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코로나: 바이든 “미국인 50만명 사망, 가슴 미어져... 다시 웃게 될 것”


한 가족이 텍서스에서 1월 코로나로 죽은 그레고리 블렝스 (50)를 애도하고 있다. 이들은 성조기로 넢인 아버지의 관을 보며 작별인사를 했다. IMAGE COPYRIGHTREUTERS 대통령 바이든, 부통령 해리스, 그리고 해리스 남편 (두 번 째 신사) 이 묵념하고 있다. IMAGE COPYRIGHTGETTY IMAGES

 


두 번째 신사라는 말의 역사와 뜻



 

입력 2021.2.23

BBC 원문 7시간 전.

 

[시사뷰타임즈] 미국이 다른 그 어느 나라보다 높은 사망자 숫자인 50만 명을 기록하자, 대통령 조 바이든 대국민 연설을 했다.

 

하나의 국가로서, 이런 잔인한 운명은 용납할 수가 없습니다. 우린 망연자실하여 슬픔에 잠기게 되는 이것에 저항해야 합니다.” 라고 했다.

 

대통령과 부통령 그리고 이들의 배우자들은 백악관 밖에서 촛불 의식이 진행되는 동안 묵념을 했다.

 

, 오늘, 미국인 모두에게 기억할 것을 요구합니다. 우리를 떠난 사람을 기억하고 우리를 뒤에 남겨둔 사람들을 기억합시다.” 라고 바이든은 말하면서 미국인들에게 ᅟᅩᆿ로나와 함께 싸울 것을 촉구했다.

 

 

바이든이 이 사태를 두고 한 말

 

 

바이든은 차후 5일 도안 연방에 있는 모든 건물에 있는 성조기를 절반으로 낮추어 게양하라고 지시했다.

 

핵악관에서 그는, 미국인 사망자 수가 제2, 2차 세계 대전 및 비엣남 (베트남) 전쟁 당시 사망자를 합한 것보다 많다는 사실을 짚으면서 연설을 시작했다.

 

그는 오늘을, 우린 진정으로 우울하고, 가슴이 미어지는 이정표로 표시합니다. 500,071명이 죽었습니다.” 라고 했다.

 

이어 그는 우린 종종 사람들이 보통 미국 사람이라고 묘사하는 말을 듣습니다.” 라고 하면서 그런 일은 없습니다. 그들이 보통인 건 전혀 없습니다. 우리가 잃은 사람들은 각별한 사람들이었습니다. 그들은 세대에 걸쳐 기억될 것입니다. 미국에서 태어났건, 미국으로 이주해 들어왔건 말입니다.” 라고 했다.

 

그는 아주 많은 그들이 미국에서 마지막 숨을 쉬었습니다.” 라고 했다.

 

그는 비탄에 젖었던 자신의 경험을 말했는데 - 그의 아내와 딸이 1972년 자동차 사고로 죽었고 아들 중 한 명이 뇌암으로 2015년에 죽었었다.

 

제게 있어서, 슬픔과 비탄을 겪는 것은 목적을 결정하는 일입니다.” 라고 했다.

 

바이든의 코로나바이러스 접근법은 전임자 트럼프와는 다르다. 트럼프는 치명적인 바이러스 영향력에 대해 의구심을 드리웠으며 마스크 착용 및 기타 바이러스 확산을 막기 위한 다른 조치들을 정치와 시키는 것이라고 봤었다.

 

119, 바이든의 대통령 취힘 하루 전날, 바이든은 코로나로 죽은 미국인 40만명을 표시하는 행사를 개최했었다.

 

최근의 사망자 총수를 표시하는 월요일의 행사는 한 달 가량 뒤에 나온 것이다.

 

워싱튼 그 외의 곳에서는, 국립 대성당이 500번 타종했는데, 한 번 타종에 미국인 사망자 1,000명을 가리키는 것이었다.

 

 

미국에서 벌어지는 일들

 

 

미국의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자 수는 2위인 인도 (1,100만명) 및 브러질 (1,010만명) 의 거의 두배에 해당한다. 브러질 (브라질) 은 사망자 집계로는 2위인 244,000명을 기록했고 3위는 멕시코로 178,000명이 사망했다.

