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아시아나 항공, 팔겠다고 내놓으니 인수예상기업 주가 더 뛰는 이 현실


 

입력 2019.4.15.

 

[시사뷰타임즈] ‘금호 아시아나 그룹이 이 회사의 정식 명칭이지만, 이 그룹을 먹여살리는 업종은 아시아나 항공이고 그룹 전체의 자산규모가 114476억원인데 이중 아시아나가 차지하는 자산 액수가 68832억원이니 아시아나가 팔리고 나면, 금호 아시아나 그룹은 그냥 금호그룹이 될 것이지만, 과거 재계 7위까지 올라갔던 것은 옛날 일이고 60위권 정도의 중견 기업으로 밀리게 된다.

 

금호 아시아나 그룹이 아시아나 항공을 매각하기로 최종결정을 내린 것은(아시아나 항공지분 33.47% 매각) 아시아나 항공에 문제가 있어서가 아니라 이 그룹 내의 다른 회사들이 문제가 있는 것을 돌려 막다가 이제 더 이상 돌려막을 수 없는 막다른 골목에 이르렀기 때문이다.

 

이 그룹에서 매각을 결정하니까 결정전 보다 주식 값이 두 배 이상 뛰었다는 것은 결국 외부에서 볼 때 금호 그룹 내에 있다라는 모두 다 함께 죽을 수밖에 없지만, 누군가가 제대로 인수를 하여 경영정성화를 해놓으면 앞날이 훨씬 더 밝을 수 있으리라는 계산이 따른 것이다.

 

채권단에게 자금 지원을 받는 조건으로 아시아나 항공을 매각하기로 결정했다지만. 그리고 누가 최종적으로 아시아나 항공을 구입하여 운영자가 될 런지는 지켜봐야 할 일이지만, 중국 기업 등 외국 기업에 우리 기업을 팔지는 말아야 할 것이다.




Comment



[ 社說 ]

[노틀담 화재규모] … 사진 = CNN입력 2019.4.18. [시사뷰타임즈] 노틀담 성당 화재...에 세계 여러 곳 ... 더보기

[스페셜 NEWS]

[CANCER] 암이란 무엇인가? 원인, 치료, 유형 입력 2019.4.16원문 2018.11.12. [시사뷰타임즈] 암은 세포가 걷잡을 수 없이 분열하게 만든다. ... 더보기

[포토 NEWS]

항공사진으로 본 노틀담 화재 사진 = CNN850년된 노틀담 성당 대화재: 첨탑 공사 위한 비계 안팍에서 불길 시작[노틀담 화... 더보기

[정확한 정보] Q&A

딩고(dingo)는 어떤 동물? photo source 입력 2019.4.19. [시사뷰타임즈] 딩고(dingo, Canis lupus dingo)는 개가 야생동물리 된 경... 더보기

[종합 NEWS]

아디다스, 100% 재활용되는 운동화 만든다 FUTURECRAFT.LOOP is made from one material (TPU) and is 100% recyclable -FUTURECRAFT.LOOP 운동화를 회수해 가루... 더보기

[ 시·선·집·중 ]

아시아나 항공, 팔겠다고 내놓으니 인수예상기업 주가 더 뛰는 이 현실 입력 2019.4.15. [시사뷰타임즈] ‘금호 아시아나 그룹’이 이 회사의 정식 명칭이지만, 이 그... 더보기

[ TOP ISSUE ]

[김경수 보석 석방] 불구속 재판이긴 하지만, 개운찮은 뒷 맛 지난 1월30일, 구속되기 위해 호송차로 향하는 김경수입력 2019.4.17. [시사뷰타임즈] 드루킹 ... 더보기

[오피니언 NEWS]

[Ben Westcott] 그 어떤 무역협정이 체결되더라도 중국과 미국은 극과 극, 화웨… 미국의 무역적자는 미국인들이 중국 상품을 덜 구매하면서 15% 하락했다 입력 2019.3.28.원문 ... 더보기

[제휴 및 광고 문의]

제휴및 광고문의 게시판입니다. 시사뷰 타임즈는 시사뷰 까페와 연계된 것으로서 적지 않은 조회가 있습니다. 따라서 시사... 더보기

[기사제보 받습니다]

이 게시판은 회원가입후 작성 가능하며, 역사물 또는 어떠한 기록물 등은 … 기사 제보도 아닌데 장난삼아 한 두줄 글을 올리는 사람도 있고 그 중에는 악성코드가 들... 더보기

[타임스퀘어]

뒤 끝 추잡한 한국의 前 대통령들 2005년5월25일 기자 시사회에서 제작진이 공개한 10·26 직후의 궁정동 안가 연회장 사진, 오... 더보기

[메인 큰 타이틀]

北 신종 전술유도무기? 美 정보부 평가 결과는 전혀! 입력 2019.4.19.원문 2019.4.18. [시사뷰타임즈] 북한은 수요일, “신종 전술 유도 무기 발사 실... 더보기

[메인 작은 타이틀]

퍼루 前 대통령 알란 가르시아, 경찰이 뇌물죄로 체포하려 하자 자살 알란 가르시아는 브러질 회사 오베브레흐트로부터 퇴물을 받은 혐의로 기소돼 있었다.Image...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