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BC] 이란 장군 살해한 것, 트럼프 재선에 도움 될까?


 

입력 2020.1.7.

BBC 원문 2020.1.6.

 

[시사뷰타임즈미국이 공습으로 이란 사령관 카셈 솔러마니를 죽인 것에서 비롯된 낙진이 대통령 선거에 관련된 정치 속으로 흘러들어가는 건 불가피한 일이었다. 모든 것이 대통령 선거와 관련된 정치 속으로 요즈음 흘러들어 가며 이것이 의심할 여지 없는 주요 줄거리이다.

 

미국과 이란 사이의 긴장이 고조되고 있는 가운데, 이로 인한 장기적 결말은 이란이 어떤 공격으로 나오느냐 및 얼마나 강도 있는 충돌이 따를 것인지에 달려있다.

 

만일 최종적 귀결 내용이 미국의 이랔에서이 철수라면, 이제까지의 상황과는 반대되는 상황이 될 수 있으며, 매파는 울부짖고 비개입주의자들은 경축을 하게될 것이다.

 

하지만 단기적으로는, 한달 내로 시작되는 민주당 대통령 예비선거와 11월 달의 총선 모두에서 이미 암시하는 것이 있다.

 

전쟁 대통령?

 

전통적으로 주요 해외정책 위기에 직면해 있는 미국 대통령은 치소한 단기적으로 대중들의 지지를 받는데 유리하다.

 

국제적 위기 및 전쟁시 단기적으로 대통령 인기가 오르는 효과는 조즈 JW 부취의 입지를 1991년 걸프전쟁 때 띄워주었다. 그의 아들 조즈 W 부쉬는 그의 지지도가 9/11 사태 및 앺개니스턴 폭격 이후 급격히 상승했다.

 

하지만, 이런 일들은 군이 대규모 개입된 것이다. 국가적 위기가 걸려있는 것이 계속 낮은 상황이라면, 최소한 여론조사 면에서 보더라도 손에 잡힐 정치적 유익은 알아보기도 어렵다.

 

버락 오바마는 2011년 리비아에서이 공중전이 벌어지는 동안 지지율에 변화가 없었다. 트럼프가 시리아에게 화학무기를 사용했다며 이 나라 공군기지에 미사일을 발사했을 때, 살짝 올랐던 지지율은 나중에 알고 보니 대통령 임기 내내의 지지율에서 변동이 없는 것이었으며 한 남자가 통계학적으로 소음을 낸 것에 불과한 것으로 나타났다.

 

솔러마니 공습 뒤 처음 실시한 조사 내용은 트럼프가 행해온 모든 것에 대한 것과 마찬가지로 이란 상황을 처리한 트럼프에 대해 극렬하게 대중들이 양분됐다. 암살조치를 지지하는 비율은 빈약한 두자릿 수였는데, 비슷한 두자릿수로 대통령이 충분히 주의깊지를 못하다며 트럼프에 대해 우려를 보였다.

 

놀라운 군사적 승리나 오래 끌어온 유혈전이 부족하기에, 최종 결과는 트럼프의 대통령 업무에 대한 관점에 대해서 말하자면, 똑같은 것에서 좀더 오를 수 있는 것이었다.

 

공화당의 지지

 

하지만, 트럼프는 항상 자신을 지지하는 사람들을 모아놓고 보수적이거나 선동적인 조치로써 유익을 얻는 듯한 방식으로 이번의 일에서 유익을 얻는 것은 끝난 것일 수도 있다.

 

똑같이 허핑튼포슷이 조사한 여론조사에서 공화당원들 중 83%는 이번 공습에 찬성한다고 했다. 한편, 트럼프 지지자들은 공격적으로 나아가면서 솔러마니 공습은 정치적 반대자들을 촉발시킬가장 최신의 방법이라고 했다.

 

사회연결망 상에선, 트럼프 지지자들의 솔러마니 공습으로 인한 결과에 대한 우려를 표명하는 사라믈에 대한 공통적 반응은 여더분들이 잃어서 미안하네였다. 보수적인 모방 웹사이트인 바빌론 비는 민주당원들이 솔러마니의 죽음을 애도하느라 미국 국기를 절반만 게양하고 싶한다는 농담을 했다.

