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회, 폐쇄조치들=‘불법적 계략’: 폭동진압 경찰, 임신녀도 체포!


호주 '자유의 날 집회,

멜버른 경찰-폐쇄 반대 시위자들 충돌

 

입력 2020.9.5.

RT 원문 2020.9.5.

 

[시사뷰타임즈] 호주, 멜버른에서 폐쇄에 반대하는 시위가 가열된 가운데 수십명이 체포됐다고 보도됐는데, 수백명이 COVID-19 여러 조치들의 종식을 요구하면서 집결한 것이었는데, 중무장한 경찰을 만나고 때론 경찰관들과의 충돌이 있었다.

 

상당한 규모의 군중이 토요일 오전 자유의 날을 위해, 당국자들에게 빅토리아의 4단계 포로나바이러스 여러 제한 사항들을 -야간 통행 금지 포함- 철회하라고 요구하면서, 멩버른의 추억의 신전으로 내려왔다.

 

불법적인 계략!”이라고 외치는 구호가 어느 시점에서 군중에게서 터져 나왔는데, 나이 지긋한 남자가 주창한 것이 분명했고 이 남자가 난 숨을 쉴 수 없다 이곳은 내가 사는 나라다. 이곳은 나의 호주이다. 난 여기서 태어나고 양육됐다- 82년 동안을!”이라고 말하는 것이 들렸다.

 

현장에 있었던 현지의 한 여 기자는 최소한 체포 20건을 자신이 목격했다고 보도하면서 시위자들과 충돌할 때 검은 옷을 입고 있었던 경찰관들을 찍은 영상도 함께 올렸다.

 

멜버른 중심가의 제1차 대전 당시 참전 용사들을 추억하는 곳인 추억의 신전에서의 집회에서 출발하여, 시위자들은 이 지역 여러 곳에 대규모로 집결돼 있었던 것으로 보이는 폭동 경찰관들에 의해 곧 밀려났다.

 

현지의 한 기자 말에 따르면, 시위자들 중 일부는 신전을 포기하고 도 다른 곳에 몰려있는 것이 보였지만, 그들의 최종 목적지가 어디인지는 불분명했다고 전한다.

 

집회에 앞서 체포행위가 여러 건 일어났고, 당국자들은 사회연결망 상으로 금지된 행사를 촉진시키는 사람들에게 영장을 발부했는데, 이 중엔 임신한 여자도 있었다. 이 임신녀는 자신이 경찰관들과 조우하게 된 것을 아이 유괴라고 했다.

 

호주 경찰은 반 폐쇄조치의 말에 대해 임신녀를 체포하여 만족스럽다고 했다. 임신녀는 자신에 대한 체포를 무서운 아이 유괴라고 묘사했다.

 

경찰은 또한 토요일, 신전 주위의 지역에 접근하는 자동차 운전자들을 마로 막고 신분증을 검사하여 몇 사람을 구류시켰는데, 더 큰 결집을 예방하려는 것임이 분명했다.

 

시위에 앞선 언론 설명회 동안, 빅토리아 수상 대니얼 앤드류스도 시위는 빅토리아 주의 폐쇄조치를 더욱 장기간으로 만드는 결과가 될 수 있다고 경고하면서, 시위 행위를 안전하지 않은 것또는 똑똑하지 못한 것그리고 법이 아닌 것이라고 불렀다.

 

그는 사실상, 시위를 하여 이곳에 나와있는 사람들은 완전 이기적인 것이다. 우리가 개입해야 하는 유일한 시위, 유일한 논쟁, 싸움은 오로지 바이러스에 맞서려는 것이다.”라고 했다.

 

현재까지, 호주 감염자는 26,000명 이상이며 사망자는 750명 정도다. 이 나라 확진자들 중 3/4가 빅토리아 주에 몰려있고, 주 당국자들은 엄격한 바이러스 제한조치들을 유지해 왔지만, 운동가들, 가게 주인들 및 일부 국회의원들 조차도 여러 조치들이 초래한 혹독한 경제후퇴 및 시민들 자유의 심식을 지적하면서 폐쇄조치를 해제하라고 요구하고 있다.



Melbourne police clash with anti-lockdown protesters as hundreds gather for ‘Freedom Day’ rally in Australia (VIDEOS)

 

5 Sep, 2020 02:18 / Updated 5 hours ago

 

Police tackle anti-lockdown protesters in Melbourne, Australia, on September 5, 2020 © AFP/William WEST

 

Dozens of arrests have been reported amid a heated anti-lockdown protest in Melbourne, Australia, where hundreds gathered to demand an end to Covid-19 measures, meeting a heavy police presence and at times clashing with officers.

