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뉴질랜드 대형매장 칼질: 수상, ISIS 영감 받은 테러분자 공격





[칼질에서 사살까지 영상으로 보기]

이 영상에는 범인이 칼을 들고 설치다가 여러 발 총소리가 나는 등 자극적인 장면이 있으므로 주의 바람.

 


 

입력 2021.9.3.

RT 원문 2021.9.3.

 

[시사뷰타임즈] 사람들이 다수 부상 당한 옼랜드 대형매장에서의 칼질 공격은 테러주의의 소행이라고 뉴질랜드 수상은 말한다. 용의자는 경찰에게 사살됐다.

 

저신다 아든 수상은 오늘 오후, 옼랜드에 있는 뉴 린 카운트다운 대형매장에서 대략 오후 2:40 , 한 폭력적인 극단주의자가 무고한 뉴질랜드인들에게 테러 공격을 저질렀습니다.” 라고 기자회견에서 말했다.

 

아든은 용의자는 당국자들에겐 알려져 있는 위협거리였으며 지속적인 관잘 대상이었다고 아든은 덧붙였다.

 

뉴질랜드 경찰은 옼랜드 대형매장 칼질 공격 주장에서 복수의 사람들에게 부상을 입힌용의자를 사살했다.

 

아든은 이 테러범은 스리랭커 국적인이며 뉴질랜드에 2011년에 왔는데 2016년부터 국가안보이익과 관련된 사람이 됐다고 했다. 아든은 이 공격범이 ISIS에게서 영감을 받은 외로운 늑대라고 표현했다.

 

수상은 이 테러분자가 옼랜드 교외의 뉴 린에 있는 대형매장 내부에서 난동을 부리며 칼질을 하여 6-3명은 중상- 에게 부상을 입혔다고 했다. 아든은 이 테러분자에 대한 관찰 책무를 맡고 있는 경찰에게 대략 60초 후에 사살됐다고 했다.

 

경찰국장 앤드류 코스터는 이 테러분자는 옼랜드의 또다른 교외인 글렌 이든에서 이 대형매장까지 간 것이었으며, 과거에, 지금이나 그때나 모두 정찰대이자 전술대에게 면밀히 관찰을 받고 있는 중에 범행을 했었듯 한 것이라고 했다. 범인은 대형매장에 들어가서 이 매장에서 칼을 취득한 것이었다.

 

코스터는 소동이 시작됐을 때, 전술작전 경찰 2명이 범인이 있는 곳으로 가서 격전을 벌였다. 범인이 경찰 2명에게 칼을 들고 접근했을 때 사살됐다고 설명했다. 코스터는 더 많은 손님들에게 부상 입히는 것을 예방하기 위해 할 수 있는 한 속히 경찰이 개입한 것이라고 했다.

 

현실은 누군가를 일주일 내내 매일같이 24시간 감시를 한다고 해도, 피감시자에게 언제나 항상 즉각 바로 옆에 있기란 불가능하다.”

 

테러분자 관찰에 대한 잠재적 문제들을 다루면서, 수상은 정부는 모든 우리가 이용가능한 모든 합법적인 감시력을 이용하여 국민들을 이런 개개인으로부터 안전하게 지키려고 노력할 것입니다.”라고 했다.

 

아든이 범인의 신원에 대한 추가적인 정보를 가능한한 곧 공유할 것이라고 말했지만, 이 공격범의 이름은 아직 대중들에게 공개되진 않았다.

 

사회연결망에서 나돌고 있는 한 영상은 놀란 손님들과 계산대 ᄇᆞ로 옆에 있는 바닥에 누워있는 시신 1구를 보여주었다.

 

뉴질랜드 헤럴드 지는 공격범 혐의를 받는 자는 32세 남자이며 2차례에 걸쳐 대형 사냥용 칼을 구매했고 또한 ISIS 정치 선전용 영상을 소지하고 있었기 때문에 대중들에게 위협이 되는 인물로 간주되던 사람이었다고 보도했다. 지난달 이 신문은 외로운 늑대 칼 공격을 계획했다는 이유로 기소됐지만 궁극적으로는 보호관찰 1년을 선고받았는데, 이는 수위가 낮은 범행자들을 사회 교육시켜 사회에 복귀하도록 설계된 처벌이었다고 했다.

