항문성교, 안전한가?


항문성교를 안전하게 하려는 남녀

 

입력 2019.10.20.

SEARCH 원문 2019.10.19.

 

[시사뷰타임즈] 항문성교란 것을 음경을 항문에 삽입하는 것으로만 생각한다면, 다른 대체수단이 많다는 걸 알면 놀라울 것이다. 항문성교는 사실상, , 손가락, 인공음경이나 직장삽입용 성기구 등으로도 할 수가 있다.

 

하지만, 불행스럽게도, 항문성교는 여러 가지 이유로 가장 위험한 형태의 성행위 중의 하나다. 안전한 항문성교는 폭넓은 계획, 준비, 그리고 당신의 동반자와의 개방적 의사소통을 요한다. 또한 항문성교에는 복수의 건강에 대한 우려도 있다.

 

*항문 세균(백티어리아)

 

항문 통로엔 대장균 따위의 백티어리아(박테리아) 류들이 살고 있으며 쉽사리 확산된다. 설령, 당신과 당신 짝궁이 둘 다 STDs STIs에 걸려있지 않다고 해도, 항문성교를 하는 사람은 여전히 백티어리아에 감염될 가능성이 있을 수 있다. 언제나 위생을 철저히 해야하고 항문성교에서 질 성교로 바꿀 때엔 사용하지 않은 새로운 콘돔을 착용해야하다는 걸 기억해야 한다.


[시사뷰타임즈 주]

STDs (Sexually Transmitted Diseases): 성행위로 전염되는 질병들

STIs (sexually transmitted infections): 성행위로 전염되는 제반 감염 상태

 

*연약한 항문 조직

 

항문 주위의 피부는 상대적으로 더 강하고 감염을 막는 방패 역할을 하지만, 항문 내부의 부드러운 조직은 얇고 연약하다. 항문에 삽입하는 것은 항문균열 및 항문 파열 따위의 외상(外傷)을 낳을 수 있고, 심지어 피를 흘리기까지 하는데, 이렇게 되면 여러 바이러스 및 백티어리아에 더더욱 취약한 상태가 된다.

 

*윤활성 결여

 

질 통로와는 달리, 항문은 성행위를 위한 윤활제를 내놓지 않는다. 그러므로, 안전한 항문성교를 하려면 처방전 없이 살 수 있는 윤활제를 사용토록 해야 한다. 윤활제가 없으면, 통증, 부상 또는 출혈을 삽입 전후로 겪을 수 있다.


*치질 악화

 

항문성교는 통상적으로 치질을 유발시키는 건 아니다. 하지만, 잡아 늘리고 밀어붙이게 되면 항문 안팎을 갑자기 안 좋게 만들면서 가려움, 부어오름 그리고 통증 따위의 증상들을 악화시킬 수 있다.

 

*결장(結腸) 손상

 

드문 경우긴 해도, 항문삽입은 결장에 구멍이 나게하여 수술을 요하게 요하게 되기도 한다. 항문성교를 한 뒤, 직장에 심한 출혈과 복부 통증이 있다면 즉시 의사와 상담해야 한다.

 

*항문성교를 안전하게 하는 법

 

적절한 계획과 준비가 돼있다면, 항문성교는 당신과 당신의 짝궁에게 안전하고 즐길만한 경험이 될 수도 있다. 아래 항문성교를 안전하게 갖는 법에 대한 지침들을 따라함으로써 여러분들의 건강을 보호하시라.

 

*짝궁과 마음이 통하는 상태가 될 것

 

항문성교에 대해 탐구해 보길 바란다면, 당신 짝궁과 솔직한 대화를 시작하면서 모든 우려 사항들에 대해 논의하시라. 침실에서 변화를 주기로 작정한 뒤라 할 지라도, 차선책을 택하는 것도 괜찮다. 성행위란 것이 우리를 황당하거나 불편하게 만드는 것이 돼선 절대로 안된다.

 

*관장제 사용

 

항문성교는 지저분한 것이 될 수도 있으므로, 위생을 잘 유지할 수 있는 몇 가지 다른 쓸만한 선택지가 있다. 항문성교가 두 사람 모두 편안하게 해주며 증거움을 올려주는 요소가 될 것이라고 생각한다면, 관장제를 사용하여 직장을 헹구는 것도 고려해 보시라.

 

*콘돔 착용

 

콘돔은 항문성교를 하는 동안 STDs STIs에 걸리지 않도록 여러분들을 돕는가? 절대적으로 그렇다. 콘돔이란 것이 늘 할 수 있는 실험 도구일 수는 없지만, 질 성교 동안 건강을 지켜 주듯, 항문성교에서도 독같이 효과적일 수 있다. 단지, 항문 속의 백티어리아를 질 속으로 옮기는 걸 방지하려면, (항문성교를 하다가) 질 속에 삽입하기 전에 끼고 있던 콘돔을 새것으로 교환해야 함을 기억하시라.

