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리 뼈 골절된 아동: 어떻게 세계 1위 인간 계산기 됐나


 

입력 2020.9.2.

CNN 원문 2020.9.2

 

[시사뷰타임즈] 869,463,853 X 73 ...답이 뭔가?

 

평균적인 사람들이라면, 자신의 계산기로 손이 가겠지만, 20살 된 네엘라칸트하 브하누 프라카쉬는 이미 답을 알고 있다.

 

윗 문제의 답은 63,470,861,269 이며 브하누가 계산에 걸린 시간은 겨우 26초인데, 그는 인도에서 세계에서 가장 빠른 인간 계산기로 알려져 있으며 머릿 속에서 계산을 끝낸다.

 

림카 책 기록’ -기네스북과 동등한 인도의 세계 기록 책- 에 따르면, 브하누의 정신 속 숫자 처리 과정은 평균 12초인데, 평균적인 두뇌보다 10배나 빠르다.

 

브하누는 자신은 저 정도의 복짭한 계산은 구조화된 관행을 통해 목이 부러질 정도로 빠른 속도로 처리할 수 있다고 말한다.

 

브하누는 “8,7638로 곱하는 곱셈을 하고 있다고 합시다라고 말하면서, “난 아마도 8천을 8로 곱해 64,000을 내고, 7008로 곱해 5,600을 내며, 608로 곱해 480을 내며, 38을 곱해 24를 낼 것이다. 그리고 이 모든 것 4가지를 더하는 것이다라고 하는데, 그러나 이런 과정은 인간의 두뇌가 이 모든 것을 기억할 것을 요한댜.

 

내 방식을 내가 뭐라고 부르건 간에, 결과적으로, 때론 그냥 이런 일이 일어난다. 분명이 이렇게 하는데엔 모종의 과정이 있지만, 여러분들의 누되를 훈련시키면, 이 과정은 그냥 일어난다.“

 

인도 남부의 텔란가나 주의 하이데라바드에서, 815일 브하누는 런던의 정시운동올림피아드(MSO)가 주최한 암산세계우승자전에서 아시아인으로선 처음으로 금을 땄다. 브하누는 또한 이 경기 23년 역사상 처음으로 유럽인이 아닌 우승자이기도 했다.

 

브하누가 이 경쟁에 처음 선을 보인 자리에서, 그는 13개국에서 온 상대방 29명을 이기면서 금을 캐낸 것이다. 그의 속도는 너무도 특출나서 심판관들은 브하누에게 가외의 고생을 시키면서 더 많은 계산 식을 풀게하여 그의 정확성을 확인했다.

 

브하누를 그냥 신동이라 부르지 말자.

 

분명코 아니다. 왜냐면, 신동이라는 말을 좀 문제가 있는 것으로 것으로 여기는 바, 신동이란 건 노력이나 경험도 곁들여지지 않은 것이고 그냥 어디선지도 모르게 취득된 상황인 까닭이다.”라고 브하누는 말하면서, 자신의 특출난 수학 능력이 쉽게 온 게 아님을 강조했다.

 

사실상, 모든 것이 대단히 다른 것일 수 있어왔다.

 

 

생명을 위협하는 부상

 

2005년 당시 5살이었던 브하누는 조카의 스쿠터르 타고 가다가 트럭이 스쿠터를 들이 받는 바람에 도로에 머리를 크게 부딪히며 떨어졌다.

 

브하누는 머리뼈에 골절상을 입었다. 85 바늘을 꿰매고 복수의 수술을 거친 뒤 의사들은 브하누를 의학적으로 유발시킨 의식 불명 상태로 만들었다.

 

거의 7일 후에 브하누가 깨어났을 때, 의사들은 브하누의 부모에게 브하누가 머리 부상 때문에 남은 여생 동안 인지 약화상태가 될 수 있을 것이라고 했다.

 

그 다음 한 해를 브하누는 병상에만 누워있었다.

 

그 사건은 내가 재미있는 것이라고 정의해왔던 것들을 바꾸어 놓았고 또 그 사건이 오늘 제가 여기 있는 이유이기도 합니다.”라고 그는 말한다.

 

회복기간 동안, 브하누는 자신의 머리를 쓰기 위해 체스 두는 법 및 수수께끼들을 푸는 법을 배웠고, 궁극적으로는 수학 문제를 푸는 쪽으로 나아갔다.

