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매년 수만 명씩 사라지는 흑인녀, 이곳은 이들 얘기를 기린다


 

 

입력 2021.9.24.

NPR 원문 2021.9.24

 

[시사뷰타임즈] 흑인녀 수만 명이 매년 사라지고 있다. 지난해, 행불 수치는 거의 10만 명이었다. 하지만, 이들의 사례는 범국가적 머릿기사로 오르기가 거의 힘들다.

 

캘러포녀의 한 여자 언론인은 자신이 노력하여 변화시킬 수 있는 것을 하고 있으면서 자신이 할 수 있는 한 많이 이들의 이야기에 대해 말하고 있으며 - 이 여자들이 누릴 자격이 있는 정의를 얻을 수 있도록 돕길 바라고 있다.

 

우리의 흑인 여자들은 행방불명이 됐거나 또는 어떤 경우엔 수수께끼 같은 상황에서 죽은 채 발견되는 흑인 소녀 및 여자들의 이야기를 종종 펼쳐 낸다. 언론인이자 활동가인 에리카 마리 리버스가 2018년에 개설한 이 웹사이트는 여자 한 명이 하는 쇼 사이트인바: 리버스는 행불된 사람들의 자료, 기록 보관소의 뉴스 자료영상, 옛 기사 그리고 이 이야기를 짜 맞출만하다고 보이는 건 어떤 정보건 샅샅이 뒤지면서 수많은 밤을 보낸다.

 

리버스 (39) 는 연예쪽 언론에서 10년 이상 일해왔다. 자신의 정규 직업인 음악 관련 소식 웹사이트에서, 리버스는 오후 4시부터 밤 12시까지 야간 조로 일하지만, 이 여자가 보내는 밤들은 이것에서 그치지 않는다. 자신의 첫 번째 일을 마치면, 두 번째 일 속으로 빠져들며, 종종 우리의 흑인 여자들에서 밤이 훨씬 지나도록 일을 한다.

 

이 웹사이트가 3년 전에 시작한 까닭에, 리버스는 대략 하루 걸러 마다 기사를 생산해왔다. 사람을 녹초로 만드는 일정이지만, 계속하고 있는 것은, 리버스의 설명에 따르면, 자신도 이러한 실종 소녀 및 여자들 중에 쉽사리 하나가 될 수 있었기 때문이다. 그 누구도 그렇게 될 수 있다.

 

리버스가 작성하는 아주 많은 이야기들 속에서, 희생자들은 거리를 걸어내려가고 있다가, 또는 가게에 가는 중이었다가, 또는 바로 되돌아 오려 했었는데, 그냥 사라져버린다.” 면서 그 어느 때라도 이런 일이 내게 일어날 수도 있다.” 고 말한다.

 

그리고 난 나처럼 보이는 소녀들 및 여자들에 대한 많은 이야기들이 있음을 알고 있는데, 왜 난 내가 그 외의 것들을 보듯 많이 보지를 못하고 있는 것일까? 그리고 그 후에 사건이 났는데, 내가 이 문제에 열정을 갖고 있는 한 사람으로서 왜 다른 누군가가 이 일을 끄집어 내주길 기다리고 있겠는가?”

 

행불 흑인들에 초점을 맞추는 다른 블락 (블로그) 와 조직들이 있지만, 리버스는 내가 할 수 있고, 그게 중요한 것이다.” 라고 말한다.

 

리버스 사이트에 게재된 글들 마다 어떻게 흑인 소녀 또는 여자들이 행방불명이 된 것인지에 대한 이야기를 연대순으로 기록하고 있고, 행불된 사람이 누구이며 얼마나 많은 사람을 받던 사람인지 등을 당사자의 친구나 가족들에게서 얻은 저정보를 바탕으로 더더욱 많은 그림을 제공한다.

 

가끔. 희생자들의 사람을 받던 사람들이 게재된 글을 본 뒤 감사함을 표명하기 위해 리버스에게 연락을 하며; 종종, 자신들이 사는 지역 경찰서의 조치 결여에 낙담하며 누군가가 어디에서 알아차리고 챙겨주고 있다는 것이 무조건 감사해 한다.