 

*손은 세척하고 손톱을 깎으라

 

항문성교를 안전하게 하는 또 하나의 방법은 손은 청결히 그리고 손톱은 짧게 하라는 것이다. 이렇게 하면, 연한 항문조직이 파결되거나 찰과상 및 출혈 가능성을 줄여줄 것이다. 손가락을 항문, 질 또는 입속에 넣기 전에 따스한 비눗물로 손톱을 포함하여 박박 문질러 씻으시라.

 

*성행위 보조기구들을 청결히

 

항문성교 전 후에 시간을 약간 들여 모든 성행위 보조기구들을 닦고 살균하자. 대장균, B형 간염 그리고 기타 위험스런 바리러스들과 백티어리아들이 이런 보조기구들에 의해 쉽게 확산된다.

 

*윤활제 사용

 

항문성교를 하는 동안 윤활제를 충분히 사용하여 민감한 항문조직이 상처를 입을 가능성을 줄이시라. 많은 남녀들이 편리하고 저렴하다며 배설린(바셀린)을 쓰지만 권할만 하지 못하다. 그런데, 배설린이 항문성요시 안전한가? 라텍스 콘돔을 착용하고 있다면, 수성 윤활제만을 쓰시라. 유성으로 나온 다양한 윤활제들은 라텍스를 약하게 하여 찢어지게 만든다. 더욱이, 배설린은 여러분들의 성 보조기구들을 망가뜨리고 침구류에 얼룩이 지게하며 지우기가 힘들다.

 

*전희(前戱)로 준비된 몸상태로

 

항문성교에 앞서 10~15분 정도 전희를 하면 남녀 모두에게 즐길만한 경험이 된다. 전희는 특히나 안전한 항문성교엔 필수적인 바, 전희는 항문 괄약근을 완전 헐거워진 상태로 이완시켜 주기 때문이다.

 

콘돔 없이도 항문성교하는 것이 안전한가?

 

전혀 그렇지 않다. HIV, 클러미디아(: 숙주 몸속에서만 세균이 번식히는 성병), HPV, 포진, 그리고 임질 등을 비롯한 쉽게 감염되는 많은 질병들이 항문성교를 원인으로 한다. 사실, 연구결과는 HIVHPV가 특히 항문성교를 통해 감염된다는 사실을 보여준다. 전문가들은 항상 보호기구를 사용할 것을 권하는데, 일부일처로 사는 사름들에게 조차도 필요하다고 말한다.

 

임신 중 항문성교, 안전한가?

 

당신과 당신 짝궁은 뱃속의 아기가 자라고 있는 관계로 질 성교를 하기가 어렵게 되는 임신 기간 동안 항문성교에 빠질 수도 있다. 대부분의 경우, 당신 짝궁이 윤활체를 풍부히 쓰고 또 각별히 점젆아 달라고 부탁할 수 있는 한 항문성교는 안전하다. 조금이라도 아프거나 약한 통증이라도 있으면 즉시 멈추라는 신호다.

 

하지만, 이러한 규칙에는 몇 가지 예외가 있다. 다음의 경우라면 임신 중 항문성교는 피해야 한다.

 

-태반이 낮게 자리잡고 있을 경우, 외상을 입거나 심한 출혈이 있을 수 있다

-성적으로 감염된 질병이 있거나 감염됐을 경우

-치질이 곪게 됐거나 태아에게 위험을 줄 수 있는 경우

 

한 가지는 확실한 바: 안전한 항문성교는 재미있는 것일 수 있고 성적취향을 탐구해 보는 방안 일 수 있다. 당신의 짝궁과 솔직학 마음을 털어놓고, 당신의 짝궁() 및 당신을 보호랄 조치를 취하며 모든 이가 관심 가질 즐길만한 경험을 창출해 보시라.

 


Is it safe to have anal sex?

 

If you think of anal sex as anal penetration with a penis, you’ll be surprised to discover that there are many other alternatives. Anal sex can actually be performed with your tongue or fingers, or with the use of dildos, vibrators, toys, and butt plugs.

 

Unfortunately, however, it’s one of the riskiest forms of sexual activity for a number of reasons. Safe anal sex requires extensive planning, preparation, and open communication with your partner. There are also multiple health concerns associated with anal sex.

