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제임스 웹 우주 망원경, 미세 유성에 얻어맞아


웹 망원경의 주요 반사체인 거울은 18개 조각으로 구성돼 있으며 넓이는 6.5m이다. IMAGE SOURCE,NASA

 

 

입력 2022.6.9.

BBC 원문 1시간 전

 

[시사뷰타임즈] 아주 조그만 암석 파편 하나가 새롭게 보낸 제임스 웹 우주 망원경의 주요 거울을 들이 받았다.

 

먼지 크기인 미세 유성이 끼친 피해는 관측소 자료에 눈에 띌만한 영향을 만들어 내고 있지만 이 망원경의 전반적인 임무를 제한하지는 않을 것으로 예상된다.

 

제임스 웹은 혁명적인 -그러나 노쇠한- 허블 우주 망원경을 계승하기 위해 지난 해 12월에 발사됐다.



관련기사 - 2021.12.20


 

천문학자들은 712일 이 망원경으로 찍은 우추 최초의 전망을 공개할 예정이다.

 

미국의 우주국인 NASA는 막 일어난 일만 보더라도 이 사진들은 역시 놀라운 게 될 것이라고 했다.

 

사건523일과 25일 사이 어느 시점에 벌어졌던 것으로 보인다.

 

분석 결과는 C3 -이 망원경의 6.5m 넓이의 주요 반사체를 구성하고 있는 Be 버릴렴 (알칼리 토류 금속 원소) 황금 타일들- 라고 알려져 있는 거울의 조각 부분이 이 파편에 얻어맞았음을 시사한다.

 

우주 한복판을 이동하는 것들의 속도는 제아무리 작은 입자라 할지라도 또다른 물체와 충돌하게 되면 많은 에너지를 전달하게 된다. 이 망원경은 현재 5차례 얻어맞았는데 이번 것이 가장 심각하다.

 

이 망원경은 다 드러내 놓도록 설계된 것인 바: (18개로 이루어진) 거울들은 허블 같은 다른 우주 망원경들에 보이는 관 가리개로 보호받지를 못한다. 그 대신, 반사체들은 하나로 된 거대한 태양 가리개 뒤에 자리잡고 있어서 이 거울들을 안정적으로 유지해 주는데, 이렇게 기온을 차갑게 하는 것이 적외선 탐지에 필요하기 때문이다.

 

미세 유성이 들이 받을 가능성은 예견된 것이었고 이번과 같은 만일의 사태에 대한 대책이 이 망원경 재료, 구성요소들의 결함 그리고 망원경을 작동시키는 다른 방식들 등에 선택적으로 체화돼 있다.

 

메릴랜드 녹색 띠 지역에 있는 NASA의 가다드 우주비행본부의 이 특별계획 기술 부 관리자인 폴 게이스너는 우린 이 망원경이 우주의 환경을 잘 견뎌내야 할 것임을 항상 알고 있었는데, 이러한 환경에는 가혹한 자외선 및 태양에서 나온 전하를 품은 입자들, 은하계 속의 이례적 원천들에서 나오는 우주 광선들 그리고 우리 태양계 속에서의 미세 유성들의 간헐적 충돌 등이 포함돼 있다.” 고 했다.

 

우린 여러 가지 것들에 대한 가능성 -광학적인 것, 온도, 전기적인 것, 기본틀 적인 것-을 염두에 두고 이 망원경을 설계/건조했는데, 우주에서 오랫 동안 있은 후에 조차도 이 망원경의 야심찬 과학적 임무를 반드시 수행할 수 있도록 만들기 위함이다.”

 

공학기사들은 일그러진 부분을 상쇄함으로써 영향을 받은 거울의 자리를 바로잡긴 하겠지만, 일그러진 부분 모두를 없앨 수는 없다.

 

웹 망원경은 현재 가깝고 먼 우주에 대한 관측사항들을 수집하면서 자체 역량을 보여주고 있다. 천문학자들은 다음 달에, 이와 관련된 사진을 세계에 내놓을 것이다.

 

과학자들은 135억년도 더 전에 우주를 바로 최초로 밝혀준 별들을 알아보기 위해 더욱 장기적으로 이 망원경을 이용할 생각이다.

 

과학자들은 또한 먼 곳에 있는 행성들이 거주 가능한 세계들인지 알아보기 위해 그 행성들의 대리를 보는 커다란 을 훈련시키게 될 것이다.




James Webb Space Telescope hit by tiny meteoroid

 

By Jonathan Amos

BBC Science Correspondent

 

Published1 hour ago

 

IMAGE SOURCE,ESA

Image caption,

Artwork: The James Webb Space Telescope

 

A tiny rock fragment has hit the new James Webb Space Telescope's main mirror.