 

A sizable crowd descended on Melbourne's Shrine of Remembrance on Saturday morning for the ‘Freedom Day’ rally, calling on state authorities to rescind Victoria’s stage-four coronavirus restrictions, which include a nightly curfew.

 

Chants of “scam!” erupted from the crowd at certain points, apparently led by an elderly man, who was also heard saying: “I can’t believe this is my country! This is my Australia. I was born and bred here for 82 years!”

 

A local reporter on the scene reported at least 20 arrests that she’d witnessed first-hand, sharing footage of black-clad officers as they clashed with demonstrators.

 

Starting their rally at the Shrine of Remembrance, a memorial for veterans of World War I in central Melbourne, the protesters were soon pushed away by riot police, who were seen gathered in large numbers around the area.

 

Some of the demonstrators have since abandoned the shrine and were seen flocking to another location, according to a local reporter, though their destination was unclear.

 

A number of arrests were made prior to the rally, with authorities serving warrants to those promoting the prohibited event on social media, including a pregnant woman, who likened her encounter with officers to a “kidnapping.”

 

Aussie police ‘SATISFIED’ with arrest of pregnant woman over anti-lockdown message. She described it as scary kidnapping

 

Police also reportedly stopped motorists approaching the area around the shrine on Saturday, checking IDs and detaining some individuals, apparently in hopes of preventing a larger gathering.

 

During a press briefing ahead of the protest, Victoria Premier Daniel Andrews also warned that the demonstration could result in a longer lockdown for the state, calling it “not safe,” “not smart,” and “not the law.”

 

“In fact, it is absolutely selfish for people to be out there protesting. The only protest we should be engaged in, the only argument, the only fight we should be engaged in as against this virus,” he said.

 

To date, Australia has tallied more than 26,000 coronavirus infections, as well as some 750 deaths. With about three-quarters of the country’s cases confined to Victoria, however, state authorities have maintained strict virus restrictions, even as activists, businesses and some MPs call to lift the lockdown, pointing to a severe economic recession brought by the measures and erosion of civil liberties.

 

[기사/사진: RT]

 



Comment



밤툰 - 100% 무료웹툰
솔레어카지노주소 STC555.COM
더킹카지노사이트 STC555.COM
하이게이밍 STC555.COM
다빈치카지노  STC555.COM
슈퍼카지노사이트 STC555.COM
ag슬롯카지노 STC555.COM
크레이지슬롯카지노주소 STC555.COM
다빈치카지노 주소 STC555.COM
레드썬카지노 STC555.COM
빅카지노 STC555.COM
모바일카지노 STC555.COM
33카지노 STC555.COM
에그카지노사이트 STC555.COM
개츠비카지노주소 STC555.COM
온라인카지노사이트 STC555.COM
UCC 카지노 STC555.COM
서울카지노 STC555.COM
하이게이밍 STC555.COM
에비앙4U카지노주소 STC555.COM
33카지노주소 STC555.COM
맨하탄카지노사이트 STC555.COM
맥스카지노주소 STC555.COM
더카지노주소 STC555.COM
크레이지슬롯카지노 STC555.COM
빠칭GO STC555.COM
하이게이밍카지노주소 STC555.COM
와우카지노사이트 STC555.COM
eggc카지노사이트 STC555.COM
삼삼카지노주소 STC555.COM
다빈치카지노  STC555.COM
와우카지노주소 STC555.COM
인터넷카지노사이트 STC555.COM
33카지노 STC555.COM
맨하탄카지노주소 STC555.COM
크레이지슬롯카지노사이트 STC555.COM
에그벳카지노 STC555.COM
서울카지노 STC555.COM
솔레어카지노 STC555.COM
에비앙4U카지노 STC555.COM
솔레어카지노사이트 STC555.COM
슈퍼카지노주소 STC555.COM
인터넷카지노 STC555.COM
33카지노주소 STC555.COM
하이게이밍카지노사이트 STC555.COM
크레이지슬롯 STC555.COM
개츠비카지노 STC555.COM
온라인카지노사이트 STC555.COM
에비앙4U카지노사이트 STC555.COM
레드썬카지노 STC555.COM
태양성카지노사이트 STC555.COM
ag슬롯카지노주소 STC555.COM
빅카지노사이트 STC555.COM
ag슬롯카지노사이트 STC555.COM
온라인카지노주소 STC555.COM
맨하탄카지노 STC555.COM
엠카지노주소 우리카지노 STC555.COM
에비앙4U카지노사이트 STC555.COM
빠칭GO카지노사이트 STC555.COM
온라인카지노사이트 STC555.COM
하이게이밍카지노 STC555.COM
슈퍼카지노 STC555.COM
해금카지노주소 STC555.COM

