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이든, 부통령 확정: 카말러 해리스(여), 선거 짝궁으로 선정


 

입력 2020.8.12.

BBC 원문 7시간 전

 

[시사뷰타임즈] 민주당 대통령 후보 조 바이든이 상원의원 카말라 해리스를 자신의 대선 짝궁으로 임명했는데, 부통령 직으로선 미국 최조로 흑인이자 아시아계 아프리카안 여자이다.

 

한때 대통령직을 향한 경쟁자이기도 했엇던 캘러포녀 인도계 저메이카 문화권 상원의원은 오랫동안 제2인자 직을 위한 선두주자로 고려돼 왔었다.

 

전 캘러포녀 주 법무장관은 전국적인 반 인종차별주의 시위가 열리는 가운데 경찰 걔혁을 촉구해 오고 있는 중이다.

 

바이든은 113일 선거에서 대통령 도널드 트럼프와 맞서게 될 것이다.

 

토요이르 백악관 기자회견에서, 공화당원인 트럼프는 해리스는 내가 후보군 증 1번으로 뽑을 사람이라고 했다.

 

해리스는 107일 유타주 소금호수 시에서 열릴 트럼프 대선 짝궁인 부통령 마잌 펜스와 토론을 하게 된다.

 

겨우 2명만 부통령 후보로 지명돼 있었는데, 2008년 공화당이었던 새로 팰린과 1984년 민주당 의원이았단 제럴드 훼라로가 그들이지만, 둘다 이기는 패는 아닌 것으로 결말이 났다.

 

유색인 여자는 공화민주 그 어느 당에서도 대통령 관련 직으로 지명된 적이 없었다. 그리고 어느 여자도 대통령 관련 직에서 이기지도 못했다.

 

 

바이든과 해리스의 말

 

바이든은 트위터에 해리스를 부통령 직에 임명하게 돼 큰 영광이라고 적었다.

 

그는 해리스를 가리켜 작은 친구로서는 겁 없는 투사이며, 미국의 괜찮은 공복들 중 한 명이라고 했다.

 

바이든은 해리스가 캘러포녀 법무장관일 때, 자신의 늦둥이 아들 뷰와 어떻게 긴밀하게 일했는지에 대해 언급했다.

 

"난 이들이 대형 은행 문제들을 떠 맡았을 때, 작원들 사기를 고양시키고, 여자와 어린이들이 학대 받지 않도록 보호하는 것을 지켜봤었다고 했다.

 

난 이들이 자랑스러웠고, 지금도 선거전에서 해리스를 동반자로 두게 돼 자랑스럽다.”고 했다.

 

해리스는 나중에 트위터에 바이든은 미국을 통합시킬 수 있는 사람인 바 자신의 인생을 우리들을 위해 싸워온 사람이기 때문이다. 그리고 대통령으로서, 그는 우리의 이상향에 맞는 미국을 세울 것이다.”라고 했다.

 

난 우리 민주당 부통령 후보로서 바이든에게 합류하게된 것을 영광으로 여기며, 그가 미국 총 사령관이 될 수 있는 데에 필요한 것은 모두 하겠다.”고 했다.

 

바이든 선대위는 바이든과 해리스가 수요일 오후 델러웨어 윌밍튼에서 국가의 영혼을 회복시키고 근로자 가족들을 위한 싸움을 모두 함께 벌여 이 나라를 앞으로 나아가도록 하는 것에 대해언급이 있을 것이라고 공표했다.

 

바이든은 지난 3월 여자 한 명을 물망에 올려놓으며 약속했었다. 그의 앞에는 나라가 아프리카계 미국인 -민주당의 핵심 표밭인- 에 대한 경찰의 야만성으로 인한 사회적 불안 때문에 경련을 일으키고 있으므로 흑인 여자를 부통령 깜으로 선정하라는 요청이 쌓여있었다.

 

 

카말라 해리스, 누구?

 

헤리스(55)는 민주당에서 지명을 받는 것에 실패한 뒤, 지난해 12월 대통령 후보자 경선에서 중도사퇴한 여자다.

 

해리스는 거듭 예비선거 토론 기간 동안 바이든과 충돌했었는데, 가장 현저했던 것은 바이든이 인종분리자들 편에 서있는 전직 상원의원들과의 시민적실무관계를 칭송했던 것을 비난했던 것이었다.

