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英 외무, 영국의 문화적 영향령데 대해 자랑질...식민지 약탈 영국 박물관 자랑도


© Yoshio Tsunoda / Global Look Press

 

원문 2018.3.29.

 입력 2018.3.29.

 

[시사뷰타임즈] 영국 외무장관 보리스 좐슨이 영국의 문화적 영향력에 대해 으스대면서, 영국의 저력이 상상할 수 있는 힘을 날아다 준 것이라고 했다. 이런 말은 예먼(예멘)에서의 민간인 죽음을 원칙적으로 도왔던 자 입에서 나온 것이다.

 

런던에서 열린 시장의 부활절 연회 자리에서, 좐슨에겐 하고픈 말이 있었는데: 유럽연합에서의 철수에도 불구하고, 영국은 지구촌 단체 작업꾼이자 이상을 바탕으로 한 법치주의의 충실한 옹호자로 남아 있다. 여러 면에서 악역을 하고 있다고 묘사되는 라셔(러시아)와는 달리, 영국은 상업, 과학 그리고 문화의 수호자 임이 분명하다.

 

좐슨은 우리에겐 오늘밤 거명을 안하면 눈치가 없는 것이 될 10곳의 유럽 전체국가들보다 많은 방문객을 끌어들이는 영국 박물관이라는 장소가 있는 등 활발하고 역동적인 문화적 모습이 있다고 했다.

 

이러한 험담이 노리는 것은 아주 명백했는데, 좐슨은 연설 초장에 스크리펄 독극물 사건에 대한 라셔 외교관들을 추방하겠다는 영국의 조치를 지원했던 모든 나라 이름을 거명하면서 이것이 영예로운 이름의 두루마리라고 했다. 좐슨은 목록에 빠진 나라들이 라셔와는 달리, 수 세기 동안 그들 나라의 박물관을 채우기 위해 그들의 식민지에서 노략질 할 기회가 아마도 없었던 것일 거라는 말은 하지 않았다.


세르게이 스크리펄과 그의 딸에 대한 독극물 사건은, 라셔가 의문의 여지가 없는 범인이 된 채, 경찰 수사도 초기 단계에 있음에도 불후하고 ,영국 정부는 종결된 사건으로 본다. 영국은 전례없이 대규모의 라셔 외교관 추방을 요구하고 있고 미국은 가장 많은 사람들을 내쫓았다.

 

좐슨의 문화적 우월성에 대한 으스대기는 계속됐고, 그는 지난 해 세계에서 가장 높은 총 수익(: 경비 제외 전)을 올린 영화 두 편이 모두 영국에서 촬영되었거나 제작된 것이라는 점은 경탄할만한 사실이라고 인용했는데, “미녀와 야수그리고 스타 워즈를 말하는 것이었다.

 

그는 그리고 이러한 사실은 현대 영국과 블라디미르 푸틴 정부 사이의 차이에 대해 여러분 모두가 알 필요가 있는 것이라는 점을 말해 준다. 라셔는 노비초크를 만들었고 우린 ()기병도를 만들었다.”고 했는데 노보초크란 독극물 사건에 사용된 것으로 알려진 신경물질을 지칭한 것이다.

 

[시사뷰타임즈 주]

Lightsaber (()기병도): 공상과학영화 스타워즈 등에 등장하는 광선검을 뜻함.

 

이어, “말씀드리자면, 영국과 영국 친구들이 갖고 있는 저력은 독약으로 채워져 있는게 아니라 뭔가 광대하게 더욱 강력한 것인 바: 자유로운 사회에서 삶과 함께하는 상상력, 창조성 그리고 혁신으로서 여러분들이 오늘날 주위에서 도무 볼 수 있는 류의 것이다라고 덧붙였다.

 

21세기에만 해도 이랔, 리비아,시리아 그리고 예먼 등을 비롯 영국의 상상력 및 창조성의 힘을 직접 겪어본 나라는 많이 있지만, 좐슨이 언급한 류의 것들은 아니었다. 바로 지난 달, 이 외무장관과 그가 속해 있는 내각은 사어디 어레비어의 왕세자이자 사실상 통치자인 모하마드 빈 살만이 영국을 방문했을 때 환영하고 있었다.

