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랩탑 추문속, 바이든 저자세: 오바마 “트럼프, 美 자랑스런 세계 평판 누더기로”



 

입력 2020.10.22.

RT 원문 2020.10.22.

 

[시사뷰타임즈] 전 대통령 버락 오바마가 민주당 후보자인 조 바이든을 위해 처음으로 연 집회에서 대통령 도널드 트럼프를 심하게 비난했다. 바이든은 자기 아들 헌터 바이든이 독직(瀆職), 즉 직책을 더럽히는 행위를 했다는 주장들에 대한 추문이 도는 가운데 저자세를 유지해 왔다.

 

조 바이든이 화요일 최종 대통령 후보 토론회를 앞두고 지난 2~3일 동안 언론들의 관심을 피해오는 동안, 오바마가 연결봉 (baton) 을 잡고 수요일 저녁 필러델피아 남부에 있는 시민들의 은행 공원 밖의 차를 타고 들어가는 집회에서 상대적으로 규모가 작은 바이든 지지자들에게 연설을 했다.

 

과거 자신의 행정부 부통령의 경쟁자에게 저격하면서 오바마는 트럼프는 대통령직을 현실 쑈처럼 취급을 한다고 주장하면서 트럼프의 가장 주된 관심사는 조명 속에 남아있겠다는 것이라고 했다.

 

난 도널드 트펌프가 내가 그렸던 전망을 포용하거나 내가 실행한 정책들을 계속해 갈 것이라고 전혀 생각하지 않았지만, 이 나라를 위해 그가 대통령 직책을 진지하게 받아들이는데 관심이라도 좀 보여줄 것이라고 생각했다. 허나 그런 일은 일어나지도 않았다.” 고 했다. 오바마는 더 나아가 트럼프는 자신의 에 대한 지지율이 저조해서 속이 뒤집혀 있는 상태라고 덧붙였다.

 

그러나 이것은 현실 쑈가 아니다, 이것이 바로 현실이다.

 

오바마는 트럼프가 코로나바이러스 전세계적 전염병을 처리하는 것에 대해서도 맹공격을 이어나가면서, 미국에 코로나로 인한 죽음이 22만 명이라는 사실을 지적하며 이것은 트럼프가 대통령직을 진지하게 받아들일 능력이 없음을 증명하는 것이라고 주장했다.

 

오바마는 그 이후 트럼프 행정부가 코로나바이러스에 대응한다며 “10만 개 이상의 가게들을 문닫게 만들고” “일자리 수백만 개를 잃어버린 것을 이어 비난했다. 트럼프는 민주당 주지사들이 운영하는 주들이 전면적인 폐쇄조치를 실행한다고 비난해왔고 심지어 폐쇄조치를 반대하는 집회를 지지한다고 목청을 높이면서 사업체들에 대한 제한이 남아있는 것은 경제회복이 느린 까닭이라고 주장했다.

 

오바마는 박수갈채를 받고 청중이 지지의 표시로 자동차 경적을 울리는 가운데 “4년전, 여러분들은 이곳 호수에서 자동차 속에서 연설을 지켜보는 게 아니라 집회후 야외 잔치들을 벌이고 있었다.” 고 했다. 민주당 필라델피아 시장 짐 케네디는 이미 지난 7월 공공 재산에 20명이나 그 이상이 모이는 것에 대해 활동 중단 조치를 부과한 바 있다. 이 금지조치는 내년 2월까지 그대로 실행된다.

 

긴 듯한 연설 속에, 오바마는 트럼프가 자기 혼자서 국제 경기장 속에서 미국의 좋은 이름을 더럽히고 있는 중이라고 비난하면서, “세계 이곳 저곳의 우리나라의 자랑 스러운 평판이 누더기가 돼있다.” 고 했다. 미국과 동맹국인 유럽 7개 나라에서 이달에 행한 여론조사 결과는 유럽이 67% 14%로 트럼프 보다 바이든을 선호한다는 것을 진정으로 보여 주었디. 미국 주류 언론들은 이것은 트럼프의 미국 우선정책이 동맹국들이 멀어지게 만든 증거라면서 즉각 이 자료를 물고 늘어졌다.