 

중동에서 벌어질 일들도 또한 트럼프가 자신에 대한 탄핵 빛 다가오는 상원에서의 심판에 대한 국내적 관심을 멀리 돌려버리도록 돕는게 될 지도 모른다. 월요일 오전 트럼프가 올린 여러 트윗 글 속에서 트럼프의 마음이 그런 거 같다.

 

우리의 역사상 바로 이 순간에 이런 정치적 장난질에 내가 무척 바쁨에도 시간을 보낸다는 것은 슬픈일이다!”라고 트럼프는 적었다.

 

민주주의적 비둘기파

 

민주당 쪽에선, 솔러마니 공습은 이랔 전 백미 이래로 너무나 근육을 풀지 못했던 당내에서 반전운동에 활기를 불어넣을 수 있다.

 

민주당 대선 후보 선두주자 중 한 명인 버니 샌더스는 즉시 자신이 평화를 사랑하는 후보임을 내세웠다.

 

비엣남(베트남) 전에 대해서도 내 말이 옳았다. 이랔 전에 대해서도 내말이 옳았다. 난 이란과의 전쟁을 방지하기 위해 힘이 닿는한 모든 일을 하겠다.”고 그는 자신의 트위터에 적었는데 지신의 전쟁반대 노력이 담긴 영상도 올렸다. “난 아무에게도 사과할 사람이 없다


또 다른 대선 후보자이며 민주공화 양당이 추구하는 정권교체 전쟁을 격렬히 반대하는 털시 개버드는 솔러마니 공습은 미국 헌법을 위반한 전쟁 행위라고 했다.

 

개버드(민주당)의 이러한 말들은 중동 지역에서 미군을 상대로 대리인 싸움을 지지했다는 솔러마니에 대한 기록을 맹비난하고 이번 공격의 타당성을 비판하는 민주당 다른 대선 후보자 두 명과는 대조적이다.

 

피티 버티기엑은 어떻게 이런 결정을 할 수 있는지에 대해 그리고 우리가 이 일로 인한 결과물에 준비가 돼있는 지의 여부에 대해 심각한 여러 의문들이 있다고 했다. 일리저버스 워렌은 솔러마니를 살인자라고 칭했다. 에이미 클로부차는 이랔에 있는 미군의 안전을 우려했다.

 

한편 뉴욕시장이었던 마이클 블룸벅은 이번 공습을 암살(민주당 대선후보 여러 명이 쓴 말)”이라고 칭하는 버니 샌더스는 어처구니가 없다고 했다.

 

솔러마니는 미국인의 피를 엄청나게 손에 묻였던 자다라고 블룸벅은 말하면서 “”내가 아는 사람들 중 아무도 미국이 솔러마니를 잡는 방식이 잘못됐다고 생각하지 않을 것이라 했다.

 

같은 당 내의 진보파와 온건파 사이의 균열은 토론 내용이 의료보험 문제로 돌아갈 때면 몇 번이고 되풀이 되며 표출된다. 만일 이란 위기가 더 위중해진다고 할 때, 군사력 사용에 대한 것도 똑같이 균열을 보일 것이다.

 

조 바이든의 도전

 

솔러마니 공습에 대해 허핑튼포슷이 조사한 여론조사에선 민주당 선두주자인 조 바이든에게 좋은 소식이 나왔는데, 민주당응 응원하는 사람들 및 민주당 쪽으로 기우는 유권자들 중 62%가 이란 문제에 대해 조 바이든을 신뢰한다고 했다. 이것은 47% 지지를 받은 샌더스와 워렌을 훨씬 앞지르는 것이다.

 

이러한 결과는, 부통령으로 8, 상원 대외관계 위원회 의장으로 오래 있었던 것을 포함한 조바이든의 오랜 해외 정책 기록을 감안할 때, 놀라운 것이 아니다.