 

리야드는 폭탄류를 비롯하여 영국제 무기를 가장 많이 구입하는 나라들 중 하나인데, 이 나라는 구입한 무기로 예먼에 있는 모든 폭표물을 가격한다. 이 가격 행위에는 민간인들의 공장, 시장 그리고 장례식장도 들어있다 보니 인권단체들로부터 매몰차게 비난을 받아왔다. 사우디의 경우 일부의 책임을 전적으로 무시하면서 그 나머지 것들은 실수 또는 불가피하게 부수적으로 손상을 입히게 된 것이라며 별거 아닌 것으로 치부하는 경향이 있다. 그래서 영국 정부가 영국 무기로 민간인들을 죽이는 문제에 특별히 신경을 쓰지 않는 듯 보인다.

 

좐슨은 영국이 제조한 광선검을 칭찬했는데, 이것은 어린애들이 신비감에 빠져 웅성거리게 만들고 찬미자와 친구들이 라셔를 반대하도록 돕는다. 어쨌거나, 사우디가 3년에 걸쳐 예먼에서 대학살을 하도록 부추기는 영국의 사우디에의 무기 판매 이야기는 좐슨의 연설 속에 들어가지도 않았다. 


‘UK makes light sabers, Russia makes Novichok,’ Johnson brags but what about Saudi weapons sales?

 

Published time: 29 Mar, 2018 10:54 .

Edited time: 29 Mar, 2018 12:07

 

© Yoshio Tsunoda / Global Look Press

 

Foreign Secretary Boris Johnson bragged about the UK’s cultural influence, claiming its “arsenals” carried the “power of imagination.” The bold statement came from a principle facilitator of civilian deaths in Yemen.



Speaking at the Lord Mayor's Easter Banquet in London, Johnson had a message to deliver: despite withdrawing from the EU, Britain remains a global team player and a stalwart defender of the ideals-based rule of law. Unlike Russia, which he described as a bad actor in all too many regards, Britain is apparently a bastion of commerce, science and culture.

 

“We have the most vibrant and dynamic cultural scene, with one venue the British Museum attracting more visitors than 10 whole European countries that it would not be tactful to name tonight,” Johnson said.

 

The jibe’s targets were quite apparent, since earlier in his speech Johnson had named every nation that backed the UK in its drive to expel Russian diplomats over the Skripal poisoning affair “the full roll of honor,” he called it. He didn’t mention that the absentees in the list probably didn’t have the opportunities to plunder their foreign colonies for decades to fill their museums, unlike Britain.

 

The poisoning of Sergei Skripal and his daughter Yulia is seen by the UK government as a closed case, with Russia the undisputed culprit despite the police probe being in the early stages. London pushed for an unprecedentedly large expulsion of Russian diplomats, with the US accounting for the biggest chunk of people kicked out.

 

Johnson’s cultural superiority bragging continued, when he cited “an astonishing fact that both of the two highest grossing movies in the world last year was either shot or produced in this country: ‘Beauty and the Beast’ and ‘Star Wars.’”

 

“And that tells you all you need to know about the difference between modern Britain and the government of Vladimir Putin. They make Novichok, we make light sabers,” the foreign secretary said, referring to the nerve agent reportedly used in the poisoning.

 

“I tell you that the arsenals of this country and of our friends are not stocked with poison but with something vastly more powerful: the power of imagination and creativity and innovation that comes with living in a free society, of a kind you see all around you today,” Johnson added.

 

There are many countries that have experienced firsthand the power of British “imagination and creativity,” including Iraq, Libya, Syria and Yemen in this century alone. But not the kind Johnson spoke about. Just last month, the foreign secretary and the cabinet he is part of were welcoming Saudi Arabia’s crown prince and de facto ruler Mohammad bin Salman as he visited the country.

 

Riyadh is among the biggest buyers of British arms, including bombs, which it uses to hit all sorts of targets in Yemen. The strikes include civilian factories, marketplaces and funeral ceremonies, which has been harschly condemned by rights groups. While brushing off responsibility for some of the cases entirely, the Saudis tend to write off others as errors or unavoidable collateral damage, so the British government doesn’t seem to be particularly bothered that UK weapons kill civilians in Yemen.

