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마 위에 오른 WHO: COVID-19 대응 자세, 전세계적으로 조사 압박


 

입력 2020.5.18.

BBC 원문 1시간 전

 

[시사뷰타임즈] WHO 사무총장이라는 테드로스의 코로나바이러스 발병 상황에 대한 자세는 애시당초부터 편파적이었으며, 중국에 불똥이 튀지 않게 하려고 필사적이었고 다른 나라는 안중에도 없는 것이었다.

 

테드로스는 중국에서 꾸역꾸역 감염환자가 나오고 있을 때, 전세계 중론이 급히 비상사태를 선포해야 한다는 것이었는데, 중국의 눈치를 보면서 일주일 정도를 미뤘고 나중에 할 수 없이 비상사태를 선포함에 있어서도 중국 때문이 아니라 여러나라에서 발병했기 때문에 선포하는 것이라는 말도 안되는 소릴 했었다.

 

테드로스는 전 세계 200여 개국 감염을 향해 여러 나라에서 발병이 되고 있음에도 전세계적인 전염병이라는 선포 또한 중국의 눈치를 보면서 미뤘다.

 

이유는 이집트 인인 테드로스가 중국이 자국에 철도 및 도로 등 사회 간접 자본 투자를 하고 있으니까 이런 것이 끊어질까봐 그런 것이었는데, 이렇게 중국에 편향적인 것도 대단히 잘못된 것이었지만, 유엔에 속한 여러 기구 중 그 장이라는 사람이 국제적 기자회견을 하는데, 인상을 박박 써가면서 중국 이야기만 나오면 신경질을 부리는 것등도 엄청 잘못한 것이었다.

 

테드로스는 전세계적 사퇴 청원이 괜히 나온 것이 아니었음을 보여준다. 본지는 애초에 코로나바이러스가 중국 우한시에서 발발하면서부터 이 테드로스라는 자의 작태에 대해 여러번 지적을 했었다.

 

테드로스는 또한 방역 기구 중 하나로 흔히 착용하는 마스크의 무용론을 제기하는 망언도 했다.



 

-BBC 원문에서-

 

세계 보건 지도자들이 유엔 세계보건총회 자리에서 WHOCOVID-19 대응 자세에 대해 개별적인 검토를 밀어붙이겠다는 입장을 굳혔다.

 

월요일에 열릴 화상회의는 세계보건기구(WHO)184개 회원국들의 대사들을 함께 모이게 했다.

 

WHO는 이 기구가 코로나바이러스 세계적 전염병을 어떻게 대해왔는 지에 대한 수많은 질문에 직면하게 됐다.

 

중국 주석 시진핑은 중국에서의 발병 기간 동안 자국의 조치들을 옹호해왔는데, 월요일 개막식에서 연설할 예정이다.

 

중국 외무성은 앞서 베이징은 이 바이러스의 기원과 확산에 대해 수사를 하는 것에 대해 반대를 한다는 입장을 거듭 말하면서, 전세계적 전염병이 아직도 펼쳐지고 있는 동안 수사를 한다는 건 시기상조라고 했다.

 

2일 동안으로 돼있는 총회 -유엔보건기구의 한 일에 대해 연례적인 검토를 위한 회의- 이 바이러스에 대해 중국과 미국 사이의 서로에 대한 비난을 하는 가운데 행해지는 것이다.

 

미국은 이미 WHO에 대한 지원기금 지급을 중단했으며 자국 스스로의 백신 프로그램을 촉진시키려 하는 중이다.

 

중국에서 지난해 12월 이 바이러스가 등장한 이래로, 450만명 이상이 이 바이러스에 감염돼 있고 30만명 이상이 이 바이러스로 사망했다.

 

총회에선 어떤 걸 토의하게 되나?

 

유럽연합은, 영국, 호주 그리고 뉴질랜드 등을 비롯한 여러 나라들과 나란히 이 세걔적 전염병에 대한 처리를 어떻게 해왔는 지에 대한 조사를 밀어붙이면서 배우게된 교훈은 무엇인지를 묻게 된다.

 

유럽연합 여 대변인 바투 헨리크썬은 그 어떤 것을 검토하건 그에 일환으로 몇 가지 핵심 문제들은 답을 들어야할 필요가 있다고 했다.

 

바투는 이 전세계 전염병은 어떻게 확산되게 됐나? 그 배후에 있는 전염병학은 뭔가? 이 모든 것이 우리가 또 다른 이런 류의 세계적 전염병 피하기 위해 완전 중요하다고 했다.

 

하지만, 바투는 지금은 어떤 형태로든 비난을 하기 위한때는 아니라고 덧붙였다.

