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메건 -싸쎅스 공작부인- 지난 7월 유산 사실 밝혀, 둘 사이 무탈할까?


 


입력 2020.11.25.

CNN 원문 2020.11.25.

 

[시사뷰타임즈] 싸쎅스 공작 부인 메건이 두 번째 아이를 임신했었지만 지난 7월에 유산했다고 밝혔다.

 

뉴욕 타임즈지의 한 견해난에, 공작부인은 첫 번 째 아이의 기저귀를 갈아주다가 격렬한 경련을 느꼈다.” 고 적었다. 메건은 2019년 해리스 왕자와의 사이에 낳은 첫째 아이 아취 해리슨 마운트배튼-윈드서 (: Mountbatten-Windsor는 엘리자베스 2세 여왕과 에든버러 공작 필립 왕자의 남성계 후손이 사용하는 개인 성 ; 1960Privy Council의 선언에 따라 Mountbatten-Windsor라는 이름은 왕실의 스타일과 제목 없이 여왕의 남성 계보에 적용) 를 낳았다.

 

메건은 전 바닥에 아이를 품에 앉고 덜컥 주저앉으면서, 우리 둘 다 평온해 지려고 자장가를 콧노래로 부르고 있었는데, 자장가의 감미로운 곡조는 뭔가 잘봇 됐다고 느끼는 감각과는 완연히 대조되는 것이었습니다.” 라고 적었다.

 

전 첫 번째로 낳은 아이를 와락 움켜잡으면서, 두 번째 아이는 잃게될 것이라는 걸 알고 있었습니다.”

 

전직 여배우이자 영국 왕족의 일원이었던 메건은 두 번째 아이를 잃은 것으로 인한 힘들었던 것을 묘사하면서 지난 세월 개인적으로 깊이 있었던 역경에 대해 되돌아 봤다.

 

전 병원 병상에 누워, 제 남편의 손을 잡고 있었습니다. 전 남편 손바닥의 차갑고 끈적끈적함을 느끼면서 남편과 제 눈물로 젖어있는 그의 손가락 마디에 입을 맞추었습니다. 차갑고 흰 벽들을 응시하면서, 이해가 가질 않았습니다. 전 어떻게 우리가 치유해 나갈지 상상을 해보려 했습니다.” 라고 메건은 적었다.

 

메건은 2019년 왕실 순회 관광을 하는 동안 기자와 대담했던 것을 언급했는데, 당시 메건은 한 기자가 괜찮으십니까?” 라고 묻자 눈물을 억눌렀었다.

 

병상에 누워, 부서진 제 마음을 다 잡아주려하면서 남편의 찢어진 마음을 응시할 때, 전 치유를 시작하는 첫 번 째 방법은 괜찮으세요?’ 라고 묻는 것임을 깨달았습니다.” 라고 메건은 적었다.

 

자식을 잃는다는 것은 거의 견디기 어려운 비탄을 갖고 다닌다는 것을 의미하는데, 많은 사람들이 겪지만 이야기 하는 사람은 거의 없죠.” 라고 했다.

 

미국의 산부인과 전문의 및 부인과 의사 딘과 대학에 따르면, 모든 임신 상황 중 10% 정도가 유산으로 끝난다고 하는데, 메건이 말한 것도 이 수치안에 들어가는 것이다. 그러나 많은 여자들은 유산 이야기를 자신의 고용주, 동료 근로자 또는 친구들에게 수치심 때문에 또는 차별 두려움 때문에 말하길 꺼린다.

 

이러한 고통에 대한 공통성이 충격적임에도, 그에 대한 대화는 금기 사항으로 남아있고, (근거도 없는) 수치심으로 가득하며, 고독한 애도의 주기는 영속적이다.” 라고 메건은 적었다.

 

유산의 80%는 임신 첫 3개월에 일어나기 때문에, 여자들은 종종 최소한 임신 12주가 될 때까지는 임신 사실을 비밀로 하려 한다.