 

Anal bacteria:

 

Strains of bacteria such as E. coli live in the anal canal and spread easily. Even if you and your partner are both free of STDs and STIs, bacterial infections can still affect the partner who is performing the act. Always exercise good hygiene and remember to put on a fresh condom before switching to vaginal intercourse.

 

Delicate anal tissue:

 

Although the skin around your anus is tougher and provides a barrier against infection, the soft tissues inside the anus are thin and delicate. Penetration can result in trauma like anal fissures or tears, and even bleeding making you more vulnerable to viruses and bacteria.

 

Lack of lubrication:

 

Unlike the vaginal canal, your anus doesn’t produce a natural lubricant for sex. Therefore, practicing safe anal sex includes using some form of over-the-counter lubrication. Failure to do so may cause pain, injury, or bleeding after penetration.

 

Aggravation of hemorrhoids:

 

Anal sex isn’t usually linked to the formation of new hemorrhoids. However, the stretching and pushing might cause internal or external flare-ups, worsening symptoms such as itching, swelling, and discomfort.

 

Colon damage:

 

Though it’s rare, anal penetration could potentially puncture your colon and require surgery. Consult with your doctor immediately if you notice heavy rectal bleeding and abdominal pain after participating in anal sex.

 

Install Flo to track your health patterns!

 

Log in your symptoms often to help us recognize your health patterns and make the most accurate cycle predictions.

 

How to have safe anal sex

 

With proper planning and preparation, anal sex can be a safe and pleasurable experience for you and your partner. Protect your health by following the guidelines on how to have safe anal sex below.

 

Be open with your partner:

 

If you’re hoping to explore anal sex, start an honest conversation with your partner and discuss any concerns. It’s OK to have second thoughts even after you’ve decided to spice things up in the bedroom. Sex should never make you feel embarrassed or uncomfortable.

 

Use an enema:

 

Yes, anal sex can get messy, and there are a few different options available for maintaining good hygiene. Consider using an enema to rinse out your rectum if you think it’ll put both of you at ease and up the enjoyment factor.

 

Wear a condom:

 

Do condoms help protect you from most STDs and STIs during anal sex? Absolutely. Though condoms don’t take the place of regular testing, they can be just as effective at safeguarding your health as they are during vaginal intercourse. Simply remember to swap out your condom prior to vaginal penetration to prevent the transfer of bacteria from anus to vagina.

 

Wash your hands and trim your nails:

 

Another way to ensure you’re engaging in safe anal sex is by keeping your hands clean and your fingernails short. This will lessen your chances of tearing delicate anal tissues and causing abrasions or bleeding. Scrub thoroughly, including under the nails, with warm, soapy water before inserting your fingers into the anus, vagina, or mouth.

 

Clean your sex toys:

 

Take a few moments to clean and disinfect all toys before and after anal sex. E. coli, hepatitis B, and other dangerous viruses and bacteria are easily spread by these objects.

 

Use a lubricant:

 

Apply plenty of lube during anal sex to decrease your chances of injuring sensitive anal tissues. Many couples turn to Vaseline as a convenient and inexpensive option but it is not recommended. But is vaseline safe for anal sex? If you’re wearing a latex condom, stick with water-based lubricants since oil-based varieties weaken latex and lead to breakage. Furthermore, Vaseline can ruin your sex toys, stain your bedsheets, and be tough to remove.

 

Warm up with foreplay:

 

A brief 10 to 15 minute period of foreplay prior to anal sex creates a more pleasurable experience for both you and your partner. It’s particularly essential for safe anal sex as it allows your anal sphincter muscles to loosen up and relax.

 

Is it safe to have anal sex without a condom?

 

Absolutely not. Many infectious diseases are shared with anal intercourse, including HIV, chlamydia, HPV, herpes, and gonorrhea. In fact, research shows especially high transmission rates for HIV and HPV through anal sex. Experts recommend always using protection, even if you’re involved in a monogamous relationship.

 

Is anal sex safe while pregnant?

 

You and your partner might choose to indulge in anal sex during pregnancy when vaginal intercourse becomes difficult due to your growing belly. In most cases, anal sex is safe as long as you apply a generous amount of lubricant and ask your partner to be extra gentle. Any pain or discomfort is a sign to stop immediately.

 

There are some exceptions to the rule, however. You shouldn’t engage in anal sex while pregnant if you or your partner has:

 

A low-lying placenta, which may undergo trauma and result in heavy bleeding

A sexually transmitted disease or infection

Hemorrhoids that may become inflamed and pose a hazard to your baby

 

One thing’s for certain: safe anal sex can be a fun, adventurous way to explore your sexuality. Be honest with your partner, take the necessary steps to protect them and yourself, and create a pleasurable experience for everyone concerned.

