탄핵 이전 옛 ‘보수’들의 재결합 미래통합당, 그리고 민주통합당?


 

입력 2020.2.17.

 

[시사뷰타임즈] 4.15총선을 앞두고 자유한국당 및 바른미래당 등이 나름대로 통합을 서두르면서, 자유한국당과 새보수당 그리고 미래를향한전진당 등 3당은 합의를 끝내 미래통합당이라는 새로운 당을 오늘부터 출발시켰다.

 

한편, 바른미래당과 대안신당 그리고 민주평화당 등 3당도 민주통합당이라는 당명 하에 합치기로 뜻은 모았지만, 바른미래당 대표인 손학규가 뭉쳐봐야 지역정당일 뿐이라며 합류할 지의 여부는 추후에 결정겠다고 한 상태다.

 

미래통합당은 자유한국당 의석이 105, 새보수당 의석이 7석 그리고 미래를 위한 전진당 의석 1석을 합쳐 총 113석이 됐다. 더불어민주당은 현재 116석이다.

 

미래통합당의 경우 이렇게 3당이 합쳐졌으니 공천을 어떻게 할 것이냐가 문제로 남는데, 한국당 공천관리위원회를 수용하면서 인원 구성에 대해선 차후 논의를 할 예정이다.

 

탄핵 이전의 보수들이 갈라졌다가 다시 뭉친 것을 두고 민주당 쪽에선 도로 새누리당이라고 비아냥거리는데, 민주당도 여러 당명들을 거치면서 도로 민주당이 돼있는 지금, 그러한 말을 한다는 건, 대범한 쪽과는 완전히 거리가 멀다.

 


Comment



[ 시사 View 社說 ]

韓 비롯 여러 나라,… 입력 2020.7.3. [시사뷰타임즈] 하루 이틀, 한 두 해를 우려하고 걱정해 온 것... 더보기

[스페셜 NEWS]

최루탄, 전쟁서도 금지한 화학무기: 어떻게 시위 해산 단골 됐나? [BBC 제공 영상으로 보기]입력 2020.6.29.BBC 원문 2020.6.29. [시사뷰타임즈] 이 폭동 통제 매체는 ... 더보기

[포토 NEWS]

어디나 똑같다 최근 영국의 어느 해면. Getty Images/Finnbarr WebsterCopyright입력 2020.6.26. [시사뷰타임즈] 영국 수... 더보기

[정확한 정보] Q&A

BOOGALOO(부갈루)...라는 집단 벤자민 라이언 티터(맨 앞), 집에 있으라는 지시 기간 동안 북부 캐럴러이너에서 지난달 항... 더보기

[종합 NEWS]

열혈 선거원들: 트럼프 장남=음성, 장남 여친, 러쉬모어 다녀와 양성 도널드 트럼프 주니어(맨좌측; 장남) 및 여친 킴벌리 길포이얼 그리고 미 대통령 트럼프 @ki... 더보기

[ 시·선·집·중 ]

다급한 트럼프: 자신의 女조카 폭로 서적, 판사가 일시적 출판 금치 입력 2020.7.1.CNN 원문 2020.7.1. [시사뷰타임즈] 뉴욕의 한 재판관이 지난달 30일, 내용이 트럼... 더보기

[ 화젯 거리 ]

4일, 세계 감염 11,197,168 사망 529,197 美 289만 입력 2020.7.4. [시사뷰타임즈] 세계 감염자는 어제 10,984,798에저 오늘 11,197,168이 되면서 212,370... 더보기

[오피니언 NEWS]

흑인이 수표 바꾸려면, 가짜라고 911 신고부터 하는 美 일부 은행원 입력 2020.7.3.CBB 원문 2020.7.2. 인종차별적인 비방 차원에서 911에 신고를 하고, 갖고 온 수표... 더보기

[제휴 및 광고 문의]

제휴및 광고문의 게시판입니다. 시사뷰 타임즈는 시사뷰 까페와 연계된 것으로서 적지 않은 조회가 있습니다. 따라서 시사... 더보기

[기사제보 받습니다]

이 게시판은 회원가입후 작성 가능하며, 역사물 또는 어떠한 기록물 등은 … 기사 제보도 아닌데 장난삼아 한 두줄 글을 올리는 사람도 있고 그 중에는 악성코드가 들... 더보기

[타임스퀘어]

뒤 끝 추잡한 한국의 前 대통령들 2005년5월25일 기자 시사회에서 제작진이 공개한 10·26 직후의 궁정동 안가 연회장 사진, 오... 더보기

[메인 큰 타이틀]

트럼프에 확 돌아선 CNN: 러쉬모어, 장엄하다더니 이제 노예주인 2명의 기념… FILE PHOTO. © Reuters / Shannon Stapleton 입력 2020.7.4.RT 원문 2020.7.4. [시사뷰타임즈] 7월4일은 미국... 더보기

[메인 작은 타이틀]

제퍼리 엡스틴의 전 여친 기슬레인 맥스웰, 性 밀매-모집 학대 체포 제퍼리 엡스틴과 기슬레인 맥스웰의 2002년 뉴욕에서의 모습 Image copyrightGETTY IMAGES 입력 2020....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