 

화요일에 표결될 결의안 초안은, 통과가 되려면 2/3 다수결을 요하지만, 로이터 통신사에 따르면, 이미 194개 회원국들 중 116개국이 지지를 표명했다고 한다. (: 2/3 다수결이 되려면 194개국 중 131개국의 지지를 얻어야 한다.)

 

지난달, 유럽연합의 한 보고서는 중국이 이 바이러스에 대해 잘못된 보도를 퍼뜨리고 있다며 비난한 바 있다.

 

유럽연합의 외부조치부는 라셔 그리고 중국에 널리 퍼진 것은 아니지만, 이 두 나라가 유럽연합과 이웃하고 있는 국가들의 음모론적 이야기를 겨냥했었다고 말했다.

 

WHO, 무슨 말을 해왔나?

 

WHO 여 대변인 마거릿 해리스 박사는 세계보건총회는 WHO에 대해 항상 세부적인 조사를 하는 것이라고 했다.

 

그러나 마거릿은 WHO는 전반적 대응을 이끌어 가도록 함에 그리고 이 세계적 전염병에 대한 과학과 해법들을 위해 초집중하는 상태로 남아있을 것이라고 했다.

 

WHO는 모든 회원국들의 이해관계를 동등하게 대변해야하는 것으로 돼있지만, 중국과 미국 사이에서 WHO 자체가 정치적 싸움의 중심지가 돼 있음을 알고 있다.

 

올해 재선을 위한 전투에 직면해 있는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은 중국과 WHO 가 확산을 막지 못했다고 비난하는 것으로써 자신의 이 질병 처리에 대한 비난을 피해 보려 해왔다.

 

지난달 단일국으로선 최다 액수를 내는 미국과의 논란이 절정에 이르면서, 트럼프는 WHO가 이 질병을 잘못 관리하고 있다는 것 및 중국에서의 바이러스 확산을 은폐하고 있었다고 비난을 하면서 이 기구에 대한 지원에서 손을 뺐다.

 

세계보건총회에선 또한 WHO에게 더 많은 권한을 주어 이 바이러스 발병 초기에 여러 나라들에 검사관들이 들어가 볼 수 있도록 해주어 개별적 조사를 할 수 있게 해주었어야 한다는 요청도 들을 것으로 예상된다.

 

WHO는 지난 1월과 2, 과학자들 한 무리를 중국에 보냈었지만, 중국 관계자들과 합동으로 일하는 것이었다.

 

중국, 어떻게 대응해 왔나?

 

중국은 이미 COVID-19에 대한 개별적 국제 조사 촉구를 거부한 바 있다.

 

지난달, 고위 중국 외교관 첸 웬은 BBC에 그러한 요구는 정치적 동기에서 비롯된 것이며 조사라는 것은 주의를 흩뜨리고 바이러스와 싸울 자원들을 멀 싸우지 못하게 하는 것이 될 것이라고 말했었다.

 

이 질병은 지난해 말 중국 우한시에서 처음으로 등장했으며 먹거리 시장에서 비롯된 것이라고 널리들 보도 했었다.

 

그때 이후로, 하지만, 일부 고위 미국 정치인들은 감염 원천은 우한시에서 박쥐 코로나바이러스를 연구해온 연구시설일 것이라는 제안들을 해왔다. 중국은 이런 제안을 일축해 버렸었다.

 

미 국무장관 마잌 팜페이오는 이번달 초, 이 바이러스가 중국 우한시 한 실험실에서 나왔다는 상당한 양의 증거가 있다고 했었다. 하지만, 토요일 브레이트바트와의 TV 면담에서 그는 우린 이 바이러스가 우한시에서 시작된 것임은 알고 있지만 어디로부터 또는 누구로부터 온 것인지는 모른다고 말해 한 발 뒤로 물러섰다.

 

결의안 초안은 중간에서 숙주 역할을 할 가능성이 있는 것을 비롯하여, 이 바이러스의 동물적인 감염 원천 및 인간들 속으로 들어오게 된 경로등을 밝히겠다고 언급하고 있다.


Coronavirus: Global push for inquiry into Covid-19 response

 

1 hour ago

 

Image copyrightAFP

Image caption

China says calls for an investigation are a distraction from fighting the coronavirus

 

Global health leaders are set to push for an independent review of the response to the Covid-19 pandemic at the UN's World Health Assembly.

 

Monday's virtual meeting brings together envoys from 194 member states of the World Health Organization (WHO).

 

The WHO will face questions on how it dealt with the coronavirus pandemic.

 

Chinese President Xi Jinping, who has defended his country's actions during the outbreak, is to speak during Monday's opening ceremony.