 

The damage inflicted by the dust-sized micrometeoroid is producing a noticeable effect in the observatory's data but is not expected to limit the mission's overall performance.

 

James Webb was launched in December to succeed the revolutionary - but now ageing - Hubble Space Telescope.

 

Astronomers are due to release its first views of the cosmos on 12 July.

 

The US space agency Nasa said these images would be no less stunning because of what's just happened.

 

The incident appears to have occurred sometime between 23 and 25 May.

 

Analysis indicates the mirror segment known as C3 - one of the 18 beryllium-gold tiles that make up Webb's 6.5m-wide primary reflector - was struck.

 

The speed at which things move through space means even the smallest particles can impart a lot of energy when colliding with another object. Webb has now been hit five times with this latest event being the most significant.

 

Webb has an open design; its mirrors are not guarded by the kind of tubular baffle seen on other space telescopes, such as Hubble. Instead, the reflectors sit behind one giant sunshield that allows them to maintain the stable, cold temperatures needed to detect infrared light.

 

The possibility of micrometeoroid hits was anticipated and contingencies like this were incorporated into the choice of materials, the construction of components and the different modes of operating the telescope.

 

"We always knew that Webb would have to weather the space environment, which includes harsh ultraviolet light and charged particles from the Sun, cosmic rays from exotic sources in the galaxy, and occasional strikes by micrometeoroids within our Solar System," said Paul Geithner, technical deputy project manager at Nasa's Goddard Space Flight Center in Greenbelt, Maryland.

 

"We designed and built Webb with performance margin - optical, thermal, electrical, mechanical - to ensure it can perform its ambitious science mission even after many years in space."

 

Webb main mirror

IMAGE SOURCE,NASA

Image caption,

Webb's primary reflector has 18 segments and is 6.5m wide

 

Engineers will adjust the positioning of the affected mirror segment to cancel out a portion of the introduced distortion, but they can't remove it all.

 

Webb is currently gathering observations of the Universe, near and far, to demonstrate its capabilities. Astronomers will present these pictures to the world next month.

 

Longer term, the scientists intend to use Webb to try to see the very first stars to light up the cosmos more that 13.5 billion years ago.

 

They'll also train the telescope's big "eye" on the atmospheres of distant planets to see if those worlds might be habitable.

 

[기사/사진: BBC]



Comment



  • BC 7000, 친초로 미라: 죽은 사람들과의 동거
  • 아자파의 산 미구엘 드 아자파에 있는 타라파카 대학 박물관에 있는 친초로 미라. 이 미라는 나이가 6~7실된 남자 아이의 것인데 방사선 연대 측정 결과는 4,100년 이상 된 것임을 시사한다. 이 어린이 미라와 더불어 어른 미라도 있다. IMAGE SOURCE,COURTESY UNIVERSITY OF TARAPACÁ[이집트와는 많이 다른 미라 사진, 더 많이 보기]     입력 2021.10.25.BBC 원문 11시간 전   [시사뷰타임즈] 칠리 (칠레) 항구 도시 아리카에서 살고 있는 아나 마리아 니에토는 “어떤 사람들에겐 묘지 위에서 산다는 것이 이상하게 보일 수도 있겠지만, 우린 익숙하다.” 고 말한다.   퍼루 (페루) 와의 국경 상에 있는 아리카는 세계에서 가장 건조한 아타카마 사막의 모래 둔덕 위에 지어져 있다.   그러나 16세기에 이 해안 마을이 발견되기 오래 전에는, 이 지역은 친초…

    • SVT
    • 21-10-25
    • 694
  • 섭씨 50도에서의 삶: 팽창하는 사막, 거의 떠난 원주민들
  •  먹이로 줄 풀이 없어서, 잘게 조각 낸 판지를 먹는 염소들. 사막 폭풍에 실려와서 거의 담장 높이로 쌓인 모래 둔덕. /BBC 영상   [BBC 제공 영상으로 보기]   입력 2021.10.16.BBC 원문 7시간 전   [시사뷰타임즈] 북부 마우리타니아 사람들은 기후변화를 직접 몸으로 체험하고 있다.   상승하는 기온과 사막화가 여러 공동체들을 없애 버리고 있으며, 섭씨 50도에서의 일련의 삶들에선 많은 사람들이 어쩔 수 없이 더 나은 삶을 찾아 조상 대대로 살아온 고향을 떠나고 있는 것이 발견된다.     -영상에서-     시디 화도우아. 소금 광부: “이곳은 정말이지 뜨겁고, 그냥 정상적인 열기기 아닙니다. 마치 불과 같지요. 물을 부어 놓으면, 열기 때문에 증발해 버립니다. 거칠고 또 거칠고 힘들고. 지독히도 뜨겁습니다.” &nb…

