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한국 스키 선수들 김정은 휴양지에서 훈련, 금강산서 올림픽 전야제


황준호와 다른 선수들이 실제 경쟁을 하는 모습 © Issei Kato / Reuters

 

원문 2018.1.19.

 입력 2018.1.19.

 

[시사뷰타임즈] 한국이 평창 동계올림픽을 앞두고 최근에 조성된 북한 스키 휴양지으로 가서 한국팀이 연습하겠다는 결정을 옹호하고 나섰다.

 

요 며칠 동안 벌어진 것 중 가장 최근 남북 회담에 따라, 북한은 북한 선수들이 휘겨 스케이팅, 활강 스키(앨파인 스키), 크라스 컨츄리 스키 및 여자 하키 경기에 참여할 것이라고 발표했다. 그에 더해, 남북 양측은 동계올림픽이 열리기 바로 전날 밤 경축행사를 금강산 국경 중 북한 측에 있는 곳에 위치한 온종각 단지에서 개최하기로 합의했다. 한국도 마식령 스키 휴양지로 한국팀을 보내 남북 양측이 평창 올림픽 개막식 이전에 함께 훈련할 수 있도록 하는 방안을 고려해 보겠다고 말했다.

 

강원도 중간 쯤이고 북한 측에 위치한 마식령 스키 휴양지로 훈련할 선수를 보낸다는 결정에 대해 한국 야당은 회의적인 모습을 보였다. 일부 야당 의원들은 이러한 조치는 국제적 제재 내용인 뭉칫 돈조항에 위배될 것라고 주장했는데, 이 조항은 한국이 북한에서 그 어떤 것에 대한 것이라도 그 값을 지불하는 것을 금지하는 것이다. 정부 관계자들은 이러한 결정은 평화로운 올림픽으로 가는 길의 의미심장한 이정표로 본다면서 되받아쳤다.

 

연합뉴스는 통일부 한 관계자 말을 인용 이러한 생각은 다가올 올림픽을 평화로운 올림픽으로 만들겠다는 한국의 바람의 일환이라면서 이것은 남북한 유대관계를 증진시키고 한반도 긴장을 완화시키는 방안으로 제시된 것이며, 그렇기에 현실화된 것이라고 보도했다.

 

외교부 대변인 노규덕은 언론을 향한 간략한 설명에서 북한의 평창 올림픽 참여는 북한에 대한 여러 제재 내용에 대한 위배 문제에 있어 그 어떤 논란도 야기시키지 않을 방식으로 작동될 것이라는 게 우리 정부의 확고하고 분명한 입장이다라고 했다.

 

한국 대표단은 올림픽 스키 선수들을 보내기에 앞서 2일 간의 일정으로 다음 주 화요일 마식령 스키 휴양지를 조사해보러 가기로 계획이 잡혀있다. 비평가들은 우리 선수들이 그곳에 가는 건 김정은에 대한 특징들이 완성돼있는 것으로 보여지는 곳들 중 하나인 마식령 스키 휴양지를 살려줄 뿐이라고 말한다.

 

마식령 스키 휴양이는 2013년 북한 남동부에 지어진 것이며, 김정은은 현대적 스키 시설을 갖춘 이곳이 최고의 관광지가 되기를 바라고 있다.

 

남북이 함께 경축행사 및 훈련을 한다는 생각은 한국 대통령 문재인에게서 비롯된 것이며 20174월 그가 발표한 5가지 주요 전망 중 하나라고 한겨레 일간 신문은 보도하고 있다.

 

당시 대통령 후보였던 문재인은 만일 우리가 평창 올림픽을 평화로운 올림픽으로 만들 수 있다면, 한국 관계를 개선시킬 기회를 창출할 수도 있다고 말했었다.

 

문재인은 윗 말을 하기에 앞서 북한의 금강산 호텔 및 마식령 스키 휴양지를 숙소 또는 훈련 시설로 이용하고 또 동시에 금강산에서 올림픽 개막 전야 경축행사를 갖게 되면 지구촌 관심을 끌게될 것이라는 말도 했다.

 

문재인의 희망은 남북회담이 미국-북한간 대화의 길을 마련하고 결국 경색된 북한 핵문제에 대한 해법으로 나아간다는 것이다. 한반도 지역 당사자들이기도 한 중국과 라셔(러시아)도 문재인의 의견에 공감하는 듯하다.