 

[기사/사진: SEARCH]

 



Comment



  • “중국의 새로운 바이러스...현재 1,700명 이상 감염됐을 것”
  • 새로운 종의 바이러스가 최근 발견되기 이전에는 인간을 감염시키는 코로나 바이러스는 6종이 있다고 알려져 있었다. Image copyrightGETTY IMAGES 우한 바이러스 관련 모든 것 보기    입력 2020.1.18.BBC 원문 1시간 전   [시사뷰타임즈] 중국에서 수수께끼의 바이러스에 이미 감염된 사람들의 숫자는 공식적으로 제시된 것보다 훨씬 더 많다고 과학자들이 BBC에 말했다.   새로운 바이러스 감염사례라고 거의 50건을 밝힌 바 있지만, 영국 전문가들은 1,700건에 가까울 것이라고 추산한다.   12월 우한 시에 나타난 호흡기 질환으로 2명이 사망한 것으로 알려졌다.   질병발생관련 학자인 닐 훠거슨 교수는 “난 일주일 전보다 실질적으로 훨씬더 우려가 된다”고 했다.   연구작업은 런던 제국 대학교의 전세계감염질병분석부의 MRC …

    • SVT
    • 20-01-18
    • 164
  • 中 수수께끼 폐렴: 학자들 “SARS 관련 신종 바이러스가 주범”
  • 사스 바이러스 -일반적인 감기 같은 코로나 바이러스- 는 질병조절셑터에서 제공한 전자 현미경 사진 속에서 본홍색을 띈 것이다.   입력 2020.1.9.CNN 원문 2020.1.9.   [시사뷰타임즈] 중국 학자들에 따르면, 수십 명에게 발병하여 중국의 신경을 곤두세운 수수께끼 같은 폐렴은 치명적인 ‘심각하고 격렬한 호흡기 증후군(SARS: 사스)의 바이러스와 똑같은 과(科)의 바이러스에서 비롯된 것이라고 한다.   국영 방송국 CCTV에 따르면, 이들은 우한 시 중심지 및 후베이 주의 병에 걸린 환자 15~57 명에게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주: 호흠기 감염 바이러스)를 발견했다면서, 이 바이러스는 사전에 현재 발생돼 있는 질병의 병원균이라고 밝혀졌던 것이라고 했다.   이 방송국은 보도에서 이 바이러스의 연속선상의 유전자 총체를 홥고했으며, 환자…

    • SVT
    • 20-01-09
    • 119
  • 하루에 식사 6시간 + 단식 18시간...장수 및 질병 치료 돕는다
  • 입력 2019.12.26.CNN 원문 2019.12.25.   [시사뷰타임즈] 하루에 16~18시간 동안 음식을 자제하는 것이 다양한 건강 상태를 치료하는 핵심이 될 수도 있는 바, 배고픔을 무시하고 지나가도록 스스로를 훈련시켜야 한다는 것이다.   뉴 잉글런드 의학 저널에 실린 지난 인간과 동물에 대한 연구 결과에서는 간헐적으로 단식을 하는 것이 혈압을 감소시키고, 체중을 줄여주며 그리고 오래 살 수 있도록 해 줄 수 있음을 시사한다.   이 보고서는 내과의사들이 비만, 당뇨, 암, 그리고 심장질환 예방 또는 치료 방법으로서 단식 처방을 할 지침을 제공하는 역할을 한다.   좐스 합킨스 대학교의 신경과학 교수이자 연구결과 저자인 맑 맷슨 두 가지 방법을 연구 개발 했는데, 매일 시간 제한을 둔 음식섭취(하루에 6~8시간동안만 먹고 16~18시간 동안 단식),…

    • SVT
    • 19-12-26
    • 62
  • 지나친 과식이 몸에 미치는 영향
  • 식사 때마다 너무 많이 먹는 것은 우리를 더욱 배고픈 상태로 바꿔놓을 수 있지만, 그렇다고 위가 “늘어나서”그런 것은 아니다   입력 2019.12.25.BBC 원문 2019.12.28.   [시사뷰타임즈] 난 성탄절 만찬 뒤 내가 어떻게 느끼게 될지 스스로 예측할 수 있다고 아주 확신하는 바: 잠이 들고, 몸이 굼떠지고 분명히 배가 남산 만할 것이다. 그러나 성탄절 다음날 점심시간 때쯤 되면 구운 고기를 더 먹을 수 있다는 걸 알게 될 것이다. 이에 대해 생각해 볼 때, 엄청나게 식사를 한 그 다음 날 똑같은 양을 또 다시 먹을 수 있다는 것은 괴이한 일이다. 애초에 교훈을 배우지 못해서 그럴까?   우린 추수감사절이나 성탄절 등의 명절 뒤에  왜 여전히 배가 고프다고 느끼는 걸까? 과식을 하면 위가 “늘어나” 그 다음날 음식이 더 들어갈 공간이 생긴다…