    • SVT
    • 21-10-16
    • 910
  • 금지된 고대 폼페이의 성애물
  •     압력 2021.10.8.BBC 원문 2021.10.6   [시사뷰타임즈] 네이플스 (나폴리) 에 있는 국립고고학박물관 안에는 ‘비밀 방’ 이라고 알려져 있는 한 공간이 있는데, 폐허가 된 폼페이와 허큘레니엄 (헤르쿨라네움)에서 완벽하게 보존돼있는 채로 발견된 것들이다.   잠시 동안 이 예술작품들은 ‘도덕성이 입증되어 특별히 허용된 남자들만 접할 수 있는 것이었다. 현재 대중들에게 개방돼 있는 이 수집품들은 성과 성적 표현에 대한 고대인들의 자세에 믿기 힘들 정도의 통잘력 및 이러한 것들이 수 세기에 걸쳐 어떻게 변천돼 왔는지를 보여 준다.   영상: 훼르난도 테익세이라 & 이사벨라 카르도소     [BBC 제공 영상으로 보기]-영상에서-     화면: 이 영상에는 성적인 내용이 들어 있음   ※ 일부러 탄 것인지 아…

    • SVT
    • 21-10-09
    • 807
  • 멕시코시, 소름끼치는 아즈텍 해골 탑 발굴
  •     [BBC 제공 동영상으로 보기]입력 2021.9.29.BBC 원문 2021.9.28   [시사뷰타임즈] 한때 아즈텍의 적들에게 겁을 주기 위해 쓰였던 650개 이상의 해골이 멕시코 시에서 발굴됐다.   이 해골들은 해골 선반 받침대의 일부를 이르고 있는데 ‘후에이 촘판틀리’ 라고 알려져 있으며, 1521년에 지은 가장 중요한 신전들 중 하나 바로 옆에 있다.   (16세기에 멕시코 및 퍼루 (페루) 에 침략하여 정복했던) 스페인 정복자들 중 한 명은 아즈텍 수가 해골 수만 개로 어떻게 채워져 있었는지를 묘사했는데 - 침략하는 병사들에게 있어선 겁을 먹게 하는 전망이었다.     영상에서     목이 잘렸던 해골들이 많다. 해골들 사이에 세멘트를 넣고 굳혔는데, 이런 해골들이 해골 위에 해골, 그 해골 위에 또 해골 식으로 층층이 벽을 이루…

    • SVT
    • 21-09-29
    • 217
  • 7,000년 전 소녀 DNA: 이제까지 알려지지 않은 인간 무리
  • 사진: 시계 방향으로; 레앙 페닌게 동굴은 연구원들이 7,000년 전에 살았던 젊은 수렵-채집녀의 유해를 발견한 곳이다./ 마로스의 뾰족한 것들이라고도 알려져 있는 돌화살촉은 8,000년 전까지로 거슬러 올라갈 수 있으며, 술라웨시 섬 남부에 살고 있던 사람들이 개발한 토알레안 기술복합단지의 대표적인 것이다. / 사진은 레앙 페난게에서 발견됐을 때 거의 완벽하게 보존된 베쎄의 유골을 보여 준다. 대니소반 인들은 41,000년 전에 알타이 산맥에 살았던 멸종된 사람 속 (屬)이다. 여기까지 CNN/ 레앙 패닌게 동굴의 발굴자들. 이 동굴은 종전에 동물을 묘사한 고대 암석 예술화가 있다고 보고 돼온 곳이다. VIGOURTIMES   입력 2021.8.26.CNN 원문 2021.8.25   고대 십대 토알레안 소녀의 뼈대만 남은 유해는 커다란 바위들 사이에 누워 있었는데, 이 바위들은 …

    • SVT
    • 21-08-26
    • 1282
  • 왕짜증 중국: 김치, 중국이 원조라고 또 주장... 분란 재점화
  • '김장‘ 이라고 알려져 있는 전통적 공동체 제조과정 동안 여자들이 배추로 김치를 만들 준비를 하고 있다. Ed Jones/AFP/Getty Image   입력 2021.8.20.CNN 원문 2021.8.20.   [시사뷰타임즈] 한국의 많은 가정과 전 세계 여러 식당에서 제공되는 단지 양념맛이 강한 주식 그 이상으로, 김치 - 상징적인 채소 발효 요리- 가 한국과 중국 사이에서 또 다시 문화적 다툼 대상이 됐다.   오래 끌어온 요리 (음식) 전쟁에서 일제 사격이 발사된 것은 7월달인데, 한국의 문화체육관광부가 한국 음식 몇 가지에 대해 "적절한 외국어" 로 공식 지침을 개정한다고 고지를 했을 때였다.   그러한 음식들 중에는 김치의 새로운 공식 중국어 명칭을 씬퀴라고 할 것이라는 규정이 있다. 오래된 일반적인 번역인 파오 카이 (소금에 절인 발효 야채) 는 배제될 것이었다. …

