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앺갠 붕괴: 이제 탈출 전쟁, “저 비행기 못타면, 나 죽는다”


 

 

입력 2021.8.16.

BBC 원문 44분 전

 

[시사뷰타임즈] 일요일, 델리에서 승객 40-모두 앺갠 (아프간) 사람들- 을 태운 에어 인디어 비행편이 카불 공항에 다가오자, 항공 관계자는 이 비행편의 착륙을 허가했다.

 

기온이 35C로 오르고 있는 덥고 화창한 날이었다.,

 

승무원 6명은 지상에서 제반 사항이 얼마나 빠르게 풀리고 있는지에 대해 거의 모르다시피하고 있었다. 앺개니스탠 (아프가니스탄) 정부가 무너지자, 거의 20년 가까운 미국 주도 현합군의 존재에 신속히 종지부를 찍으면서, 탤러번 투사들이 카불을 장악하고 있는 중이었다.

 

조종사들이 착륙을 준비하는 때에 조차도, 항공 관제자들은 조종사들에게 아무런 이유도 설명해 주지 않으면서 공중에 머물러 있으라고 했다.

 

이 항공사 소식통들은 그런 지시를 받은 이후 90분 동안 이 비행편은 수도 상동 5,000m 높이에서 선회하고 있었다.

 

예상 착륙 시간의 지연 및 카불 상공에서의 통신 상황이 때때로 고르지 않다는 사실 때문에, 비행기는 여분의 연료를 싣고 있었다.

 

카불 공항 주위에서의 항공 활동도 흔히 분주하면서도 지루하면서 낙담하게 만드는 것이라고 조종사들은 말한다. 연중 이 시기 동안에, 이 도시 속으로 비행기를 몰고 들어가는 것은 가외의 난제를 안겨주는바: 바람이 강력하며 돌풍이 분다.

 

카불 공항 공중에는 착륙 허가를 기다리며 선회하고 있는 외국 항공사 비행편이 최소 2편이 있었다.

 

기장 아디트야 초피아가 징발한 좌석 수 160석인 에어 인이어 에어버스 320이 마침내 카불 시각으로 15:30 쯤에 착륙했다.

 

델리에서 카불까지는 비행기간으로 105분에서 120분 사이가 보통 걸리는데: 일요일 오후 이 비행편은 3시간 반이나 잡아 먹었다.

 

비행기 속의 일부 승객들은 자신들은 지상의 긴장 상태를 알아냏 수는 있었지만”, 무엇 때문에 그러는 것인지는 분명치가 못했다.

 

활주로 가장자리에 자리잡고 있는 병사들이 있었다. 시끄러운 항공활동도 있었는데: C-17 글롭매스터 군 송기와 치눜 헬기 들이 날아 들어오고 나가고를 하고 있었다.

 

그리고 승객들은 파키스탄과 카타르에 소속된 민간인 비행기들이 공항 부지에 주차돼 있는 것을 보았다.

 

에어 인디어 비행편의 한 승객은 우린 공학 근로자들이 공항을 은신처러 삼으려고 하는 소리를 들었고, 공항에 들어오려고 몰려온 많은 사람들이 있었다.” 고 말했다.

 

이 비행편이 착륙한 뒤에도, 승무원들은 카불에서의 비행 의전대로 조종실에 머물러 있었다.

 

공항 바닥에서 한 시간 30분 이상을 기다린 뒤, 에어 인디어는 승객 129먕을 태우고 이륙했다. 승객들 중에는 일부 앺갠 관계자들, 국회의원 최소 2명 그리고 전 대통령 고위 고문 한 명 등도 있었다. 다른 사람 여러명이 아마도 이 비행편을 놓쳤을 것인데, 카불 시의 교통 정체에 막혀있었기 때문이었다.

 

한 승객은 난 자신의 나라를 그토록 필사적으로 떠나려는 한 나라의 시민들이 겪는 역경을 본 적이 없다. 그들이 비행기 속으로 걸어들어 왔을 대, 그들 눈에서 필사적인 마음을 볼 수 있었다.” 고 했다.

 

이 비행편의 승객들 대다수는 앺갠인들이었고, 자신들의 고국을 탈출하고 있는 것이었다. 고국으로 되돌아 가는 인도 근로자들도 몇 명 있었다.