 

Johnson praised the UK-manufactured light sabers, which make a “mysterious buzz” to inspire children and help the country stand against Russia in a company of “admirers and friends.” Somehow the arsenals it sells to Saudi Arabia, fueling the kingdom’s three-year bloodbath in Yemen, didn’t make their way into the speech.

 

[기사/사진: RT]

 


Comment


  • 文 적폐청산? 의원연맹, 해외 돌아다니며 세금으로 펑펑 써...현 정권부터 적폐청산 대상
  •   입력 2018.12.05.   [시사뷰타임즈] 국회 의원연맹이라는 곳이 국회 활동과 연관성도 없는 일로 이 나라 저나라 돌아다니면서 국민 세금을 마구 쓴 사실이 드러났다.   그러나 이들이 국민의 세금을 썼으면 어느 곳에 어떻게 그리고 왜 썼는지 지출 보고서가 있어야 할 것이만, 보고서는 일체 존재하지 않는다. 국민 세금 전문 털이범 같은 행각만 벌일 뿐 모든 것이 비밀이다.   국회 자체가 의원연맹이 이렇게 돈을 쓰고 다니고 와서 어떤 보고서를 올렸는지도 공개하지 않았는데 최근 JTBC가 ‘국회 혁신자문의원회’의 보고서를 입수했다.   이 보고서에는 “스카우트연맹 의원들이 세계잼버리대회를 유치한다며 지난해 르완다와 우간다 등을 방문해 7400여만 원을 썼는데 국회 활동과의 관련성이 소명되지 않는다“고 적혀있었…

    • SVT
    • 18-12-05
    • 41
  • 트럼프, “중국, 미국차에 대한 관세 인하키로 합의”...그러나 불확실성은 계속
  • Image copyrightGETTY IMAGES /BBC원문 2시간 전 입력 2018.12.3.   [시사뷰타임즈] 트럼프 대통령은 중국이 중국으로 수입되는 미국 자동차에 대해 매기는 40%의 관세를 "감축하고 제거"할 것이라고 말했다.   중국은 세부사항을 제세하지도 않은 트럼프의 발표 내용을 확인해 주길 꺼렸다.   이러한 조치는, 확인되면, 점증되는 미중 무역 전쟁으로 좌불안석인 자동차 산업들이 환영할 일이다.   트럼프 대통령과 시진핑 주석은 이제 지독한 논란에 일시 휴전을 하기로 합의한 것이다   G20 정상 회담에서의 저녁 만찬 자리에서, 두 정상은 회담이 될 수 있도록 90일 간 관세를 인상하지 않기로 합의했다.   2천억 달러 상당의 중국 상품에 대한 관세 문제 타결에 실패를 한다면 내년 초부터 관세가 10%에서 25%로 오르게 되고 중국 상품…

    • SVT
    • 18-12-04
    • 26
  • 5G 세계 최초 사용의 진실, 그리고 동글(dongle)은 원가?
  •  5G 안테나의 모습 사진=BusinessWire 입력 2018.12.01.   [시사뷰타임즈] 학교 다닐 때부터 등수에 초집중을 하면서 살아와서 그렇겠지만, 그리고 여기에 ‘애국심’까지 더 해져 그렇겠지만, 우리나라는 우리기 어떤 부분에서 세계 몇 위인지, 어떤 부분에서 세계 최고인지 등등에 매우 민감하다. 그러나 다른 나라들을 보면, 자기 나라의 등수가 높은 부분을 우리처럼 대서특필하지 않는다.   우리 언론들이 세계 최초로 5세대 이동통신기술인 5G(fifth-generation) 시대를 열었다고 대서특필들이다. 그러나, 정확히 말하자면, 상용으로 이 전파를 송출한 것이 세계 처음 있는 일이지, 5G 이동통신 기술 자체를 우리나라가 세계최초로 개발했다는 뜻은 아니다.   5G는 대용량의 자료를 LTE보다 20배 빠르고 크기는 100배인 것을 초고속으로 송출하는 것…

