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계 황제 차은택, 검찰 5년 구형, 22일께 선고



입력 2017.11.1.

 

[시사뷰타임즈] 박근혜와 나란히 문화를 창조한다는 무대에 서고, 이곳 저곳에 박근혜-최순실을 등에 업고 압력을 가하는 등 기세 등등했던 이른바 문화계 황제 차은택에게 검찰이 5년을 구형했다. 선고는 이달 22일 있을 예정이다.

 

차은택은 비선실세 최순실의 핵심측근 노릇을 하면서 박근혜가 읊었던 창조라는 말을 붙인 창조경제추딘단장을 맡으면서 창조적으로 비리를 저질렀다.

 

차은택은 20152월 최순실과 더불어 광고대행사이자 포스코 계열사인 포레카 지분을 강제로 넘겨받기 위해 우선 협상대상자 회사였던 컴투게더 대표 한모씨를 협박해 인수를 요구했다가 미수에 그친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것이었는데, 아프리카픽춰스 대표이사로 있으면서는 배우자를 직원으로 허위 등재한 뒤 허위직원 앞으로 나오는 급여를 자신의 계좌로 들어오게 한 혐의도 있다, 82회에 걸쳐 빼돌린 액수 총액이 455백여 만원이나 됐다.

 

뉴시스 보도에 따르면, 차은택 변호사는 차은택이 아프리카픽춰스 다른 감독과는 달리 연출료도 하나도 받지 않았고 307천만원에 이를 수 있는 연출료를 안받음으로써 회사에 이득을 제공했다면서 선처를 호소했다고 한다. 또한 차은택 본인은 이미 사회적으로 사형을 당한 것이라며 진심으로 반성하고 사회 그늘진 곳에서 봉사하는 삶을 살겠다며 울음을 터뜨렸다고 한다.




Comment



[ 社說 ]

조폭 두목 미국 v … 미영프가 미사일 공격을 하자 시이아 미사일 방어체제가 가동되며 불을 뿜... 더보기

[스페셜 NEWS]

스테펀 호킹: 선견지명의 물리학자, 76살에 죽다 스테펀 호킹이 예전 아내 제인 호킹(좌)과 딸 루시 호킹과 함께 렛 카핏에 당도하고 있다. c... 더보기

[포토 NEWS]

기묘한 과일과 채소 사진: CNN입력 2018.3.31. [시사뷰타임즈] 최근 CNN에서 갖가지 모양을 한 특이한 과일 또는 채... 더보기

[정확한 정보] Q&A

복잡한 가족호칭, 이렇게 부르면 된다 [사진출처] 가족 호칭 (출처:가례요람)2009.03.02 13:20 : 2. 세상은, The World*가아(家兒) : 남에게 ... 더보기

[종합 NEWS]

깁정은의 격렬한 슬픔? 버스 추락, 中 관광객들 사망 부상당한 중국 관광객에게 말을 건네는 김정은을 북한 국영 언론이 찍었다. copyrightAFP PHOTO ... 더보기

[ 시·선·집·중 ]

이명박 수사 멈춤 없다…김윤옥 등 가족·측근 아직 타깃 사진-중앙일보 조인스 [뉴시스] 입력 2018.04.09 15:33 [서울=뉴시스]오제일 기자 = 이명박 전 대... 더보기

[ TOP ISSUE ]

검찰 “이명박 전 대통령, 다스 실소유주 사실 확인”…구속기소 이명박 전 대통령이 지난 3월 22일 서울 강남구 논현동 자택에서 나와 서울동부구치소로 향... 더보기

[오피니언 NEWS]

南北의 화해 분위기가 영..못 마땅한 미국! 위성으로 본 한반도 [사진출처] 입력 2018.1.3. [시사뷰타임즈] 김정은은 2018년 신년사에서 “... 더보기

[제휴 및 광고 문의]

제휴및 광고문의 게시판입니다. 시사뷰 타임즈는 시사뷰 까페와 연계된 것으로서 적지 않은 조회가 있습니다. 따라서 시사... 더보기

[기사제보 받습니다]

이 게시판은 회원가입후 작성 가능하며, 역사물 또는 어떠한 기록물 등은 … 기사 제보도 아닌데 장난삼아 한 두줄 글을 올리는 사람도 있고 그 중에는 악성코드가 들... 더보기

[타임스퀘어]

제18대 대선 투표지 등 폐기 중단 요청 @제18대 대선 선거무효 소송인단 제18대 대선 투표지 등 폐기 중단 요청 * 날짜 - 2017. 8. 11.*... 더보기

[메인 큰 타이틀]

트럼프- 北과의 회담 알차지 않으면 회담장 나가버리겠다 팜피오의 임무는 트럼프-김정은 정상회담을 위한 길을 마련하는 것이었다. copyrightREUTERS원... 더보기

[메인 작은 타이틀]

오늘, 김정은과 문재인, 정상회담 위해 한국 국경에서 만난다 김정은, 자신에게 최초의 정상회담 하게 되면 역사적 첫 발 내딛게 된다 / 외교적 논란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