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밤하늘 밝힌 별똥별의 불공, 겁먹은 미쉬건 주민들
  • 유성이 폭발했을 때의 모습 및 폭발 전의 모습 © Mike Austin / YouTube   원문 2018.1.17. 입력 2018.1.17.   [시사뷰타임즈] 화요일 밤, 디트로잇 시 및 주위에 있는 여러 도시들의 보안 사진기 및 차량용 사진기 등이 찍은 수많은 영상들에는 하늘 전체에 걸쳐 확대되는 밝은 빛의 섬광을 보여주는데, 잠시 밤을 낮으로 만들었다.   미쉬건 주 몇 몇 주민들은 소셜 미디어에서 섬광 불빛 이후에 시끄러운 소리를 들었다고 말한다. 많은 사람들은 이 빛과 소리가 유성(별똥별) 때문이라고 말하는 반면, 다른 사람들은 뭔가 더 신비스런 것일 수도 있다고 말했다.   911에 많은 신고 전화가 있은 뒤, 잉햄군 국토안보 및 비상관리실은 주민들에게 “유성으로 인한 자연적인 불공 현상”이므로 걱정하지 말하는 말을 했다.   WWJ에 따르면, 주…

    • SVT
    • 18-01-17
    • 107
  • 中 티안공-1 우주연구소, 3월 말 지구에 떨어질 것
  • 티안공-1 / 사진: CNN원문 2018.1.5. 입력 2018.1.6.   [시사뷰타임즈] 티안공-1 우주연구소는 2011년 발사때만 해도, 중국 부흥의 상징물이 될 수도 있다고 알려졌었다.   이제 이 연구소는 조종 불능 상태가 돼있고 3월 말 지구에 불시착할 것으로 예상되는데 인간에게 가할 위험은 극소하지만 우주강대국이 되기 위해 대담하게 밀어붙이는 중국에겐 약점으로 작용할 것이다.   하버드 스미소니언 우주물리학센터의 우주물리학자 조너던 맫도웰은 “중국인들은 이제 선전하기가 부끄러워졌다.”고 하면서 “실질적인 위험은 적지만, 국제적으로 그렇게 덩치 큰 물체가 이런 식으로 하늘에서 떨어질 수는 없다는 대표적 사례로 받아들여지고 있다”고 했다.   우주 전문가들은 인간에게 위험을 끼칠 가능성은 미미하며 -운주 연구소 잔해가 …

    • SVT
    • 18-01-06
    • 672
  • 우주 해골의 귀환: `핼러윈 소행성` 2018년 지구 지나간다
  • 예술인들이 그린 ‘핼러윈 소행성’ 상상화 © Jose Antonio Penas / SINC / RT   원문 2017.12.23. 입력 2017.12.23.   [시사뷰타임즈] 핼러윈(할로윈) 기간 동안 우주 한복판에 떠있는 소름끼치는 우주 암석이 발견된 이후 거의 정확히 38개월 만인 2018년에 악귀같은 모습을 한 소행성 하나가 지구를 지나가게 돼있는 것으로 보인다.   2015 TB145 또는 ‘핼러윈 소행성’이라고 불리는 넓이가 600m인 암석이 2015년10월31일, 돌진하면서 지구를 지나간 바 있었다. 내서(NASA, 나사)가 이 소행성이 지구에서 48만km 정도 안에 들어왔을 때 레이더로 잡은 모습에는 몇 곳이 확연하게 움푹 파여져있고 또 솟아 있어서 섬뜩한 모양의 이 반들반들한 암석이 해골같은 모습을 지니고 있음을 보여준다.   이 소행성은 2015년10월10일, 허와이(하와이)대학교 연구원들에 의…