 

중국 외무성 대변인 루캉은 18, “난 현재 한반또에서의 긴장 유예가 쉽게 이뤄지는게 아니며 더더욱 소중히 간직돼야할 만한 것이는 점을 강조해야 할 것 같다고 짚으면서 우린 평화를 촉진시켜 한반도 상황을 올바른 방향으로 향하게 하여 좋은 쪽으로 바뀌도록 진지한 노력을 할 필요가 있다. 우린 의미도 없이 문제를 일으키는 것이라든가 뒷걸음질 하는 짓은 할 필요가 없는 것이 이렇게 하면 평화를 현실화할 비용이 지불되기 때문이다라고 했다.

 

남북간 3번 째 회담은 남북간의 관계를 강화시켰다. 그리고 이런 해빙 상태를 한국은 환영했지만, 소위 화요일 밴쿠버 그룹이라고 불리는 20개국 외무부 장관들은 회의적인 시각을 간직한 채 반겼다. 미국 대통령 도널드 트럼프는 남북한 대화가 의미있는 쪽으로 나아갈게 있겠느냐는의문을 최초로 표명한 자들 중 하나인데, 그는 습관적으로 호전적 자세로 북한과의 정체상태는 평화적을 해결되지 않을 가능성이 매우 크다며 경고했다.

 

라셔와 중국은 거듭하여 한반도에서 그 어떤 군사적 조치도 있어선 안된다고 경고하면서 한반도 긴장을 제거하기 위한 이중 동결론을 제안해왔는데, 이는 북한이 그 어떤 미사일-핵 실험을 중지하고 미국과 한국도 대규모 훈련을 중지해야 한다는 것이다. 지금까지 미국은 중국과 라셔의 접근법에 거부해왔다.


Give Piste a Chance: S. Korea’s skiers to train at Kim’s resort

 

Published time: 19 Jan, 2018 06:33

Edited time: 19 Jan, 2018 07:12

 

Hwang Jun-ho of South Korea and other competitors in action. © Issei Kato / Reuters

 

Seoul has defended its decision to send its Olympic skiing team to practice at a recently-built North Korean ski resort ahead of the PyeongChang Winter Olympics.

 

Following the latest round of inter-Korean talks, North Koreans announced they would compete in the figure skating, alpine skiing, cross-country skiing and women’s ice hockey events. In addition, both sides agreed to host celebrations at the Onjonggak complex on the northern side of the border at Mount Kumgang on the eve of the Olympics. South Korea also said it would consider sending its skiers to Masikryong Ski Resort so both sides can train together before the opening ceremony at PyeongChang, South Korea.

 

The decision to send athletes to train to the Masikryong Ski Resort, which lies in the North Korean half of Gangwon Province, was met with skepticism by the South Korean opposition. Some argued that the move would violate the “bulk cash” clause of international sanctions, which forbids South Koreans from paying for anything in the North. Other critics said that the move would just boost Pyongyang’s image. Government officials fought back, stressing that Seoul views it as a significant milestone on the way to the “Peace Olympics.”

 

“The idea is part of Seoul’s vision to make the upcoming event the ‘Peace Olympics,’” an official at Seoul’s Unification Ministry was quoted as saying by Yonhap news. “It was proposed as a way to help improve inter-Korean ties and ease tensions on the Korean Peninsula, and it was realized.”

 

“Our government’s position is firm and clear that it will work in a way that North Korea’s participation in the PyeongChang Olympics does not cause any international controversies over violating sanctions on North Korea,” Foreign Ministry spokesman Noh Kyu-duk said at a press briefing.

 

The South Korean delegation is scheduled to arrive on a two-day tour to inspect Masikryong Ski Resort next Tuesday before their Olympic skiers are sent to practice there. Critics say that such a visit would only promote Masikryong Ski Resort, seen as one of Kim Jong-un’s signature achievements. Built in the country’s south-east in 2013, Kim envisioned the modern skiing facility as a top tourist destination.

 

Holding the joint celebrations and training was South Korean President Moon Jae-in’s idea, as part of his five-point vision which he announced back in April 2017, Hankyoreh daily reports.

