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터말라 새 대통령: 前 교도소장 기아마테이 3전4기 대통령 당선


 

입력 2019.8.12.

RT 원문 2019.8.11.

 

[시사뷰타임즈] 교도소장이었던 알레한드로 기아마테이가 과터말라 대통령으로 선출됐다고 선거 재판소가 선언했다.

 

개표가 95% 진행된 가운데, 보수주의인 그는 59% 득표, 그의 경쟁자였던 중도좌파 산드라 토레스는 41%를 얻었다.

 

과거 영부인이었던 토레스는 세 번 째 대통령 출마였고, 기아마테이는 4번째 시도에서 결실을 보았다.

 

과터말라 국민들은 실업, 고물가 그리고 부정부패에 따른 불안감을 주요 관심사로 거론했다.

 

기아마테이는 쉽지는 않았습니다만, 목표가 부합됐던 겁니다. 내가 아주 많이 사랑하는 이 나라의 대통령이 된다는 것은 엄청난 영광입니다라고 했다.

 

우린 과터말라를 재건할 것입니다. 내가 얼마나 감사한 지는 말로 다 형용할 수가 없습니다

 

어떻게 돌아가게 되나?

 

대통령은 4년 단임제로 선출된다. 현직 대통령 지미 모랄레스는 2번째 임기를 위해 출마를 할 수 없다.

 

대통령 후보자 19명 중에 616일 실시된 1차 투표에서 완전히 이기기 위해 필요한 50%를 득표한 사람은 아무도 없었고, 1, 2위 득표자가 일요일 실시된 2차이자 최종 투표로 나아갔다.

 

알레한드로 기아마테이는 20201월 대통령직에 취임하게 된다.

 

대통령 후보는 누구누구였나?

 

63세인 기아마테이는 우익 바모스(시작합시다라는 뜻) 당에서 나왔고 이번 출마가 대통령이 되기 위한 4번째 시도였다. 출마할 때마다 기아마테이는 다른 정당에서 입후보 했다

 

기아마테이는 숙달된 의사로서 2006년 과터말라 교도소 체제 책임자로 지명됐다.

 

같은 해, 그는 파본 교도소 장악을 위해 논란 많은 작전을 주도했는데, 재소자들이 10년 동안 장악해 오고 있었다. 보안 경찰이 급습했을 때 재소자 7명이 죽었다.

 

기아마테이는 이 사건으로 기소돼 재판 전에 10개월 구류 생활을 했는데, 증거 부족을 이유로 무죄가 됐다.

 

그는 2015년 선거에선 4위를 했었다.

 

그는 번역의 벽을 지어 과터말라 국민들이 미국으로 이민을 가지 않게끔 하겠다고 약속했다. 부유한 사람들과 가난한 사람들 사이의 격차를 줄이기 위해, 그는 사유재산 보호를 강화함으로써 과터말라에 외국인 투자를 더욱 유치하길 원한다.

 

과거 영부인이었던 토레스 후보자는 두 번 째까지의 출마에서 대통령이 되는데 싫패했었지만, 이번 선거 1차 투표에선 25%를 득표하여 1등이었었다.

 

토레스는 알바로 콜롬에게 시집을 갔는데, 콜롬은 2008년부터 2012년까지 과터말라를 통치했으며, 현재 사기 혐의로 수사를 받고 있다.

 

토레스는 대통령과 가까운 가족이 대통령을 승계하는 것을 금지하는 법을 피하기 위해 2011년 콜롬과 이혼했다. 당시 토레스는 전 제 남편과 이혼했지만 국민들과 결혼할 겁니다라고 했다. 토레스는 콜롬에게 사랑스런 결혼을 두고 떠나기가 매우 어려웠다는 말도 했었다.

 

2011, 토레스의 후보 자격을 헌법재판소에서 거부했지만, 토레스는 2015년 선거에 입후보하는 것은 허용됐다. 그 당시, 토레스는 2차 투표로 갈만큼 득표를 많이 했지만, 2차 투표에선 지미 모랄레스 현 대통령에게 35%나 차이가 나면서 패배했다.

 

모레스는 사회민주국가희망통합당에서 출마했다. 토레스와 이 당은 지난 선거 당시 불법 유세 자금 혐의로 수사를 받고 있는데, 토레스는 혐의를 부인해 왔다.

 

선거를 앞둔 여론조사에서, 토레스는 교외 지역에서 전 남편의 사회 프로그램 때문에 인기가 좋았지만, 도시 지역에선 토레스에 대한 부정부패 혐의가 토레스에게 강타를 먹였다.

 

선거의 주된 현안 문제는 무엇이었나?