 

5, 42살인 칼 사상범이 뉴질랜드 남쪽 섬의 두네딘 시에 있는 카운트다운 가게에서 4명에게 부상을 입힌 뒤 구금됐다. 수상과 경찰은 당시 이 사건은 테러분자의 공격이 아니라고 한 바 있었다.




Stabbing in New Zealand supermarket was ISIS-inspired terrorist attack prime minister

 

3 Sep, 2021 05:34 / Updated 11 minutes ago

 

© Social media

 

A stabbing attack in an Auckland supermarket in which multiple people were injured was an act of terrorism, New Zealand’s prime minister says. The suspect was shot dead by police.

 

“This afternoon, at approximately 2:40pm, a violent extremist undertook a terrorist attack on innocent New Zealanders in the New Lynn Countdown [supermarket] in Auckland,” Ardern said at a press conference.

 

The suspect was a known threat to authorities and under constant monitoring, she added.

 

New Zealand police shoot & kill suspect who ‘injured multiple people’ in alleged stabbing attack at Auckland supermarket

 

Ardern said the terrorist was a Sri Lankan national who arrived in the country in 2011 and became a person of national security interest from 2016. She described the attacker as an ISIS-inspired “lone wolf.”

 

The PM confirmed that the terrorist injured six people, three of them seriously, on a stabbing rampage inside a supermarket in New Lynn, a suburb of Auckland. The terrorist was shot and killed roughly 60 seconds later by the same police unit that was tasked with monitoring him, Ardern said.

 

Police Commissioner Andrew Coster said the terrorist had traveled to the supermarket from Glen Eden, another Auckland suburb, as he had done in the past all while being “closely watched” by a surveillance team and a tactical team. He entered the store and obtained a knife there.

 

“When the commotion started, two police tactical operators moved to his location and engaged him. When he approached them with a knife, he was shot and killed,” Coster explained. He said police intervened as quickly as they could, preventing further injuries to shoppers.

 

"The reality is that when you are surveilling someone on a 24/7 basis, it is not possible to be immediately next to them at all times."

 

Addressing potential questions about the monitoring of the terrorist, the prime minister said the government “utilized every legal and surveillance power available to us to try and keep people safe from this individual.”

 

The attacker’s name has not been released to the public yet, though Ardern said additional information on his identity would be shared as soon as possible.

 

A video circulating on social media shows frightened shoppers at the supermarket and a body lying on the floor next to a checkout counter.

 

The New Zealand Herald reported that the alleged attacker was a 32-year-old man who was considered a public threat for twice buying large hunting knives and possessing an Islamic State (IS, formerly ISIS) propaganda video. The paper reported last month that the man was accused of planning a lone-wolf stabbing attack, but was ultimately sentenced to one year of supervision, a punishment designed to rehabilitate low-level offenders.

 

In May, a 42-year-old knifeman was detained after injuring four people inside a Countdown store in the city of Dunedin, on New Zealand’s South Island. The prime minister and police said at the time that the incident was not a terrorist attack.

 

[기사/사진: RT]



Comment



밤툰 - 100% 무료웹툰
홈카지노 STC555.COM
에그벳카지노사이트 STC555.COM
더카지노사이트 STC555.COM
홈카지노 STC555.COM
카지노사이트 STC555.COM
해금카지노주소 STC555.COM
에그벳 STC555.COM
빠칭GO STC555.COM
모바일카지노주소 STC555.COM
카지노사이트코리아 STC555.COM
개츠비카지노사이트 STC555.COM
맥스카지노사이트 STC555.COM
홈카지노주소 STC555.COM
더킹카지노사이트 STC555.COM
카지노사이트 STC555.COM
바카라사이트주소 STC555.COM
솔레어카지노사이트 STC555.COM
서울카지노사이트 STC555.COM
개츠비카지노사이트 STC555.COM
개츠비카지노사이트 STC555.COM
삼삼카지노 STC555.COM
온라인카지노사이트 STC555.COM
슈퍼카지노사이트 STC555.COM
월드카지노 STC555.COM
빅카지노 STC555.COM
솔레어카지노 STC555.COM
빅카지노사이트 STC555.COM
월드카지노주소 STC555.COM
크레이지슬롯 STC555.COM
크레이지슬롯 STC555.COM
빅카지노 STC555.COM
맥스카지노주소 STC555.COM
하이게이밍카지노 STC555.COM
스타카지노사이트 STC555.COM
서울카지노 STC555.COM
레드썬카지노주소 STC555.COM
바카라사이트 STC555.COM
월드카지노 STC555.COM
모바일카지노 STC555.COM
맥스카지노사이트 STC555.COM
레드썬카지노 STC555.COM
UCC 카지노 STC555.COM
크레이지슬롯카지노사이트 STC555.COM
맥스카지노 STC555.COM
모바일카지노사이트 STC555.COM
홈카지노사이트 STC555.COM
에그벳 STC555.COM
빅카지노 STC555.COM
트럼프카지노주소 STC555.COM
트럼프카지노 STC555.COM
레드썬카지노 STC555.COM
33카지노주소 STC555.COM
솔레어카지노주소 STC555.COM
더킹카지노사이트 STC555.COM
와우카지노 STC555.COM
UCC 카지노 STC555.COM
ag슬롯카지노 STC555.COM
에그벳 STC555.COM
ag슬롯카지노 STC555.COM
더카지노사이트 STC555.COM
ag슬롯카지노사이트 STC555.COM
월드카지노주소 STC555.COM