    • SVT
    • 19-12-25
    • 35
  • 당신의 식습관, 치아 다 망가뜨리고 질병 걸릴 위험에 빠뜨리지 않는가?
  •  입력 2019.12.8.BBC 원문 2019.12.6.   [시사뷰타임즈] 잇몸 질환이 심장병, 당뇨는 물론이고 알츠하이머 병에 까지 연관이 있을 수 있다는 최근 연구 결과는 우리들 중 많은 사람을 치실(주: 이빨 사이에 낀 음식물 찌꺼기를 빼내는 실)로 손이 가게 해왔다. 그런데 치아와 잇몸을 보살피는 것이 얼마나 중요한 것일까, 그리고 어떻게 하는 것이 최상일까?   NHS(국민의료보험)에 따르면, 영국 성인들 대부분은 어느 정도의 잇몸 질환은 다 가지고 있으며, 대개의 사람들이 최소한 한 번 정도는 잇몸 질환을 겪는다. 잇몸 질환은 이빨에 붙어있으며 백티어리어(박테리아)로 가득한 치태가 원인이다. 치태 중의 일부는 해가 없지만, 포르피로모너스 진지밸리스(Porphyromonas gingivalis:세 가지 백티어리어로 이뤄져 있으며 환경에 널리 퍼져있고, 토양, 해수, 침…

    • SVT
    • 19-12-08
    • 164
  • INC - 높은 견과류 소비, 고령자의 인지력 감퇴 예방에 일조
  •    레우스, 스페인, 2019년 11월 28일 /PRNewswire/ -- INC가 자금을 지원하고, Molecular Nutrition & Food Research[1]에 발표된 최근 연구에 따르면, 견과류 섭취량이 많으면 고령자의 인지력 감퇴를 예방하는 데 도움이 된다고 한다.   여러 연구원으로 구성된 팀이 견과류 섭취량이 높은 식이가 연령 관련 인지력 감퇴를 예방하는 데 도움이 되는지 3년 동안 조사했다.   이탈리아 키안티의 고령자 인구를 대상으로 하는 대표 인구 기반 연구가 InCHIANTI 코호트에서 65세 이상의 치매 고령자 총 119명을 선정했다. 참가자들은 견과류 섭취에 따라 선정됐다: 견과류 무섭취 소비자 및 규칙적인 견과류 소비자(≥2.9 g/일).   유효한 식품 빈도 설문지나 페놀성 화합물 특성화를 위한 분석 도구를 이용해 연구 시작점에서 견과류 노출을 측정했다. 그뿐만 아…

    • SVT
    • 19-11-29
    • 130
  • 항문성교, 안전한가?
  • 항문성교를 안전하게 하려는 남녀   입력 2019.10.20.SEARCH 원문 2019.10.19.   [시사뷰타임즈] 항문성교란 것을 음경을 항문에 삽입하는 것으로만 생각한다면, 다른 대체수단이 많다는 걸 알면 놀라울 것이다. 항문성교는 사실상, 혀, 손가락, 인공음경이나 직장삽입용 성기구 등으로도 할 수가 있다.   하지만, 불행스럽게도, 항문성교는 여러 가지 이유로 가장 위험한 형태의 성행위 중의 하나다. 안전한 항문성교는 폭넓은 계획, 준비, 그리고 당신의 동반자와의 개방적 의사소통을 요한다. 또한 항문성교에는 복수의 건강에 대한 우려도 있다.   *항문 세균(백티어리아)   항문 통로엔 대장균 따위의 백티어리아(박테리아) 류들이 살고 있으며 쉽사리 확산된다. 설령, 당신과 당신 짝궁이 둘 다 STDs 및 STIs에 걸려있지 않다고 해도, 항문성…