 

민주당원인 해리스는 캘러포녀 오클랜드에서 양쪽이 이민자인 부모에게서 태어났는데, 인도에서 테아난 어머니와 저메이커에서 태어난 아버지였다.

 

해리스는 하워드대학에 다녔는데, 역사적으로 탁월한 흑인들의 단과 대학이자 종합대학들 중 하나였다. 해리스는 자신의 대학시절에 대해 자신의 삶 중에 가장 형성적인 경험을 했던 곳 둥 하나라고 말한다.

 

해리스는 자신은 항상 자신의 신원에 대해 편안하다고 말하면서 스스로를 미국인들 중 한 명이라고만 말한다.

 

2019, 해리스는 워싱튼 포슷지에 정치인들은 자신들의 피부색이나 배경 때문에 칸을 지어 그 속에 들어가 있지를 말아야 한다고 하면서 제 말의 핵심은: 현재의 내가 나다. 난 그 자체로 좋다. 그것에 대해 밝힐 수도 있지만. 난 그대로 괜찮다.”고 했었다.

 

 

해리스의 경력


하워드 재학 4년 후, 해리스는 법학사 학위를 따기 위해 해스팅스의 캘러포녀 대학교에 다녔고, 앨러맨더 군 지구 검사 사무실에서 자신의 경력을 시작한다.

 

해리스는 샌프랜시스코 지역 검사가 됐고 -최고 검사- 그 이후 최초의 여자이자 최초의 아프리카계 미국인 여자로서 캘러포너 법무장관에 선출됐다. 캘러포녀 법무장관은 미국에서 가장 인구가 많은 주로서, 여기서 최고 변호사겸 사법 관계자가 된 것이었다.

 

법무장관으로서 거의 두분에 가까운 임기 동안, 해리스는 민주당의 떠오르는 별들 중 한명이라는 평퍈을 얻었으며 이것을 계기로 2017년 캘러포녀주 하급 상원 의원으로의 선출을 촉진시킨다. 해리스는 상원에서 두 번째로 선출된 흑인여자였다.

 

해리스는 지난해 오크랜드에서 2만 관중 앞에서 자신의 대통령 후보직을 시작했다.

 

그러나 해리스는 자신이 선거에 임한 이유에 대해 명료하게 표현하지를 못했고, 의료보험 따위의 핵심 정치적 영역에 대한 질문에 대해 갈피를 못잡았었다.

 

해리스는 또한 자신의 후보자로 나온 가장 핵심적인 이유를 부각시키지 못했는데, 토론을 해나가면서 자신의 검사적 기술을 과시했고 종종 바이든을 공격 대상으로 삼았었다.

 

스스로 진보적 검사라고 표현하면서 자신에게 남아있는 좌파 성향울 겅조하려 애썼고, 캘러포녀 사법부의 특수 요원들 일부에게 신체부착 사진기 착용을 요구했는데, 주의 요원으로선 처음이며, 일반 대중이 접근할 수 있는 범죄 통계 자료 개설에 대한 말도 했다. 비록 견인력은 없었지만. 댜통령 후보 예비선거에서 카말라는 경찰이다라는 말은 일련 유세에서 흔히 자제하는 말이 됐고. 선거 기간 동안 진보 민주당 기반인 사람들에 대해 이기겠다는 자신의 생각을 망치는 것이기도 했다. 갖고 있던 똑같은 사법 집행관 자격증들이 하지만, 민주당 의원들이 온간피 유권자들 및 어느 당도 지지하지 않는 성향의 유권자들 표를 많이 얻어야할 필요가 있는 총선에선 유익을 주는 것이기도 했다.

 

 

해리스에 대한 반응은?

 

트럼프는 기잗에게 해리스는 사실이 아닌 이야기를 아주 많이 많이 해온 사람이다.”라고 했다.

 

그는 해리스는 예비선거에서 아주 대단히 평편없었다. 여러분이 알 듯. 해리스는 잘 할 것이라는 기대를 받았자먼 지지율 2%로 끝나고 말았다. 그래서 버아든이 해리스를 뽑았다는 사실이 좀 놀라웠다.”고 했다.

 

트럼프는 또한 해리스는 아주 대단히 역겨운 사람이며민주당 예비선거 토론 당시 바이든에겐 끔찍한 사람이었다고 했다.

 

해리스는 바이든에게 아주 대단히 무례했는데, 이렇게 무례한 자를 뽑기도 힘든 일이다,”라고 했다.