 

미국 최고 면역학자라는 앤서니 파우치는 CNN에 일요일, “지금으로부터 몇 십년 동안 사람들은 이 상황을 미국 역사상 공포스런 역사 이정표라고 이야기 하게 될 겁니다, 그토록 많은 사람들이 호흡기성 질호나 감염으로 죽었다고 말입니다.” 라고 말했다.

 

브라운 대학교의 공공보건부 학과 학장은 이건 놀라운 숫자입니다. 1년 전, 난 백만명의 절반이나 되는 사람들이 이 질병으로 죽으리라고는 상상도 할 수 없었습니다.” 라고 했다.

 

그는 월요일, BBC 뉴스에 우리에겐 능력도 아주 많으며 미국에는 자원도 아주 많습니다. 이런건 모두 예방할 수 있었던 것이고 일어나니 말았어야 할 일입니다. 그렇뎌라도 여기 우리가 있습니다.” 라고 하면서 그리고 전 우리가 잘못 대응했던 방식에 모두 반성해야만 할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라고 했다.

 

워싱튼 대학교의 보건지표 및 평가연구소 (IHME) 에 따르면, 1월말까지 최소한 미국인 9만명이 더 사망할 것이라고 예상한다.

 

IHME5월 말까지, 이 바이러스가 하루에 미국인 400명 정도를 죽일 것이라고 추산하는데, 이는 현재 매일 대략 2,000명인 사망자 수보다 낮게 잡은 것이다.

 

미국인들 대략 160만명에게 매일 백신을 투여하면서, 입원 율은 40일째 내리 떨어졌다. 그러나 전문가들은 미국에서 코로나바이러스 변종 -새로운 코로나 발발사태를 촉발시킬 수 있는- 숫자가 늘어나는 것에 대해 대단히 우려한다.

 

개선되고 있는 수치들에도 불구하고, 미국인들의 기대수명은 코로나바이러스 때문에 1년 내내 떨어져 왔다고 지난주 미국 질병 통제 및 예방 본부가 말했다. 치명적인 이 바이러스에 불균형하게 영향을 받아온 인종적 소수민족들 사이에서의 기대수명 변화가 가장 극심히다.

 

20201월과 6월 사이에, 흑인들은 기대수명이 3년이나 떨어지며 가장 컸다. .

 

그리고 스페인계 남자들은 같은 기간 동안 기대수명이 2.4년 떨어졌다.




Covid: Biden calls 500,000 death toll a 'heartbreaking milestone'

 

Published2 hours ago

 

President Joe Biden has addressed the nation as the US marks 500,000 deaths from Covid-19, the highest toll of any country in the world.

 

"As a nation, we can't accept such a cruel fate. We have to resist becoming numb to the sorrow," he said.

 

The president and vice-president, and their spouses, then observed a moment of silence outside the White House during a candle-lighting ceremony.

 

More than 28.1 million Americans have been infected - another global record.

 

"Today I ask all Americans to remember. Remember those we lost and remember those we left behind," President Biden said, calling for Americans to fight Covid together.

 

How did Biden mark the occasion?

 

Mr Biden ordered all flags on federal property to be lowered to half mast for the next five days.

 

At the White House, he opened his speech by noting that the number of American deaths from Covid was higher than the death toll from World War One, World War Two, and the Vietnam War combined.

 

"Today we mark a truly grim, heartbreaking milestone - 500,071 dead," he said.

 

"We often hear people described as ordinary Americans," he went on to say. "There's no such thing, there's nothing ordinary about them. The people we lost were extraordinary. They span generations. Born in America, emigrated to America."

 

"So many of them took their final breath alone in America," he continued.

 

A family says goodbye to their father's flag draped coffin

IMAGE COPYRIGHTREUTERS

image captionFamily mourn Gregory Blanks, 50, who died of Covid in January in Texas

 

He drew on his own experience with grief - his wife and daughter were killed in a car crash in 1972 and one of his sons died from brain cancer in 2015.

 

"For me, the way through sorrow and grief is to find purpose," he said.