 

China's foreign ministry earlier repeated Beijing's opposition to an investigation into the origin and spread of the virus, saying it was premature while the pandemic was still unfolding.

 

The two-day assembly - an annual meeting that reviews the work of the UN's health agency - comes amid recriminations between the US and China over the virus.

 

The US has already stopped its funding for the agency and is promoting its own vaccine programme.

 

More than 4.5 million people have been infected and more than 300,000 have died since the virus emerged in China in December.

 

What will the assembly discuss?

 

The European Union, alongside countries including the UK, Australia and New Zealand, is pushing for an inquiry into how the pandemic has been handled and what lessons can be learned.

 

EU spokeswoman Virginie Battu-Henriksson said several key questions needed to be answered as part of any review.

 

"How did this pandemic spread? What is the epidemiology behind it? All this is absolutely crucial for us going forward to avoid another pandemic of this kind," she said.

 

However, she added that now was not the time for "any sort of blame game".

 

Image copyrightAFP

Image caption

WHO director-general Tedros Adhanom Ghebreyesus has faced criticism for the agency's handling of the pandemic

 

The draft resolution, to be put to a vote on Tuesday, requires a two-thirds majority to pass and already has support from 116 of the 194 member states, according to Reuters.

 

Last month, an EU report accused China of spreading disinformation about the crisis.

 

The bloc's External Action Service said Russia, and to a lesser extent China, had "targeted conspiracy narratives" in the EU and neighbouring countries.

 

What has the WHO said?

 

WHO spokeswoman Dr Margaret Harris said that the World Health Assembly was "always the time for a lot of scrutiny [of the WHO]."

 

But, she added, the organisation would remain "laser focused" on working to lead the overall response, and the science and the solutions for this pandemic.

 

The WHO is supposed to represent the interests of all member states equally but has found itself at the centre of a political battle between China and the US.

 

President Donald Trump, who faces a re-election battle this year, has sought to deflect criticism of his handling of the outbreak by blaming China and the WHO for failing to stop its spread.

 

The row culminated last month with the US - the WHO's largest single donor - pulling funding to the agency after President Trump accused it of mismanaging and covering up the spread of the virus in China.

 

The assembly is also expected to hear calls to give the WHO more powers, which would allow inspectors to go into countries at the start of outbreaks, and carry out independent investigations.

 

The WHO did send a team of scientists into China in January and February, but it was a joint mission alongside Chinese officials.

 

What has China's response been?

 

China has already rejected calls for an independent international investigation into Covid-19.

 

Last month, senior Chinese diplomat Chen Wen told the BBC that such demands were politically motivated and that an an investigation would only divert attention and resources away from fighting the virus.

 

The outbreak first emerged in the Chinese city of Wuhan late last year and was widely reported to have originated in a food market.

  

Media caption"The Chinese Communist Party has refused to co-operate with world health experts" - Mike Pompeo

 

Since then, however, some senior US politicians have suggested that the source was a research facility in Wuhan that had been carrying out research on bat coronaviruses. China has dismissed the idea.

 

US Secretary of State Mike Pompeo said earlier this month that there was "a significant amount of evidence" that the virus came from a laboratory in Wuhan. However, in a TV interview with Breitbart on Saturday he appeared to step back, saying "we know it began in Wuhan, but we don't know from where or from whom".

 

The draft resolution mentions identifying "the zoonotic source of the virus and the route of introduction to the human population, including the possible role of intermediate hosts".

 

[기사/사진: BBC]