 

“If we can make PyeongChang into the Peace Olympics, it could create an opportunity for improving inter-Korea relations,” then-presidential candidate Moon said.

 

“Using North Korea’s Mt. Kumgang Hotel and the Masikryong Ski Resort as lodgings or training facilities and simultaneously holding a celebration at Mt. Kumgang on the eve of the Olympics would probably attract global interest,” he had noted before that.

 

Moon’s hope is that the inter-Korean talks will pave the way for broader dialogue between the United States and the North which could eventually lead to the resolution of the North Korean nuclear standoff. China and Russia, two major regional players, seem to share the opinion.

 

“I must stress that the current reprieve on the Korean Peninsula does not come by easily and deserves all the more to be cherished,” Chinese Foreign Ministry spokesman Lu Kang pointed out on Thursday. “We need to make earnest efforts to promote peace and steer the situation on the Korean Peninsula towards the right direction so that the situation could be turned around for good. We don’t need any senseless trouble-making or holding each other back because that will cost us the chance to realize peace.”

 

The third session of inter-Korean talks in a week strengthened ties between the two Koreas. And while the thaw in relations was welcomed by Seoul, the recent rapprochement was greeted with skepticism by 20 foreign ministers of the so-called “Vancouver Group,” on Tuesday. US President Donald Trump was among the first to express doubt that the inter-Korean talks will lead to “anything meaningful,” and warned, in his habitual belligerent manner, that it is “very possible” that the standoff with North Korea won’t be resolved peacefully.

 

Russia and China have repeatedly warned against any military action on the Korean peninsula, instead proposing a ‘double freeze’ to defuse tensions in the region, whereas Pyongyang would cease any missile launches and nuclear tests and Washington and Seoul would stop their large-scale military exercises. So far the US has refused to give the Sino-Russian approach a try.

 

[기사/사진: RT]

 




Comment



밤툰 - 100% 무료웹툰
솔레어카지노주소 STC555.COM
더킹카지노사이트 STC555.COM
하이게이밍 STC555.COM
다빈치카지노  STC555.COM
슈퍼카지노사이트 STC555.COM
ag슬롯카지노 STC555.COM
크레이지슬롯카지노주소 STC555.COM
다빈치카지노 주소 STC555.COM
레드썬카지노 STC555.COM
빅카지노 STC555.COM
모바일카지노 STC555.COM
33카지노 STC555.COM
에그카지노사이트 STC555.COM
개츠비카지노주소 STC555.COM
온라인카지노사이트 STC555.COM
UCC 카지노 STC555.COM
서울카지노 STC555.COM
하이게이밍 STC555.COM
에비앙4U카지노주소 STC555.COM
33카지노주소 STC555.COM
맨하탄카지노사이트 STC555.COM
맥스카지노주소 STC555.COM
더카지노주소 STC555.COM
크레이지슬롯카지노 STC555.COM
빠칭GO STC555.COM
하이게이밍카지노주소 STC555.COM
와우카지노사이트 STC555.COM
eggc카지노사이트 STC555.COM
삼삼카지노주소 STC555.COM
다빈치카지노  STC555.COM
와우카지노주소 STC555.COM
인터넷카지노사이트 STC555.COM
33카지노 STC555.COM
맨하탄카지노주소 STC555.COM
크레이지슬롯카지노사이트 STC555.COM
에그벳카지노 STC555.COM
서울카지노 STC555.COM
솔레어카지노 STC555.COM
에비앙4U카지노 STC555.COM
솔레어카지노사이트 STC555.COM
슈퍼카지노주소 STC555.COM
인터넷카지노 STC555.COM
33카지노주소 STC555.COM
하이게이밍카지노사이트 STC555.COM
크레이지슬롯 STC555.COM
개츠비카지노 STC555.COM
온라인카지노사이트 STC555.COM
에비앙4U카지노사이트 STC555.COM
레드썬카지노 STC555.COM
태양성카지노사이트 STC555.COM
ag슬롯카지노주소 STC555.COM
빅카지노사이트 STC555.COM
ag슬롯카지노사이트 STC555.COM
온라인카지노주소 STC555.COM
맨하탄카지노 STC555.COM
엠카지노주소 우리카지노 STC555.COM
에비앙4U카지노사이트 STC555.COM
빠칭GO카지노사이트 STC555.COM
온라인카지노사이트 STC555.COM
하이게이밍카지노 STC555.COM
슈퍼카지노 STC555.COM
해금카지노주소 STC555.COM