    • SVT
    • 17-12-23
    • 290
  • 수수께끼의 항성간 물체, 태양계 비행하면서 외계 기술인지 조사
  • 예술인들이 그린 쿠무아무아의 상상도 © SO/M. Kornmesser / Wikipedia   원문 2017.12.12. 입력 2017.12.12.   [시사뷰타임즈] 다른 태양계에서 우리 태양계로 들어온 수수께끼의 대형 물체를 세계에서 가장 큰 망원경을 이용해 외계인의 기술인지 조사할 예정이다.   그린 뱅크 망원경이 우리 태양계 한복판에서 빠른 속도로 이동 중인 이 수수께끼의 물체가 외계인이 보낸 신호인지를 알아보기 위해 이 물체를 조사하게 된다. 수요일, 다른 외계인이 있다는 증거를 찾고 있는 지구촌 천문 프로그램인 브렉스루 리슨이 이 물체에 대한 관측을 시작했다.   브렉스루 리슨은 연구원들이 굵은 잎담배(ciagr: 시거) 형태의 동체를 지난 10월 허와이(하와이)의 팬 스타스 망원경을 통해 목격했다고 보고하고 있다. 전령의 허와이 말인 쿠무아무아를 따서 …

    • SVT
    • 17-12-12
    • 173
  • 미국의 북부, 땅 속이 녹고 있다!...사회기반 시설 무너져 내릴 판
  • 얼래스커 주 퀴길링곡 정착지가 녹으면서, 사회기반시설들이 바스라지고 있다. (Credit: Alamy) / BBC   다가오는 미국 북부의 대 해빙(解氷)   더워지는 지구로 인한 가장 심대한 영향 중 한 가지가 미국 토양에서 진행 중인 바, 그 영향으로 수천명이 거주지를 이전해야한 하고 세계 전체에 연쇄적 결과를 심대하게 미칠 것이라고 새러 궈다지가 얼래스카에서 보도한다.   원문 2017.10.16.입력 2017.10.22.   [시사뷰타임즈] 블라디미르 로마높스키가 빽빽하고 캄캄한 가문비 나무 숲 속을 걸어간다. 그의 발 아래에 -영구동토층의 덮개 역할을 하고 있는- 밟을 때 기분 좋은 느낌의 이끼 위에서 균형을 잡기 위해 걸음을 멈추거나 속도를 늦춘 것이 한 두 번이 아니다.   때는 7월의 어느 더운 날이며 이 학자는 자신과 팀원들이 땅 위에 설치해 …

    • SVT
    • 17-10-22
    • 4188  [rankinews]
  • 미세 칩 이식 관련, 놀라운 진실과 신화
  • 맑 캐쓴 박사의 왼손에 이식한 미세 칩을 X선 촬영한 것(Credit: Mark Gasson), 이 칩을 이식받은 사람들은 감시 우려에 대해 대수롭게 여기지 않는다.(Credit: Paul Hughes) / BBC리첟 그레이   원문 2017.8.2. 입력 2017.8.3.   [시사뷰타임즈] 현재, 일부회사들이 직원들에게 제공하고 있는 미세 칩은 여러 위험도 동반하는 것이길 하지만 여러분들이 상상하는 위험은 아니다.   데이빗 윌리엄스의 손 등에 아주 작게 돌출된 것은 거의 알아보지 못할 정도이며, 대개의 사람들은 처음엔, 그의 엄지와 검시 사이에 있는 쌀알 크기의 혹을 못보고 지나친다. 33살의 윌리엄스가 앞 문을 자신의 손에서 나오는 파장으로 여는 때라야 겨우 뭔가 이상한 일이 일어나고 있다는 것이 분명해 진다.성냥개비와 비교해본 미세 칩 크기 (Credit: Paul Hughes) / BBC윌리…