 

이 공작부인은 코로나바이러스에 대한 인간들의 충격 및 2020년에 대한 정의를 내린 구조적 인종차별주의에 반대하는 운동 및 경찰의 야만성에 대해서도 언급했다. “건강함은 급속히 아픔으로 바뀝니다. 한때 공동체가 있었던 곳에 지금은 분열이 있습니다.” 라고 메건은 적었다.

 

그리고 메건은 절못된 정보의 번식성 및 2020 미국 대선의 후유증에 대해서도 언급하면서 우리는 우리의 제반 사실에 대한 견해에 대해 싸우고 있는 게 아니고; 우린 어떤 것이 사실상 사실인지의의 여부에 대해 양극화 돼 있어요. 우린 과학이 진짜인지의 여부에 대해 다툽니다. 우린 전거를 이겼는지 졌는지에 대해서도 다툽니다.” 라고 덧붙였다.

 

우리가 동의하지 못하는 만큼, 우린 물리적으로도 거리를 두고 있는 것일 수 있으며, 진실은 이제까지 보다 더욱 연결돼 있다는 것인데 이유는 우리 모두는 개인적으로 그리고 집합적으로 올해를 견뎌왔기 때문입니다.” 라고 메건은 결론을 지었다.

 

해리와 메건은 올해초 왕족의 일원들이면서도 자신들의 역할에서 한 걸음 뒤로 물러나면서, 북미로 이사를 와서 태블로이드지 언론들이 그들의 삶을 집요하게 취재하는 것에 빈번히 문제 제기를 하고 있다.

 

지난 7, 이 부부는 자신들의 아장아장 걷는 아들인 아취 사진을 찍은 유명인을 따라다니는 자들의 여러 사진에 대해 소송을 제기했고, 메건도 영국의 메일 온 선데이신문 발행인을 공작부인이 해리와 결혼을 한 뒤 자신의 아버지에게 쓴 편지 발췌본을 실은 것에 대해 소송을 제기하고 있다.




Meghan, Duchess of Sussex, reveals she had a miscarriage in July

 

By Rob Picheta, CNN

Updated 1120 GMT (1920 HKT) November 25, 2020

 

London (CNN)Meghan, Duchess of Sussex, has revealed she was pregnant with her second child but suffered a miscarriage in July.

 

In an opinion piece for the New York Times, the Duchess wrote that she "felt a sharp cramp" while changing the diaper of her first child, Archie Harrison Mountbatten-Windsor, whom she had with her husband Prince Harry in 2019.

 

"I dropped to the floor with him in my arms, humming a lullaby to keep us both calm, the cheerful tune a stark contrast to my sense that something was not right," Meghan wrote.

 

"I knew, as I clutched my firstborn child, that I was losing my second."

 

The former actress and member of Britain's royal family described the difficulty of losing her second child and reflected on the hardships of the past year in the deeply personal piece.

 

"I lay in a hospital bed, holding my husband's hand. I felt the clamminess of his palm and kissed his knuckles, wet from both our tears. Staring at the cold white walls, my eyes glazed over (MEGO). I tried to imagine how we'd heal," she wrote.

 

She referenced an interview during a royal tour in late 2019 in which she held back tears after a journalist asked "Are you OK?"

 

"Sitting in a hospital bed, watching my husband's heart break as he tried to hold the shattered pieces of mine, I realized that the only way to begin to heal is to first ask, 'Are you OK?'" Meghan wrote.

 

"Losing a child means carrying an almost unbearable grief, experienced by many but talked about by few," she said.

 

Around 10% of all pregnancies end in miscarriage, according to the American College of Obstetricians and Gynecologists, a figure Meghan referred to in her piece. But many women are reluctant to talk about their experiences with their employer, coworkers or friends, out of shame or fear of discrimination.

 

"Despite the staggering commonality of this pain, the conversation remains taboo, riddled with (unwarranted) shame, and perpetuating a cycle of solitary mourning," Meghan wrote.