 

트럼프가 수요일 집회에서 만일 바이든이 이기면, 중국은 미국의 소유자가 될 것이라고 말하면서 바이든이 중국에 부드럽게 다할 것이라고 반복적으로 주장한 반면, 오바마는 뉴욕타임즈지의 보도 내용 즉, 트럼프의 사업체들 중 한 곳 -트럼프 국제 호텔 경영 LLC- 이 중국에 은행계좌를 유지하고 있다는 내용을 강력 인용하면서 판세를 뒤집으려 했다.

 

트럼프는 비밀 중국 은행 계좌를 갖고 있다. 이런게 어떻게 가능한 일인가? 잘 들어보십시오, 자진이 대통령에 재선되겠다고 입후보 하고 있으면서 중국 은행 계좌를 비밀로 갖고 있다는 것이 상상이나 할 수 있습니까? 여러분들은 확스뉴스가 약간의 관심만 있을 수도 있다고 생각합니까? 그들은 나를 베이징 배리라고 부르곤 했습니다.“ 라고 오바마가 말했다.

 

오바마의 이러한 공격은, 바이든 선대위가 지난주 뉴욕타임즈지의 보도 내용, 즉 바이든의 아들 헌터가 자신의 샹하이 중국 에너지 회사와의 연관성으로 자신의 가족들을 부유하게 만들고 싶어 했다는 것, 그리고 헌터가 유크레인 (우크라이나) 의 에너지 회사 부리스마와 거래하고 있는 의문스런 사업체를 갖고 있었다는 등의 보노 내용을 사실이라고 치고 이에 대한 낙진늘 처리하고 있는 가운데 나온 것이다.

 

이러한 폭로 사실들은 헌터의 것이라고 주장들을 하는 랩탑 (: 흔히 노트북이라는 일본인들이 정한 명칭) 에 저장돼 있는 전자우편들이 그 뿌리다. 이 랩탑의 하드 복사본을 델러웨어 수선점 주인이 트럼프 개인 변호사 루디 귈리아니와 FBI에게 주었는데, 이 수선점 주인은 그 손상입은 랩탑을 고쳐달라고 자신의 가게에 맡겨져 있었는데, 헌터가 이 컴퓨터를 회수하러 아예 오지도 않았다고 주장한다. 그후 귈리아니가이 복사본을 뉴욕포스트지에 제공했다.

 

이 이야기에 대해 일주일 이상 동안을 거의 침묵을 지킨 후, 수요일 바이든은 이 주장들에 대한 자신의 침묵을 깨고, ABC 지사와 원거리 면담을 하는 가운데 저들이 나와 내 가족에게 먹질을 하려고 필사적인 작전을 벌이는 것이라고 비난했다. 




‘Our proud reputation in the world is in tatters:’ Obama unloads on Trump as Biden lies low amid ‘laptop’ scandal

 

22 Oct, 2020 03:13

 

Former U.S. President Barack Obama waves while wearing a "Vote" mask as he campaigns on behalf of Democratic presidential nominee and his former Vice President Joe Biden in Philadelphia, Pennsylvania, U.S., October 21, 2020. © REUTERS/Kevin Lamarque

 

Former President Barack Obama has tore into President Donald Trump in his first ever rally for Democratic nominee Joe Biden, who has kept a low profile amid a scandal over alleged influence-peddling by his son, Hunter.

 

While the Democratic hopeful has shunned publicity for the last couple of days ahead of the final presidential debate on Thursday, Obama took up the baton, addressing a relatively small crowd of Biden supporters at a drive-in rally outside Citizens Bank Park in South Philadelphia on Wednesday evening.

 

Taking a shot at his former VP’s Republican rival, Obama argued that Trump was “treating the presidency like a reality show” and that his prime concern is to remain in the spotlight.

 

“I’ve never thought Donald Trump would embrace my vision or continue my policies, but I did hope for the sake of the country that he would show some interest in taking the job seriously, but it hasn’t happened,” Obama charged, adding that Trump is “upset” that the ratings for his “show” are down.

 

But this thing is this is not a reality show, this is reality

 

Obama went on to lambast Trump on his handling of the coronavirus pandemic, arguing that he “proved himself incapable” of taking the job seriously while referring to some 220,000 Covid-19 deaths in the US.