[ 社說 ]

언제까지 과거 대… 정 위대한 대통령이라면 이런 식으로 기리면 된다. 입력 2018.10.18. [시사뷰타... 더보기

[BTI] 베스트 번역·통역

[BTI] 베스트 번역·통역원은 어떤 곳인가? ◇ 영어전문업체 [영작·한역·통역] <시사뷰타임즈> 우측 상단에 베스트 번역·통역 안... 더보기

[ 시사뷰타임즈 영상 ]

푸틴 전용차량, 모터 사이클 경호대 모습 사진-RT라셔 자체제작 푸틴 전용차 모습 보기http://thesisaviewtimes.com/bbs/board.php bo_table=m81&wr... 더보기

[지카 바이러스]

해충교미: 빌게이츠, 유전자조작 모기에 20억 달러 투자 © Wikimedia Commons / Wikipedia 원문 2018.6.23. 입력 2018.6.23. [시사뷰타임즈] 빌게이츠는 기괴한 노... 더보기

[역사 속의 오늘]

[인사말씀] 그동안 오늘의 역사를 읽어주신 독자 여러분 감사합니다! 2015년 첫눈 풍경. 아직 열린감을 따지도 않았는데 감과 나뭇가지 위에 눈이 쌓여있다 <시... 더보기

[시사뷰 클릭 베스트]

독자분들께 말씀드립니다 ‘시사뷰타임즈 클릭 베스트’는 조횟수가 1천이 넘는 기사 또는 글을 올려놓는 곳입니다... 더보기

[ 세계의 독재자들 ]

안토니우 드 올리베이라 살라자르- 1889.4.28 ~ 1970.7.27(폴츄걸, 산타콩바당) 입력 2017.11.2[시사뷰타임즈] 안토니우 드 올리베이라 살라자르(폴츄걸어: António de Oliveira Sa... 더보기

[건강 Health ]

최상의 피자별 영양만점 조리법은? 캐러멜을 입힌 양파와 염소 우유 치즈를 얹은 피자 원문 2018.2.19. 입력 2018.2.19. 포장 판매 ... 더보기

[ 전국 맛집 기행 ]

[元 알 찬 동태] 대단히 깊고 시원한 동태찌개 7000원 위치: 대전광역시 서구 변동 6-1주차: 갓길 주차 입력 2018.3.18. [시사뷰타임즈] 동태찌개는 ... 더보기

[SVT 영어회화]

[POP 영어 14] The Animals - Don`t let me be misunderstood [YOUTUBE으로 들으며 가사 보기]The Animals - Don`t let me be misunderstoodBaby, do you understand me nowSometime... 더보기

[고사성어]

靑 “최순실 호가호위” [사진출처] 호가호위(狐假虎威) 狐- 여우 호 假- 거짓 가 虎- 호랑이 호 威- 위엄 위 靑 “최... 더보기

[SVT 촛불문화제 보도물]

공공기관을 국민의 품으로! 민영화반대, 민주수호 범국민 촛불 http://wjsfree.tistory.com/75 March 22, 2014 Pan-Citizen Action Day Park Geun-hye who was illegally elected take respons... 더보기

[터져나오는 시국선언!]

[역대 대통령 개관]

박정희-1 한국:새로운 위험 요소들 이란 제목의 타임지 박정희(朴正熙, 1917년 11월 14일(음력 9월 30일)... 더보기

[역대 정당 개관]

민주당의 역사 출처 1987년 대통령선거 직전 김대중의 대통령후보 출마를 위해 창당된 평화민주당(平和民... 더보기

[SVT 컴퓨터문제 해결]

[완전 악질] 은밀히 당신 컴에 침투하는 mapsgalaxy 툴바 이 악성 프로그램이 은밀히 침입하여 깔린 뒤, 구글 창의 모습 © SISAVIEW 입력 2017.8.8. [시사... 더보기

[18대 대선 부정선거실체]

'제18대 대선 선거무효소송인단, 부정선거 관련 책 발간 (광고) 『제18대 대통령 부정선거 전자개표기 미분류표 집계 총람』책을 냈습니다! 안녕하...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