    • SVT
    • 18-12-02
    • 41
  • 靑 연일 일탈 안타 치더니, 특별감찰반이 만루 일탈...전원 교체
  •   입력 2018.11.29.   [시사뷰타임즈] 청와대 경호원이 아무 관계도 없는 일반인에게 북한술을 마시자고 했고 같이 마시다가 가려하니까 무작정 두드려 패고 면직되더니, 문대통령을 가장 가까이에서 보좌한다는 보좌관이 만취 상태로 음준을 하여 직위 해제되고, 이젠 청와대 외부 부처와 공사 직원들을 상대로 감찰을 하는 반부패비서관실 소속 특별감찰관들이 근무 시간에 “친목”을 도모한다며 골프를 친 사실이 드러나면서 임종석 대통령 비서실장에게 조국 수석이 전원 교체하는게 어떠냐는 의견을 내놓자 임 비서실장이 그대로 실행했다고 한다.   이 특감반 사람들은 본래 청와대 사람들이 아니라, 검찰, 경찰, 감사원, 국세층 등 사정기관에서 청와대에 파견된 사람들이며 2~30명 정도로 구성돼 있다. 이러다 보니 원래 아는 사이도 …

    • SVT
    • 18-11-30
    • 84
  • 문재인표 황당한 서울 모습: "난 공산당이 좋아요“??
  •  어이없는 구호를 외쳐대고 있는 친북 단체 회원들 사진=연합뉴스 입력 2018.11.26.   [시사뷰타임즈] 나라가 미쳐 돌아간다. 일부 철없는 시민들이 미쳐 돌아간다.   ‘정의를 표출하는 광장’으로 알려진 서울 광화문 광장에서 버젓이 친북 단체들이 김정일 맞이 시위를 벌인다. 김정은을 김정은 위원장님이라고 부르면서 북한 사람들이 김정은 맞이하듯 꽃을 들고 김정은을 맞이해야 한다고 떠든다.   그러면서 김정은을 “위인”이라고 칭하는가 하면, 겸손하고 매력있고 유머러스하고 배려심 깊고 어쩌고 더 이상 띄을 수 없을 정도로 띄우면서 김정은 팬이라고 외치는가 하면 김정은 팬클럽을 결성할 것이라고 공공연히 외치면서 “나는 공산당이 좋아요”라고 외치고 또 지나가는 사람들에게 여러분들도 공산당이 좋아질 것이라…

    • SVT
    • 18-11-26
    • 44
  • 감귤 200톤 북한에 선물? 대한민국으로선 오로지 손해일 뿐
  • 사진=제주시 홈페이지 입력 2018.11.11.   [시사뷰타임즈] 문재인 정권이 지난 번 김정은이 송이버섯 보낸 것에 대한 답례로 제주 감귤 200톤을 우리 군 수송기로 평양에 보냈다. 오늘과 내일에 걸쳐 4차례 군 수송기가 움직이면서 200톤이나 되는 제주 감귤을 보내겠다는 것이다.   말은 그럴 싸하다. 예의로라도 보내야 할 것 같은 느낌도 든다. 그러나 과연 그럴까? 뚜껑을 열어보면, 이 감귤은 차라리 생활비가 모자라 감귤도 자주 사먹지 못하는 불우이웃들에게 10개씩 나눠주는 것이 훨씬 더 문재인 정권이 주장하는 ‘사람이 먼저’라는 구호에 어울리는 것이다.   쪼잔하게 대는 생각 못하고 소만 생각한다고?   김정은이 올해 신년사에서 평창 동계 올림픽에 북 선수들을 보낼 것을 고려하겠다는 말이 나오자 버선발로 준비를 했던 …