    • SVT
    • 17-08-02
    • 2083
  • 징기스칸의 무덤, 왜 발견 안 되나?
  • Credit: Samuel Bergstrom) / BBC젱기스 칸의 무덤, 왜 발견될 수 없는건가?   에린 크레익   원문 2017.7.19. 입력 2017.7.22.   [시사뷰타임즈] 위대한 전사의 무덤 속에 고대 몽골 제국 전역에서 비롯된 보물들이 들어있을 수 있을 것임에도, 몽골인들은 무덤의 위치가 수수께끼로 남아있기를 바란다.   몽골제국은 특급 전설에 맞는 특대형 땅덩어리다. 도로라곤 없고, 영속되는 건물도 전혀 없다; 그냥 펼쳐져있는 하늘, 촘촘한 건초들 그리고 불어오는 바람 뿐이다. 우린 유목민들의 둥근 게르 천막안에서 소금을 친 우유 차를 마시고 또 돌아다니는 말과 염소들 사진도 찍기 위해 가던 길을 멈췄다. 때론 가던 길을 중지하기 위해서도 멈췄는데 - 몽골의 오므느고비 주는 차로 달려도 끝이 없다. 난 이런 곳에서 말을 타고 다 해냈다는 것이 상상…

    • SVT
    • 17-07-23
    • 1051
  • ISIS, 모술시 상징 그랜드 알-누리 사원 알-하드라 사탑 폭파
  •  그랜드 알-누리 회교사원의 알-하드바 사탑 @IRAQI NEWS 원문 2017.6.21. 입력 2017.6.22.   [시사뷰타임즈] 뉴스 통신사들은 이랔 군 말을 인용, ISIS 테러분자들이 모술시의 상징인 알-누리 회교사원을 날려버렸다고 전했다.   ‘옛 도시에 있어온 역사적인 회교사원은 이 사원의 사탑(기울어진 첨탑)으로 특히 유명했다. 로이터 통신은 수요일, 이랔 군 성명서를 인용, 이 사탑이 이제 파괴됐다고 보도했다.   이랔 군 성명서엔 “대쉬(ISIS를 칭하는 애럽어) 테러 패거리들이 알-누리 사원과 이 사원의 알-하드바 첨탑을 파괴시킴으로써 또 하나의 역사적 범죄를 저질렀다”고 적혀있다.   미국 중앙 사령부는 이 사원을 파괴한 것에 대해 “이랔 국민들을 상대로 한 범죄”라고 칭했다. 사령부는 모술시 상징물을 파괴한 것은 ISIS가 …

    • SVT
    • 17-06-22
    • 493
  • 자연의 유익함을 제공한다는 이끼 시목(市木) 장치
  • 시목에는 무선자료통신(소위 와이파이:wierless fidelity)으로 주위의 공기 질을 측정할 수 있는 감지기도 들어있다. / CNN   원문 2017.6.8.입력 2017.6.10.   [시사뷰타임즈] 오염은 전세계적으로 눈에 보이지 않는 살인자들이다.   세계보건기구(WHO)에 따르면, 오염은 1년에 7백만 명을 천수를 다하기 전에 죽이면서, 건강에 위험한 가장 큰 환경적 요소라고 한다.   도시 지역에선, 공기의 질이 특히 문젯거리다. 도시에 사는 사람들 중 80% 이상이 WHO가 정한 한계치를 초과한다고 보고된 공기의 질 수준에 노출돼있다. 그리고 2050년 쯤 돼서는 전세계 인구 2/3가 도시에 살 것임을 감안할 때 도시 공기를 맑게 하는 것은 시급한 문제이다.   공기 오염물질을 줄이는 가장 확실한 방법 한 가지는 나무를 심는 것인데, 잎사귀들이 해로운 미립자들…