 

과터말라 국민들은 여론조사원들에게 가장 최고의 관심사는 불안감이라고 하면서 누가 선거에서 이기든 높은 범죄율 및 무장 공격을 잡는 것을 최우선 적으로 해야 한다고 했다

 

토레스는 범죄와의 전투를 위해 무장군을 배치할 것이며 감옥들을 도시지역에서 이동시키겠다고 했다. 또한 재소자들에게 일을 시켜서 그들이 번 돈을 학교에 투자하겠다고 했다.

 

토레스는 직무상 부당취득죄에 대한 최소 형량을 20년으로 높이겠다고 했었다.

 

기아마테이는 폭력조직배들을 테러분자들로 선포하는 법안을 지지하며, 감옥에 갇히게 되면 배우자의 수감 죄수 방문(동침 허용)권을 없게 할 것이며 강제적으로 노동을 시킬 것이라고 했다.

 

두 후보자는 현 대통령이 서명한 이민자들은 미국으로 가는 도중에 과터말러를 통과한다는 내용의 이민 협정에 반대한다고 하면서, 이 내용은 과터칼러가 아니라 미국에 적용해야 할 것이라고 했다.

 

두 후보자는 과터말라는 망명 요청을 처리할 여력이 없으며, 요청이 거부됐을 시 그들을 돌봐주거나 본국으로 되돌려 보내줄 여력은 더욱 없다고 주장한다.

 

모랄레스 대통령은 안전한 제3합의문에 727일 서명했는데, 미국 대통령 도널드 트럼프가 관세 및 기타 제재안으로 과터말러를 위협한 지 불과 며칠 뒤의 일이었다.

 

이번 투표에 대한 열정이 거의 없었던 이유는?

 

이번 선거 준비 기간은 두 후보에 대해 여론조사를 하는 것 자체가 금지돼 있었다는 사실이 드리워져 있었다.

 

전직 법무부 장관이었던 텔마 알라나, 그리고 작고한 군 통치자 라프라인 리오스 몬드의 딸인 아주리 리오스 등은 이 두 사람에게 투표를 하려는 계획에 분노한 헌법재판소에 의해 출마가 금지됐다.

 

많은 과터말라 국민들도 또한 이 나라를 뒤흔든 부정부패 추문에 질려있었다.

 

대규모 반 부정부패 시위가 당시의 대통령이었던 오토 페레즈 몰리나를 사퇴하게 만들어 버린 이후의 4년 동안, 많은 사람들은 현 지미 모랄레스 대통령 정권이 부패와의 전투에서 제대로 싸우지를 않았다고 느낀다.

 

부정부패는 유권자들이 해결해 주길 원하는 세가지 현안 문제 중 하나로 남아있지만, 과터말라에선 처벌받지 않는 것에 대해 반대하는 유엔 국제위원회의 권한을 새롭게 할 것인지의 여부에 대해 기아마테이나 토레스나 아무도 말을 하지 않았는데, 이 권한은 9월이면 만료된다.


참고: 과터말라 개요

 

인구

2015년 어림 16,176,133(68)

인구 밀도 134.6/km2 (55)

 

경제

GDP(PPP) 2004년 어림값

전체 $627.8(71)

일인당 $4,155 (143)

HDI 0.581 (133, 2012년 조사)

통화 케찰 (GTQ)

[출처: wikipedia]

Conservative Alejandro Giammattei wins Guatemalan presidency

 

34 minutes ago 

 

Image copyrightREUTERS

Image caption

Alejandro Giammattei has won the presidency at his fourth attempt

 

Ex-prison chief Alejandro Giammattei has been elected president of Guatemala, the Electoral Tribunal has declared.

 

The conservative has 59%, while his centre-left opponent Sandra Torres has 41%, with 95% of votes counted.

 

Ex-first lady Ms Torres was running for the third time, while Mr Giammattei was making his fourth attempt.

 

Guatemalans cited insecurity as their main concern, followed by unemployment, high living costs and corruption.

 

"It wasn't easy, but the goal was met. It will be an immense honour to be president of this country that I love so much," said Mr Giammattei.

 

"We will rebuild Guatemala. I have no words to say how grateful I am."

 

How does it work?

The president is elected for a single four-year term. Current President Jimmy Morales cannot stand for a second term.

 

As none of the 19 candidates in the first round held on 16 June got the 50% of votes needed to win outright, the top two candidates progressed to a second and final round, with voting held on Sunday.

 

Alejandro Giammattei will take up office in January 2020.

 

Who were the contenders?

 

Image copyrightREUTERS

Image caption

Alejandro Giammattei is leading in the latest opinion polls

 

The 63-year-old candidate stood for the right-wing Vamos (Let's Go) party and this is his fourth attempt at becoming president. Each time, he has run for a different party.

 

Mr Giammattei is a trained doctor who was named director of the Guatemalan prison system in 2006.