    • SVT
    • 18-11-12
    • 84
  • 法 양진호 심사 5시간 만에 구속영장 발부: 음란물 유포 핵심인지의 여부 집중 조사
  •   입력 2018.11.9.   [시사뷰타임즈] 위 디스크, FILE 노리의 실 소유주이자 현대미래기술의 회장인 양진호(46)에게 구속영장이 발부됐다.   수원지법 성남지원은 폭행, 강요, 음란물 불법 유통 등의 혐의에 대해 수사 기록을 중심으로 심사한 뒤 경찰의 의뢰 5시간 만에 구속영장을 발부했다.   영장이 이렇게 빨리 발부된 데에는 우선 정치계나 법조계 거물도 아닌데다가 “엄하게 처벌해달라”는 국민들의 청원 그리고 사회 분위기가 한 몫 한 듯하다.   양진호는 현재 국과수에서 마약 투여도 했는지 검사를 벌이고 있고, 조사 과정에서 대마초는 피웠지만 마약을 투여하진 않았다고 했는데, 전처에게도 마약을 강제로 투여케했다는 의혹도 있는 것을 보면, 국과수 결과에 관심이 모아진다.   그에겐 또 불법 음란물을 조직적으…

    • SVT
    • 18-11-09
    • 57
  • 경찰, 몰카 황제 양진호 체포-압송: 협박, 마약 혐의도...중형 불가피할 듯
  •   입력 2018.11.8.   [시사뷰타임즈] 위디스크-file노리 실소유자 양진호(46) 회장이 위디스크 전 전직원 강아무개를 사무실에서 잔인하게 뺨을 때리고 무릎을 꿇고 사과를 함에도 거세게 후려친 것은, 속속 발견되고 있는 그의 행각에 비하면 예고편에 불과했다.   양진호는 전처에게 마약을 투약하라고 강요를 했고, 자신도 현재 마약을 누여했는지 밝히기 위해 국과수에 공이 넘어가 있으며모발 검사를 하고 있는 국과수가 결론을 내리기까지 보름 정도가 걸린다고 하는데, 만일 마약도 한 것이 검사로 드러난다면, 몇 가지 죄 중 마약 관련 범죄도 지은 것이 된다.   보통, 단순한 폭행죄는 2년 이하의 징역 또는 500만원 이하의 벌금에 처해진다. 그러나, 양진호의 경우엔 폭행 및 상해죄, 강요죄, 동물보호법 위반 죄, 정보통신망 이용촉…

    • SVT
    • 18-11-08
    • 58
  • 양진호의 떼거리 폭행: 대학교수에게 “12월까지 자살해라!”...공범 4명도 구속될 듯
  • 사진 = 양회장 사무실  KBS 방영 영상 중에서  입력 2018.11.3.   [시사뷰타임즈] 위디스크, 파일노리 등의 실소유주로 알려져 있고 한국미래기술의 회장인 양진호. 동창인 남자 대학교수와 전화 및 문자를 주고 받았다는 이유로 ‘불륜’으로 낙인 찌은 뒤 무참하게 얼굴도 못달아볼 지경으로 아내를 구타한 뒤 이혼한 듯 한데, 전 아내의 대학동창인 대학교수는 불륜으로 자신과 양회장의 아내가 의심을 받자, 양회장을 만나 이야기로 풀 작정이었다가 떼거리 폭행을 당한 것으로 드러났다.   대학교수는 양회장의 사무실을 찾아갔는데, “사실대로 불라”고 명령을 내리는 양회장에게 그게 아니라고 말하자 “사실을 사실대로 이야기 하지 않으니 용서의 기회를 놓친 것”이라고 말한 뒤, 꽤 넓은 화장실로 끌려갔고 이 화장실 속에…

    • SVT
    • 18-11-04
    • 111
  • 前 직원 무차별 폭행 양진호: 아내와 대학교수도 무턱대고 폭행!
  •   입력 2018.11.2.   [시사뷰타임즈]  위디스크, 파일노리 등의 실소유주로 알려져 있고 한국미래기술의 회장인 양진호. . 전에 회사를 다니던 직원이 회사 홈페이지에 자신에 대대 달갑지 않은 말을 쓴 것을 알게된 뒤, 전 직원이니까 그냥 넘기는게 아니라 그 직원에게 전화를 걸고 문자를 하고 회사에 오라고까지 한 뒤, 무차별 가격을 했다. 폭행이라기 보다는 폭격에 가깝다.   자신이 맡은 모든 일에서 손을 떼겠고 진심으로 사과한다는 글을 자신의 훼이스북에 남긴 양회장은 그러나 회사엔 얼굴을 내비치지도 않았고 자신에세 맞았던 전 직원을 비롯, 그 분위기에서 공포에 시달렸던 다른 직원들에게 까지 모두 사죄의 글을 남기면서 다시는 이런 분위기가 없도록 하겠다는 자신의 의지라고도 했다.   경찰이 양…