    • SVT
    • 17-06-10
    • 600
  • 45억년 된 우주 암석: 진귀한 화성·달 운석, 경매서 1억4천만원에
  • © thefineartofscience / Instagram/ RT 원문 2017.5.3. 입력 2017.5.4.   [시사뷰타임즈] 인간의 손으로 잡아볼 수 있는 가장 오래된 물질이라고 자부하는 것을 포함, 일련의 화성, 달 및 우주에서 온 진귀한 운석들이 온라인 경매에서 개당 비싼 것은 1억4천만원 정도에 팔리게 됐다.   외계의 견본들은 크리스티 경매에서 팔리고 있는 중인데 이 중에는 45억6천만년 된 것도 있다. 크리스티의 경매 전문인 제임스 하이슬랍은 “나이가 하도 놀랄정도로 많이 먹은 것이어서 뭐라고 할 말을 잃을 정도”라고 했다.   크리스티 경매는 경매에서 팔리는 운석들은 모두 ‘S자가 4개’ 붙어있다고 했는데: 크기, 모양, 과학, 그리고 각 운석에 얽힌 이야기 등을 말한다. 하이슬랍은 ‘믿기 어려울 정도로 진귀한’ 운석들의 매력에 대해 다음과 같이 설명했다. …

    • SVT
    • 17-05-04
    • 2320
  • 토성 고리 사이에서 이런 괴이한 소리가...
  • 소음은 예상했던 것보다 훨씬 덜 활성화된 것이었다. © JPL-Caltech / Space Science Institute / NASA / RT   NASA 캐씨니, 토성 고리 사이에서 소름끼치는 소음 포착   원문 2017.5.3. 입력 2017.5.4.   [시사뷰타임즈] 별들 사이에 소리가 있다- 그러나 과학자들이 예측한 것 만큼 많지는 않다. 내서(나사)가 보낸 캐씨니 우주선이 토성의 고리 사이에 있는 공간에서 녹음된 내용이 없는 기괴한 녹음기록을 보내왔다. 스타 트렉(주: 미국 NBC TV의 과학 연재물(1966-69): 거대 우주선 Enterprise 호와 그 승무원이 우주를 탐험한다는 내용)보다는 전화선 이용해 인터넷에 접속케 하는 모뎀에 가까웠는데, 고리 사이의 영역은 놀라울 정도로 먼지가 없는 것으로 보인다 주: 영상이 시작되면 화면 위에 “2017.4.26. 입자 충격은 거의 없는 상태로 토성의 고리 위를 가로 질러 …

    • SVT
    • 17-05-04
    • 491
  • [스노우든의 새로운 누설] 日-美 국가안보국 사이 비밀거래 폭로
  •  © Corbis / Getty Images / RT   원문 2017.4.24.입력 2017.4.25.[함께보기]“민간인, 얼마나 많이 죽인거냐?” 트럼프의 앺갠 MOAB 투하에 트위터 격노[시사뷰타임즈] 내부 고발자 엗워드 스노우든이 공개하고 <인터셒트>지가 펴낸 새로운 서류들은 일본이 미국 국가안보국과 비밀거래를 했음을 폭로하고 있는데, 서류 중 하나는 안보국과의 관계가 1950년대로 거슬러 올라가는 것임을 강조한다.[시사뷰타임즈 주]엗워드 스노우든: 엗워드 조짚 스노우든은 중앙정보국과 미국 국가안보국에서 일했던 미국의 컴퓨터 기술자다. 2013년 스노우든은 가디언지를 통해 미국내 통화감찰 기록과 PRISM 감시 프로그램 등 NSA의 다양한 기밀문서를 공개했다. 스노우든은 자신의 폭로가 대중의 이름으로 자행되고 대중의 반대편에 있는 일을 대중에게 알…

    • SVT
    • 17-04-25
    • 646
  • 10억 마일 밖에서 바라본 지구: 캐시니 포착 감동적 모습
  •  © NASA   원문 2017.4.21. 입력 2017.4.22.   [시사뷰타임즈] 내서(나사의 옳은 발음; NASA)의 캐시니 우주선이 지구로부터 10억 마일 떨어진 곳에 위치한 토성의 고리 뒈도를 도는 동안 믿기 어려운 지구 모습을 포착했다.   이 우주탄사선은 이 사진을 4월12일 찍을 당시 8억7천 마일(14억 km) 떨어진 곳에서 지구의 남 대서양을 보고 있었다고 내서는 말한다.   끌어당겨 찍은 사진에서, 지구의 달도 분명히 볼 수 있는데 밝은 지구 옆에 황활한 우주의 어두움 속에 떠있는 것처럼 보인다.   이 사진은 캐시니가 9월15일 토성 대기권으로 버려지면서 임무를 끝낼 것이기 때문에 지구를 마지막으로 본 것이 됐다.   이 우주탐사선의 최종 대단원의 막을 내리는 의식은 토성의 달 타이튼에 근접해 갔을 때 시작되는데, 토성 표면에서 600…