 

저녁 때 쯤, 자신들의 나라 밖으로 나가려는 비행편을 잡으려고 필사적으로 카불로 몰려드는 앺갠 사람들이 있었는데 - 군중 속에서 남자들, 여자들,. 그리고 어린이들이 공항 내부에서 황급히 허둥지둥하는 모습 및 공항 바닥에서 떼를 지어 서성대는 모습이 담긴 영상이 등장했다. 주요 항공사들은 앺갠 상공을 날지 않으려고 자신들의 항로를 재 설정했다.

 

월요일 아침, 카불을 벗어나는 에어 인디어 대피 비행편을 타려고 서로 밀치며 몰려드는 승객들을 보여주는 영상이 등장했다.

 

1999, 한 인도 항공사 -나중에 에어 인디어와 합병한- 여객기가 180명을 태우고 카트만두에서 델리고 가는 도중에 비행기 납치를 당했다. 이 비행편은 앺개니스탠의 칸다하르로 날아가게 됐는데, 이곳에서 공중 납치범들은 카쉬미르에서 싸우고 있는 민병대의 석방에 대해 협상했다. 인도는 승객들과 교환하는 조건으로 카쉬미리 빈병대 3명을 석방했다. 무장 공중납치범들 중 붙잡힌 자는 아무도 없었다.

 

그 전쟁이 끝나자 인도는 카불까지 정규 비행편을 운항해 오고 있는 중이지만, 이제 모든 것이 불확실하다. 한 대변인은 월요일 오후로 일정이 잡혀있는 상업 비행편이 하나 있다고 했다.

 

대변인은 그러나 영공이 닫혀있다면, 우린 운행을 할 수 없게 될 것이다.” 라고 했다.




Afghanistan conflict: The Air India flight out on a fateful Sunday

 

By Soutik Biswas

India correspondent

 

Published4 hours ago

 

Passengers from Kabul arrive at T3 Indira Gandhi International Airport, on August 15, 2021 in New Delhi, India.

IMAGE SOURCEGETTY IMAGES

image captionPassengers on the Air India flight from Kabul landed in Delhi on Sunday evening

 

When an Air India flight carrying 40 passengers - all Afghans - from Delhi approached the airport in Kabul on Sunday afternoon, air traffic control cleared it for landing.

 

It was a warm, sunny day with temperatures rising to 35C.

 

The six-member crew had little idea of how fast things were unravelling on the ground. Taliban fighters were seizing Kabul after the government in Afghanistan collapsed, bringing to a swift end almost 20 years of a US-led coalition's presence in the country.

 

Even as the pilot prepared for landing, air traffic controllers told them to hold in the air, without giving any reasons.

 

media caption"I can't believe the world abandoned Afghanistan": Afghans arrive at Delhi airport

 

For the next 90 minutes, sources in the airline said, the flight circled at a height of 16,000ft (5,000m) over the capital.

 

Anticipating landing delays and accounting for the fact that air communication at heights around Kabul can be sometimes patchy, the plane was carrying extra fuel.

 

Air activity around Kabul airport is also often "busy and tedious", pilots say. During this time of the year, flying into the city poses an extra challenge: the winds are strong and gusty.

 

There were at least two other foreign airlines circling in the air above Kabul awaiting clearance to land.

 

The 160-seater Air India Airbus 320, commandeered by Captain Aditya Chopra, finally landed around 15:30 Kabul time.

 

Usually it took between 105 and 120 minutes to fly from Delhi to Kabul; on Sunday afternoon it had taken three and a half hours.

 

Some passengers on the plane recounted that they could "gauge the tension on the ground", but it was not clear what it was all about.

 

There were soldiers skirting the runways. There was also a roar of air activity: C-17 Globemaster military transport aircraft and Chinook helicopters were flying in and out.

 

And they saw civilian airplanes belonging to Pakistan and Qatar parked on the tarmac.

 

Taliban fighters stand outside Hamid Karzai International Airport in Kabul, Afghanistan, August 16, 2021.

IMAGE SOURCEREUTERS

image captionTaliban fighters outside the international airport in Kabul on Sunday

 

"We heard that airport workers were sheltering at the airport, and there was a big rush of people trying to enter the airport," a passenger on the Air India flight said.