    • SVT
    • 18-11-02
    • 72
  • 文정권, 민감한 5.18 공수부대 성폭행 지금 터뜨리는 이유는?...나뒹구는 경제
  • 사진 = 윤희용의 녹색세상 입력 2018.10.31.   [시사뷰타임즈] 1980년 5.18 ‘민주화 운동’ 당시 계엄군이 광주에서 시민들을 강간했다는 사실을 정부 차원 조사에서 처음 확인했다.   정부에서 확인했다는 것은, 그 동안의 소문들이 사실이라는 확인 도장을 찍어주는 것이다.   지금까지 확인된 사례만도 17건이 이고 피해자는 10~30대 여자들이라고 한다.   그리고 계엄군으로 광주에 왔던 공수부대 중에서 3공수, 7공수 그리고 11공수가 만행을 저지른 것으로 지목됐다.   물론, 불의한 일은 밝히는게 원칙이고 잘못된 사람은 처벌을 받아야 한다.   그런데, 국가믜 모든 성장동력이 극히 저조한 지금, 이런 것을 밝혀내어 38년전의 분위기로 돌아가서 갑론을박을 하면서 연일 국민들의 시선을 이쪽으로 쏟아지게 만들고 정부는 구…

    • SVT
    • 18-10-31
    • 53
  • 文 나설 용기있을까?: 大法 “日 강제징용 피래자 1억씩 배상하라”
  • 강제징용피해자들 /사진=VOA 입력 2018.10.30   [시사뷰타임즈] 양승태 전 대법원장과 박근혜 등이 재판거래를 한 것으로 보이는 일제시대 신일본제철의 우리 국민 강제징용 문제에 대해 대법원이 “신일본제철은 강제징용 피해자들 1명 당 각각 1억원씩을 배상하라”는 판결을 내렸다.   이 사건은 부끄러운 면이 있는 것이다. 즉, 이춘식 할아버지 등 당시 피해자들은 지금으로부터 13년 전인 2005년2월 서울중앙지법에 처음으로 소송을 냈었는데, 피해자 중 일부가 일본에 소송을 냈다가 패소한 사건이라 하여 1심 및 2심에서 일본 법원의 결정을 존중하며 자국 국민의 권리를 완전 무시한 것이었으니 재판관들의 뇌구조에 의심이 가긴 하지만, 이명박 정권에서 법원에 어떤 압력을 넣었기에 그랬는지도 모를 일이었다.   그러나 2012년 대법원…

    • SVT
    • 18-10-30
    • 51
  • 文 정권 적폐들: 공기업에 뒤질세라 국립대 병원 6곳도 세습 채용
  • 서울대병원 홈페이지 모습  입력 2018.10.28.   [시사뷰타임즈] 서울교통공사, 한국도로공사, 국토정보공사, 인천국제공항공사, 한국전력공사, 한전 KPS 등등은 비정규직으로 일단 가족들을 포함하여 채용한 뒤 가족들을 정규직으로 전환한 경우가 7%에서 11%를 웃도는 것으로 드러났다. 같은 공사에 부자가 다니고 처남이 다니는 경우가 10명 중 1명 꼴이라는 게 드러난 상태에 국립대 병원에서도 세습 채용을 한 것으로 드러나 충격을 주고 있다.   서울대병원 등 전국 6개 국립대학병원에서 최근 3년 동안 기존 임직원의 친인척이 신규 채용된 사례가 110건에 달하는 것으로 드러났다.   국회 교육위원회 소속 곽상도 자유한국당 의원이 서울대·부산대·강원대·경북대·전남대·충남대 등 6개 국립대 병원으로부터 제출받은 자료를 분석한 …