[ 시사 View 社說 ]

라셔 가스갈등: 유… 연례 행사 ‘라셔 에너지 주일“ 20번째 공개토론회, 진행자 해들리 갬블과 ... 더보기

[스페셜 NEWS]

섭씨 50도에서의 삶: 팽창하는 사막, 거의 떠난 원주민들 먹이로 줄 풀이 없어서, 잘게 조각 낸 판지를 먹는 염소들. 사막 폭풍에 실려와서 거의 담... 더보기

[포토 NEWS]

北 역대 최고위 망명자 김국성: “2013년 장성택 처형에 한국행 결심” 30년 경력의 김국성은 북한의 강력한 첩보국의 최고위로 부상했다. Image caption 글: 로라 비... 더보기

[정확한 정보] Q&A

Cold weapon 1892-1895.경의 일본의 차가운 무기들 입력 2021.10.23. [시사뷰타임즈] 차가운 무기 (또는 백색 ... 더보기

[종합 NEWS]

[3보] 소품총 연합: “볼드윈, 실체 총 받았고 실탄 들어 있었다” FILE PHOTO © REUTERS/Lucy Nicholson 대반전, 소품총에 공포탄인 줄만 알았는데! 입력 2021.10.23.RT 원... 더보기

[ 시·선·집·중 ]

훼이스북, 1만 명 채용 예정: EU 가상공간 포부 현실화 할 사람 © Reuters / Dado Ruvic 핵심사항 유럽연합서 독점 사업 및 사용자 개인정보 잘못 다룬다고 점점... 더보기

[ 화젯 거리 ]

거의 성공했던 누리호! 궤도 안착 과정에서만 실패 EPA 입력 2021.10.22. [시사뷰타임즈] 21일 오후 5시, 누리호는 나로우주본부 제2발사대에서 발... 더보기

[오피니언 NEWS]

진정한 천하장사들: 강OO, 이OO 아니라, 택배 기사들 사진출처: NameSnack 입력 2021.10.8. [시사뷰타임즈] 현대 사회에서 거의 모든 사람들이 각자 어... 더보기

[제휴 및 광고 문의]

제휴및 광고문의 게시판입니다. 시사뷰 타임즈는 시사뷰 까페와 연계된 것으로서 적지 않은 조회가 있습니다. 따라서 시사... 더보기

[기사제보 받습니다]

이 게시판은 회원가입후 작성 가능하며, 역사물 또는 어떠한 기록물 등은 … 기사 제보도 아닌데 장난삼아 한 두줄 글을 올리는 사람도 있고 그 중에는 악성코드가 들... 더보기

[타임스퀘어]

뒤 끝 추잡한 한국의 前 대통령들 2005년5월25일 기자 시사회에서 제작진이 공개한 10·26 직후의 궁정동 안가 연회장 사진, 오... 더보기

[메인 큰 타이틀]

브러질 의회조사: 대통령 볼소나로에 집단학살 죄 권고 브러질 대통령 볼소나로. 선거가 어렴풋이 보이기 시작하면서, 브러질 보수당 사람들은 미... 더보기

[메인 작은 타이틀]

발견된 것 중 가장 큰 트라이세러탑스 화석, 89억원에 팔려 Credit: Courtesy Giquello 입력 2021.10.22.CNN 원문 2021.10.22 [시사뷰타임즈] 이제까지 발견된 것 중 ...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