    • SVT
    • 21-08-21
    • 875
  • 고대 펄션 (페르시아) 인들: 건물 구조 자제가 냉방 장치!
  • 여러 탑에 나있는 구멍들은 탁월풍 쪽을 향하고 있으면서, 이 바람은 잡아서 내부 밑쪽으로 깔데기 처럼 내려 보낸다. (Credit: Alamy) 탁월풍 (卓越風) 이란, 어느 지역에서 어떤 시기나 계절에 따라 특정 방향에서 가장 자주 불어오는 바람을 말하는데, 이른바 무역풍 (貿易風), 계절풍(季節風) 따위가 그것이다.     고대 이집트에서부터 펄션 (페르시아) 제국에 이르기까지, 수천 년 동안 한 기발한 방식이 산들바람을 붙잡아 우리들을 시원하게 해주었다. 배출가스가 없는 냉방 방식을 찾는 가운데, “바람을 붙잡아 두는 것” 이 다시 한 번 우리들을 도울 수 있다.   입력 2021.8.13.BBC 원문 2021.8.11.   [시사뷰타임즈] 이란 중앙에 있는 사막의 야즈드 시는 오랫동안 창조적 독창성의 중심지이어 왔다. 야즈드는 야크찰이라 불리는 지하 냉장 …

    • SVT
    • 21-08-13
    • 1003
  • 올림픽의 금-은-동··· 실제 가치, 얼마나 되나?
  • (좌에서 우로) 동경 2020 올림픽에서 사용되는 은, 금 그리고 동     입력 2021.8.2.CNN 원문 2021.7.31.   [시사뷰타임즈] 동경 2020에 참여하고 있는 선수들은 역사책에 한쪽 기록될 기회를 위해 -그리고 집으로 메들 (메달)을 갖고 가겠다는 희망을 품고- 경쟁하고 있다.   메들을 하나 진짜로 딴다면 -금이거나 은이거나 또는 동이거나- 그건 가격으로 따질 수 없을 정도로 꽤나 값진 것이다.   과거 영국의 7종 경기 선수였던 켈리 소더튼 (여) 은 -2004년 애씬 (아테네) 에선 동을 하나 땄고 2008년 베이징에서의 4 x 400 계주 경기에서도 동- CNN에 메들들은 자신의 힘들었던 작업과 노력이 보상받은 것을 기억하게 해주는 것이라고 했다.   소더튼은 금요일 CNN에 “전 제가 딴 메들들을 절대로 팔지 않을 겁니다.” 라고 하면서 “많은 것을 의…

    • SVT
    • 21-08-02
    • 947
  • 고대 이집트 미라, CT 단층촬영 검사... 왜 할까?
  • 출처: CNN 방영 영상  [CNN 제공 영상으로 보기]    입력 2021.6.30CNN 원문 2021.6.29.   [시사뷰타임즈] 사제의 것으로 여겨지는 미라 1구가 이틀리 밀란 (밀라노) D에 있는 한 병원에서 CT 단층촬영검사를 받았다. 이 과정은 이 미라의 신워 및 이 미라가 보존된 방식에 대한 발견을 하기 위한 특별계획의 일환이다.     -영상에서-   화면 설명: CT 단층촬영검사를 받고 있는 이 고대 이집트 미라는 이 미라의 과거에 대해 알기 위함이다.   이 과정은 이틀리 (이탈리아) 밀란 (밀라노) 시에 있는 한 병원 방사능학 연구진이 주도했다.   사비나 말고라 (여), 미라 특별계획 연구원: “이것은 일종의 사실상 (가상적) 해부입니다. 우린 이 미라를 연구할 수 있도록 미라 내부로 날아들어 가는 류의 일을 할 수 있습니다. 우린 이 …

    • SVT
    • 21-06-30
    • 1289
  • 이집트에서 발견된 ‘고대 가라앉은’ 도시의 선박과 신전들
  • (210719) -- 알렉산드리아, 2021.7.19. (신화) - 2021년7월19일, 고고학자 한 명이 이집트, 알렉산드리아 해안 도시 해저 고고학적 임무 수행 중에 군용 선박 유해 한 척에서 작업을 하고 있다. 이집트 관광/유물부가 월요일 내놓은 성명에 따르면,이집트-프랑스의 이집트 알렉산드리아 해안도시의 해저 임무에선 군용 선박의 유해 한 척과 장례식 단지 한 곳을 발굴 했다고 한다. (Ministry of Tourism and Antiquities/Handout via Xinhua) (Photo by Xinhua/Sipa USA)   입력 2021.7.20.CNN 원문 2021.7.20.   [시사뷰타임즈] 잠수부들이 한때 이집트의 지중해에서 가장 컸던 항구였다가 가라앉은 고대의 퇴니스-헤라클레이온 시에서 선박 유해 한 척 및 그리스 상인들의 존재를 묘사하고 있는 장례식 단지 한 곳을 발견했다고 7월19일 이집트가 말했다.   나일강의 서부 지류 하구에서 …