    • SVT
    • 18-10-28
    • 48
  • 野 “평양선언 등 효력정지가처분 결정-권한쟁의심판 청구로 가겠다“
  • 남북한 군사합의서 사진=연합뉴스 문재인 정권의 궤변 “돈 많이 드는지 여부는 정부가 판단”    입력 2018.10.24.   [시사뷰타임즈] 23일 문대통령은 자신이 주재한 국무회의에서 국회의 동의도 없이 평양공동선언과 남북군사합의서를 통과시키며 재가해 버렸다. 국민들의 대표인 국회의원들의 동의는 필요없고 꼭대기인 국무회의에서 통과시키는 “상의하달”식으로 밀어붙이겠단 것이다.   이러한 독재적 행보에, 야당의 반발은 당연하다.   자유한국당은 오늘 기자회견을 연 자리에서, 문대통령의 평양공공선언과 납북군사합의서는 위헌이라면서 효력정지가처분 결정 및 권한쟁의심판청구를 하겠다고 했다. 만일 이 청구 두 가지가 모두 받아들여진다면 문대통령이 북한에 가서 한 모든 행위는 효력이 없고 또 권한 밖의 행…

    • SVT
    • 18-10-24
    • 75
  • 공공기관 고용세습, 야4당 국정감사요구: 민주당은 가짜 뉴스 타령
  •   입력 2018.10.22.   [시사뷰타임즈] 유치원 비리로 인한 교육부 직원들 문제로 시끄러운 마당에 이젠 또 대한민국 굴지의 각종 공사들에서 ‘고용세습’이라는 해괴한 말이 나오면서 야당 4곳이 민주당을 향해 국정감사를 해야한다고 강력히 요구하고 나섰는데, 민주당은 가짜 뉴스 타령을 하면서 감사원에 넘겨야 한다고 딴청을 부리고 있다.   서울교통공사, 한국도로공사, 국토정보공사, 인천국제공항공사, 한국전력공사, 한전 KPS 등등은 비정규직으로 일단 가족들을 포함하여 채용한 뒤 가족들을 정규직으로 전환한 경우가 7%에서 11%를 웃도는 것으로 드러났다. 같은 공사에 부자가 다니고 처남이 다니는 경우가 10명 중 1명 꼴이라는 이야기가 된다.   자유한국당, 바른미래당, 그리고 민주평화당이 국정감사를 요구했으나 정의당…

    • SVT
    • 18-10-22
    • 188

밤툰 - 100% 무료웹툰
에그카지노 STC555.COM
개츠비카지노 STC555.COM
서울카지노사이트 STC555.COM
삼삼카지노주소 STC555.COM
온라인카지노주소 STC555.COM
와우카지노 STC555.COM
서울카지노사이트 STC555.COM
서울카지노사이트 STC555.COM
태양성카지노 STC555.COM
맥스카지노주소 STC555.COM
스타카지노주소 STC555.COM
슈퍼카지노 STC555.COM
레드썬카지노 STC555.COM
슈퍼카지노사이트 STC555.COM
슈퍼카지노 STC555.COM
로얄카지노 STC555.COM
트럼프카지노사이트 STC555.COM
레드썬카지노주소 STC555.COM
빠칭GO카지노사이트 STC555.COM
해금카지노사이트 STC555.COM
빠칭GO카지노 STC555.COM
바카라사이트주소 STC555.COM
스타카지노사이트 STC555.COM
호게임 STC555.COM
UCC 카지노 STC555.COM
안전놀이터주소 STC555.COM
더카지노사이트 STC555.COM
인터넷카지노주소 STC555.COM
홈카지노 STC555.COM
에그벳카지노 STC555.COM
ag슬롯카지노 STC555.COM
슈퍼카지노주소 STC555.COM
온라인카지노 STC555.COM
맥스카지노 STC555.COM
해금카지노사이트 STC555.COM
해금카지노사이트 STC555.COM
온라인카지노 STC555.COM
에그벳 STC555.COM
에비앙4U카지노사이트 STC555.COM
에그카지노주소 STC555.COM
개츠비카지노주소 STC555.COM
UCC 카지노 STC555.COM
에그벳카지노주소 STC555.COM
솔레어카지노 STC555.COM
빅카지노주소 STC555.COM
egg카지노 STC555.COM
빅카지노 STC555.COM
스타카지노주소 STC555.COM
카지노사이트주소 STC555.COM
해금카지노주소 STC555.COM
개츠비카지노주소 STC555.COM
카지노사이트 STC555.COM
eggc카지노주소 STC555.COM
다빈치카지노 사이트 STC555.COM
에그벳 STC555.COM
카지노사이트추천 STC555.COM
에비앙4U STC555.COM
홈카지노주소 STC555.COM
하이게이밍 STC555.COM
하이게이밍카지노사이트 STC555.COM
UCC 카지노사이트 STC555.COM
에그벳카지노사이트 STC555.COM