 

전 당시의 고통을 생생하게 기억합니다...그건 제 인생에서 처음으로 가장 정신적 외상을 입었떤 경험입닏.”라고 그는 회상하면서 “1년 동안은 학교 조차도 다닐 수 없었습니다. 낫기 위해 제가 오로지 의존했던 것이라곤 숫자들과 수수께끼들이었습니다.”

 

머리 부상은 브하누를 추하게 뵈는 상처가 있는 사람으로 남겨 놓았다. 아들의 감정을 보호해 주기 위해, 그의 부모들은 1년 동안 집 주위에 있는 모든 거울들을 없애버렸었다. 그러나 브하누는 자신의 이마에 있는 훙터가 자신을 정의내리는 게 되지 않도록 하겠다고 결심했다. “그러한 결심이 저를 앞으로 나아가게 해주었고 전 제가 잘 할 수 있는 게 뭔가 있다는 것을 알고 있었고 그것에서 제 자신을 증명할 것이라고 생각했습니다.”라고 그는 말한다.

 

2007, 7살이 된 브하누는 안드흐 프라데쉬 주에서 열린 주 산수 속도 경쟁 대회 청소년 이하급에서 3위를 했다. 아들이 얻어낸 성정에 그의 아버지는 눈물을 흘렸다. 브하누는 아버지가 눈물을 흘린 것은 메들(메달)이 아니었고 저를 경기에 가게 만든 무엇이 아버지를 감동시켰던 것입니다.”라고 그는 말한다.

 

이때 이후로 브하누는 많은 우승을 거머쥐었는데, 그중엔 2011년 인도에서 열린 누구라도 참여할 수 있는 국가 산수 속도 경쟁 대회도 있었다. 그리고 13살이라는 나이부터, 브하누는 국제 경쟁 대회에서 인도를 대표했고, 인간의 계산능력, 곱셈 능력, 초 뺄셈 그리고 정신적 수학: 23에 대한 능력 등에서 세계 기록 4개를 깨뜨렸다.

 

그는 또한 림카 기록 50개를 깨뜨리면서 전설적인 인도의 수학인 샤쿤탈라 데비와 비교 대상까지 됐다.

 

제가 세계 기록에 대해 도전을 할 때면, 제 주위의 세계가 느려지는 것 같다고 거의 느낍니다.” 라고 브하누는 자세히 말하면서 ‘DC 커믹스(만화)’ 송의 유명인물과의 비교도 했다



DC 커믹스...란게 뭔가?


 

섬광과 같다.”주위에 있는 것 외의 모든 것을 해나갈 때 그 해나가는 곳은 흐릿하다. 분명히 기분은 괜찮게 느끼지만 극도로 자유롭게 느껴지면서 이런 복잡한 계산을 이 정도의 속도로 실질적으로 해내는 것이다.

 

그렇기에 두뇌 속에서 불붙어 있는 신경 세포들이 우리가 상상하지 못하는 것들을 할 능력이 있다고 믿도록 우리를 이끌어 간다. 그래서 제가 여러분들은 거의 초영웅처럼 느껴질 것이라고 말을 하는 겁니다. 거의 말입니다.”

 

 

수학을 멋진 것으로 만들어

 

브하누는 자신은 수학공포증을 뿌리채 뽑겠다는 자신의 목표에 열정적이라고 말하는데, 수학을 향해 갖고 있는 누려운 느낌들은 우리들로 하여금 계산을 해야만 하는 상황을 피하도록 만들면서 우리가 인생애서 여러 선택을 할 때 부정적인 영향을 미친다고 말한다,

 

심리학에서의 현재의 방향이란 저널에 실렸던 2002년 연구 결과에 따르면, “수학 걱정이 몸시 심한 개개인들은 수학을 피하려는 강한 경향이 특징적이며, 자신들의 수학 경쟁력을 궁극적으로 약화시키고 중요한 경력을 쌓을 길을 미리 배제시킨다.”고 나와있다.

 

2018, 브하누는 무한대 탐험하기라는 것을 설립했는데, 수학적 놀이를 통해 인지능력 발달을 추적함으로써 수학은 멋진 것이고 도전할 만한 것이며 흥미롭고 뭔가를 제공해주는 것이 많은 것이라고 인식시키기 위한 교육 기구다.