    • SVT
    • 17-04-22
    • 655
  • 이집트, 3,500년 된 무덤서 미라 8구-수많은 장례용 조각상 등 발굴
  • 이 관은 이집트 락서 지역 인근에서 고고학자들이 발견한 보물들 중 하나다.  원문 2017.4.18. 입력 2017.4.19.   [시사뷰타임즈] -카이로 CNN- 화요일, 이집트 고대부(주: 고대의 것을 주관하는 부서)는 관계자들이 3,500년된 무덤에서 미라 8구, 다양학 색조의 석관 10개 그리고 수많은 작은 조각상을 발굴했다고 공표했다.   이집트의 한 고고학 팀이 이집트 남부 락서 지역 인근에 있는 드라아 아불 나다아 고대도시 대규모 공동묘지에서 여러 무덤을 발견했다. 이름이 우세르하트인 도시의 한 재판관의 것인 T자 형태로 생긴 주 무덤은 신왕조(주: 고대 이집트의 신왕조 시대(1580-1085 B.C.)를 말하며, 제18왕조에서 제20왕조까지의 기간으로, 테베인(人; Thebe)의 세력이 컸던 시대) 당시 귀족 남자들의 대표적인 무덤 중 하나라고 고대부는 밝혔다. 화…

    • SVT
    • 17-04-19
    • 1378
  • [유럽 평화와 통합의 상징] 경매에 나온 윈스턴 처칠 시계: 3700만 원
  • 사진: CNN ▶큰 사진으로 보려면 이곳을 누르십시요원문 2017.4.13. 입력 2017.4.13.   [시사뷰타임즈] 시계 문자판에서 더 이상은 그 이름을 볼 수는 없지만, 작고한 스위스 시계 제조자 르마니아는 군용 시계에 대한 관심이 멈출 수 없이 점점 커지는 덕분에 부활을 맛보고 있다.   하지만, 모든 시계 상표들의 기록을 깨뜨리는데 주효했던 듯한 것은 민간인용 시계였는 바: 4월25일, 스위스 보 주(州)가 윈스턴 처칠에게 선사한 르마니아 시계가 런던 소더비 경매에 나와있다.   초단위도 셀 수 있는 이 시계를 선물받은 것은, 처칠이 여러 해의 전쟁을 겪은 뒤 휴양겸 연설문 작성 기간으로 삼을 겸 스위스 부르시넬 마을에 묵고 있을 때인 1946년 여름이었다.   9월 초, 처칠이 로잔에 갔을 때, 이곳 주민들은 처칠이 세계 제2차 대전 시 했…

    • SVT
    • 17-04-13
    • 1590
  • 세계에서 가장 큰 공룡 발자국, 호주 쥬라식 공원서 발견
  • 호주 서부 댐피어 반도에 있는 월매더니 지역의 로어 크레테이셔스 브룸 샌드스톤에 있는 1.75m 용각성 동물의 발자국 옆에 리처드 헌터가 누워 보이고 있다. 이 용각성 동물은 골반 높이가 땅에서 5.4m 정도였을 것이다.   원문 2017.3.27 입력 2017.3.27.   [시사뷰타임즈] -CNN- 호주에서 역사상 가장 큰 공룡 발자국이 호주 북서부에서 발견됐는데, 길이가 거의 1.75m 나 된다고 이 연구를 기록한 필자가 말했다.   이 발자국은 용각류(龍脚類) 동물(주: 초식 공룡의 총칭)의 것이며 목이 길고 초식성이다. 이 발자국은, 지난해 7월 발견된 역대 육식성 공룡 중 가장 큰 발자국이었던 1.15m를 앞서며 1위로 올랐다.   연구결과를 기록하고 있는 스팁 샐리스베리 퀸스랜드 대학교 교수 는 “거대한 발자국은 무조건 장관”이라고 CNN의 기록적인 화석…