    • SVT
    • 19-10-20
    • 623
  • [연구] 오염된 공기에 있는 것 = 1일 담배 1갑 피우는 것
  • 트럼프 정부 환경보호국의 뒷걸음질은 공기의 질을 더욱 악화시킬 수도 있다.   입력 2019.8.18.CNN 원문 2019.8.14.   [시사뷰타임즈] 오염된 공기를 -특히 지상 오존- 장기적으로 접하는 것은 여러 해 동안 권련 한 갑을 매일 피우는 것과 마찬가지라고 새로운 연구 결과는 말하면서, 흡연과 마찬가지로 폐기종에 걸리게 될 수 있다고 한다.   화요일, 의학 저널 JAMA에 실린 이 연구 결과는 동종 연구로서는 가장 대규모로 행한 것이다. 이 연구에선 공기 오염에 대해 살폈는데, 특히 지상 오존, 고운 미세 입자 물질, 산화질소 그리고 검은 탄소(주: 화석연료의 불완전 연소시 발생하는 것)에 중점을 뒀다. 이 연구는 발티모어, 시카고, 로스 엔절러스, 뉴욕, 성 바울시, 미네소타 그리고 캐럴라이나 북부 윈스턴 핼럼 시 등의 미국 대도시에 거주하는4…

    • SVT
    • 19-08-18
    • 525
  • 30살 이후로, 절대로 먹어선 안되는 음식 7가지
  • 도마 위에 놓인 베이컨 (HandmadePictures/Dreamstime.com)   입력 2019.7.28.NEWSMAX 원문 2018.7.17   [시사뷰타임즈] 치마나 바지를 입었을 때, 허리선 위로 불룩 튀어나온 살이 보이기 시작하면, 매일 아침 먹은 머핀이 여러분들의 허리선응 엉망진창으로 만들고 있는 중인 건 아닌지 다시 평가해 볼 때다. ‘그건 안되고 이것을 드시라!’ 팀은, 일단 여러분들이 나이 30이 됐다면, 식료품 저장실에서 없애야 할 먹거리 목록을 제시했다.   1. 깡통에 들어있는 쑾(수프). 일부 쑾 제품은 염분을 줄였지만, 깡통에 들어있는 대개의 다양한 먹거리들에는 우리가 1일 섭취 필요 염분 권장량인 2,300mg의 40% 정도가 들어있다. 염분 과다섭취는 고혈압과 직결되는데, 캠브리즈 대학 연구자들은 고혈압 및 피부노화와도 관련이 있다는 것을 발견했다. 그뿐 아니라, 많은 …

    • SVT
    • 19-07-28
    • 372
  • 하루에 과일즙-탄산음료 1잔→ 암 위험 증가 : 연구결과
  •  입력 2019.7.11.CNN 원문 2019.7.10.   [시사뷰타임즈] 당분이 많이 들어간 탄산음료 또는 과일즙 애로가들에겐 더욱 안좋은 소식이 있다.   새로운 연구결과에선 하루에 당분이 많이 들어간 음료수를 작은 잔으로 한 잔 -100ml, 즉 대부분의 탄산음료 깡통 1/3- 마시는 것이라도 전반적인 암에 걸릴 위험이 18% 증가하고 유방암의 경우엔 22% 증가 한다고 한다.   프랑스 성인 10만명 이상을 살펴본 이 연구에선 당분이 많이 들어간 음료수가 일부 암종류에 걸릴 위험과 관련이 있다고 한다. 이 연구결과는 최근에 당분이 많이 들어간 음료수를 마시는 것이 조기 사망의 위험을 더욱 크게한다는 연구결과에 이어 나온 것이다.   콰드램 생명과학 연구소의 영양 연구원 겸 명예 연구원이기도 한 랜 좐슨은 “이 연구 결과는 통계적으로 설탕으로 단 …

    • SVT
    • 19-07-11
    • 205
  • 치매: 일반 처방약들이 50%이상 걸릴 확률 높여 - 연구결과
  •  입력 2019.6.25.CNN 원문 2019.6.24.   [시사뷰타임즈] 학자들은 오랫 동안 항콜린성(주: 콜린; 바이타민 B 복합체의 하나) 약품과 치매 위험의 증가 사이의 연관성에 대해 연구해 왔다.   월요일 ‘JAMA 내복약 저널’에 발표된 연구 결과에선 일부 항콜린성 약품이 가장 강력하다는 사실을 제시하는 바, 특히 항우울성, 방광용 항무스카린성(주: 무스카린 C₈ H₁₉ NO: 어떤 종류의 균류(菌類), 특히 독버섯(fly agaric) 따위의 알칼로이드나 썩어가는 물고기의 프토마인 속에 함유되어 있는 독소), 항정신성 그리고 항간질 약품 등이 그러하다고 한다.   연구원들은 연구 보고서에 “의약품을 전혀 복용하지 않는 것과 비교할 때, 10년 내에 항콜린성 약품을 매일 복용한 횟수가 1,095회 이상일 경우 치매에 걸릴 가능성이 거의 52% 이상 증가했다”고 말…