 

제 경험은 제가 인도의 교회 정부 학교에 다니던 시절 아이들이 곱셈이라는 것이 덧셈을 반복적으로 하는 것이라는 사실을 모른다는 사실을 깨달았던 날부터 시작됐습니다.”라고 브하누는 설명하면서 그것이 어린이들을 걸리게 만드는 것이며, 그것이 제가 이 회사를 시작한 때이기도 합니다.”

 

가입회원이 50만명인 이 기구는 인도에서 풀뿌리 대중 수준에서 일을 하며 코로나바이러스가 있기 이전의 것이고, 뱅글러데쉬와 인어니저(인도네시아)에 수학 증진소를 조직했다. 이 기구의 디지틀 학습 프로그램에는 영국과 미국 출신의 학생들도 있다.

 

브하누는 세계 암산 우승자대회를 지배했고 그 외 누구보다도 앞선 65점을 땄습니다.”라고 정신운동 올림픽 최고경영자 엘런 리휄드는 말한다.

 

그는 TEDX 대화 및 그의 막 시작한 회사인 무한대 탐험하기를 비롯한 자신의 봉사활동을 통햬 계속적으로 영감을 불어넣고 있으며, 그의 회사는 그 누구라도 자신의 수학 기법을 향상시켜 세계를 보다 나은 곳으로 만들 수 있다고 강조합니다.”

 

브하누의 최근 성공이 인도 대통령 램 나트 고빈드 및 그의 MSO,에서의 우승을 축하했던 부통령 M 벤카이아흐 나이두의 관심을 사로잡았다.

 

국제 경쟁 대회에 참여할 수 있도록 주의 기금 문제로 여러 해를 분투한 뒤, 그는 자신의 승리가 인도의 유망한 수학인들이 세계 수준에서 경쟁할 수 있도록 새로운 지원의 시대로 인도하는 것이 되길 바란다.

 

발전하여 국제적으로 번창하려는 어느 국가를 위해서도, 수리 감각은 글을 읽고 쓰는 능력 만큼이나 중요한 것입니다.”라고 그는 말한다.

 

인도의 정부학교에서 공부하는 모든 학생 4명 중 3명은 기초적인 수학 이해에 어려움을 겪습니다.”

 

브하누는 자신이 처음으로 MSO에 선을 보인 것이 그 대회에서의 마지막이 될 수도 있다면서, 그것 보다는 자신의 박애적인 일에 집중을 하기 때문이라고 했다.

 

제가 경쟁 대회에 더 이상 참여를 하게될 지는 확신하지 못합니다.”라고 하면서 그렇게 할 거 같지 않습니다. 전 이미 제가 신속하다는 것을 굳혀 놓았습니다. 전 사람들이 제 말을 듣는 입장에 있는데, 과거의 경력을 사용하는 게 더 낫습니다.”

 

전 수학의 얼굴이 되길 원하진 않습니다, 그럴 사람은 충분하며 그들은 특출한 분들입니다. 전 수학공포증에 반대하는 얼굴이 되고 싶습니다. 아주 간단합니다.” 



How a child with a fractured skull grew up to become the 'world's fastest human calculator'

 

By Akanksha Sharma, CNN

Updated 0135 GMT (0935 HKT) September 2, 2020

 

(CNN)What's 869,463,853 times 73?

 

While the average person would still be reaching for their calculator, 20-year-old Neelakantha Bhanu Prakash already has the answer.


It's 63,470,861,269 and it takes just 26 seconds for Bhanu, known in India as the "world's fastest human calculator," to work it out in his head.

 

According to the Limca Book of Records -- India's equivalent to Guinness World Records -- Bhanu's mind processes numbers at an average speed of 12 per second, around 10 times faster than a regular brain.

 

Bhanu says he's able to make such complex calculations at breakneck speed through "structured practice."

 

"Let's say I am doing a multiplication of 8,763 multiplied by eight," he says. "I'll probably multiply: 8,000 by eight which is 64,000, 700 by eight which is 5,600, 60 by eight which is 480, three by eight is 24. And I add all of these. But this requires the human brain to remember all this.

 

"The methods which I use are very similar to general methods but certain things -- basically (it's) brain optimization. I optimize my methods and make them better than before.