 

Mr Biden's approach to the pandemic is different to his predecessor Donald Trump, who cast doubt on the impact of the deadly virus and was viewed as having politicised the wearing of masks and other measures to prevent the spread of the virus.

 

Moment of silence

IMAGE COPYRIGHTGETTY IMAGES

image captionPresident Biden, Vice-President Harris, the First Lady and the Second Gentleman during a moment of silence

 

On 19 January, one day before Mr Biden took office, he held an event to mark 400,000 Americans dying of the disease.

 

Monday's event, marking the latest death toll, comes about one month later.

 

Elsewhere in Washington, the bells at the National Cathedral tolled 500 times, once for every thousand Americans lost during the pandemic.

 

What's happening in the US?

 

The number of Americans who have had coronavirus is nearly double that of second-highest India (11 million) and Brazil (10.1 million). Brazil has recorded the second-largest death toll at 244,000 while Mexico is in third with 178,000.

 

"People decades from now are going to be talking about this as a terribly historic milestone in the history of this country, to have these many people to have died from a respiratory-borne infection," the nation's top immunologist, Dr Anthony Fauci, told CNN on Sunday.

 

"It is an astonishing number. A year ago I could not have imagined that half a million Americans would lose their lives to this disease," said Dr Ashish Jha, dean of the school of public health at Brown University.

 

"We have so much capability, so many resources in this country... this was all preventable and should not have happened. And yet here we are," he told BBC News on Monday. "And I think we have to reflect on all the ways in which our response went wrong."

 

At least 90,000 more Americans are expected to have died with the virus by 1 June, according to a recent projection from the University of Washington's Institute for Health Metrics and Evaluation (IHME).

 

The IHME estimates that by late May, the virus will kill around 500 Americans per day - down from approximately 2,000 daily deaths now.

 

Hospital admission rates have fallen for 40 straight days, as approximately 1.6 million vaccinations are administered to Americans daily. But experts are still very concerned about the growing number of coronavirus variants in the country, which could spark new deadly outbreaks.

 

Despite the improving figures, Americans' life expectancy has dropped by one full year due to the coronavirus, the US Centers for Disease Control and Prevention said last week. The change has been most acute among racial minorities, who have been disproportionally affected by the deadly virus.

 

Black men suffered the largest decline, with life expectancy dropping by three years between January and June 2020.

 

And Hispanic men saw a fall in life expectancy of 2.4 years during that period.

 

[기사/사진: BBC]



Comment



밤툰 - 100% 무료웹툰
에그카지노 STC555.COM
개츠비카지노 STC555.COM
서울카지노사이트 STC555.COM
삼삼카지노주소 STC555.COM
온라인카지노주소 STC555.COM
와우카지노 STC555.COM
서울카지노사이트 STC555.COM
서울카지노사이트 STC555.COM
태양성카지노 STC555.COM
맥스카지노주소 STC555.COM
스타카지노주소 STC555.COM
슈퍼카지노 STC555.COM
레드썬카지노 STC555.COM
슈퍼카지노사이트 STC555.COM
슈퍼카지노 STC555.COM
로얄카지노 STC555.COM
트럼프카지노사이트 STC555.COM
레드썬카지노주소 STC555.COM
빠칭GO카지노사이트 STC555.COM
해금카지노사이트 STC555.COM
빠칭GO카지노 STC555.COM
바카라사이트주소 STC555.COM
스타카지노사이트 STC555.COM
호게임 STC555.COM
UCC 카지노 STC555.COM
안전놀이터주소 STC555.COM
더카지노사이트 STC555.COM
인터넷카지노주소 STC555.COM
홈카지노 STC555.COM
에그벳카지노 STC555.COM
ag슬롯카지노 STC555.COM
슈퍼카지노주소 STC555.COM
온라인카지노 STC555.COM
맥스카지노 STC555.COM
해금카지노사이트 STC555.COM
해금카지노사이트 STC555.COM
온라인카지노 STC555.COM
에그벳 STC555.COM
에비앙4U카지노사이트 STC555.COM
에그카지노주소 STC555.COM
개츠비카지노주소 STC555.COM
UCC 카지노 STC555.COM
에그벳카지노주소 STC555.COM
솔레어카지노 STC555.COM
빅카지노주소 STC555.COM
egg카지노 STC555.COM
빅카지노 STC555.COM
스타카지노주소 STC555.COM
카지노사이트주소 STC555.COM
해금카지노주소 STC555.COM
개츠비카지노주소 STC555.COM
카지노사이트 STC555.COM
eggc카지노주소 STC555.COM
다빈치카지노 사이트 STC555.COM
에그벳 STC555.COM
카지노사이트추천 STC555.COM
에비앙4U STC555.COM
홈카지노주소 STC555.COM
하이게이밍 STC555.COM
하이게이밍카지노사이트 STC555.COM
UCC 카지노사이트 STC555.COM
에그벳카지노사이트 STC555.COM