 

트럼프 선대위에선 선거 짝궁으로 해리스를 선택한 것은 바이든이 좌파의 지극히 극단적이고 급격한 의제로 꽉 차있는 빈 껍질이라는 증거라고 했다.

 

전 미국 대통령 버락 오바마는 -8년간 바이든이 부통령으로 일했던- 트위터에 해리스는 부통령직에 준비된 사람 그 이상이다. 해리스는 경력상 우리의 헌법을 방어하는 일을 했고 공정한 몫이 필요한 사람들을 위해 싸워온 사람이다.”라고 적었다.

 

오바마는 이 날은 우리 나라를 위한 좋은 날입니다. 이제 이 선거에서 이기러 갑시다.”리고 했다.




Biden VP pick: Kamala Harris chosen as running mate

 

7 hours ago

Image copyrightGETTY IMAGES

 

Democratic presidential candidate Joe Biden has named Senator Kamala Harris as his running mate - the first black woman and Asian American in the role.

 

Once a rival for the top job, the California senator of Indian-Jamaican heritage had long been considered the front-runner for the number two slot.

 

The former California attorney general has been urging police reform amid nationwide anti-racism protests.

 

Mr Biden will face President Donald Trump in the election on 3 November.

 

At a White House news conference on Tuesday, Mr Trump, a Republican, described Ms Harris as "my number one draft pick".

 

Ms Harris will debate Mr Trump's running mate, Vice-President Mike Pence, on 7 October in Salt Lake City, Utah.

 

Only two other women have been nominated as vice-presidential candidates - Sarah Palin by the Republican party in 2008 and Geraldine Ferraro by the Democrats in 1984. Neither ended up on the winning ticket.

 

A woman of colour has never been appointed to a presidential ticket by either of the two main American political parties. No woman has won the US presidency either.

 

What did Biden and Harris say?

 

Mr Biden tweeted that he had "the great honour" to name Ms Harris as his number two.

 

He described her as "a fearless fighter for the little guy, and one of the country's finest public servants".

 

He noted how she had worked closely with his late son, Beau, when she was California's attorney general.

 

"I watched as they took on the big banks, lifted up working people, and protected women and kids from abuse," he tweeted.

 

"I was proud then, and I'm proud now to have her as my partner in this campaign."

 

Image copyrightADAM SCHULTZ

Image caption

Mr Biden tells Ms Harris she will be his running mate on Tuesday

 

Ms Harris later tweeted that Mr Biden "can unify the American people because he's spent his life fighting for us. And as president, he'll build an America that lives up to our ideals.

 

"I'm honored to join him as our party's nominee for Vice President, and do what it takes to make him our Commander-in-Chief."

 

The campaign announced that Mr Biden and Ms Harris will deliver remarks in Wilmington, Delaware, on Wednesday afternoon on "working together to restore the soul of the nation and fight for working families to move the country forward".

 

Mr Biden pledged in March to name a woman on the ticket. He had faced mounting calls to pick a black woman in recent months as the nation was convulsed by social unrest over police brutality against African Americans, a key voting bloc to the Democratic Party.

 

Who is Kamala Harris?

 

Ms Harris, 55, dropped out of the presidential race in December after failing in her bid to win the Democratic nomination.

 

She repeatedly clashed with Mr Biden during the primary election debates, most notably criticising his praise for the "civil" working relationship he had with former senators who favoured racial segregation.

 

The Democrat was born in Oakland, California, to two immigrant parents: an Indian-born mother and Jamaican-born father.

 

She went on to attend Howard University, one of the nation's preeminent historically black colleges and universities. She has described her time there as among the most formative experiences of her life.

 

Ms Harris says she's always been comfortable with her identity and simply describes herself as "an American".

 

In 2019, she told the Washington Post that politicians should not have to fit into compartments because of their colour or background. "My point was: I am who I am. I'm good with it. You might need to figure it out, but I'm fine with it," she said.

 

What is her record?

 

After four years at Howard, Ms Harris went on to earn her law degree at the University of California, Hastings, and began her career in the Alameda County District Attorney's Office.

 

She became the district attorney - the top prosecutor - for San Francisco in 2003, before being elected the first woman and the first African American to serve as California's attorney general, the top lawyer and law enforcement official in America's most populous state.