 

"At the end of the day whatever I call my methods, sometimes it just happens. There's a certain process, obviously, but since you have trained your brain, it just happens."

 

On August 15, Bhanu, from Hyderabad in India's southern Telangana state, became the first Asian to win gold at the Mental Calculation World Championship at the Mind Sports Olympiad (MSO) in London. He's also the first non-European winner in the event's 23-year history.

 

In his competition debut, Bhanu beat 29 opponents from 13 countries to take the gold -- his speed so extraordinary that judges made him jump through extra hoops and solve more calculations to confirm his accuracy.

 

Just don't call him a prodigy.

 

"Definitely not, because I find the word 'prodigy' a little troubling as it just doesn't capture the efforts and experience, it's just a state that's obtained out of nowhere," Bhanu says, stressing that his extraordinary mathematical ability didn't come easily.

 

In fact, it could have all been very different.

 

Life-threatening injury

 

In 2005, aged 5, Bhanu fell from his cousin's scooter when it was hit by a truck, banging his head on the road.

 

Bhanu fractured his skull. He needed 85 stitches and multiple operations, before doctors put him into a medically induced coma.

 

When he woke up almost seven days later, the doctors told his parents that Bhanu could be cognitively impaired for the rest of his life due to his head injuries.

 

He spent the next year bedridden.

 

"That accident changed the way I used to define fun and it is the reason why am here today," he says.

 

During his recovery, Bhanu learned how to play chess and solved puzzles to keep his brain engaged -- eventually progressing to math problems.

 

"I remember the pain vividly ... this is the most traumatic experience I have had in my life," he recalls. "I couldn't even go to school for a year. All I had to rely on to get better were numbers and puzzles."

 

The head injury left him with an "ugly looking scar." To protect his feelings, Bhanu's parents removed all mirrors from around the house for a year. But he was determined to not let the scar define him. "It drove me forward and I knew there's something that I am good at and I will prove myself there," he says.

 

In 2007, aged 7, Bhanu finished third in the sub-junior category at a state level speed arithmetic competition in Andhra Pradesh state. His performance brought his father to tears, Bhanu says. "It wasn't the medal, it was what led me there that moved my father," he says.

 

Bhanu has since secured many wins, including the open category in India's 2011 National Speed Arithmetic Competition. And from the age of 13, he's represented India in international competition and broken four world records for fastest human calculation, power multiplication, super subtraction, and mental math: powers of 2 and 3.

 

He's also broken 50 Limca records, earning comparisons with legendary Indian mathematician Shakuntala Devi.

 

"When I am attempting a world record it's almost like the world around me slows down," Bhanu explains, drawing a comparison with a DC Comics superhero.

 

"It's kind of like 'The Flash' -- where when he runs everything else around is blurred. It definitely feels nice but also feels extremely liberating to actually do these complex calculations at this pace.

 

"So the neurons firing in the brain lead us to make believe that we are capable of doing things which we don't imagine. So I would say you almost feel like a superhero. Almost."

 

Making math cool

 

Bhanu says he is passionate about his goal to "eradicate math phobia," the fearful feelings many of us have toward mathematics that can lead us to avoid situations in which we have to perform calculations and negatively impact our life choices.

 

According to a 2002 study published in the journal Current Directions in Psychological Science: "Highly math-anxious individuals are characterized by a strong tendency to avoid math, which ultimately undercuts their math competence and forecloses important career paths."

 

In 2018, Bhanu founded Exploring Infinities, an educational organization that aims to make math cool, challenging, interesting and immersive, by tracking cognitive ability development through arithmetic games.

 

"My experience began the day I went to a rural government school (in India) and realized kids there did not know that multiplication is repetitive addition," Bhanu explains. "That's what struck a chord and that's when I began my firm."

 

The organization, which has half a million subscribers, works at the grassroots level in India and, pre-coronavirus, organized math bootcamps in Bangladesh and Indonesia. Its digital learning program also has students from the United Kingdom and United States.

 

"Bhanu dominated the Mental Calculations World Championship and finished 65 points ahead of everyone else," says Mind Sports Olympiad CEO Etan Ilfeld.

 

"He continues to inspire through his outreach work including TEDx talks and his startup Exploring Infinities, which emphasize that anyone can improve their math skills and make the world a better place".