 

After the flight landed, the crew stayed in the cockpit as is the protocol in Kabul.

 

After waiting more than an hour and a half on the tarmac, the Air India plane took off with 129 passengers. Among them were some Afghan officials, at least two MPs and a senior advisor to the former president. A number of others possibly missed the flight because they were caught in traffic jams in Kabul.

 

"I have never seen the plight of citizens of a country so desperate to leave their land. When they walked into the plane, you could see that desperation in their eyes," one passenger said.

 

The majority of passengers on the flight were Afghans, escaping their country. There were also several returning Indian workers.

 

By the evening, there was a desperate rush of Afghans to the Kabul airport to catch a flight out of the country - videos emerged of pell-mell crowds of men, women and children inside the airport and milling on the tarmac. Major airlines were rerouting their flights to avoid flying over Afghanistan.

 

On Monday morning videos emerged of a rush of passengers scrambling for an Air India evacuation flight out of Kabul.

 

In 1999, an Indian Airlines - which later merged with Air India - jet was hijacked en route to Delhi from Kathmandu with 180 people on board. It was flown to Kandahar in Afghanistan, from where the hijackers negotiated the release of militants fighting in Kashmir. India released three Kashmiri militants in exchange for the passengers. None of the five armed hijackers were caught.

 

Air India has been operating regular flights to Kabul after the war ended, but everything is uncertain now. A spokesperson said there was a scheduled commercial flight to Kabul on Monday afternoon.

 

"But if the airspace is closed, we won't be able to operate."

 

[기사/사진: BBC]



Comment



밤툰 - 100% 무료웹툰
솔레어카지노주소 STC555.COM
더킹카지노사이트 STC555.COM
하이게이밍 STC555.COM
다빈치카지노  STC555.COM
슈퍼카지노사이트 STC555.COM
ag슬롯카지노 STC555.COM
크레이지슬롯카지노주소 STC555.COM
다빈치카지노 주소 STC555.COM
레드썬카지노 STC555.COM
빅카지노 STC555.COM
모바일카지노 STC555.COM
33카지노 STC555.COM
에그카지노사이트 STC555.COM
개츠비카지노주소 STC555.COM
온라인카지노사이트 STC555.COM
UCC 카지노 STC555.COM
서울카지노 STC555.COM
하이게이밍 STC555.COM
에비앙4U카지노주소 STC555.COM
33카지노주소 STC555.COM
맨하탄카지노사이트 STC555.COM
맥스카지노주소 STC555.COM
더카지노주소 STC555.COM
크레이지슬롯카지노 STC555.COM
빠칭GO STC555.COM
하이게이밍카지노주소 STC555.COM
와우카지노사이트 STC555.COM
eggc카지노사이트 STC555.COM
삼삼카지노주소 STC555.COM
다빈치카지노  STC555.COM
와우카지노주소 STC555.COM
인터넷카지노사이트 STC555.COM
33카지노 STC555.COM
맨하탄카지노주소 STC555.COM
크레이지슬롯카지노사이트 STC555.COM
에그벳카지노 STC555.COM
서울카지노 STC555.COM
솔레어카지노 STC555.COM
에비앙4U카지노 STC555.COM
솔레어카지노사이트 STC555.COM
슈퍼카지노주소 STC555.COM
인터넷카지노 STC555.COM
33카지노주소 STC555.COM
하이게이밍카지노사이트 STC555.COM
크레이지슬롯 STC555.COM
개츠비카지노 STC555.COM
온라인카지노사이트 STC555.COM
에비앙4U카지노사이트 STC555.COM
레드썬카지노 STC555.COM
태양성카지노사이트 STC555.COM
ag슬롯카지노주소 STC555.COM
빅카지노사이트 STC555.COM
ag슬롯카지노사이트 STC555.COM
온라인카지노주소 STC555.COM
맨하탄카지노 STC555.COM
엠카지노주소 우리카지노 STC555.COM
에비앙4U카지노사이트 STC555.COM
빠칭GO카지노사이트 STC555.COM
온라인카지노사이트 STC555.COM
하이게이밍카지노 STC555.COM
슈퍼카지노 STC555.COM
해금카지노주소 STC555.COM