 

In her nearly two terms in office as attorney general, Ms Harris gained a reputation as one of the Democratic party's rising stars, using this momentum to propel her election as California's junior US senator in 2017. She was only the second black woman ever elected to that chamber.

 

She launched her candidacy for president to a crowd of more than 20,000 in Oakland at the beginning of last year.

 

But the senator failed to articulate a clear rationale for her campaign, and gave muddled answers to questions in key policy areas like healthcare.

 

She was also unable to capitalise on the clear high point of her candidacy: debate performances that showed off her prosecutorial skills, often placing Mr Biden in the line of attack.

 

The self-described "progressive prosecutor" tried to emphasise more left-leaning parts of her legacy - requiring body cameras for some special agents at the California Department of Justice, the first state agency to adopt them, and launching a database that provided public access to crime statistics, though she failed to gain traction.

 

"Kamala is a cop" became a common refrain on the campaign trail, spoiling her attempts to win over the more liberal Democratic base during the primaries. Those same law enforcement credentials could, however, prove beneficial in the general election when Democrats need to win over more moderate voters and independents.

 

What's the reaction?

 

President Trump told reporters: "She's a person that's told many, many stories that weren't true."

 

He added: "She did very, very poorly in the primaries, as you know, she was expected to do well and she ended up right around 2%. So I was a little surprised that he picked her."

 

Mr Trump also said Ms Harris was "very, very nasty" and "horrible" to Mr Biden during the Democratic primary debates.

 

"She was very disrespectful to Joe Biden and it's hard to pick somebody that's that disrespectful," he said.

 

The Trump campaign said the choice of running mate was proof that Mr Biden is "an empty shell being filled with the extreme agenda of the radicals on the left".

 

Former US President Barack Obama - whom Mr Biden served as vice-president for eight years - tweeted: "She is more than prepared for the job. She's spent her career defending our Constitution and fighting for folks who need a fair shake.

 

"This is a good day for our country. Now let's go win this thing."

 

[기사/사진: BBC]



Comment



밤툰 - 100% 무료웹툰
솔레어카지노주소 STC555.COM
더킹카지노사이트 STC555.COM
하이게이밍 STC555.COM
다빈치카지노  STC555.COM
슈퍼카지노사이트 STC555.COM
ag슬롯카지노 STC555.COM
크레이지슬롯카지노주소 STC555.COM
다빈치카지노 주소 STC555.COM
레드썬카지노 STC555.COM
빅카지노 STC555.COM
모바일카지노 STC555.COM
33카지노 STC555.COM
에그카지노사이트 STC555.COM
개츠비카지노주소 STC555.COM
온라인카지노사이트 STC555.COM
UCC 카지노 STC555.COM
서울카지노 STC555.COM
하이게이밍 STC555.COM
에비앙4U카지노주소 STC555.COM
33카지노주소 STC555.COM
맨하탄카지노사이트 STC555.COM
맥스카지노주소 STC555.COM
더카지노주소 STC555.COM
크레이지슬롯카지노 STC555.COM
빠칭GO STC555.COM
하이게이밍카지노주소 STC555.COM
와우카지노사이트 STC555.COM
eggc카지노사이트 STC555.COM
삼삼카지노주소 STC555.COM
다빈치카지노  STC555.COM
와우카지노주소 STC555.COM
인터넷카지노사이트 STC555.COM
33카지노 STC555.COM
맨하탄카지노주소 STC555.COM
크레이지슬롯카지노사이트 STC555.COM
에그벳카지노 STC555.COM
서울카지노 STC555.COM
솔레어카지노 STC555.COM
에비앙4U카지노 STC555.COM
솔레어카지노사이트 STC555.COM
슈퍼카지노주소 STC555.COM
인터넷카지노 STC555.COM
33카지노주소 STC555.COM
하이게이밍카지노사이트 STC555.COM
크레이지슬롯 STC555.COM
개츠비카지노 STC555.COM
온라인카지노사이트 STC555.COM
에비앙4U카지노사이트 STC555.COM
레드썬카지노 STC555.COM
태양성카지노사이트 STC555.COM
ag슬롯카지노주소 STC555.COM
빅카지노사이트 STC555.COM
ag슬롯카지노사이트 STC555.COM
온라인카지노주소 STC555.COM
맨하탄카지노 STC555.COM
엠카지노주소 우리카지노 STC555.COM
에비앙4U카지노사이트 STC555.COM
빠칭GO카지노사이트 STC555.COM
온라인카지노사이트 STC555.COM
하이게이밍카지노 STC555.COM
슈퍼카지노 STC555.COM
해금카지노주소 STC555.COM