 

하지만 이러한 실무경력 실적이 전적으로 축복인 것만은 아닌 바, 중동에 초점을 맞추면서, 2003년 이랔 전쟁을 지지했던 바이든에 대해 다시금 관심이 쏠렸으며, 자신의 이러한 경력에 대해 가끔 뒤죽박죽으로 혼란스럽게 옹호했던 것에도 관심이 쏠린 까닭이다.

 

토요일, 아이오와 주에서 한 유권자의 질문에 대해, 바이든은 이랔 전쟁 승인에 찬성하는 투표를 하긴했지만, 자신은 이랔과의 갈등이 시작됐을 때 이것을 처리하는 부쉬 대통령에 대해 처음부터 반대했었다고 말했다.

 

바이든은 전쟁이 시작되기 전과 후 모두 지지한다는 발언을 했지만, 자신이 2005년부터 시작한 투표에 대해 유감을 이번에야 겨우 처음으로 표명한 것이다.

 

바이든이 자신이 이랔 전을 지지했다는 것을 정당화시켜보려고 몸부림을 치면 칠수록, 언론들은 범국가적 관심이 쏠릴 이야기를 제공하면서 어느 부분에서 호도를 하거나 과자앟는 지 찝어낼 것이고, 바이든을 반대하는 사람들은 자신들이 이용할 약점을 더욱 감 잡을 것이다.

 

산소는 더 이상 없다


12월의 탄핵 싸움이, 주요 속보가 홍수처럼 쏟아지는 가운데, 뒤처져 있는 민주당 후보들에게 관심을 갖게 해줄 만큼 탄탄하게 만들어 주지 못한다 해도, 현재 이란 문제와 상원의 트럼프 탄핵 심판은 어느 것이 관심을 더 끌지 경쟁적인 입장이 되게끔 돼있다.

 

이런 상황은 코리 부커, 데벌 패트릭, 탐 스네이어 그리고 아직도 대통령 후보 경선 입장에 있지만 여론조사에서 점점 더 약하게 나오고 다가올 예비선거 출마자격 제한선 그 이하일 몇몇 대선후보들에겐 안 좋은 소식이다.

 

이런 상황은 또한 기금 모음이 폭증하고 있으면서도 만일 유권자들이 해외 문제에 사로잡히게 된다면 단명할 것임을 아이오와 주 최근 여론 조사가 보여주는 클로부차에겐 말썽이 되는 것일 수도 있다.

 

대통령 선거유세 정치에선 나중에 분발하는 후보자가 도움이 된다. 하지만, 이란 위기가 보이는 상황이기에, 이미 늦은 것이 될 수도 있다.



Could killing of Iranian general help Trump get re-elected?

 

Anthony Zurcher

North America reporter

@awzurcheron Twitter

6 January 2020

 

Image copyrightGETTY IMAGES

 

It was inevitable that the fallout from the US airstrike that killed Iranian General Qasem Soleimani would spill into presidential politics. Everything spills into presidential politics these days, and this is without a doubt a major story.

 

With tensions rising between the US and Iran, the long-term consequences will largely depend on the nature of Iran's response to the attack and the intensity of any conflict that follows.

 

If the end result is a US withdrawal from Iraq, the politics of the situation could be turned on its head, with hawks doing the howling and non-interventionists celebrating.

 

In the short term, however, there are already some possible implications both for the Democratic presidential primaries that begin in less than a month and November's general election contest.

 

A wartime president?

 

Traditionally, a US president facing a major foreign policy crisis benefits from at least a short-term bump in public support.

 

The "rally around the flag" effect boosted George HW Bush's standing during the 1991 Gulf War. George W Bush saw his approval surge to record levels in the days after the September 11 attacks and subsequent bombing of Afghanistan.

 

Those were massive military engagements, however. When the stakes have been lower, the tangible political benefits - at least in terms of polling - are harder to discern.

 

Barack Obama saw no change in his approval ratings during the 2011 air war in Libya. When Donald Trump fired missiles at a Syrian air base in response to that nation's use of chemical weapons, the slight increase in his ratings appear in hindsight to be little more than statistical noise for a man whose approval has been relatively stable throughout his presidency.