[ 시사 View 社說 ]

한국 백신접종 시…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사진 = FINANCIAL TIMES 입력 2021.2.26. [시사뷰타임즈] 며칠... 더보기

[스페셜 NEWS]

인도 및 동남 아시아 ‘선박 무덤’ 의 실상 마커 폴로 (마르코 폴로) 호는 1960년 대에 건조됐고 세계에서 가장 장수한 해양 유람선들 ... 더보기

[포토 NEWS]

손수레 타고 北 떠난 라셔 외교관들 어린이들이 포함된 라셔 외교관 한 무리가 철로 손수레를 스스로 1km 이상 밀었다. 이들은 ... 더보기

[정확한 정보] Q&A

Shadow ministers 제러미 코빈은 2015.9.12.~2020.4.4.까지 영국 노동당 대표였다. 윗 사진들은 그가 5년 전인 2016... 더보기

[종합 NEWS]

외국서, 백신 맞고 죽은 예 없다는 한국 당국, 허위 뉴스였다! 아스트라제네카 코로나19 백신 TBS 입력 2021.3.4. [시사뷰타임즈] 공중파 방송들은 오늘 일제... 더보기

[ 시·선·집·중 ]

이례적 날씨 제어 실험: NASA, 인공 발광 구름 의도적으로 창조 (상)© NASA의 왈럽 비행 시설/Poker Flat Research Range/Zayn Roohi (하좌) 소형 라킷 (하우) ㅗ형 라킷... 더보기

[ 화젯 거리 ]

폼페이, 고대 의식용 전차 발굴 & 지능형 약탈자들과의 전투 이 전차의 동과 주석으로 만들어진 커다란 메들 (메달) 표면에 새겨진 글들은 아직도 화산... 더보기

[오피니언 NEWS]

[한국 회복 2] 너무 진한 화장은 가면...그리고 남자 화장이라니! 사진출처 = 니즈폼 버드맘 입력 2021.2.14. [시사뷰타임즈] TV 여러 방송국을 돌리면서 잠시나... 더보기

[제휴 및 광고 문의]

제휴및 광고문의 게시판입니다. 시사뷰 타임즈는 시사뷰 까페와 연계된 것으로서 적지 않은 조회가 있습니다. 따라서 시사... 더보기

[기사제보 받습니다]

이 게시판은 회원가입후 작성 가능하며, 역사물 또는 어떠한 기록물 등은 … 기사 제보도 아닌데 장난삼아 한 두줄 글을 올리는 사람도 있고 그 중에는 악성코드가 들... 더보기

[타임스퀘어]

뒤 끝 추잡한 한국의 前 대통령들 2005년5월25일 기자 시사회에서 제작진이 공개한 10·26 직후의 궁정동 안가 연회장 사진, 오... 더보기

[메인 큰 타이틀]

의사당 철통 경비: 미국, 3월4일을 왜 요주의 날짜로 보나? 워싱튼 DC에 있는 미국 국회의사당 동편 전면에 국가방위군들이 서있다. “우린 정보부의 ... 더보기

[메인 작은 타이틀]

바이러스가 돌연변이를 하면, 어떤 일이 벌어지나? 입력 2021.3.5BBC 영상 2021.3.5 [시사뷰타임즈] 사람들 대부분은 변종 또는 변이라는 용어을 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