 

That same year, he led a controversial operation to take control of the Pavón prison, which had been run by inmates for a decade. Seven inmates died during the raids by the security forces.

 

Mr Giammattei was among eight people accused over the incident and after spending 10 months in pre-trial detention, he was acquitted due to lack of evidence.

 

He came fourth in the 2015 election.

 

He has promised to build "a wall of prosperity" to keep Guatemalans from migrating to the US. In order to lessen the disparity between the rich and the poor, he wants to attract more foreign investment to Guatemala by strengthening the protections granted to private property.

 

Image copyrightAFP

Image caption

Sandra Torres won the first round with a comfortable margin

 

The former first lady failed in her two previous attempts to be elected president but won the first round of voting with 26% of the votes.

 

Ms Torres was married to Álvaro Colom, who governed Guatemala from 2008 to 2012, and who is currently under investigation for alleged fraud.

 

She divorced him in 2011 in order to bypass a law which banned close relatives of the president from succeeding him. At the time she said that "I'm divorcing my husband but I'm getting married to the people". She also said she had found it "very difficult" to leave her "loving marriage" to Mr Colom.

 

In the 2011, her candidacy was rejected by the Constitutional Court but she was allowed to run in 2015. That time, she had enough votes to get her into the second round where she was defeated by Jimmy Morales by a large margin of almost 35 percentage points.

 

Ms Torres is running for the social-democratic National Unity of Hope party (UNE). She and her party are under investigation for alleged illegal campaign financing during the last election, which she has denied.

 

Before the elections, opinion polls suggested Ms Torres was popular with voters in rural areas of Guatemala because of her former husband's social programmes but in urban areas the corruption allegations hit her hard.

 

What were the main election issues?

Guatemalans told pollsters that their top concern is insecurity saying that tackling high crime rates and armed attacks should be the priority for whoever wins the election.

 

Image copyrightREUTERS

Image caption

High crime rates and extortion concern voters

 

Ms Torres said she would deploy the armed forces to combat crime and move jails out of urban areas. She also suggested making inmates work and investing the money they earn in schools.

 

She has said she would try to increase the minimum sentence for extortion at 20 years in prison.

 

Mr Giammattei said he would back to a bill to declare gang members "terrorists" so that if imprisoned they would have no right to conjugal visits and would be forced to work in jail.

 

Both candidates said they opposed a migration deal signed by outgoing President Jimmy Morales under which migrants passing through Guatemala en route to the United States would have to apply for asylum in the former rather than in the US.

 

The two candidates argue that Guatemala does not have the capacity to process the asylum requests and even less so to look after the applicants or return them to their home countries if their requests are rejected.

 

President Morales signed the "Safe Third Country" agreement on 27 July, just days after US President Donald Trump had threatened Guatemala with tariffs and other sanctions.

 

Why is there little enthusiasm around these polls?

 

The run-up to the election was overshadowed by the fact that the two favourites to win were prevented from standing in the poll.

 

The former attorney-general, Thelma Alana, and Azury Ríos, the daughter of the late military ruler, Refrain Ríos Mont were barred from running by Guatemala's constitutional court angering those who were planning on voting for them.

 

Many Guatemalans are also fed up with the corruption scandals which have rocked the country.

 

Four years after large-scale anti-corruption protests forced then-President Otto Perez Molina to resign, many feel not enough has been done by the government of Jimmy Morales to combat corruption.

 

Corruption remains one of the top three issues voters want to see tackled but neither Mr Giammattei not Ms Torres have said whether they plan to renew the mandate of the UN's International Commission against Impunity in Guatemala, which is due to expire in September.

 

[기사/사진: BBC]