 

다른 사람들은, 바로 자신들의 마을에서 일어난 일임에도 불구하고 전혀 어떤 사건에 대해 들어 본적도 업시에 놀랐기 때문에 리버스에게 연락을 취한다.

 

어떤 한 경우, 리버스는 한 남자가 가족 전체를 살해한 것에 대해 글을 적었는데, 별개의 사건에서 바로 그 살인자가 살해한 어떤 여자의 딸이 자기 엄마의 이야기도 공유되기를 바라며 리사에게 연락을 한다.

 

리버스는 이러한 이야기들을 공론화시키는 것이 관심에 다시 불을 붙이고 당국자들이 도리없이 다시 한 번 사건을 바라보게 되기를 바란다.

 

이버스는 전 이러한 소녀들 및 이러한 여자들에 대한 이야기를 맨 마지막으로 쓰는 사람은 되고 싶지 않아요라면서 난 우리가 무슨 일이 일어났는지의 여부, 아떤 사람들이 정의를 찾게 됐는 지의 여부에 대해 그것이 무엇이건 간에, 이러한 이야기들의 마지막 장으로 그 일에 있고 싶고 또는 이 장의 끝에 있고 싶습니다라고 했다.

 

 

흑인 및 토착녀 실종을 무시하는 언론들

 

 

흑인 소녀-여자들이 행방불명되는 비율은 높지만, 실종된 사람들 사건 중 뉴스로 보도 속에 반영되지는 않는다. 2020, 국립범죄정보본부는 행방불명됐다고 보도된 268,884명 중에 90,333-즉 실종 흑인 소녀-여자들 중 거의 34%- 이 흑인이었다고 했다. 한편 인구조사 자료에 따르면, 흑인 소녀 및 여자들은 미국 여자들 중 겨우 15%만 차지했다고 한다. 이와 대조적으로, 백인 소녀들 및 여자들 -스페인계라고 밝혀진 경우 포함- 이 실종자중 겨우 59%만 차지한 한편, 전체 여자 인구 중 75%를 차지했다고 했다.

 

이 수치들로 볼 때, 실종된 백인 소녀 및 여자들에 대한 언론의 비율에 맞지 않는 관심들이 두드러진다. 흔히 실종된 백인 여자 증후군이라고 표현되는데, 이 용어는 MSNBC의 진행자 조이 레이드가 개비 페티토 사건을 논했을 때 가장 최근에 머릿기사가 됐다. 페티토는 자신의 남자친구가 전국을 횡단하는 D 정에서 돌아온 뒤에 실종됐다고 보도된 것인데; 이 사건은 전국적인 관심을 끌며 보도됐지만, 다른 인구 집단에 있는 사람들은 사라졌을 때에 똑같은 관심을 받지 못한다는 삭막한 현실을 집중조명한 것이기도 했다.

 

당국자들이 와이오밍 주로 단서를 찾기 위해 모여들었고 한 국립 공원에서 페티토의 유해를 밝견했다. 같은 주에선, 이 주 토착 소녀 및 여자들이 2011년과 2020년 가을 사에에 400명도 넘게 행방물명이 됐다는 이 주 보고서 내용이다. 이 보고서에선, 이 주 인구 중 토착인은 3%도 채 안됨에도 불구하고 2000년과 2020년 사이에 이 주에서 살해당한 희생자 중 토착인이 21%를 차지했고, 살해된 토착 여자들은 언론 보도 중 가장 적은 비중을 차지했는데 뉴스에 나오는 백인 살해사건 희생자가 51% 보도되는데 비해 토착녀는 겨우 18% 밖에 안됐다고 말한다.

 

리버스는, 분명하게 짚자면, 더 많은 관심을 요구하려는 것이 아니며 백안들과 경쟁적인상태에 있자는게 아니며 -- 백인 희생자들과 똑같은 관심을 받으며 백인들과 똑같은 방식으로 그들의 삶을 존중받는 또 다른 집단에 관한 것이랍니다라고 설명한다.