    • SVT
    • 19-06-25
    • 169
  • [CANCER] 암이란 무엇인가? 원인, 치료, 유형
  •   입력 2019.4.16원문 2018.11.12.   [시사뷰타임즈] 암은 세포가 걷잡을 수 없이 분열하게 만든다. 이것은 종양, 면역체계의 손상, 그리고 치명적일 수 있는 다른 손상을 초래할 수 있다.   미국 암 협회의 2018년 보고서에 따르면, 미국에서는 2016년 1월 1일 현재 약 1,550만 명의 암 병력이 있는 사람들이 살고 있다고 한다.   이 글에서는 암의 종류, 질병이 어떻게 발전하는지, 그리고 삶의 질과 생존율을 향상시키는 데 도움이 되는 많은 치료법을 살펴본다.   암이란 무엇인가?암은 넓은 용어다. 그것은 세포의 변화가 통제되지 않는 성장과 분열을 야기할 때 생기는 질병을 설명한다.   어떤 종류의 암은 빠른 세포 성장을 유발하는 반면, 어떤 암은 세포가 더 느린 속도로 성장하고 분열하게 만든다.   어떤 형태의 암은 종양이…

    • SVT
    • 19-04-16
    • 464
  • ‘여지’ 관련 뇌질환 사망 폭증, 24시간 만에 아동 20명 사망
  • File photo: © Pixabay / Iva Balk   입력 2019.6.18.RT 원문 2019.6.17.   [시사뷰타임즈] 격심한 뇌염 증후군(AES)로 어린이 20명이 추가로 사망하면서, 어린이 사망자 수를 총 97명이 되도록 원인 제공을 한 것은 인도 서부 비하르 주의 ‘여지(lychee: 라이치)’라는 과일이라는 말들을 한다.▶▶뇌염 관련 荔枝(여지), 어떤 과일?    보건부 장관 하르쉬 바르드한은 일요일, 무자파푸르에 있는 스리 크리쉬나 의대 병원(SLMCH)에 가서 4시간 있는 동안 “정부는 이 질환을 억제하기 위해 애초부터 백방의 노력을 다하곤 했다”고 말했다. 그가 그곳에 있는 동안에 만도 어린이 3명이 숨진 것으로 알려졌다.   146명 정도 되는 환자들이 이 질병이 발발한 진원지에 있는 지구에서 아직 치료를 받고 있는 중이다. 뇌염은 흔히 바이러스에 의해 뇌가 부어오르는 …

    • SVT
    • 19-06-18
    • 238
  • [연구결과] 하루에 베이컨 1조각 먹는 것조차도 대장암 걸릴 위험 더 높여
  •  입력 2019.4.20.원문 2019.4.17   [시사뷰타임즈]적색육이나 가공육을 적당량 섭취하는 것조차도 대장암 위험 증가와 관련이 있다는 새로운 연구 결과가 수요일 나왔다.   연구결과에 따르면, 매일 적색/가공육을 76g 먹은 사람은 -현재 권장하는 수치이고 쇠고기 버거1/4 파운드에 해당되는- 매일 21g(햄 한조각에 해당)을 먹는 사람에 비해 대장암 발병 기회가 20% 더 높다는 것이다.   이 연구에선 각종 소시지류 또는 베이컨 등의 가공육이 가공육(대략 베이컨 얇은 조각 하나에 해당) 매 25g당 대장암에 걸릴 위험이 20% 더 많은 등 적색육보다 더 위험하며, 적색육(쇠고기 석쇠로 구운 것 두툼한 조각 하나 또는 양고기 조각 한 입 크기) 매 50g당 19% 위험이 있다고 봤다.   이번 연구를 공동 집필하고 옥스퍼드대 암역학부 부국장을 맡고 있…

    • SVT
    • 19-04-20
    • 144
  • 닭고기 세이테이 랩 샌드위치...요리 불필요, 저열량 섭취자에게 최고
  • 우측의 토티야에 좌측의 식재료들을 싸서 먹게 된다. 입력 2019.3.31.   [시사뷰타임즈] 이 신속하고 간단하게 싸먹는 음식은 조리가 필요없기에 가족 또는 친구들과 쉽게 점심 거리로 먹이엔 아주 그만이다. 이 음식은 하루에 1200-1500 칼로리를 섭취하는 사람이라면 그 누구에게라도 저 칼로리 끼니로 적합하다.   이러한 식으로 한 번 내놓은 것에는 271kcal, 21g의 단백질, 14g의 탄수화물(이중 13g은 당분), 13.5개의 지방(이중 2.5g은 포화 지방), 6g의 섬유, 1.2g의 염분이 들어있다.   [참고]1. 랩(wrap) 샌드위치란?토티야(스페인어: tortilla) 안에 안에 고기야채를 넣어 싼 것을 말하는데, 사진 상의 식재료들을 옥수수 가루나 밀가루로 구운 부꾸미 같은 것에다가 싸놓은 것을 말한다.   부꾸미란 찹쌀가루, 밀가루, 수수 가루 따위를 반죽하여 둥…