    • SVT
    • 17-03-27
    • 1230
  • 중국 강 바닥에서 발견된 금-은 보물 1만 점
  • 발견된 명 왕조시대의 유물들 / 중국 인민일보 / RT 원문 2017.3.21. 입력 2017.3.21.   [시사뷰타임즈] 300년 전의 명 나라 왕조 시대의 금, 은 보물 1만 점 이상이 중국 강 바닥에서 발견됐다.   중국 스촨성 남서부에 있는 강 바닥에 300년 이상 자리 잡고 있던 기념비적인 발견물이 고고학자들에 의해 발굴됐다.   쳉두에서 남쪽으로 약 50km 지점에 있는 민지앙 강과 진지앙 강이 만나는 곳에서 찾아낸 것 들 중엔 금, 은 그리고 동으로 만든 동전도 많다.   검, 칼 그리고 창을 비롯하여 보석, 가재도구, 철제무기들도 발견되었다고 스촨성의 문화유적 및 고고학연구소장이 말했다.   말끔하게 원래의 모습으로 회복된 많은 발견물들은 아직도 양각으로 무늬를 넣은 형태 및 특성들을 완벽히 보여주고 있다.   이 발견으로 발…

    • SVT
    • 17-03-21
    • 1030
  • 마스커우 총 대주교 "레닌 시신 매장, 시기상조 아니다"
  • 붉은 광장 묘에 있는 블라디미르 레닌의 방부처리된 시신 © Oleg Lastochkin / Sputnik   원문 2017.3.16.  입력 2017.3.17.   [시사뷰타임즈] 라셔(러시아) 정교회의 고위 대변인은 레닌의 시신을 붉은 광장에 있는 묘에서 제거하겠다는 생각을 일축하면서, 그런 일을 하기에 앞서 이 나라는 소비엣 연방 및 공산주의자 유산을 제거해야만 할 것이라고 했다.   인터팩스 지는 라셔 정교회 관계자 알렉산드르 취프코프의 말을 인용해 “우린 붉은 광장에 레닌의 시신이 있다는 것이 그리스도교의 전통과 무관하다는 것을 아주 잘 알고 있다. 그러나 소비엣 연방 이후의 기간 동안 非(비) 소비엣연방화 및 비공산주의화 운동을 완수하기 전에 시신을 이장하는 것에 의문을 제기할 수는 없다”고 보도했다.   쉬프코프는 또한 라셔 연방 내의 정치적 상…

    • SVT
    • 17-03-17
    • 439
  • "2117년까진 화성에 정착할 것“: UAE, 적색 행성 인간 거주 경쟁 참여
  •  © Mohammed Bin Rashid Space Centre MBRSC / YouTube   2017.2.15.(원문) 입력 2017.2.16.   [시사뷰타임즈] 애럽 에머럿 연합국(아랍 에미레이트는 틀린 발음: The United Arab Emirates, UAE, 정확히는 왕들이 다스리는 애럽 국가 연합; 수도 아부 다비)이 원유가 풍부한 나라가 2117년까지 화성에 인간을 정착시키겠다는 새로운 계획을 세운 가운데, 화성에로의 경쟁에 끼어들었다.   애럽 국가는 2014년에서야 겨우 우주국을 설립했지만, 그 이후로 정부는 사막의 모래 위에 모하메드 빈 라쉬드 우주 센터를 키우기 위해 수백만 달러를 쏟아부어왔다.   3년 간 존재해 오면서, 이 신생 우주국은 미국, 라셔(러시아) 그리고 중국 등의 다른 우주 여행국들과 공식적인 협약을 통해 무기와 연계시켜 왔다.   현재 UAE 수상 쉐이크 모하메드 빈 라쉬드 알 마크토…