 

Because almost 80% of miscarriages happen in the first trimester, women are often encouraged to keep their pregnancy private until they are at least 12 weeks along.

 

The Duchess also referred to the human impact of the pandemic and the movement against structural racism and police brutality that have defined 2020. "Health rapidly shifts to sickness. In places where there was once community, there is now division," she wrote.

 

And she referred to the proliferation of misinformation and the aftermath of the 2020 US election, adding: "We aren't just fighting over our opinions of facts; we are polarized over whether the fact is, in fact, a fact. We are at odds over whether science is real. We are at odds over whether an election has been won or lost."

 

"As much as we may disagree, as physically distanced as we may be, the truth is that we are more connected than ever because of all we have individually and collectively endured this year," she concluded.

 

Harry and Meghan stepped back from their roles as members of the royal family at the start of this year, moving to North America and frequently challenging intense coverage of their lives by tabloid media.

 

In July, the couple sued over paparazzi photographs of their toddler son, Archie, and Meghan is also suing the publisher of the UK's Mail on Sunday newspaper over printed excerpts of a letter the Duchess wrote to her father following her marriage to Harry.

 

[기사/사진: CNN]



Comment



밤툰 - 100% 무료웹툰
솔레어카지노주소 STC555.COM
더킹카지노사이트 STC555.COM
하이게이밍 STC555.COM
다빈치카지노  STC555.COM
슈퍼카지노사이트 STC555.COM
ag슬롯카지노 STC555.COM
크레이지슬롯카지노주소 STC555.COM
다빈치카지노 주소 STC555.COM
레드썬카지노 STC555.COM
빅카지노 STC555.COM
모바일카지노 STC555.COM
33카지노 STC555.COM
에그카지노사이트 STC555.COM
개츠비카지노주소 STC555.COM
온라인카지노사이트 STC555.COM
UCC 카지노 STC555.COM
서울카지노 STC555.COM
하이게이밍 STC555.COM
에비앙4U카지노주소 STC555.COM
33카지노주소 STC555.COM
맨하탄카지노사이트 STC555.COM
맥스카지노주소 STC555.COM
더카지노주소 STC555.COM
크레이지슬롯카지노 STC555.COM
빠칭GO STC555.COM
하이게이밍카지노주소 STC555.COM
와우카지노사이트 STC555.COM
eggc카지노사이트 STC555.COM
삼삼카지노주소 STC555.COM
다빈치카지노  STC555.COM
와우카지노주소 STC555.COM
인터넷카지노사이트 STC555.COM
33카지노 STC555.COM
맨하탄카지노주소 STC555.COM
크레이지슬롯카지노사이트 STC555.COM
에그벳카지노 STC555.COM
서울카지노 STC555.COM
솔레어카지노 STC555.COM
에비앙4U카지노 STC555.COM
솔레어카지노사이트 STC555.COM
슈퍼카지노주소 STC555.COM
인터넷카지노 STC555.COM
33카지노주소 STC555.COM
하이게이밍카지노사이트 STC555.COM
크레이지슬롯 STC555.COM
개츠비카지노 STC555.COM
온라인카지노사이트 STC555.COM
에비앙4U카지노사이트 STC555.COM
레드썬카지노 STC555.COM
태양성카지노사이트 STC555.COM
ag슬롯카지노주소 STC555.COM
빅카지노사이트 STC555.COM
ag슬롯카지노사이트 STC555.COM
온라인카지노주소 STC555.COM
맨하탄카지노 STC555.COM
엠카지노주소 우리카지노 STC555.COM
에비앙4U카지노사이트 STC555.COM
빠칭GO카지노사이트 STC555.COM
온라인카지노사이트 STC555.COM
하이게이밍카지노 STC555.COM
슈퍼카지노 STC555.COM
해금카지노주소 STC555.COM

[ 시사 View 社說 ]