 

난 현재 진행되고 있는 것과 동등하게 조사를 받는 것에 대해 말하는 거에요라고 풀어 말하면서 그리고 난 우리가 그러한 경각심을 불러들여아 한다고 생각하는데, 특히 토착 여자들 및 흑인 여자들의 사건일 경우, 우린 같은 거에요, 봐요, 우린 마찬가지로 존재고 있다고요. 백인 여자들에 그렇게 조사하는 걸 멈추라는 얘기가 아니이요. 조사관들이 그 외 어떤 사람에게 조사를 할 때 만큼 똑같이 우리 흑인여자들에게도 하라는 말이며 한 사건에 쏟아붓는 힘 만큼 다른 사건에도 똑같이 쏟아부어달란 이야깁니다.” 라고 했다.

 

 

우린 행불자를 찾도록 지원 노력으로 도울 수 있다

 

 

이러한 사건들을 부각시키려 노력하는 것은 리버스만 유일한 것은 아니다. 흑인 여자 두 명이 흑인 및 행불 재단을 2008년에 설립하여 미국에서 매일 같이 실종되고 있는 흑인 수천 명에게 관심을 갖게 했다. 그리고 범죄 암흑가, 가버린 흑인 소녀 및 행불된 흑인 소녀 등과 같은 팟캐스트들도 마찬가지로 이러한 이야기들을 기리도록 하기 위해 부단한 노력을 하고 있는 중이다.

 

리버스는 공동체를 형성하는 속에는 ‘힘이 있다. 리버스는 우리는 정말로 우리 자매들의 지킴이다.“ 라고 말한다.

 

이 해법에서 한 몫을 하고자 하는 다른 사람들에게, 리버스는 무슨 일이 일어나고 있는지에 대한 정보를 갖고 있다가, 특히 자신이 사는 공동체에서, 여러분들이 알고 있는 그 정보를 공유하라고 제안한다. 이렇게 하는 것이 행불된 사람에 대한 경계 경보를 재 트윗하거나 그 사실을 훼이스북에서 공유할 수 있다는 것을 의미한다. 여러분의 지역 언론기관 및 수사기관과 첩촉하고 새롭게 증보된 소식을 올려달라고 요청하시라.

 

여러분들은 또흔 블락 및 팟개스트로 이 일을 하고 있는 사람들은 물론이고 사람들에게 행불 흑인 소녀들-여자들 사건에 대한 정보를 갖고 있는 사람들이 헌신하는 인스타그램 게정 및 훼이스북 집단들을 지원할 수도 있다.

 

하지만, 리버스는 어느 누군가의 실 생활 비극을 선정적으로 다루는 것엔 반대하며 경종을 울리는데 - 이러한 일은 진정한 범죄사회에 항상 존재하는 위험이다.

 

리버스는 이러한 실종자들은 실제 가족, 희망 그리고 목적과 rNXDL 있는 인간이라는 존재들이란 사실을 기억하라고 말하면서 이들은 진짜 인간이며 웃고, 울고, 미소짓고, 그리고 내일을 보지 못하리라고 예상했던 사람들이 아니며, 지구에서 사라져 버릴 것이라고 예상하지도 않았었다. 그리고 그들은 존중받고 명예로워지길 원한다.” 고 했다.

 

우리의 흑인 여자들에 올라와 있는 하나하나의 모든 글은 그 여자는 우리의 자매이며 그의 삶은 중요하다라고 똑같이 끝을 맺는다. 그리고 이러한 점이 기억돼야만 하는 것이다.




Tens Of Thousands Of Black Women Vanish Each Year. This Website Honors Their Stories

 

September 24, 20216:00 AM ET

SHARON PRUITT-YOUNG

 

Created in 2018, the Our Black Girls website centers the stories of missing Black girls and women. ourblackgirls.com/Screenshot by NPR

 

Tens of thousands of Black girls and women go missing every year. Last year, that figure was nearly 100,000. Yet their cases hardly ever grab national headlines.

 

A journalist in California is doing what she can to try and change that, by telling as many of their stories as she can and hopefully helping them get the justice they deserve.

 

Our Black Girls centers the often-untold stories of Black girls and women who have gone missing or, in some cases, were found dead under mysterious circumstances. Launched by journalist and activist Erika Marie Rivers in 2018, the website is a one-woman show: Rivers spends her nights combing missing persons databases, archived news footage, old articles and whatever other information she can find to piece together these stories. And she does it all after her day job.