    • SVT
    • 17-02-16
    • 1164
  • 캐나다 퀘벡: 돼지 머리 사건 있었던 회교사원 또 총격.. 6명 사망 8명 부상
  • 구급차와 경찰차가 테러 현장을 둘러싸고 있다. BBC 영상 갈무리   2시간 전(원문) 입력 2017.1.30.   캐나다 퀘벡시에 있는 한 회교사원에서의 총격으로 6명이 살해되고 8명이 부상을 입었다고 경찰은 말한다.   [시사뷰타임즈] 총격이 시작된 곳은 일요일 퀘벡 이슬람 문화 센터에서였는데, 이곳엔 50명 이상이 저녁 기도를 위해 모여있었다.   용의자 한 명이 현장에서 체포됐고 다른 한 명은 인근에서 체포됐다. 경찰은 전반적으로 볼 때 용의자가 더 있다고 생각하지 않는다.   캐나다 당국은 이번 총격 사건을 테러 공격으로 취급하고 있다.   캐나다 수상 쟈스틴 트루더는 “우리는 예배와 마음의 피난의 중심지에 있었던 회교도인들에 대한 이번 테러 공격을 강력히 비난한다”고 성명서를 내어 말했다.   “회교도와 …

    • SVT
    • 17-01-30
    • 1272

[ 社說 ]

김정은의 김여정 … 평창 동계올림픽 개막식 장에 미국 부통령 마익 펜스가 김정은의 여동생 김... 더보기

[T·H·A·A·D ]

사드 4기 배치완료: 스톨텐베르그 “北 세계적 위협, 세계적 대응 필요” 2017.9.7. 사드(높은고도최종단계처리) 미사일 요격체제가 성주군에 도착한 모습 © Lee Jong-hye... 더보기

[미국 대선, 트럼프 행정부]

트럼프의 망언: 미국에 오는 이민자? 거지소굴 같은 나라들 출신 사진: CNN 원문 2018.1.12. 입력 2018.1.12. [시사뷰타임즈] 대통령 도널드 트럼프가 폐쇄된 문 뒤... 더보기

[ 대한민국의 성지 ]

천호성지: 하늘이 부르는 성지···방대한 규모 및 그 다양함 © SISAVIEW위치: 전북 완주군 비봉면 내월리 천호동 905-1 입력 2018.1.23. [시사뷰타임즈] 서울에... 더보기

[세월호, 잊지 않겠다 ]

[온전한 형태의 유골 발견] 동물이 사람옷과 구명조끼 착용하나! 22일 오전 전남 목포신항 세월호 거치장소에서 선체수색 관계자들이 작업을 하고 있다. / ... 더보기

[주요 해외뉴스]

천벌받는 미국? 캘러포녀, 대형산불 이어 이류까지...사망자 급증 진흙에 뒤덮인 여자를 비상 구조대원 4명이 들어올리고 있다. 소방서는 몬테시토 무너진 ... 더보기

★ 죽어가는 4대강

환경단체 40곳 감사원에 ‘4대강 사업’ 공익감사 청구...왜 중요한가? 그 아름답던 금강이 넓은 호수가 돼 썩은 물이 고여있다. 2014.7.30 © SISAVIEW 입력 2017.5.24. [시... 더보기

전두환의 숨은재산 찾기

전두환 소장 미술품,,,진품일 경우 수백억원 대 검찰이 확보한 전 전 대통령 측 미술품 6백여 점은 대부분 장남 재국 씨의 수집품이라고 한... 더보기

[원융선사의 황제철학관]

2.12 ~ 2.18 번갯불에 콩 구워 먹으려는 김정은 [자세히보기]쥐띠36년생 너무 급하게 마음먹지마라48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