    • SVT
    • 21-07-20
    • 706
  • [캐나다 실체4] 대규모 어린이 무덤 격노 속, 천주교회 두 곳 더 화재
  • 자료사진: 캐나다, 마니토바에 있는 과거 브랜든 인디언 기숙학교터에 세워져 있는 십자가. 2021.6.12. © REUTERS/Shannon VanRaes     입력 2021.7.2.RT 원문 2021.6.28   [시사뷰타임즈] 브리티쉬 컬람비어에 있는 또 다른 천주교회 두 곳이 불기에 휩싸인 것으로 보이는 가운데, 첫 번째 국가들의 어린이들을 위한 지금은 존재하지 않는 기숙학교 두 곳에서 대규모 무덤들이 발견된 이래로, 파괴된 천주교회는 4곳이 됐다.   이 화재 두 건은 토요일 오전에 보도됐는데, 60km 정도 떨어진 곳에 있는 초파카에 있는 성모 교회 및 헤들리에 있는 성 앤의 교회 두 곳을 불길이 삼키고 있다. 성 앤의 교회가 있는 땅은 상부 시밀카메엔 인디언 결속체에 속한 것이며, 초파카는 하부 시밀카메엔 영토에 속한 것이다.   이 두 교회 건물은 나무로 지어진 것이…

    • SVT
    • 21-07-02
    • 1076
  • [캐나다 실체3] 7월1일 국가의 날, 일리저버스 II 동상 쓰러뜨려
  • 캐나다, 마니토바, 위니펙 주 입법부 바깥에서 집회가 벌어지는 동안 외관이 훼손된 일리저버스 2세 여왕의 동상이 쓰러뜨려 진 뒤 누워있다. 7월1일 © Reuters / Shannon VanRaes 식민지 시대, 천주교 기숙학교 표지없는 무덤 발견으로 얼룩 입력 2021.7.2.RT 원문 2021.7.2.   [시사뷰타임즈] 시위자들이 토착민 학교 어린이들의 표지 없는 무덤들이 발견된 것에 대한 격노를 터뜨리며, 일리저버스 (엘리자베스) 여왕 2세 흉상을 비롯 마니토바 입법부에 Dt는 동상 몇 개를 쓰러뜨렸다.   입법부 건물 인근에 집결한 운동가들은 목요일 항의시위를 위해 주도 위니펙에 자리잡고 있는 입법부 건물 근처에 집결하여, 한때 인근에 있는 일리저버스 여왕 2세 동상을 걸어내려가면서 이 동상을 홱 잡아 당겨 땅에 쓰러뜨렸다.   일리저버스 …

    • SVT
    • 21-07-02
    • 418
  • [캐나다 실체2] 토착민 기숙학교 인근: 표지없는 무덤 거의 200기 또 발견!
  • 사스카체완의 첫 번째 국가 코웨쎄쓰에 있던 마리에발 인디언 기숙학교가 있던 터에서 표시되지 않은 무덤들 속의 유해가 발견된 밭에 수백명이 철야 농성을 하며 집결해 있다. IMAGE COPYRIGHTGETTY IMAGES     입력 2021.7.01BBC 원문 6시간 전   [시사뷰타임즈] 캐나다 내의 한 토착 국가가 브리티쉬 컬람비어의 한 기숙학교가 있었던 땅 인근에서 182명의 유해를 발견했다고 했다.   ‘로어 쿠네네이 밴드’ 는 이 유해들이 전에 기숙학교였던 곳에 다니던 학생들 것인지에 대해 말하기엔 너무 이르다고 했다.   그러나 이번 발견은 캐나다 전역의 증가하고 있는 표시되지 않은 무덤 수에 추가되는 것이다.   침울한 이러한 발견 사실들이 범국가적인 격노를 촉발시켰고 일부의 7월1일을 캐나다의 날이자 휴일로 하는 것을 취소하라는 요…