[ 社說 ]

경제두뇌 김광두의… 입력 2018.12.06. [시사뷰타임즈] ‘문재인 호’라 불리는 배에 커다란 구멍이 ... 더보기

[스페셜 NEWS]

“NASA 화성 생명체 감추고 있다“: 붉은 행성 폭발에서 일어나고 있는 일들 길이 2000KM의 연기기둥 © ESA - European Space Agency 웜문 2018.10.24 입력 2018.10.24. [시사뷰타임즈] ... 더보기

[포토 NEWS]

양주 향교(鄕校)는 살아있다...현대에 맞는 교육 중 sisaview DB 입력 2018.11.19. [시사뷰타임즈] 경기도 양주시에는 양주 향교가 있다. 1983년 9월 19... 더보기

[정확한 정보] Q&A

-‘피폭선량’ 이란게 뭔가? Image source 입력 2018.5.25 [시사뷰타임즈] ‘피폭’이라는 말은 우선 떠오르는 것이 투하한 폭... 더보기

[종합 NEWS]

[경찰과 다른 결론] 절반은 짐 벗은 이재명, 김혜경은 불기소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11일 오후 경기도 수원시 경기도청에서 검찰의 수사결과 발표 관련 ... 더보기

[ 시·선·집·중 ]

“북측, 협조적이었다” 우리측 철도 공동조사반의 이해 안가는 말. 사진=경기관광공사 입력 2018.12.05. [시사뷰타임즈] 지난달 30일, 도라산 역에서 출발하여 북... 더보기

[ TOP ISSUE ]

강화된 개정 ‘윤창호’법: 음주운전 처벌에 최고 무기징역까지 엄벌 그림출처 = newsX 입력 2018.12.07. [시사뷰타임즈] 7일인 오늘, 국회 본회의에서 음주운전의 처... 더보기

[오피니언 NEWS]

죽을 때까지 일하는 한국인들: 그들의 삶을 되 찾을 수 있을까. 채수홍과 박혜숙의 행복했던 한 때 원문 2018.11.5. [시사뷰타임즈] 박혜숙 -과로사로 남편을 ... 더보기

[제휴 및 광고 문의]

제휴및 광고문의 게시판입니다. 시사뷰 타임즈는 시사뷰 까페와 연계된 것으로서 적지 않은 조회가 있습니다. 따라서 시사... 더보기

[기사제보 받습니다]

이 게시판은 회원가입후 작성 가능하며, 역사물 또는 어떠한 기록물 등은 … 기사 제보도 아닌데 장난삼아 한 두줄 글을 올리는 사람도 있고 그 중에는 악성코드가 들... 더보기

[타임스퀘어]

제18대 대선 투표지 등 폐기 중단 요청 @제18대 대선 선거무효 소송인단 제18대 대선 투표지 등 폐기 중단 요청 * 날짜 - 2017. 8. 11.*... 더보기

[메인 큰 타이틀]

文 적폐청산? 의원연맹, 해외 돌아다니며 세금으로 펑펑 써...현 정권부터 … 입력 2018.12.05. [시사뷰타임즈] 국회 의원연맹이라는 곳이 국회 활동과 연관성도 없는 일로 ... 더보기

[메인 작은 타이틀]

2018 MakeX 로봇대회, 국제 우승자와 내년 온라인 대회 프로그램 발표 -- MakeX 2019, 새로운 주제/프로그램 도입하고, 온라인에서 창의적인 대회 진행 예정 (선전, ...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