 

He then proceeded to blame the closure of “more than 100,000 small businesses” and the loss of “millions of jobs” on the Trump administration’s coronavirus response. Trump has accused governors of Democrat-run states of keeping sweeping lockdowns in place and even voiced support for anti-lockdown rallies, arguing that remaining restrictions on businesses were the reason for the slow economic recovery.

 

“Four years ago you’d be tailgating here in the lake instead of watching a speech from your cars,” Obama said to the round of applause and honks from the audience. Democratic Philadelphia Mayor Jim Kenney imposed a moratorium on gatherings of 50 people or more on public property already in July. The ban is to stay in place through February next year.

 

In his tirade, Obama accused Trump of single-handedly tarnishing America’s good name in the international arena, lamenting that “Our proud reputation around the world is in tatters.” Polls taken this month in seven allied European countries indeed have shown that Europe prefers Biden over Trump as the next US president by a margin of 67 percent to 14 percent. The data was immediately pounced on by the US mainstream media as proof that Trump’s ‘America First’ policy has alienated allies.

 

While Trump has repeatedly argued that Biden would be soft on Beijing, saying at a rally on Wednesday that “if Biden wins, China will own the United States,” Obama attempted to turn the tables, seizing on a New York Times report alleging that one of the president’s businesses Trump International Hotels Management LLC maintains a bank account in China.

 

“He's got a secret Chinese bank account. How's that possible? Listen, can you imagine if I had a secret Chinese bank account when I was running for reelection? You think Fox News might have been a little concerned? They would've called me Beijing Barry,” the former president said.

 

The attack from Obama comes as the Biden campaign deals with fallout from a New York Post report last week, which posited that Biden’s son Hunter wanted to enrich his family through his connections to the Shanghai-based CEFC China Energy Co. and that he had questionable business dealings with a Ukrainian energy firm, Burisma.

 

The revelations stem from a trove of emails stored on a laptop allegedly belonging to Hunter Biden. A copy of its hard drive was given to both Trump’s personal lawyer Rudi Giuliani and the FBI by a Delaware repair shop owner, who claims the damaged laptop was left at his business to be fixed, but that Hunter never returned to retrieve the computer. Giuliani then provided the drive to the New York Post.

 

After remaining mostly silent on the story for more than a week, on Wednesday Biden broke his silence on the allegations, denouncing them as a “desperate campaign to smear me and my family” in a remote interview with an ABC affiliate.

 

[기사/사진: RT]



Comment



밤툰 - 100% 무료웹툰
에그카지노 STC555.COM
개츠비카지노 STC555.COM
서울카지노사이트 STC555.COM
삼삼카지노주소 STC555.COM
온라인카지노주소 STC555.COM
와우카지노 STC555.COM
서울카지노사이트 STC555.COM
서울카지노사이트 STC555.COM
태양성카지노 STC555.COM
맥스카지노주소 STC555.COM
스타카지노주소 STC555.COM
슈퍼카지노 STC555.COM
레드썬카지노 STC555.COM
슈퍼카지노사이트 STC555.COM
슈퍼카지노 STC555.COM
로얄카지노 STC555.COM
트럼프카지노사이트 STC555.COM
레드썬카지노주소 STC555.COM
빠칭GO카지노사이트 STC555.COM
해금카지노사이트 STC555.COM
빠칭GO카지노 STC555.COM
바카라사이트주소 STC555.COM
스타카지노사이트 STC555.COM
호게임 STC555.COM
UCC 카지노 STC555.COM
안전놀이터주소 STC555.COM
더카지노사이트 STC555.COM
인터넷카지노주소 STC555.COM
홈카지노 STC555.COM
에그벳카지노 STC555.COM
ag슬롯카지노 STC555.COM
슈퍼카지노주소 STC555.COM
온라인카지노 STC555.COM
맥스카지노 STC555.COM
해금카지노사이트 STC555.COM
해금카지노사이트 STC555.COM
온라인카지노 STC555.COM
에그벳 STC555.COM
에비앙4U카지노사이트 STC555.COM
에그카지노주소 STC555.COM
개츠비카지노주소 STC555.COM
UCC 카지노 STC555.COM
에그벳카지노주소 STC555.COM
솔레어카지노 STC555.COM
빅카지노주소 STC555.COM
egg카지노 STC555.COM
빅카지노 STC555.COM
스타카지노주소 STC555.COM
카지노사이트주소 STC555.COM
해금카지노주소 STC555.COM
개츠비카지노주소 STC555.COM
카지노사이트 STC555.COM
eggc카지노주소 STC555.COM
다빈치카지노 사이트 STC555.COM
에그벳 STC555.COM
카지노사이트추천 STC555.COM
에비앙4U STC555.COM
홈카지노주소 STC555.COM
하이게이밍 STC555.COM
하이게이밍카지노사이트 STC555.COM
UCC 카지노사이트 STC555.COM
에그벳카지노사이트 STC555.COM