    • SVT
    • 21-07-01
    • 856
  • 현재 인류 포함, 인간 계보와는 다른 인종: ‘용 인간’ 유해 발굴
  • 용 인간의 해골은 거대하면서도 뇌 크기는 우리 인간 종의 평균 뇌 크기와 똑같다. IMAGE COPYRIGHTKAI GENG 용 인간이 어떻게 생겼을 것인지에 대한 예술인의 상상도. 골격은 강력한 구조로 돼있으며 다부졌을 것임을 암시한다. IMAGE COPYRIGHTKAI GENG     입력 2021.6.27BBC 원문 1일 전   [시사뷰타임즈] 중국 연구원들이 완전히 새로운 인간 종에 속한 것일 수도 있는 고대 해골의 비밀을 밝혔다.   이 연구진은 니앤덜썰 (네안델탈) 이나 호모 이렉터스 등으로 알려져 있는 고대 인종 가운데서도 우리의 가장 가까운 진화적 친척이라고 주장했다.   “용 인간” 이라고 별칭이 붙은 이 표본은 최소 146,000년 전에 동 아시아에 살았던 인간 집단을 보여준다.   이 유골은 1933년 중국의 북동부 할빈에서 발견됐었지만, 아주 최근에 와서야 과학자…

    • SVT
    • 21-06-27
    • 1118
  • 더없이 행복한 요새?: 미 난민수용소, 어린이들 “감옥 같아요!”
  • 일부 천막들 속에는 어린이 수백명이 있다. ‘더 없이 행복한 요새’ 라는 수용소 표지판      미국 이민 어린이 수용소의 ‘가슴 찢어지는 상황’     입력 2021.6.23BBC 원문 2021.6.23   [시사뷰타임즈] 미국 텍서스 사맊에 있는 국경 구금 본부에선 이민 온 어린이들이 경보를 울릴만한 상태에서 살고 있는 중인바 - 이곳에선 각종 질병들이 횡행하고, 음식물은 위험스러울 수 있으며 그리고 성학대에 대한 신고들도 있음을 BBC가 이곳의 직원들 및 어린이들과의 대담을 통한 조사에서 알아냈다.   최근 몇 달 사이에, 미국에선 이민자들 및 중미 지역 출신의 망명을 원하는 자들이 대규모로 증가하고 해왔다. 폭력, 여러 자연 재해들 그리고 코로나 유행병과 관련된 경제 갈등 등등이 이민-망명자 들이 유입되는 이유들 중 일…

    • SVT
    • 21-06-23
    • 850
  • [캐나다 실체1] 식민지, 토착민 학교서 어린이 유해 215구 발견
  • 1950년 대, 기숙학교의 토착민 어린이들의 모습  IMAGE COPYRIGHTREUTERS[BBC 제공 영상으로 보기]     입력 2021.5.29.BBC 원문 4시간 전   [시사뷰타임즈] 어린이 유해 215구가 들어 있는 거대한 무덤이 캐나다가 과거 토착민들을 동화시키기 위해 세웠던 기숙학교에서 발견됐다.   이 어린이들은 1978년 폐교된 브리티쉬 컬람비어에 있는 캄뤂스 인디언 기숙학교에 다니던 학생들이었다.   이 발견 사실은 목요일, 트켐뤂스 테 세크웨펨크 원주민 단체인 ‘첫번째 국가’ 대표가 발표했다.   수상 쟈스틴 트루도는 이것은 “우리나라 역사의 수치스런 장” 에 대해 “고통스런 기억을 상기시켜주는 것” 이라고 했다.   ‘첫번째 국가 (First Nation)’ 는 현재엔 알려져있지 않은 이 주검들의 원인과 시기를 확정하기 위해 박물관 전문…

    • SVT
    • 21-05-29
    • 1378
  • 독일, 식민지 시대 나미비아 집단종족 학살 공식 인정
  • 헤레로 반군들 중 생포된 사람들이 1904/5년 문서 저장고 속에 쇠사슬로 엮여있는 모습이 보인다. 나미비아는 세계 제1차 대전 후, 남아공이 수십년 동안 지배한 뒤 1990년에 독립을 얻어냈다. IMAGE COPYRIGHTGETTY IMAGES. 부족 최고지도자이자 변호사인 베쿠이 루코로는 현지 언론에 “거래는 선조들의 피의 댓가로는 불충분한 것” 이라고 말했다. IMAGE COPYRIGHTGETTY IMAGES    희생자들의 유골은 우생학 연구를 위해 독일로 보냈었다. (우생학이란, 후랜시스 갈퉁 -진화론 찰스 다윈의 사촌- 가 주장한 것으로서 인종중애는 우열이 있고 그 중 백인 유럽인들이 그 나머지 모든 인종보다 우월할 것이라는 착각 속에 빠진 것이었다. 그리고 이 이론에 입각하여 유대인 학살을 나찌가 저지른 것이었다. 아래 영상으로 보기)[BBC 제공 영상으로 보기]   입력 202…