    • SVT
    • 19-03-31
    • 123

[ 시사 View 社說 ]

文의 괴이한 요구: … 사진: BUSINESS INSIDER입력 2020.2.13. [시사뷰타임즈] 12일 서울 남대문 재래시장... 더보기

[BTI] 베스트 번역·통역

[BTI] 베스트 번역·통역원은 어떤 곳인가? ◇ 영어전문업체 [영작·한역·통역] <시사뷰타임즈> 우측 상단에 베스트 번역·통역 안... 더보기

[ 시사뷰타임즈 영상 ]

치료용 로밧 파로...어떻게 치료하나? [유튭 동영상으로 보기] 입력 2020.2.15. [시사뷰타임즈] 현재 일본 요양원은 물론이고, 세계 ... 더보기

[지카 바이러스]

유전자 조작 곰팡이, 멀레어리아 모기 99% 신속 박멸: 연구 결과 유전자 조작 곰팡이에 감염된 모기는 녹색을 띈다 Image copyrightBRIAN LOVETT 입력 2019.5.31.BBC 원... 더보기

[SVT 영어회화]

[POP 영어 17] Terry Jacks - Seasons In The Sun [YOU TUBE로 들으며 발음보기]Terry Jacks - Seasons In The Sun (Official Audio)테리 잭스 - 아무 것도 모... 더보기

[역사 속의 오늘]

[인사말씀] 그동안 오늘의 역사를 읽어주신 독자 여러분 감사합니다! 2015년 첫눈 풍경. 아직 열린감을 따지도 않았는데 감과 나뭇가지 위에 눈이 쌓여있다 <시... 더보기

[시사뷰 클릭 베스트]

독자분들께 말씀드립니다 ‘시사뷰타임즈 클릭 베스트’는 조횟수가 1천이 넘는 기사 또는 글을 올려놓는 곳입니다... 더보기

[ 세계의 독재자들 ]

안토니우 드 올리베이라 살라자르- 1889.4.28 ~ 1970.7.27(폴츄걸, 산타콩바당) 입력 2017.11.2[시사뷰타임즈] 안토니우 드 올리베이라 살라자르(폴츄걸어: António de Oliveira Sa... 더보기

[건강 Health ]

“중국의 새로운 바이러스...현재 1,700명 이상 감염됐을 것” 새로운 종의 바이러스가 최근 발견되기 이전에는 인간을 감염시키는 코로나 바이러스는 6... 더보기

[ 전국 맛집 기행 ]

꽁보리밥 + 동죽이 들어간 완전 손칼국수 = 6,000원 위치: 대전광역시 중구 수침로 59(태평동) 입력 2019.6.21. [시사뷰타임즈] 칼국수는 대한민국 ... 더보기

[고사성어]

박찬종의 격화소양 (隔靴搔癢) 입력 2019.6.5. [시사뷰타임즈] ‘강적들’이라는 프로그램에 출연한, 박찬종, 이재오는 ‘보... 더보기

[SVT 촛불문화제 보도물]

공공기관을 국민의 품으로! 민영화반대, 민주수호 범국민 촛불 http://wjsfree.tistory.com/75 March 22, 2014 Pan-Citizen Action Day Park Geun-hye who was illegally elected take respons... 더보기

[터져나오는 시국선언!]

[역대 대통령 개관]

박정희-1 한국:새로운 위험 요소들 이란 제목의 타임지 박정희(朴正熙, 1917년 11월 14일(음력 9월 30일)... 더보기

[역대 정당 개관]

민주당의 역사 출처 1987년 대통령선거 직전 김대중의 대통령후보 출마를 위해 창당된 평화민주당(平和民... 더보기

[SVT 컴퓨터문제 해결]

IEEE, 미출간 연구 자료를 위한 새로운 프리프린트 서버 테크알지브™ 출범 피스카타웨이, 뉴저지주, 2020년 1월 30일 /PRNewswire/ -- 인류를 위한 기술 발전에 공헌하는 전... 더보기

[18대 대선 부정선거실체]

'제18대 대선 선거무효소송인단, 부정선거 관련 책 발간 (광고) 『제18대 대통령 부정선거 전자개표기 미분류표 집계 총람』책을 냈습니다! 안녕하...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