Comment



밤툰 - 100% 무료웹툰
에그카지노 STC555.COM
개츠비카지노 STC555.COM
서울카지노사이트 STC555.COM
삼삼카지노주소 STC555.COM
온라인카지노주소 STC555.COM
와우카지노 STC555.COM
서울카지노사이트 STC555.COM
서울카지노사이트 STC555.COM
태양성카지노 STC555.COM
맥스카지노주소 STC555.COM
스타카지노주소 STC555.COM
슈퍼카지노 STC555.COM
레드썬카지노 STC555.COM
슈퍼카지노사이트 STC555.COM
슈퍼카지노 STC555.COM
로얄카지노 STC555.COM
트럼프카지노사이트 STC555.COM
레드썬카지노주소 STC555.COM
빠칭GO카지노사이트 STC555.COM
해금카지노사이트 STC555.COM
빠칭GO카지노 STC555.COM
바카라사이트주소 STC555.COM
스타카지노사이트 STC555.COM
호게임 STC555.COM
UCC 카지노 STC555.COM
안전놀이터주소 STC555.COM
더카지노사이트 STC555.COM
인터넷카지노주소 STC555.COM
홈카지노 STC555.COM
에그벳카지노 STC555.COM
ag슬롯카지노 STC555.COM
슈퍼카지노주소 STC555.COM
온라인카지노 STC555.COM
맥스카지노 STC555.COM
해금카지노사이트 STC555.COM
해금카지노사이트 STC555.COM
온라인카지노 STC555.COM
에그벳 STC555.COM
에비앙4U카지노사이트 STC555.COM
에그카지노주소 STC555.COM
개츠비카지노주소 STC555.COM
UCC 카지노 STC555.COM
에그벳카지노주소 STC555.COM
솔레어카지노 STC555.COM
빅카지노주소 STC555.COM
egg카지노 STC555.COM
빅카지노 STC555.COM
스타카지노주소 STC555.COM
카지노사이트주소 STC555.COM
해금카지노주소 STC555.COM
개츠비카지노주소 STC555.COM
카지노사이트 STC555.COM
eggc카지노주소 STC555.COM
다빈치카지노 사이트 STC555.COM
에그벳 STC555.COM
카지노사이트추천 STC555.COM
에비앙4U STC555.COM
홈카지노주소 STC555.COM
하이게이밍 STC555.COM
하이게이밍카지노사이트 STC555.COM
UCC 카지노사이트 STC555.COM
에그벳카지노사이트 STC555.COM

[ 시사 View 社說 ]

시리아 원유 지키… 미국의 브래들리 창갑차량 사진: Wikipedia입력 2020.9.19. [시사뷰타임즈] 지금... 더보기

[스페셜 NEWS]

英 왕궁 속 엿보기: 왕족들의 이상한 세상 어린 시절, 우리들 중 많은 경우는 잠자는 미녀 따위의 동화를 통해 왕족들과 처음 조우한... 더보기

[포토 NEWS]

잠시 세워졌던 성적 포식자 엡스틴의 동상, 수수께끼처럼 사라져 금융업자인 제퍼리 엡스틴의 2017.3.28. 의 모습. 이 사진은 뉴욕주 범죄정의 부 성 범죄자 등... 더보기

[정확한 정보] Q&A

토탄과 이탄 사진=ResearchGate입력 2020.9.12. [시사뷰타임즈] 토탄과 이탄 관련기사들불, 수만 km 밖에 있는 ... 더보기

[종합 NEWS]

23일, 韓 감염 23,216(+110) 사망 388 회복 20,650 입력 2020.9.23 [시사뷰타임즈] 어제까지 신규 감염 61, 총 감염자 23,106이었던 한국은 오늘까... 더보기

[ 시·선·집·중 ]

중국 대규모 훈련: 대만군, “맞받아 칠 권리있다” 경고 자료사진: 대만 타이중에서 적의 침공을 가상하여 공습에 대비해 무기 체제를 수호하는 훈... 더보기

[ 화젯 거리 ]

저무는 미국? 구테레스, “UN, 美 일방적 대 이란 제재..지원 안한다” 미 국무장관 마잌 팜페이오 FILE PHOTO. © AFP / KARIM JAAFAR 입력 2020.9.21.RT 원문 2020.9.21. [시사뷰... 더보기

[오피니언 NEWS]

신판 바보들의 행진! 우리 국어를 왜 망가뜨리니? 사진=KOBAY 입력 2020.9.6. [시사뷰타임즈] “바보들의 행진”은 하길종 감독, 최인호 원작·각... 더보기

[제휴 및 광고 문의]

제휴및 광고문의 게시판입니다. 시사뷰 타임즈는 시사뷰 까페와 연계된 것으로서 적지 않은 조회가 있습니다. 따라서 시사... 더보기

[기사제보 받습니다]

이 게시판은 회원가입후 작성 가능하며, 역사물 또는 어떠한 기록물 등은 … 기사 제보도 아닌데 장난삼아 한 두줄 글을 올리는 사람도 있고 그 중에는 악성코드가 들... 더보기

[타임스퀘어]

뒤 끝 추잡한 한국의 前 대통령들 2005년5월25일 기자 시사회에서 제작진이 공개한 10·26 직후의 궁정동 안가 연회장 사진, 오... 더보기

[메인 큰 타이틀]

`국제법적 근거 전무`: 美의 마두로 & 이란 제재 =지속적 침략 맹비난 자료사진: 베네주엘라 대통령 니콜라스 마두로가 이란 외무성 장관 모하마드 자바드 자릿... 더보기

[메인 작은 타이틀]

BBC, "올여름 해수욕장 예약은 한국에서"... 방송 장면 [BBC 제공 영상으로 보기]입력 2020.9.20.BBC 원문 2020.8.10 [시사뷰타임즈] 여름철에 한국의 여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