[ 시사 View 社說 ]

美 대통령 당선자… 사진: GUARDIAN입력 2020.11.25. [시사뷰타임즈] ‘정치인이 아닌 정치인’ 이라... 더보기

[스페셜 NEWS]

폼페이 유적 발굴: 부유한 남자와 노예 시신 발견 거의 2,000년 전, 베수비우스 화산 폭발을 피하려던 것으로 여려지는 부유한 남자과 그의 남... 더보기

[포토 NEWS]

"경찰, 없애라!“ 너무 쉽게 총쏘는 경찰. 흑인 죽자 모두 거리로 [RT 제공 영상으로 정확히 보기]입력 2020.10.24.RT 원문 2020.10.24. [시사뷰타임즈] 경찰 한 명이 ... 더보기

[정확한 정보] Q&A

미국 대선: 크래켄을 풀겠다고? 그게 뭔데? 민담 속의 크래컨 IMAGE COPYRIGHTGETTY IMAGES 도미니언의 기술은 미국 선거에서 널리 사용되는 ... 더보기

[종합 NEWS]

이런 법안이? 프랑스, 겅찰 야만성 촬영금지법에 시위 대폭발! 군중속 일부가 돌멩이와 폭죽을 경찰에게 던지면서 충돌이 시작됐다. 파리 시위자들이 들... 더보기

[ 시·선·집·중 ]

美 육류 수입: 대만 의원들, 돼지 내장 던지며 거세게 항의 (영상) 대만 국회의원들이 타이페이 의회에서 드잡이질을 하는 동안 대만 국회의원들이 서로에게... 더보기

[ 화젯 거리 ]

스페인 女 축구 선수, 마라도나 묵념 거부: 강간범-소아성애-학대자이므로 © Screenshot from Twitter 입력 2020.12.1.RT 원문 202011.30 [시사뷰타임즈] 축구 세계 많은 사람들이 ... 더보기

[오피니언 NEWS]

[버락 오바마] 한 번 선거론 썩어가는 미국 진실 중단 못 시켜 오바마는, 이 사진에서 자신이 사회적 거리 두기인 “팔꿈치 부딪히기” 로 맞이하는 조 ... 더보기

[제휴 및 광고 문의]

제휴및 광고문의 게시판입니다. 시사뷰 타임즈는 시사뷰 까페와 연계된 것으로서 적지 않은 조회가 있습니다. 따라서 시사... 더보기

[기사제보 받습니다]

이 게시판은 회원가입후 작성 가능하며, 역사물 또는 어떠한 기록물 등은 … 기사 제보도 아닌데 장난삼아 한 두줄 글을 올리는 사람도 있고 그 중에는 악성코드가 들... 더보기

[타임스퀘어]

뒤 끝 추잡한 한국의 前 대통령들 2005년5월25일 기자 시사회에서 제작진이 공개한 10·26 직후의 궁정동 안가 연회장 사진, 오... 더보기

[메인 큰 타이틀]

이란 최고지도자: 최고의 군 과학자 암살배후자들, 단호히 처벌 약속 자료사진: 이란 최고 지도자 아야톨라 알리 크하메네이 © Handout via REUTERS / Official Khamenei Web... 더보기

[메인 작은 타이틀]

시드니: 11월에 가장 뜨거운 기록적 40도...너도 나도 해변으로 더위를 식히기 위해 사람들과 그들의 애완견이 물에 몸을 담그고 있다. 당국은 사람들에게...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