Comment



밤툰 - 100% 무료웹툰
에그카지노 STC555.COM
개츠비카지노 STC555.COM
서울카지노사이트 STC555.COM
삼삼카지노주소 STC555.COM
온라인카지노주소 STC555.COM
와우카지노 STC555.COM
서울카지노사이트 STC555.COM
서울카지노사이트 STC555.COM
태양성카지노 STC555.COM
맥스카지노주소 STC555.COM
스타카지노주소 STC555.COM
슈퍼카지노 STC555.COM
레드썬카지노 STC555.COM
슈퍼카지노사이트 STC555.COM
슈퍼카지노 STC555.COM
로얄카지노 STC555.COM
트럼프카지노사이트 STC555.COM
레드썬카지노주소 STC555.COM
빠칭GO카지노사이트 STC555.COM
해금카지노사이트 STC555.COM
빠칭GO카지노 STC555.COM
바카라사이트주소 STC555.COM
스타카지노사이트 STC555.COM
호게임 STC555.COM
UCC 카지노 STC555.COM
안전놀이터주소 STC555.COM
더카지노사이트 STC555.COM
인터넷카지노주소 STC555.COM
홈카지노 STC555.COM
에그벳카지노 STC555.COM
ag슬롯카지노 STC555.COM
슈퍼카지노주소 STC555.COM
온라인카지노 STC555.COM
맥스카지노 STC555.COM
해금카지노사이트 STC555.COM
해금카지노사이트 STC555.COM
온라인카지노 STC555.COM
에그벳 STC555.COM
에비앙4U카지노사이트 STC555.COM
에그카지노주소 STC555.COM
개츠비카지노주소 STC555.COM
UCC 카지노 STC555.COM
에그벳카지노주소 STC555.COM
솔레어카지노 STC555.COM
빅카지노주소 STC555.COM
egg카지노 STC555.COM
빅카지노 STC555.COM
스타카지노주소 STC555.COM
카지노사이트주소 STC555.COM
해금카지노주소 STC555.COM
개츠비카지노주소 STC555.COM
카지노사이트 STC555.COM
eggc카지노주소 STC555.COM
다빈치카지노 사이트 STC555.COM
에그벳 STC555.COM
카지노사이트추천 STC555.COM
에비앙4U STC555.COM
홈카지노주소 STC555.COM
하이게이밍 STC555.COM
하이게이밍카지노사이트 STC555.COM
UCC 카지노사이트 STC555.COM
에그벳카지노사이트 STC555.COM

[ 시사 View 社說 ]

이낙연 방일 최종 … 지난 6.28 G20 정상회담을 위한 모임에서, 주최국 일본 아베에게 철저히 무시... 더보기

[스페셜 NEWS]

고대 이집트인들이 남겨준 것: 고고학자들, 봉인된 관 20개 이상 발견 전혀 손상되지 않은 조각판 및 그대로 살아있는 천연색 등은 이 관들이 잘 보존돼 있었음... 더보기

[포토 NEWS]

서명에 묻어있는 트럼프 성격 출처: BBC입력 2019.10.17. [시사뷰타임즈] 세상에는 필적 전문가, 서명 전문가라고 불리는 사... 더보기

[정확한 정보] Q&A

허리케인, 타이푼 그리고 싸이클런의 차이 사진: NASA입력 2019.10.13.BBC 원문 2018.9.14. [시사뷰타임즈] 허리케인 훌로렌스가 미국 동부 해... 더보기

[종합 NEWS]

흔적 지우기? 美 전투기, 철수후 시리아 미군기지 폭격 시리아 만비즈 시 외곽, 내팽개쳐진 미군기지. 2019.10.16. © RT 입력 2019.10.18.RT 원문 2019.10.16 [... 더보기

[ 시·선·집·중 ]

文, 개혁 대상인 사람이 개혁 운운하는 역대급 자가당착 출처: 네이버 국어사전 입력 2019.10.15 [시사뷰타임즈] 文 “조국과 환상적 조합 기대했는데 ... 더보기

[ 화젯 거리 ]

윤석열, 한겨레에 고소취하 조건 제시...별장 참석 보도, 시기상 옳았나? 입력 2019.10.17. [시사뷰타임즈] 검찰총장 윤석열은 한겨레 신문이 1면에 사과 보도를 내지 ... 더보기

[오피니언 NEWS]

[Bryan Lufkin] 대한민국 전체가 이 조그만 가파도에서 배울 것은? 탄소-중립 낙원을 목표로 하는 자그마한 섬 한국의 휴일 휴가지 제주도는 번영된 미래를 ... 더보기

[제휴 및 광고 문의]

제휴및 광고문의 게시판입니다. 시사뷰 타임즈는 시사뷰 까페와 연계된 것으로서 적지 않은 조회가 있습니다. 따라서 시사... 더보기

[기사제보 받습니다]

이 게시판은 회원가입후 작성 가능하며, 역사물 또는 어떠한 기록물 등은 … 기사 제보도 아닌데 장난삼아 한 두줄 글을 올리는 사람도 있고 그 중에는 악성코드가 들... 더보기

[타임스퀘어]

뒤 끝 추잡한 한국의 前 대통령들 2005년5월25일 기자 시사회에서 제작진이 공개한 10·26 직후의 궁정동 안가 연회장 사진, 오... 더보기

[메인 큰 타이틀]

트럼프-보좌관-변호사 등등이 백악관 내부에서 저지르는 음모의 실체 전 유크레인 대사 요바노비치는, 자신을 제거한 것에 대해 트럼프, 트럼프 개인 변호사 귈... 더보기

[메인 작은 타이틀]

발설로나 대혼란: 총파업 속, 친 독립 지지자 50만 명 경찰과 대 충돌 © Reuters / Albert Gea, © Reuters / Forta[아수라장 카탈로니아: 생생한 동영상 사진 모기] 입력 2019...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