 

The first survey following the Soleimani strike suggests the public will be as sharply divided on Trump's handling of the situation as it has been on everything else this president has done. A slim plurality approve of the action, but a similar plurality also express concern that the president did not "plan carefully enough".

 

Short of a stunning military victory or a protracted bloody fight, the end result could be simply more of the same when it comes to views on the Trump presidency.

 

Republican support

 

Trump could end up benefiting from this episode, however, the way he always seems to benefit from his controversial or incendiary moves - by rallying his base.

 

In that same Huffington Post poll, 83% of Republicans said they approved of the airstrike. Meanwhile, the president's supporters have gone on the attack, treating the Soleimani strike as the latest way to "trigger" political opponents.

 

On social media, a common Trumpian response for those expressing concerns about the consequences of the Soleimani strike is "sorry for your loss". The Babylon Bee, a conservative parody website, joked that Democrats want to fly US flags at half-mast to mourn Soleimani's death.

 

The drama in the Middle East may also help the president by turning national attention away from his impeachment and looming Senate trial. That seemed to be on the president's mind in multiple tweets Monday morning.

 

"To be spending time on this political Hoax at this moment in our history, when I am so busy, is sad!" he wrote.

 

Democratic doves

 

On the Democratic side, the Soleimani strike could invigorate an anti-war movement within the party that has not seriously flexed its muscles since the height of the Iraq War.

 

Bernie Sanders, one of the Democratic front-runners, was quick to stake out his peace candidate credentials.

 

"I was right about Vietnam. I was right about Iraq. I will do everything in my power to prevent a war with Iran," he wrote in a tweet that included a video about his anti-war efforts. "I apologize to no one."

 

Image copyrightAFP

Image caption

Protests were held in Washington about the drone strike

 

Tulsi Gabbard, another candidate who has vigorously opposed what she views as "regime-change wars" pursued by both parties, said the Soleimani strike was an "act of war" that violated the US constitution.

 

Those statements stood in contrast to other Democratic candidates, who both condemned Soleimani's record of support for proxy wars against US forces in the region and criticised the wisdom of the attack.

 

"There are serious questions about how this decision was made and whether we are prepared for the consequences," said Pete Buttigieg. Elizabeth Warren called Soleimani a "murderer". Amy Klobuchar expressed concerns for US troop safety in the region.

 

Meanwhile, former New York Mayor Michael Bloomberg took aim at Sanders, saying it was "outrageous" for the Vermont senator to call the strike an "assassination" (a word used by several Democratic candidates).

 

"This is a guy who had an awful amount of American blood on his hands," Bloomberg said. "Nobody that I know of would think that we did something wrong in getting the general."

 

A rift within the party between progressives and moderates was on display time and again when the topic turned to healthcare during the debates. If the Iran crisis gets hot, the use of military force could become an equally divisive topic.

 

Biden's challenge

 

The Huffpost poll on the Soleimani strike had some particularly good news for front-runner Joe Biden, with 62% of Democratic and Democratic-leaning voters saying they "trust" him on Iran. That's well ahead of Sanders and Warren, who 47% said they trust on the subject.

 

Such a response isn't surprising, given Biden's long record of foreign policy experience, including eight years as vice-president and a lengthy tenure as chair of the Senate foreign relations committee.

 

That track record isn't entirely a blessing, however, as a focus on the Middle East has once again turned attention to Biden's support for the 2003 Iraq War - and his sometimes muddled defence of it.

 

In response to a question from a voter in Iowa on Saturday, Biden said that while he voted for the Iraq War authorisation, he opposed President Bush's handling of the conflict "from the very moment" it began.

 

Biden had spoken in support of the war before and after it was launched, however, and only first expressed regrets about his vote starting in 2005.

 

The more Biden twists and turns to qualify his Iraq War support, the more media outlets will point out where he is misleading or exaggerating, giving the story national attention - and the more Biden's opponents could sense a weakness they could exploit.

