015 전시회에서 모습을 드러냈다. ... 더보기

[ 세상에 이런 일이! ]

아파트 화재, 자식 4명 강제로 창밖에 떨어뜨린 엄마 자식 한 명을 떨어뜨리는 장면 [BBC제공 영상으로 보기]입력 2021.2.27.BBC 원문 17시간 전 [시사... 더보기

[ 세계-사회 이모 저모 ]

조종실 장악, 조종사 공격 고양이, 여객기 강제로 수단에 착륙시켜 © Sputnik / Natalia Seliverstova; © Facebook / Tarco Aviation 입력 2021.3.1.RT 원문 2021.3.1 [시사뷰타임즈] ... 더보기

[ 운동 및 관련소식]

자뻑 클레싸 쉴즈: “알리 1등, 난 2등, 남자들 98% 나 못 이겨” 여자 권투순서 클레싸 쉴즈는 자신과 무하마드를 연계시킨다. © Action Images via Reuters | © Pet... 더보기

[연예]

가수 달리 파튼 비롯 유명 가수 및 배우들 코로나 백신 접종 달리 파튼은 자신의 성공작이었던 노래 ‘졸린’을 백신 판으로 특별히 개사하여 일반인... 더보기

[ 주목받는 인물 ]

바이든 행정부: 신임 국무장관 앤터니 블링컨...그는 어떤 사람인가? 앤터니 블링컨 (Antony John Blinken; 1962년 4월 16일 ~ ) 은 미국의 외교관이다. 2021년1월20일, 조 ... 더보기

[ 인물 분석 ]

'평등한 시민권‘의 전설, 좐 루이스 하원의원...80세에 영면 버락 오바마에게서 가장 명예로운 시민상을 받는 루이스입력 2020.7.18.CNN 원문 2020.7.18. [시... 더보기

[ 각종 행사 ]

12세 꿈나무 소리꾼 안유빈, 경기 잡잡가 발표회 개최 보도자료 (사) 경기잡가 포럼/ 싱싱 국악 배달부보내는 날 : 2020년 11월 주소 : 서울시 성북... 더보기

[ 의료 · 의약 · 질병 ]

2회 아니라 1회로 땡: FDA, 좐슨 & 좐슨 코로나 백신 승인 좐슨 & 좐슨 코로나-19 백신은 현재 임상 실험 준비를 하고 있는 중이다. IMAGE COPYRIGHTGETTY ... 더보기

[과학 전자 컴퓨터]

식품 성분들, 뜻밖에도 태양열 전지 품질 향상시켜 태양열 판에 있는 전지들은 케잌처럼 생각될 수도 있는바 - 단순히 신종 성분으로 한 번 해... 더보기

[ 기재부 ]

국채 백서, 「국채 2020」 국ㆍ영문판 발간 보도자료 배포일시 2021. 3. 5. (금) 11:00담당과장 국고국 국채과장 박재진 (044-215-5130)담당자 ... 더보기

[ 국방부 - 군 행정 ]

국방부-강원도-접경지역 5개 군(郡), 제3회 상생발전협의회 개최 국방부-강원도-접경지역 5개 군(郡), 제3회 상생발전협의회 개최 작성자 :관리자작성일 :2021... 더보기

[ 행안부 ]

내년 8월 준공 예정, `정부세종 신청사` 에너지 절약 첨단 기술 집대성 내년 8월 준공 예정, '정부세종 신청사 ’에너지 절약 첨단 기술 집대성 최첨단 에너지 절... 더보기

[ 국토교통 ]

공무원연금공단 대전지부, 공무원임대주택 어린이집 국공립어린이집 전환 … 보 도 자 료 배포일시 2021. 3. 2.(화)담당부서 대전지부장 김출곤 (차장 김홍근 / 042-600-0537)배... 더보기

[ 법무부 ]

국내 210만여 명 외국인을 위한 한국어와 한국문화 교재 출판 배포일시 2020. 12. 11.(금)담당부서 문화예술정책실 국어정책과 문체부 국립국어원 한국어진... 더보기

[ 복지-교육 ]

요양병원·요양시설 면회기준 개선, 비접촉 방문면회 적극 실시·제한적 접… 등록일 : 2021-03-05최종수정일 : 2021-03-05담당자 : 박영운 담당부서 : 사회소통팀 요양병원·요... 더보기

[정치인 개관]

바이든의 V.P. 카말러 해리스: 꼭 알아야 할 5가지 캘러포녀 상원의원 카말러 해리스가 미시건 주 디트로잇에서 대통령 후보 조 바이든 지지... 더보기

[朴 탄핵 전후 족적]

박근혜, 마지막 판결: 한국 대법원, 20년 징역 형기 옹호 2017년, 체포 직후, 법정으로 이끌려 가는 박근혜. IMAGE COPYRIGHTAFP 최순실 (중앙) 은 박근혜와 ...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