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캐트야 포어맨] 브래지어: 희망을 주는 이야기
  • 고대 그리스까지 거슬어 올라가며 브라처럼 생긴 속옷들을 모두 살펴본다 해도 최초 브래지어가 발명된 떄가 언제인지 확실히 밀하는 것은 불가능한 일이다. 가장 혁명적이라고 할 수 있었던 브라 중에는 루디 게른라이히가 1964년 선보인 브라도 있었다. 마돈나는 금발머리 야망의 세계 순방 중 콜셋에 내장되어있으면서 장 폴이 디자인한 좀 과장된 브라를 뽐냈었다. 브라 탄생 100주년을 기념하여 로렌 빌런이 제작한 세계에서 가장 큰 브라가 전시됐다. 에바 헤라고지가 등장하는 1990년대의 유명했던 광고.     고대 그리스에서부터 현대에 이르기까지 브래지어는 형태, 기능 및 사회적 맥락에서 많은 변화를 겪어왔다. 카트야 포어맨이 평가를 해 본다.   여성 속옷 계의 여왕 챈틀 토머스가 젊었던 시절 브라를 …

    • SVT
    • 15-02-22
  • LG경제연구원 ‘빅 데이터 시대의 한국, 갈라파고스가 되지 않으려면’
  • K모바일  LG경제연구원   최근 애플의 시리나 IBM의 왓슨처럼 사람의 말을 이해하고, 그를 바탕으로 대안을 제시하는 ‘생각하는 기계’가 화제가 되고 있다. 한 때 잊혀졌던 인공 지능 기술이 빅 데이터를 기반으로 재부상하고 있는 것이다. 빅 데이터 기술은 지금까지 처리할 수 없었던 대용량의 비정형 데이터를 처리하는 기술로서, 데이터를 기반으로 한 지능형 서비스를 구현하는 기반 기술이다. 실시간으로 수집되는 데이터와 그를 분석하는 시스템을 기반으로 한 지능형 서비스는 머지 않은 장래에 서비스의 제공 체계나 그를 제공하는 전문가의 역할과 가치를 바꿔놓을 것이다. 이러한 상황에서 IT 거대 기업들은 그들의 축적된 데이터, 노하우, 대규모의 컴퓨팅 인프라가 결합된 빅 데이터 솔루션과 서비스를 내놓고 있다.…

    • 관리자
    • 13-06-17
  • 간접광고를 바라보는 시청자의 불편한 시선
  • ▲ SBS '그 겨울, 바람이 분다' 캡처ⓒSBS   [시민권과 미디어]   윤여진/언론인권센터 사무처장 | webmaster@mediaus.co.kr   입력 2013.03.20 18:54:04   지난 12일 방송통신심의위원회는 지상파 3사의 심의 책임자와 회의를 열고 최근 심의규정 위반사례가 늘고 있는 간접광고와 관련 자정 노력을 촉구했다. 또한 지상파의 PPL  문제가 ‘덕지덕지…낯두꺼워진 드라마속 PPL’이라는 기사 제목으로 뉴스지면에 언급되고 있다. 한마디로 ‘해도 너무한다’는 말이다.   간접광고는 시청자의 시청흐름을 방해하지 않는 자연스러운 노출로 상품에 대한 관심을 갖게 하는 효과가 있다. 그런데 최근 TV 프로그램에서의 간접광고는 간접광고가 아닌 직접광고 수준에 이르렀다는 게 문제이다.   PPL의 진화 - 홈페이지 상품홍보안내   …

    • 관리자
    • 13-03-21
  • 세계 석학 촘스키 “한국문화의 위력을 느낄 때…”
  •   2013.03.18 17:42 [쿠키 지구촌] 세계적 언어학자이자 미국 MIT 공대 노암 촘스키 교수가 지난해 이 학교 학생들이 만든 ‘강남스타일’ 패러디 뮤직비디오에 등장한 것과 관련, 갑자기 교수실을 방문한 학생들 부탁으로 출연하게 됐다고 밝혔다.   촘스키 교수는 18일 tbs eFM(101.3 ㎒) 시사 프로그램 ‘디스 모닝(This Morning)’과의 전화 인터뷰에서 “학생들이 그저 종이에 써 놓은 것을 읽어 달라고 하고, 읽으면 학생들이 힘을 낼 거라고 해서 흔쾌히 승낙했다”며 뮤직비디오 출연 후 수천 통의 이메일을 받았다고 전했다.   그는 자신의 손자들이 한국 가수나 가요 등을 아는 것을 보며 한국 문화의 위력을 실감한다고 밝혔다. 촘스키 교수는 당시 뮤직비디오에서 영상 말미에 깜짝 등장해 ‘오빤 촘스키 스타일’이라고 말해 화제가 됐다. &nb…

    • 관리자
    • 13-03-18

[ 社說 ]

문체부의 블랙 뭐… 2017.1.13. [시사뷰타임즈] 문체부, 박근혜 영구독재를 조직적으로 계획한 곳 ... 더보기

[한석현 칼럼 '횡설수설']

한심한 박근혜와 그 추종세력의 오리발 작전을 보는 감회!! “한심한 박근혜와 추종세력의 오리발 작전을 보는 감회!!“ 한석현 글<제아무리 거짓말... 더보기

[이명수 칼럼 '민초지후']

(檄文) 박근혜 타도, 결사항쟁, 광화문 광장으로.... (신)시일야방성대곡 (是日也放聲大哭)1905년 11월 20일 장지연(張志淵)은 쪽바리 이또 히로부... 더보기

[오대환 칼럼 '사강정론직필']

어리석은 참으로 어리석은 정권 박근혜 정부가 이란이 미국의 금융제제로 한국에서 찾아가지 못한 3 조원의 돈을 못 찾아... 더보기

[홍정호 '정치인 분석']

최순실 [친구를 보면 그사람을 안다고, 박근혜 단짝] 1956년6월23일 생 병 을 무신 미 술 년 월 일 출 능 부 성 운 운 [성격] 미련스러움이 있다 ... 더보기

[윤미림 메타세콰이어]

아픔의 시간들 (49) - 방송을 떠나다 . . 아픔의 시간들- (49) . 방송을 떠나다 . 여권 받는 고통, 로맹 롤랑 전집 35 권 맨 뒷장마다... 더보기

[현영춘 칼럼 '세상잡설']

상식과 몰상식. 민주주의 국가에서(그 것이 민주주의 국가의 흔히..최고봉이라 일컬어지는 미국이라해도),... 더보기

[김재찬 칼럼 '단순무식']

대한민국은 이렇게 변할 것이다 2016년 4월16일 세월호 참사 2주기오랜동안 글을 올리지 못하였습니다 2년이 가도록 글을 안... 더보기

[박근혜의 모든 것]

[세계의 지식인들 “박근혜 집권 반대, 유신독재의 회귀”] 교협, 58개국 552명 지식인 연대 서명 성명 발표 …박근혜 후보 집권 초국경적 파급력 클 것 ...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