[ 시사 View 社說 ]

시리아 원유 지키… 미국의 브래들리 창갑차량 사진: Wikipedia입력 2020.9.19. [시사뷰타임즈] 지금... 더보기

[BTI] 베스트 번역·통역

[BTI] 베스트 번역·통역원은 어떤 곳인가? ◇ 영어전문업체 [영작·한역·통역] <시사뷰타임즈> 우측 상단에 베스트 번역·통역 안... 더보기

[ 시사뷰타임즈 영상 ]

시리아의 미국-라셔 차량 충돌: 미국이 스스로 끼어들어 뇌진탕 먼저 앞서가고 있던 라셔 순찰 차량을 뒤에 오던 미국 군차량이 따라 붙으면서 평행으로 ... 더보기

[지카 바이러스]

유전자 조작 곰팡이, 멀레어리아 모기 99% 신속 박멸: 연구 결과 유전자 조작 곰팡이에 감염된 모기는 녹색을 띈다 Image copyrightBRIAN LOVETT 입력 2019.5.31.BBC 원... 더보기

[SVT 영어회화]

[POP 영어 19] Tom Jones - KEEP ON RUNNING 사진: Google[이 노래 공식 동영상으로 들으며 가사 보기] KEEP ON RUNNING by Tom Jones Keep on running, ... 더보기

[역사 속의 오늘]

[인사말씀] 그동안 오늘의 역사를 읽어주신 독자 여러분 감사합니다! 2015년 첫눈 풍경. 아직 열린감을 따지도 않았는데 감과 나뭇가지 위에 눈이 쌓여있다 <시... 더보기

[시사뷰 클릭 베스트]

독자분들께 말씀드립니다 ‘시사뷰타임즈 클릭 베스트’는 조횟수가 1천이 넘는 기사 또는 글을 올려놓는 곳입니다... 더보기

[ 세계의 독재자들 ]

안토니우 드 올리베이라 살라자르- 1889.4.28 ~ 1970.7.27(폴츄걸, 산타콩바당) 입력 2017.11.2[시사뷰타임즈] 안토니우 드 올리베이라 살라자르(폴츄걸어: António de Oliveira Sa... 더보기

[건강 Health ]

어떤 요리용 기름이 가장 건전한가? 전문가들은 포화지방이 낮으면서, 그렇기에 다른 형태의 지방들이 더 높아 알맞게 더욱 건... 더보기

[ 전국 맛집 기행 ]

[복수한우날고기] 한우우거지국밥, 선지국밥 모두 3,500원? 위치: 대전광역시 중구 태평로 120(테평동 375-8) 입력 2020.6.3. [시사뷰타임즈] 이곳은 이미 ‘... 더보기

[고사성어]

박찬종의 격화소양 (隔靴搔癢) 입력 2019.6.5. [시사뷰타임즈] ‘강적들’이라는 프로그램에 출연한, 박찬종, 이재오는 ‘보... 더보기

[SVT 촛불문화제 보도물]

공공기관을 국민의 품으로! 민영화반대, 민주수호 범국민 촛불 http://wjsfree.tistory.com/75 March 22, 2014 Pan-Citizen Action Day Park Geun-hye who was illegally elected take respons... 더보기

[터져나오는 시국선언!]

[역대 대통령 개관]

박정희-1 한국:새로운 위험 요소들 이란 제목의 타임지 박정희(朴正熙, 1917년 11월 14일(음력 9월 30일)... 더보기

[역대 정당 개관]

민주당의 역사 출처 1987년 대통령선거 직전 김대중의 대통령후보 출마를 위해 창당된 평화민주당(平和民... 더보기

[SVT 컴퓨터문제 해결]

세계에서 가장 차가운 양자 컴퓨터: 왜 필요할까? 스트래스클라이드 대학교에서 과학자들은, 사진에서 보는 것과 같은 실험에서 레이저로 ... 더보기

[18대 대선 부정선거실체]

'제18대 대선 선거무효소송인단, 부정선거 관련 책 발간 (광고) 『제18대 대통령 부정선거 전자개표기 미분류표 집계 총람』책을 냈습니다! 안녕하...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