 

Rivers, 39, has worked in entertainment journalism for more than a decade. For her regular job at a music news website, she works an evening shift from 4 p.m. to midnight but her nights don't end there. After she finishes her first job, she dives into her second, often working on stories for Our Black Girls well into the night.

 

Since the website's inception three years ago, Rivers has published an article roughly every other day. It's a grueling schedule, but she keeps it up because, as she explains, she could have easily been one of these missing girls and women. Anyone could.

 

In so many of the stories that Rivers writes about, the victims are "walking down the street, or they're going to the store, or 'they'll be right back,' and they just disappear," she says. "It could happen to me at any time."

 

"And I know that there are a lot of stories like that about girls and women who look like me, so why am I not seeing them as much as I'm seeing everything else? And then it became, why am I waiting for somebody else to pick up this banner when I'm the one who's passionate about it?"

 

There are other blogs and organizations that focus on missing Black people, but as Rivers says, "I can do it, that's the point."

 

Each post on Rivers' site chronicles the story of how a Black girl or woman went missing and provides a fuller picture of who she is and how much she is loved, based on information from friends and family.

 

Sometimes, victims' loved ones will reach out to Rivers to express their gratitude after seeing the post; often, they're frustrated by their local police department's lack of action and are just grateful that someone somewhere has noticed and cares.

 

Other people reach out because they're surprised they've never heard of a case, even though it's something that happened right in their town.

 

On one occasion, Rivers wrote about a man who'd murdered an entire family, and the daughter of a woman killed by the same man in a separate incident reached out to her, hoping to share her mother's story, too.

 

Rivers hopes that publicizing these stories will reignite interest, and authorities will be forced to take another look.

 

"I don't want to be just the latest person who writes about these girls and these women," she says. "I want there to be an end to their story or an end to this chapter, whether we find out what happened, whether somebody got justice, whatever it is."

 

The media ignores missing Black and Indigenous women

 

Black girls and women go missing at high rates, but that isn't reflected in news coverage of missing persons cases. In 2020, of the 268,884 girls and women who were reported missing, 90,333, or nearly 34% of them, were Black, according to the National Crime Information Center. Meanwhile, Black girls and women account for only about 15% of the U.S. female population, according to census data. In contrast, white girls and women which includes those who identify as Hispanic made up only 59% of the missing, while accounting for 75% of the overall female population.

 

In light of these numbers, the disproportionate media attention on missing white girls and women is glaring. Often described as "missing white woman syndrome," the term most recently made headlines when MSNBC host Joy Reid discussed the Gabby Petito case. Petito was reported missing after her boyfriend returned from a cross-country trip without her; her case attracted nationwide coverage, but also put a spotlight on the harsh reality that people in other demographic groups don't receive the same attention when they vanish.

 

Authorities converged in Wyoming to search for Petito and found her remains at a national park. In the same state, more than 400 Indigenous girls and women went missing between 2011 and the fall of 2020, according to a state report. Indigenous people made up 21% of homicide victims in Wyoming between 2000 and 2020, despite being less than 3% of the state's population, and Indigenous women who were killed received the least amount of media coverage, at only 18% compared to the 51% of white homicide victims who were in the news, according to the report.

 

To be clear, Rivers explains, it's not about asking for more attention or being in "competition" with white people it's about other groups getting the same attention as white victims and having their lives honored in the same ways.

 

"I'm talking about getting investigations up to par with what is already going on," she explains. "And I think when we bring that awareness, especially when it comes to Indigenous women and with Black women, and we're like, hey, we exist as well. It's not to say stop searching for that white woman. It's like, search for our women as much as you do anybody else and make sure that whatever energy that you place into one case is the same energy that you place into others."

 

You can help support efforts to find the missing

 

Rivers isn't the only one trying to highlight these cases. Two Black women founded the Black and Missing Foundation in 2008 to bring attention to the thousands of Black people who go missing every day in the U.S. And podcasts like Crime Noir, Black Girl Gone and Black Girl Missing are working tirelessly to honor these stories as well.

 

There is power in forming community. "We really are our sister's keeper," Rivers says.