    • SVT
    • 21-05-28
    • 682
  • 미군, 1958년 중국 본토에 원폭투하 할 수도 있었다
  • (좌) 큐모이 섬 상의 중국 국수주의자 군인들, 이 섬은 1958년 중국의 대포 포격 집중지가 됐었다. (우) 병사들이 1958년 대만 해협 위기 쯤, 쿠모이 섬의 항구에 대포 포탄을 쌓고 있다.     입력 2021.5.25.CNN 원문 2021.5.24.   [시사뷰타임즈] 새롭게 나타난 누출 서류들은, 1958년 대만 해협 위기 기간 동안 워싱튼의 군 기획자들이 중국 본토에 핵무기를 사용할 계회을 세우라고 밀어붙였었음을 밝혀 준다.   토요일, 뉴욕 타임즈지가 최초로 보도한 이 서류들은, 중국의 대만 침략을 저지하기 위한 핵무기 사용에 대해 워싱튼의 논의가 어느 정도까지 갔었는지를 드러내고 있는데, 이에는 그에 대한 보복으로 미국 여러 기지가 핵 공격을 당할 가능성에 대해 미군 지도자들이 감안했던 내용도 들어 있다.   이 새로운 정보는, 1971년 비엣남 (…

    • SVT
    • 21-05-25
    • 419
  • 화석화 된 거대 조개껍질: 필러핀 당국, 2,500만 달러 어치 압수
  • 해안경비대에 따르면, 불법 거대 조개껍질 양은 이 지역에선 가장 많은 것이라고 한다   입력 2021.4.19.CNN 원문 2021.4.17.   [시사뷰타임즈] 필러핀 (필리핀) 이 금요일 화석화 된 거대 조개 150톤 이상 -거의 2.500먼 달러 어치- 을 압수한 뒤, 조개껍질 경축을 벌이고 있는 중이다.   합동 작전의 일환으로, 필러핀 해안경비대는 현지에선 “타클로보” 라고 알려져 있는 조개껍질을 팔라완 주 서부에 있는 시티오 녹색 섬 해안에서 발견했다고 자체 훼이스북에 글을 올렸다. 이 불법 조개 껍질 양은 12억 페소 (2억4천8백만 달러) 어치이다.   해안경비대의 팔라완 사령관 코모도어 제니토 바실로에 따르면, 이번 불법 거대 조개껍질 분량은 이 지역에선 가장 많은 것이라고 한다.   사법집행 대원들은 용의자 4명을 체포하여 필러핀 야생동물…

    • SVT
    • 21-04-19
    • 1830
  • 이집트: 3천년 전 룩소르 황금도시 발견, 투탄카문 이후 최대
  • 잃어버린 ‘황금의 도시’ 전경. 이곳은 2021.4.10. 이집트 상부 룩소르 서부 댐에서 고고학자들이 최근에 발견했다. © REUTERS/Amr Abdallah Dalsh     입력 2021.4.11.RT 원문 2021.4.10   [사사뷰타임즈] 한 무리의 고고학자들이 이집트 룩소르 인근으로 산발적으로 뻗어나가고 있었던 고대 도시 유적을 발굴했는데, 내용물은 수백년 만에 가장 중요한 발견물들 중 하나라고 칭송을 받아왔다.   이 도시는 기원전 1391년에서 기원전 1353년사이이 이집트를 통치했던 아멘호텦 왕 3세 때로 거슬러 올라가는 것이며, 고대 제국에서 한 때 가장 강력한 행정력과 산업시설 등이 있었다고 발굴단장 고고학자 자히 하와스가 성명을 통해 말했다.   이 유적지는 “룩소르의 잃어버린 황금의 도시” 라고 명명됐는데 이집트에서 발견된 이런 류의 가장 큰 고…