 

No more oxygen

 

As if December's impeachment fight didn't make it hard enough for back-of-the-pack Democrats to generate attention amid a flood of major breaking news, now Iran is set to compete with a Senate trial of the president for top billing.

 

That's bad news for candidates like Cory Booker, Deval Patrick, Tom Steyer and the few other stragglers who are still in the race but languishing in the polls and below the cut-off mark to qualify for upcoming primary debates.

 

It could also spell trouble for Klobuchar, whose surge in fundraising and Iowa polling of late could prove short-lived if voters become preoccupied with events overseas.

 

In presidential campaign politics, it helps to be the candidate who gets hot late in the game. With the Iran crisis looming, however, it may end up already being too late.

 

[기사/사진: BBC]



Comment



[ 시사 View 社說 ]

文 그리고 복지부:… 사진출처=CNN입력 2020.2.18. [시사뷰타임즈] 현재 전 세계적으로 볼 때, Covid-19... 더보기

[스페셜 NEWS]

코로나바이러스, 역사상 최악 질병들과 비교...어느게 더 치명적인가? 1918년 스페인 유행성 독감이 창궐하는 동안 미국 시애틀 경찰의 모습 © Wikimedia Commons 입력 ... 더보기

[포토 NEWS]

세계 제2차 대전 여러 전장을 넣은 순 은화 발행 목적은? 오타와, 온타리오주, 2020년 2월 5일 /PRNewswire/ -- 로열캐나디언민트가 캐나다 참전 용사들의 ... 더보기

[정확한 정보] Q&A

BDS 운동...동참 요망 입력 2020.12.17. [시사뷰타임즈] BDS(Boycott, Divestment, Sanctions) 즉, 구매거부, 투자회수, 제재 등... 더보기

[종합 NEWS]

Covid-19: 총 사망 2,200 감염 76,600..한국 156명 감염 사진: CNN입력 2020.2.21. [시사뷰타임즈] 이 질병 발원지인 중국 후베이 성은 오늘 새로운 감... 더보기

[ 시·선·집·중 ]

태영호 전 북한 주영 공사...국회의원 후보라고? 사진: wikipedia입력 2020.2.17. [시사뷰타임즈] 태영호는 1962년 생이며 2016년8울17일, 어떤 경로... 더보기

[ 화젯 거리 ]

평생 1번도 보기 힘든 영국 은행의 금괴 40만개 사진: BBC 방영 영상 중에서[BBC 제공 영상으로 보기] 입력 2020.2.20.BBC 원문 2020.2.19 [시사뷰타... 더보기

[오피니언 NEWS]

[James Griffiths] 中 의사 죽음의 낙진: 시진핑에게 최대의 악재 분석: 제임스 그리피스 CNN 편집자 주: 제임스 그리피스는 CNN 고위 PD이자 “중국의 ‘만리... 더보기

[제휴 및 광고 문의]

제휴및 광고문의 게시판입니다. 시사뷰 타임즈는 시사뷰 까페와 연계된 것으로서 적지 않은 조회가 있습니다. 따라서 시사... 더보기

[기사제보 받습니다]

이 게시판은 회원가입후 작성 가능하며, 역사물 또는 어떠한 기록물 등은 … 기사 제보도 아닌데 장난삼아 한 두줄 글을 올리는 사람도 있고 그 중에는 악성코드가 들... 더보기

[타임스퀘어]

뒤 끝 추잡한 한국의 前 대통령들 2005년5월25일 기자 시사회에서 제작진이 공개한 10·26 직후의 궁정동 안가 연회장 사진, 오... 더보기

[메인 큰 타이틀]

민주당 9차 토론회: 승자들 그리고 패자들 사진: CNN[CNN 제공 토론 장면 보기]글: 크리스 클리자 입력 2020.2.20.CNN 원문 2020.2.20. [시사뷰... 더보기

[메인 작은 타이틀]

징징대는 트럼프: 韓 영화 “기생충” 오스카 상들 석권에 불만! 트럼프, 오스카상 수상한 한국 영화에 기분 별로 입력 2020.2.21.CNN 원문 2020.2.21 [시사뷰타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