CNN과 BBC, 한국을 대… 입력 2021.1.17. [시사뷰타임즈] 미국과 영국이 어떤 나라들인지 기본적으로 ... 더보기

[BTI] 베스트 번역·통역

[BTI] 베스트 번역·통역원은 어떤 곳인가? ◇ 영어전문업체 [영작·한역·통역] <시사뷰타임즈> 우측 상단에 베스트 번역·통역 안... 더보기

[ 시사뷰타임즈 영상 ]

트럼프가 조지아 주 국무장관에게 하는 끔찍한 전화, WP 공개! [BBC 제공,녹음본 듣기] 트럼프. 조지아주 선관위에 "선거결과 뒤집을 만큼 투표용지 찾아라... 더보기

[지카 바이러스]

유전자 조작 곰팡이, 멀레어리아 모기 99% 신속 박멸: 연구 결과 유전자 조작 곰팡이에 감염된 모기는 녹색을 띈다 Image copyrightBRIAN LOVETT 입력 2019.5.31.BBC 원... 더보기

[SVT 영어회화]

[POP 영어 20] Michael Jackson - Beat It (Official Video) [이 노래 공식 동영상으로 들으며 가사 보기]Michael Jackson - Beat It (Official Video) They told him don'... 더보기

[역사 속의 오늘]

[인사말씀] 그동안 오늘의 역사를 읽어주신 독자 여러분 감사합니다! 2015년 첫눈 풍경. 아직 열린감을 따지도 않았는데 감과 나뭇가지 위에 눈이 쌓여있다 <시... 더보기

[시사뷰 클릭 베스트]

독자분들께 말씀드립니다 ‘시사뷰타임즈 클릭 베스트’는 조횟수가 1천이 넘는 기사 또는 글을 올려놓는 곳입니다... 더보기

[ 세계의 독재자들 ]

안토니우 드 올리베이라 살라자르- 1889.4.28 ~ 1970.7.27(폴츄걸, 산타콩바당) 입력 2017.11.2[시사뷰타임즈] 안토니우 드 올리베이라 살라자르(폴츄걸어: António de Oliveira Sa... 더보기

[건강 Health ]

신체 면역 체제 증진에 가장 효과적인 음식들 [BBC 영상으로 보기]우리의 면역체제, 우리가 최척화시킬 수 있는 걸까 입력 2021.1.23.BBC 원문... 더보기

[ 전국 맛집 기행 ]

[복수한우날고기] 한우우거지국밥, 선지국밥 모두 3,500원? 위치: 대전광역시 중구 태평로 120(테평동 375-8) 입력 2020.6.3. [시사뷰타임즈] 이곳은 이미 ‘... 더보기

[고사성어]

박찬종의 격화소양 (隔靴搔癢) 입력 2019.6.5. [시사뷰타임즈] ‘강적들’이라는 프로그램에 출연한, 박찬종, 이재오는 ‘보... 더보기

[SVT 촛불문화제 보도물]

공공기관을 국민의 품으로! 민영화반대, 민주수호 범국민 촛불 http://wjsfree.tistory.com/75 March 22, 2014 Pan-Citizen Action Day Park Geun-hye who was illegally elected take respons... 더보기

[터져나오는 시국선언!]

[역대 대통령 개관]

박정희-1 한국:새로운 위험 요소들 이란 제목의 타임지 박정희(朴正熙, 1917년 11월 14일(음력 9월 30일)... 더보기

[역대 정당 개관]

민주당의 역사 출처 1987년 대통령선거 직전 김대중의 대통령후보 출마를 위해 창당된 평화민주당(平和民... 더보기

[SVT 컴퓨터문제 해결]

세계에서 가장 차가운 양자 컴퓨터: 왜 필요할까? 스트래스클라이드 대학교에서 과학자들은, 사진에서 보는 것과 같은 실험에서 레이저로 ... 더보기

[18대 대선 부정선거실체]

'제18대 대선 선거무효소송인단, 부정선거 관련 책 발간 (광고) 『제18대 대통령 부정선거 전자개표기 미분류표 집계 총람』책을 냈습니다! 안녕하...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