    • SVT
    • 21-04-11
    • 1092

밤툰 - 100% 무료웹툰
카지노블랙잭 STC555.COM
카지노사이트 라이브카지노 STC555.COM
F1카지노 영종도파라다이스 STC555.COM
맥스카지노 STC555.COM
ag슬롯카지노 STC555.COM
강원랜드숙박 STC555.COM
빠칭GO카지노사이트 STC555.COM
실시간강원랜드 STC555.COM
엠카지노 라스베가스슬롯머신 STC555.COM
에비앙카지노 카지노예약 STC555.COM
강원랜드슬롯머신 STC555.COM
내국인카지노 STC555.COM
경마경주결과 STC555.COM
카지노주소 카지노사이트주소 STC555.COM
마카오친구들 STC555.COM
슬롯머신잭팟 STC555.COM
트럼프카지노 33카지노 STC555.COM
스타카지노주소 STC555.COM
F1카지노 카지노슬롯머신 STC555.COM
보스카지노 STC555.COM
다파벳가입 STC555.COM
슈퍼카지노 카지노사이트 STC555.COM
인터넷카지노추천 STC555.COM
대박카지노 카지노가입머니 STC555.COM
블랙잭규칙 STC555.COM
강원랜드홀덤 STC555.COM
강원랜드카지노 STC555.COM
엠카지노 정선카지노슬롯머신 STC555.COM
로얄드림카지노 STC555.COM
카지노술집 STC555.COM
강원랜드출입 STC555.COM
코리아레이스경마 STC555.COM
텍사스카지노 STC555.COM
카지노추천 STC555.COM
부산경마결과 STC555.COM
삼삼카지노주소 STC555.COM
슈퍼카지노주소 STC555.COM
대박카지노주소 스타카지노 STC555.COM
온라인카지노싸이트 STC555.COM
로얄카지노주소 STC555.COM
태양성카지노 STC555.COM
트럼프카지노 STC555.COM
개츠비카지노주소 엠카지노 STC555.COM
개츠비카지노 F1카지노 STC555.COM
개츠비카지노 F1카지노 STC555.COM
대박카지노 카지노가입머니 STC555.COM
홍대카지노바 STC555.COM
COD카지노 STC555.COM
태양성카지노사이트 STC555.COM
에프원카지노 트럼프카지노 STC555.COM
카지노사이트주소 w카지노 STC555.COM
에그벳 STC555.COM
에프원카지노 슈퍼카지노 STC555.COM
에그카지노사이트 STC555.COM
에프원카지노 슈퍼카지노 STC555.COM
빠칭GO STC555.COM
M카지노 STC555.COM
마이크로게이밍 STC555.COM
개츠비카지노 F1카지노 STC555.COM
경마경주결과 STC555.COM
제주카지노호텔 STC555.COM
더킹카지노 STC555.COM

[ 시사 View 社說 ]

윤석열, 급히 휴가 … 한국의 K9 천둥 자주포美 전직 관료들 "펠로시 만나지 않은 尹, 미국 모욕한 ... 더보기

[ 대한민국의 성지 ]

벨화스트 축제: 교황 “벽은 허물고 다리를 놓아야 합니다” 입력 2022.2.17.BBC 원문 2022.1.30. [시사뷰타임즈] 교황의 친선 영상 전언이 수요일 사회 전반을... 더보기

[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

코로나질병: 과학자들, 아제 예방주사가 일으키는 휘귀한 혈전 발견 악스펏 (옥스포드)-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을 전달하는 100나노미터 미만의 아데노바이러스에... 더보기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

랜셋 의장 - 코로나-19, 美 생물학실험실서 비롯된 것 입력 2022.7.3.RT 원문 2022.7.1. 명예로운 의학 잡지에서 코로나-19 위원회 의장을 맡고 있는 제... 더보기

[세월호, 잊지 않겠다 ]

[온전한 형태의 유골 발견] 동물이 사람옷과 구명조끼 착용하나! 22일 오전 전남 목포신항 세월호 거치장소에서 선체수색 관계자들이 작업을 하고 있다. / ... 더보기

[주요 해외 소식]

[기고만장] 유크레인 대사, 獨 수상 모욕한 것 “사과 안할 것” 1. UN, 사상 최초로 유크레인 평화해법에 만장일치 합의 2. 세계 에너지 감시단체, 라셔 제재... 더보기

[T·H·A·A·D ]

사드 4기 배치완료: 스톨텐베르그 “北 세계적 위협, 세계적 대응 필요” 2017.9.7. 사드(높은고도최종단계처리) 미사일 요격체제가 성주군에 도착한 모습 © Lee Jong-hye... 더보기

[미국 대선, 트럼프 행정부]

트럼프, 또 자기중심적으로 미치 맥코널 인신공격 입력 2021.2.17.BBC 원문 22분 전 [시사뷰타임즈] 4년 동안 신물 나게 보아온 트럼프의 속성이자... 더보기

[주요 국내 소식]

전여옥 “유승민과 손잡고 신당창당? 이준석에 ‘현역으로 군대 가야지’ … 1. 전여옥 “유승민과 손잡고 신당창당 이준석에 ‘현역으로 군대 가야지’ 하는 셈” 2. ... 더보기

★ 죽어가는 4대강

환경단체 40곳 감사원에 ‘4대강 사업’ 공익감사 청구...왜 중요한가? 그 아름답던 금강이 넓은 호수가 돼 썩은 물이 고여있다. 2014.7.30 © SISAVIEW 입력 2017.5.24. [시... 더보기

전두환의 숨은재산 찾기

전두환 소장 미술품,,,진품일 경우 수백억원 대 검찰이 확보한 전 전 대통령 측 미술품 6백여 점은 대부분 장남 재국 씨의 수집품이라고 한... 더보기

[원융선사의 황제철학관]

[금주의 운세] 8.8 ~ 8.14 쥐띠24년생 깜빡 정신이 나갈 수 조심36년생 신에게 열심으로 기도해 보라48년생 조금 더 깃...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