 

Bhanu's recent success caught the attention of India's President Ram Nath Kovind and Vice President M. Venkaiah Naidu, who congratulated him on his MSO win.

 

After years of struggling for state funding to take part in international competitions, he hopes his victory will usher in a new era of support for India's aspiring mathematicians to compete at the world level.

 

"For any country to develop and thrive globally, numeracy is as important a skill as literacy," he says.

 

"Three out of every four students who study in the government schools of India have trouble understanding basic mathematics."

 

Bhanu says his debut MSO victory may also be his last in the tournament, as he focuses instead on his philanthropic work.

 

"I am not sure if I am going to be participating in competitions anymore," he says. "I don't think I should. I have established my point that I am quicker. I am in a position that people hear me, I better use it.

 

"I don't want to be the face of mathematics -- there are enough of those, and they are exceptional. I want to be the face against math phobia. Very simple."

 

[기사/사진: CNN]



Comment



[ 시사 View 社說 ]

푸틴의 초조‧울화… 푸틴, 6개월 간의 인내심 그리도 쉽게 무너지나 입력 2022.8.15. [시사뷰타임즈... 더보기

[스페셜 NEWS]

이스리얼-팰러스타인 분쟁: 이들이 싸우는 이유 이스라엘-팔레스타인 분쟁: 이들이 싸우는 이유사진 설명, 가자지구 국경 인근에서 이스리... 더보기

[포토 NEWS]

FBI - 트럼프 마-라-라고 집서 기밀서류 수십 건 압수 수색영장 수색영장, 1~7쪽까지, 전문 모두 보기입력 2022.8.14.npr 원문 2022.8.12. [시사뷰타임즈]... 더보기

[정확한 정보] Q&A

talc, talcum 입력 2022.8.14. [시사뷰타임즈] 활석 (滑石; talc, talcum) 은 매그니지엄 (마그네슘) 으로 이루어... 더보기

[종합 NEWS]

佛 초대형 산불: “우린 비, 겨울, 그리고 하느님을 기다립니다” 어스텅 인근에서 화염이 작전적 화재 지역으로 설정해 놓은 곳 둘레를 핥고 있다. 입력 2022... 더보기

[ 시·선·집·중 ]

권성동 “국조 시급한건 文청와대...김정숙 옷비용·외유 소상히 밝혀야” 권성동 국민의힘 원내대표가 16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의원총회에서 발언을 ... 더보기

[ 화젯 거리 ]

탤러번 치하 앺갠: 계속되는 예배 중 회교사원 폭파, 수백 명 살해 폭파당한 뒤, 회교사원 및 구조자들이 시신을 운구하는 모습 로이터 통신 입력 2022.8.18.알 ... 더보기

[오피니언 NEWS]

이제 중년인 이준석, 당 밖 법정에서 대표직 구하는 건 자중수 입력 2022.8.9. [시사뷰타임즈] 이 세상에는 가장 공평하면서도, 때론 가장 억울하게 느껴지... 더보기

[제휴 및 광고 문의]

제휴및 광고문의 게시판입니다. 시사뷰 타임즈는 시사뷰 까페와 연계된 것으로서 적지 않은 조회가 있습니다. 따라서 시사... 더보기

[기사제보 받습니다]

이 게시판은 회원가입후 작성 가능하며, 역사물 또는 어떠한 기록물 등은 … 기사 제보도 아닌데 장난삼아 한 두줄 글을 올리는 사람도 있고 그 중에는 악성코드가 들... 더보기

[타임스퀘어]

뒤 끝 추잡한 한국의 前 대통령들 2005년5월25일 기자 시사회에서 제작진이 공개한 10·26 직후의 궁정동 안가 연회장 사진, 오... 더보기

[메인 큰 타이틀]

유크레인 외무장관 이실직고: “서방세계? 우리의 항복 기다린다” 외무장관 드미트리 쿨레바 © Global Look Press / Kay Nietfeld 입력 2022.8.17.RT 원문 2022.8.16. 유크레... 더보기

[메인 작은 타이틀]

유크레인 戰: 라셔, 크리미아 폭발은 작업 거부 파괴 행위 해변에 놀러 온 사람은 공군 비행장 폭발이 있자 도망쳤다.[BBC 제공 영상으로 보기] 글: 폴 ...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