 

For others who want to be a part of the solution, Rivers suggests staying informed of what's happening, especially in your own community, and sharing the information that you do see. That can mean retweeting a missing person's alert or sharing it on Facebook. Contact your local news organizations and investigative agencies and ask for updates.

 

You can also support those who are doing the work through blogs and podcasts, as well as Instagram accounts and Facebook groups dedicated to keeping people informed on the cases of missing Black girls and women.

 

However, Rivers warns against sensationalizing someone's real-life tragedy an ever-present risk in the true crime community.

 

Remember that "these were actual human beings with families and with hopes and dreams and purpose," she says. "These are real humans that laughed, cried, smiled, and did not expect to not see tomorrow, did not expect to vanish off the face of the Earth. And I want to make sure that they are respected and honored."

 

Every post on Our Black Girls ends the same: "She is our sister and her life matters." And that is something that must be remembered.

 

[기사/사진: NPR]


[이 게시물은 SVT님에 의해 2021-10-24 20:27:58 [종합 NEWS]에서 이동 됨]

Comment



[ 시사 View 社說 ]

윤석열, 급히 휴가 … 한국의 K9 천둥 자주포美 전직 관료들 "펠로시 만나지 않은 尹, 미국 모욕한 ... 더보기

[ 대한민국의 성지 ]

벨화스트 축제: 교황 “벽은 허물고 다리를 놓아야 합니다” 입력 2022.2.17.BBC 원문 2022.1.30. [시사뷰타임즈] 교황의 친선 영상 전언이 수요일 사회 전반을... 더보기

[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

코로나질병: 과학자들, 아제 예방주사가 일으키는 휘귀한 혈전 발견 악스펏 (옥스포드)-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을 전달하는 100나노미터 미만의 아데노바이러스에... 더보기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

랜셋 의장 - 코로나-19, 美 생물학실험실서 비롯된 것 입력 2022.7.3.RT 원문 2022.7.1. 명예로운 의학 잡지에서 코로나-19 위원회 의장을 맡고 있는 제... 더보기

[세월호, 잊지 않겠다 ]

[온전한 형태의 유골 발견] 동물이 사람옷과 구명조끼 착용하나! 22일 오전 전남 목포신항 세월호 거치장소에서 선체수색 관계자들이 작업을 하고 있다. / ... 더보기

[주요 해외 소식]

[기고만장] 유크레인 대사, 獨 수상 모욕한 것 “사과 안할 것” 1. UN, 사상 최초로 유크레인 평화해법에 만장일치 합의 2. 세계 에너지 감시단체, 라셔 제재... 더보기

[T·H·A·A·D ]

사드 4기 배치완료: 스톨텐베르그 “北 세계적 위협, 세계적 대응 필요” 2017.9.7. 사드(높은고도최종단계처리) 미사일 요격체제가 성주군에 도착한 모습 © Lee Jong-hye... 더보기

[미국 대선, 트럼프 행정부]

트럼프, 또 자기중심적으로 미치 맥코널 인신공격 입력 2021.2.17.BBC 원문 22분 전 [시사뷰타임즈] 4년 동안 신물 나게 보아온 트럼프의 속성이자... 더보기

[주요 국내 소식]

전여옥 “유승민과 손잡고 신당창당? 이준석에 ‘현역으로 군대 가야지’ … 1. 전여옥 “유승민과 손잡고 신당창당 이준석에 ‘현역으로 군대 가야지’ 하는 셈” 2. ... 더보기

★ 죽어가는 4대강

환경단체 40곳 감사원에 ‘4대강 사업’ 공익감사 청구...왜 중요한가? 그 아름답던 금강이 넓은 호수가 돼 썩은 물이 고여있다. 2014.7.30 © SISAVIEW 입력 2017.5.24. [시... 더보기

전두환의 숨은재산 찾기

전두환 소장 미술품,,,진품일 경우 수백억원 대 검찰이 확보한 전 전 대통령 측 미술품 6백여 점은 대부분 장남 재국 씨의 수집품이라고 한... 더보기

[원융선사의 황제철학관]

[금주의 운세] 8.8 ~ 8.14 쥐띠24년생 깜빡 정신이 나갈 수 조심36년생 신에게 열심으로 기도해 보라48년생 조금 더 깃... 더보기