[ 시사 View 社說 ]

미국의 AUKUS: 짓밟… 호주는 2018년 프랑스와 체결한 잠수함 계약을 미국-영국과의 동맹 쪽에 무... 더보기

[BTI] 베스트 번역·통역

[BTI] 베스트 번역·통역원은 어떤 곳인가? ◇ 영어전문업체 [영작·한역·통역] <시사뷰타임즈> 우측 상단에 베스트 번역·통역 안... 더보기

[ 시사뷰타임즈 영상 ]

탤러번 치하 앺갠 TV: 탤러번 보병, 진행자 등 뒤서 감시 [트위터 영상으로 보기]입력 2021.8.30.BBC 원문 1시간 30분 전 [시사뷰타임즈] 탤러번 (탈레반) ... 더보기

[지카 바이러스]

주민들, 빌게잇스 범죄적 실험 비난 불구 GMO 모기떼 방사 예정 자료사진: 에이이디즈 애집티 (Aedes aegypti) 모기가 코스타 리카 산 호세에서 잎사귀에 앉아 ... 더보기

[SVT 영어회화]

[POP 영어 26] Alizée - La Isla Bonita 프랑스 여가수 알리제[YOUTUBE으로 들으며 가사 보기] Alizée - La Isla Bonita Last night I dreamed of Sa... 더보기

[역사 속의 오늘]

[인사말씀] 그동안 오늘의 역사를 읽어주신 독자 여러분 감사합니다! 2015년 첫눈 풍경. 아직 열린감을 따지도 않았는데 감과 나뭇가지 위에 눈이 쌓여있다 <시... 더보기

[시사뷰 클릭 베스트]

독자분들께 말씀드립니다 ‘시사뷰타임즈 클릭 베스트’는 조횟수가 1천이 넘는 기사 또는 글을 올려놓는 곳입니다... 더보기

[ 세계의 독재자들 ]

풀헨시오 바티스타 이 살디바르 풀헨시오 바티스타 이 살디바르(Fulgencio Batista y Zaldívar, 1901년 1월 16일 ~ 1973년 8월 6일)는 큐... 더보기

[건강 Health ]

플라스틱을 먹는 곰팡이: 칠리 생물학자, 숨겨진 곰팡이 왕국 경축 라오 라오 버섯 (Cyttaria harioti) (Image credit: pablo_rodriguez_merkel/Getty Images) / 줄리아나 훠치는 칠... 더보기

[ 전국 맛집 기행 ]

[복수한우날고기] 한우우거지국밥, 선지국밥 모두 3,500원? 위치: 대전광역시 중구 태평로 120(테평동 375-8) 입력 2020.6.3. [시사뷰타임즈] 이곳은 이미 ‘... 더보기

[고사성어]

박찬종의 격화소양 (隔靴搔癢) 입력 2019.6.5. [시사뷰타임즈] ‘강적들’이라는 프로그램에 출연한, 박찬종, 이재오는 ‘보... 더보기

[SVT 촛불문화제 보도물]

공공기관을 국민의 품으로! 민영화반대, 민주수호 범국민 촛불 http://wjsfree.tistory.com/75 March 22, 2014 Pan-Citizen Action Day Park Geun-hye who was illegally elected take respons... 더보기

[터져나오는 시국선언!]

[역대 대통령 개관]

박정희-1 한국:새로운 위험 요소들 이란 제목의 타임지 박정희(朴正熙, 1917년 11월 14일(음력 9월 30일)... 더보기

[역대 정당 개관]

민주당의 역사 출처 1987년 대통령선거 직전 김대중의 대통령후보 출마를 위해 창당된 평화민주당(平和民... 더보기

[SVT 컴퓨터문제 해결]

우리의 신상정보: 사회연결망서 이렇게 털리고 있다 해커들은 사회연결망에 부착돼 있는 컴퓨터 기법을 조작하여 자료들을 추출할 수 있다. IMA... 더보기

[18대 대선 부정선거실체]

'제18대 대선 선거무효소송인단, 부정선거 관련 책 발간 (광고) 『제18대 대통령 부정선거 전자개표기 미분류표 집계 총람』책을 냈습니다! 안녕하...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