[ 시사 View 社說 ]

시리아 원유 지키… 미국의 브래들리 창갑차량 사진: Wikipedia입력 2020.9.19. [시사뷰타임즈] 지금... 더보기

[BTI] 베스트 번역·통역

[BTI] 베스트 번역·통역원은 어떤 곳인가? ◇ 영어전문업체 [영작·한역·통역] <시사뷰타임즈> 우측 상단에 베스트 번역·통역 안... 더보기

[ 시사뷰타임즈 영상 ]

시리아의 미국-라셔 차량 충돌: 미국이 스스로 끼어들어 뇌진탕 먼저 앞서가고 있던 라셔 순찰 차량을 뒤에 오던 미국 군차량이 따라 붙으면서 평행으로 ... 더보기

[지카 바이러스]

유전자 조작 곰팡이, 멀레어리아 모기 99% 신속 박멸: 연구 결과 유전자 조작 곰팡이에 감염된 모기는 녹색을 띈다 Image copyrightBRIAN LOVETT 입력 2019.5.31.BBC 원... 더보기

[SVT 영어회화]

[POP 영어 19] Tom Jones - KEEP ON RUNNING 사진: Google[이 노래 공식 동영상으로 들으며 가사 보기] KEEP ON RUNNING by Tom Jones Keep on running, ... 더보기

[역사 속의 오늘]

[인사말씀] 그동안 오늘의 역사를 읽어주신 독자 여러분 감사합니다! 2015년 첫눈 풍경. 아직 열린감을 따지도 않았는데 감과 나뭇가지 위에 눈이 쌓여있다 <시... 더보기

[시사뷰 클릭 베스트]

독자분들께 말씀드립니다 ‘시사뷰타임즈 클릭 베스트’는 조횟수가 1천이 넘는 기사 또는 글을 올려놓는 곳입니다... 더보기

[ 세계의 독재자들 ]

안토니우 드 올리베이라 살라자르- 1889.4.28 ~ 1970.7.27(폴츄걸, 산타콩바당) 입력 2017.11.2[시사뷰타임즈] 안토니우 드 올리베이라 살라자르(폴츄걸어: António de Oliveira Sa... 더보기

[건강 Health ]

어떤 요리용 기름이 가장 건전한가? 전문가들은 포화지방이 낮으면서, 그렇기에 다른 형태의 지방들이 더 높아 알맞게 더욱 건... 더보기

[ 전국 맛집 기행 ]

[복수한우날고기] 한우우거지국밥, 선지국밥 모두 3,500원? 위치: 대전광역시 중구 태평로 120(테평동 375-8) 입력 2020.6.3. [시사뷰타임즈] 이곳은 이미 ‘... 더보기

[고사성어]

박찬종의 격화소양 (隔靴搔癢) 입력 2019.6.5. [시사뷰타임즈] ‘강적들’이라는 프로그램에 출연한, 박찬종, 이재오는 ‘보... 더보기

[SVT 촛불문화제 보도물]

공공기관을 국민의 품으로! 민영화반대, 민주수호 범국민 촛불 http://wjsfree.tistory.com/75 March 22, 2014 Pan-Citizen Action Day Park Geun-hye who was illegally elected take respons... 더보기

[터져나오는 시국선언!]

[역대 대통령 개관]

박정희-1 한국:새로운 위험 요소들 이란 제목의 타임지 박정희(朴正熙, 1917년 11월 14일(음력 9월 30일)... 더보기

[역대 정당 개관]

민주당의 역사 출처 1987년 대통령선거 직전 김대중의 대통령후보 출마를 위해 창당된 평화민주당(平和民... 더보기

[SVT 컴퓨터문제 해결]

세계에서 가장 차가운 양자 컴퓨터: 왜 필요할까? 스트래스클라이드 대학교에서 과학자들은, 사진에서 보는 것과 같은 실험에서 레이저로 ... 더보기

[18대 대선 부정선거실체]

'제18대 대선 선거무효소송인단, 부정선거 관련 책 발간 (광고) 『제18대 대통령 부정선거 전자개표기 미분류표 집계 총람』책을 냈습니다! 안녕하...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